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근대로의 길 : 유럽의 교훈

근대로의 길 : 유럽의 교훈 (Loan 5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박지향 朴枝香
Title Statement
근대로의 길 : 유럽의 교훈 / 박지향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세창출판사,   2017  
Physical Medium
260 p. : 삽화, 초상화 : ; 23 cm
Series Statement
석학人文강좌 ;69
ISBN
9788984116986 9788984113503 (세트)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p. 242-256)과 색인수록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14008
005 20170905170703
007 ta
008 170905s2017 ulkac b 001c kor
020 ▼a 9788984116986 ▼g 04920
020 1 ▼a 9788984113503 (세트)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001.3 ▼a 940.27 ▼2 23
085 ▼a 001.3 ▼2 DDCK
090 ▼a 001.3 ▼b 2009z1 ▼c 69
100 1 ▼a 박지향 ▼g 朴枝香 ▼0 AUTH(211009)94925
245 1 0 ▼a 근대로의 길 : ▼b 유럽의 교훈 / ▼d 박지향 지음
260 ▼a 서울 : ▼b 세창출판사, ▼c 2017
300 ▼a 260 p. : ▼b 삽화, 초상화 : ; ▼c 23 cm
440 0 0 ▼a 석학人文강좌 ; ▼v 69
504 ▼a 참고문헌(p. 242-256)과 색인수록
536 ▼a 이 책은 교육부 주최, 한국연구재단 주관 '석학과 함께하는 인문강좌'의 지원을 받아 출판된 책임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001.3 2009z1 69 Accession No. 111778031 Availability In loan Due Date 2021-12-20 Make a Reservation Available for Reserve R Service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석학인문강좌 69권. 서양은 근대화에 성공하여 지난 500년간 세계를 제패하였고, 일본은 따라 하기에 성공하여 강국이 되었는데 우리는 왜 근대화에 성공하지 못하여 식민지로 전락하고 결국에는 동족상잔의 전쟁과 분단이라는 비극적인 역사를 갖게 되었는가?

유럽의 근대화라고 하지만 모든 유럽 국가들이 똑같은 패턴으로 근대화를 이룬 것은 아니었다. 그중에서도 근대성의 전범이라고 할 수 있는 나라는 영국이다. 우리가 지금 익숙하게 알고 있는 근대적 제도들, 즉 의회 민주주의, 자본주의, 과학적 사고와 기술혁신, 교통.통신의 발달과 같은 것들이 거의 영국에서 시작되어 다른 유럽 국가들로 퍼져 나갔다. 따라서 이 책은 유럽의 전반적인 이야기이지만 영국의 예를 많이 참조한다.

이 책을 관통하는 주제는 근대 세계의 패권을 차지한 유럽, 그중에서도 특히 최강국인 영국이 어떻게 하여 그와 같은 눈부신 성취를 이룰 수 있었는지를 역사적으로 살펴보고 교훈을 찾아보는 것이다. 대체로 유럽이 본격적으로 세계로 팽창해 나간 16세기에서 논의가 시작되어, 정치적 측면에서 근대 정치의 기반을 이룬 자유주의, 그리고 자유주의에서 민주주의로의 이행을 통해 자유민주주의가 확립되는 과정을 살펴본다.

경제적으로는 근대적 경제성장의 기점이 된 산업혁명의 전개 과정을 분석한 후 유럽 팽창의 정점이라 할 수 있는 제국주의를 고찰하고, 마지막으로 성공한 나라가 되기 위한 조건들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본다.

서양은 근대화에 성공하여 지난 500년간 세계를 제패하였고, 일본은 따라 하기에 성공하여 강국이 되었는데 우리는 왜 근대화에 성공하지 못하여 식민지로 전락하고 결국에는 동족상잔의 전쟁과 분단이라는 비극적인 역사를 갖게 되었는가?
유럽의 근대화라고 하지만 모든 유럽 국가들이 똑같은 패턴으로 근대화를 이룬 것은 아니었다. 그중에서도 근대성의 전범이라고 할 수 있는 나라는 영국이다. 우리가 지금 익숙하게 알고 있는 근대적 제도들, 즉 의회 민주주의, 자본주의, 과학적 사고와 기술혁신, 교통·통신의 발달과 같은 것들이 거의 영국에서 시작되어 다른 유럽 국가들로 퍼져 나갔다. 따라서 이 책은 유럽의 전반적인 이야기이지만 영국의 예를 많이 참조한다.
이 책을 관통하는 주제는 근대 세계의 패권을 차지한 유럽, 그중에서도 특히 최강국인 영국이 어떻게 하여 그와 같은 눈부신 성취를 이룰 수 있었는지를 역사적으로 살펴보고 교훈을 찾아보는 것이다. 대체로 유럽이 본격적으로 세계로 팽창해 나간 16세기에서 논의가 시작되어, 정치적 측면에서 근대 정치의 기반을 이룬 자유주의, 그리고 자유주의에서 민주주의로의 이행을 통해 자유민주주의가 확립되는 과정을 살펴본다. 경제적으로는 근대적 경제성장의 기점이 된 산업혁명의 전개 과정을 분석한 후 유럽 팽창의 정점이라 할 수 있는 제국주의를 고찰하고, 마지막으로 성공한 나라가 되기 위한 조건들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본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박지향(지은이)

서울대학교 서양사학과 교수.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서양사학과에서 학사와 석사를 마치고 뉴욕주립대학교에서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뉴욕프랫대학교, 인하대학교 교수를 지냈고, 동경대학교와 케임브리지대학교의 객원 교수를 거쳤다. 서울대학교 도서관장, 한국 영국사학회 회장, 국사편찬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저자는 한평생을 영국사 연구에 집중했다. 또한 유럽의 근대성, 민족주의와 제국주의를 연구했으며 영국, 아일랜드, 일본, 한국을 아우르는 비교사적 시각으로 역사를 바라보고자 노력해왔다. 『제국의 품격』은 이러한 연구 인생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며 집필한 책이다. 특히 영제국이 만들어지고 팽창하는 데 집중하며, 제국주의라는 이념에 매몰되지 않고 영제국의 구체적 역사를 살펴본다. 영제국의 성공 전략을 분석함으로써 영국이 오늘날 우리에게 선사하는 통찰을 발견할 수 있는 책이다. 학문적 글쓰기와 대중적 글쓰기의 경계를 가로지르는 저자는 『정당의 생명력: 영국 보수당』, 『클래식 영국사』,『대처 스타일』, 『슬픈 아일랜드』, 『영국적인 너무나 영국적인』, 『제국주의: 신화와 현실』 등을 집필했고 《PAST & PRESENT》, 《Journal of Contemporary History》, 《서양사론》, 《역사비평》 등 국내외 학술 저널에 60여 편의 논문을 발표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_ 머리말 5 

1 장 | 왜 유럽인가? 
1500년의 세상 16 
유럽의 강점 21 
왜 중국은 성장을 멈추었나? 29 
수정주의의 반격 31 

2 장 | 자유·소유·권력의 확산 
소유에 대한 역사상 논의 42 
‘자유의 땅’ 영국 45 
왕권의 제한 49 
의회의 발달 55 
개신교 신앙 58 
사회계약론과 자유주의 이론의 대두 62 
명예혁명과 자유주의 국가의 성립 64 

3 장 | 자유주의에서 민주주의로 
자유주의 원칙의 확립 75 
자유주의적 개혁 83 
민주주의에 대한 우려 88 
자유민주주의 95 

4 장 | 근대적 경제성장의 시작, 산업혁명 
산업혁명의 핵심 105 
산업혁명의 결과 111 
왜 영국이었나? 116 
경제적 자유주의 126 

5 장 | 영국의 경제적 쇠퇴 
쇠퇴의 시기와 원인 135 
상업·금융 중심의 경제 139 
자유주의 국가와 소규모 기업 143 
기업가 정신의 쇠퇴와 교육 147 
제국과 강대국의 지위 151 
복지국가와 강성 노동조합 154 

6 장 | 식민주의·제국주의의 실천 
제국주의의 동기 165 
과학기술과 제국 177 
협력, 협력자 181 

7 장 | 식민주의 유산 
경제적 효과 195 
이념적·제도적 유산 201 
일본의 조선 침략과 동화정책 206 
일제가 남긴 경제적·법적·문화적 유산 211 

8 장 | 성공한 나라, 실패한 나라 
강대국의 흥망 225 
성공한 나라, 실패한 나라 235 

_참고문헌 242 
_찾아보기 257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민음사. 편집부 (2021)
송상용 (2021)
인문한국(HK)연구소협의회. HK/HK+성과확산총괄센터 (2021)
東京大学未来ビジョン研究センタ- (2021)
21세기 장성아카데미 (2021)
Braunstein, Florence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