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대국의 속살 : 우리가 몰랐던 진짜 중국 이야기

대국의 속살 : 우리가 몰랐던 진짜 중국 이야기 (Loan 3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정혁훈
Title Statement
대국의 속살 : 우리가 몰랐던 진짜 중국 이야기 / 정혁훈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매일경제신문사 :   매경,   2017  
Physical Medium
209 p. : 삽화 ; 22 cm
기타표제
특파원의 눈으로 본 중국, 중국인, 중국공산당
ISBN
9791155427422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19341
005 20171207143449
007 ta
008 171031s2017 ulka 000c kor
020 ▼a 9791155427422 ▼g 03300
035 ▼a (KERIS)BIB000014613356
040 ▼a 222001 ▼c 222001 ▼d 244002
082 0 4 ▼a 320.951 ▼2 23
085 ▼a 320.951 ▼2 DDCK
090 ▼a 320.951 ▼b 2017z2
100 1 ▼a 정혁훈
245 1 0 ▼a 대국의 속살 : ▼b 우리가 몰랐던 진짜 중국 이야기 / ▼d 정혁훈 지음
246 1 3 ▼a 특파원의 눈으로 본 중국, 중국인, 중국공산당
260 ▼a 서울 : ▼b 매일경제신문사 : ▼b 매경, ▼c 2017
300 ▼a 209 p. : ▼b 삽화 ; ▼c 22 cm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Social Science/ Call Number 320.951 2017z2 Accession No. 151337218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중국은 의외로 우리나라와 많이 다르다. 그래서 우리가 그동안 잘 몰랐던 중국과 중국인, 그리고 중국공산당의 속사정에 대해 독자들이 어느 정도 이해해줬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야기를 펼친다. 중국인을 여전히 ‘떼놈’이라고 무시하거나, 중국을 잘 모르면서도 막연히 잘 안다고 착각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기 때문이다. 더 나아가 중국공산당 이야기로 넘어가면 우리의 몰이해는 극에 달한다. 아직도 중국공산당을 독재와 부정부패의 상징으로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우리의 자유민주주의 시각에서 보면 그들의 통치 방식이 후진적으로 보이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중국이 막대한 크기의 영토와 어마어마한 인구로 구성된 초거대 국가이면서도 국민의 생활수준이 꾸준히 향상될 정도로 국가 운영이 잘되는 데는 중국공산당의 공이 크다는 점을 부인할 수 없다.

중국 특파원의 중국 중국인 중국공산당에 대한 속 깊은 이야기!
중국은 의외로 우리나라와 많이 다르다. 그래서 필자는 우리가 그동안 잘 몰랐던 중국과 중국인, 그리고 중국공산당의 속사정에 대해 독자들이 어느 정도 이해해줬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야기를 펼친다. 중국인을 여전히 ‘떼놈’이라고 무시하거나, 중국을 잘 모르면서도 막연히 잘 안다고 착각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기 때문이다. 더 나아가 중국공산당 이야기로 넘어가면 우리의 몰이해는 극에 달한다. 아직도 중국공산당을 독재와 부정부패의 상징으로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우리의 자유민주주의 시각에서 보면 그들의 통치 방식이 후진적으로 보이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중국이 막대한 크기의 영토와 어마어마한 인구로 구성된 초거대 국가이면서도 국민의 생활수준이 꾸준히 향상될 정도로 국가 운영이 잘되는 데는 중국공산당의 공이 크다는 점을 부인할 수 없다.

중국을 말하다

의외로 낯선 나라 중국, 그런 중국의 사회와 문화에 대한 여러 이야기들을 담아본다. 민초들이 설을 맞아 두 달간이나 고향에 내려가는 사연은 무엇인지, 대학생들이 갑자기 인민해방군으로 입대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운전기사가 새로운 갑으로 급부상하는 원인은 무엇인지 등 겉으로 보면 갸우뚱하기만 한 이야기들의 깊은 속사정을 풀어본다.

중국인을 말하다
우리와 같은 듯 다른 중국인의 참모습을 무엇일까. 여전히 그들을 만만디라고 부르는 이들을 위해, 이제 콰이콰이(빨리빨리)로 표현되는 중국인의 발전된 모습을 알려준다. 허례허식의 상징이 된 결혼식 이야기부터 우리 한국 유학생의 고민과 조선족의 자화상까지, 우리가 오해하고 놓쳐온 그들의 진실된 모습을 살펴본다.

중국공산당을 말하다
언론에서 수시로 나오는 이름인 시진핑과 그의 사람들에서부터 막장드라마보다 더 막장스러운 중국공산당 내 권력쟁취를 위한 암투의 현장과 부정부패의 현실, 그리고 어쩌면 우리보다 더 선진화된 중국공산당의 운영 시스템까지,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중국공산당의 숨겨진 이야기가 펼쳐진다.

중국 스타 기업인의 인생을 엿보다
마윈 알리바바 회장, 마화텅 텐센트 회장, 리옌훙 바이두 회장,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등 중국을 이끄는 스타 CEO들은 어떻게 성장해서 성공에 도전했는지, 그들의 고군분투기를 통해 오늘날 중국 기업 문화의 현주소를 파악하고, 성공의 키워드를 배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정혁훈(지은이)

〈매일경제〉에서 경제부 산업부 증권부 지식부 등 편집국 주요 부서 를 두루 거치며 23년째 기자로 일하고 있다. 2008년 미국 델라웨어대 에너지환경정책연구원에서 방문연구원을 지냈다. 2010년에는 <매일경제>가 매년 3월 국가 어젠다를 제시하는 국민보고대회에서 프로젝트팀장을 맡아 한국 농업 미래 혁신의 길을 담은 <아그리젠토 코리아 보고서> 작성을 주도했다. 중국이 일본을 누르고 G2로 부 상한 것에 자극받아 이전까지 인연이 없었던 중국의 베이징 특파원을 자원했다. 2012년 2월부터 3년간 중국의 권력이 시진핑 국가주석 1인으로 수렴하는 과정을 생생하게 목격했다. 지금은 〈매일경제〉가 2015년 9월 국내 처음으로 출범시킨 경제전문 영문뉴스서비스 ‘PULSE’의 초대 데스크를 맡아 외국인들에게 제대로 된 한국의 경제·기업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프롤로그 : 중국, 그 진짜 이야기의 시작 = 4
제1부 대국 그리고 대륙인
 대국의 풍모
  두 달을 쉬는 민초들의 설 = 16
  중국인들이 ''''만만디''''라고? = 20
  양쯔강 물을 베이징으로 끌어오는 중국인의 배포 = 23
  중국 커리어우먼의 자화상, 덩원디 = 27
  천정부지로 치솟은 예술작품 가격 = 31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①〉마윈 알리바바 회장 = 34
 대륙인의 삶
  자식에게 세습되는 후커우 제도 = 36
  4조 위안 경기 부양 패키지의 역습, 스모그 = 39
  중국은 흡연자들의 천국? = 43
  여전히 진행 중인 먹거리 공포 = 46
  허례허식의 상징, 결혼식 문화 = 49
  한 자녀 정책 폐기의 놀라운 효과 = 52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②〉마화텅 텐센트 회장 = 56
제2부 익숙하고도 낯선 나라
 중국 사회의 속살
  시진핑마저 걱정하는 중국 축구 = 60
  새로운 갑의 탄생, 운전기사 = 64
  비리 양성하는 기부금 입학 = 67
  대졸 취업난에 인민해방군 입대 인기 = 70
  커진 빈부 격차, 상속세로 잡는다 = 74
  전면 부상한 기업 후계자 문제 = 77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③〉리옌충 바이두 회장 = 80
 우리의 오해와 그들의 진실
  중국인도 개고기를 즐긴다? = 82
  조선족의 슬픈 자화상 = 86
  한국 유학생의 그림자 = 89
  글로벌 기업의 무덤이 된 중국 = 92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④〉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 96
제3부 부정부패와 권력 투쟁
 시진핑, 부정부패와의 전쟁 선포
  부정부패의 전형, 환락 도시 둥관 = 100
  국가 최고지도자까지 전염된 부정부패 = 105
  지도층의 뿌리 깊은 해외 재산 도피 = 108
  부정부패의 상징, 월병 = 111
  다모클레스의 검을 휘두른 왕치산 = 115
  기러기 공무원, 뤄관들의 수난 = 120
  불법 관시 형성의 고리, EMBA 과정 = 123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⑤〉양위안칭 레노버 회장 = 126
 더욱 견고해진 시진핑 체제
  쑨정차이 낙마가 뒤흔든 시진핑 후계 구도 = 128
  대륙을 뒤흔든 보시라이 사건 다시 보기 = 133
  남편을 파멸로 몬 구카이라이의 살인 = 138
  보시라이 사건에 대한 정치적 해석 = 143
  중국공산당 역사상 첫 사법 처리된 상무위원, 저우융캉 = 147
  후진타오 측근 링지화 낙마의 숨은 의미 = 150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⑥〉쭝칭허우 와하하그룹 회장 = 154
제4부 중국공산당의 비밀
 중국공산당의 놀라운 정치력
  중국공산당의 교묘한 프로파간다 = 158
  되살아난 자아비판 = 162
  강력한 조직과 인사, 학습의 위력 = 166
  시진핑, 무소불위의 권한을 갖다 = 171
  전ㆍ현직 지도부의 합동 비밀회의, 베이다이허회의 = 175
  무관심 속 최대 정치 축제 ''''양회'''' = 178
  여전히 소통 없는 전인대 = 182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⑦〉왕중쥔 화이브러더스 회장 = 186
 시진핑과 그의 사람들
  토굴에서 공산주의를 꿈꾼 시진핑 = 188
  마오쩌둥과 덩샤오핑 되새기는 시진핑 = 193
  중국 첫 영부인 펑리위안의 소프트 외교 = 197
  시진핑의 두 남자, 왕후닝과 리잔수 = 201
  시진핑 국정 동반자로 우뚝 선 왕치산 = 205
  〈기업인의 인생으로 보는 중국 ⑧〉웨이잉저우 캉스푸 회장 = 208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이동수 (2022)
김인성 (2022)
Vallespín, Fernando (2021)
Balázs, Zoltán (2021)
Samantha Rose Hill (2021)
남성욱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