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경계 횡단으로서의 번역 (Loan 4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안미현
Title Statement
경계 횡단으로서의 번역 = Translation as border-crossing / 안미현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HU:iNE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2017  
Physical Medium
404 p. ; 23 cm
ISBN
9791159012082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p. 361-392)과 색인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11929
005 20170817124308
007 ta
008 170814s2017 ulk b AU 001c kor
020 ▼a 9791159012082 ▼g 93750
035 ▼a (KERIS)BIB000014562923
040 ▼a 241008 ▼c 241008 ▼d 211009
082 0 4 ▼a 418.02 ▼2 23
085 ▼a 418.02 ▼2 DDCK
090 ▼a 418.02 ▼b 2017z2
100 1 ▼a 안미현 ▼0 AUTH(211009)85415
245 1 0 ▼a 경계 횡단으로서의 번역 = ▼x Translation as border-crossing / ▼d 안미현
260 ▼a 서울 : ▼b HU:iNE : ▼b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c 2017
300 ▼a 404 p. ; ▼c 23 cm
504 ▼a 참고문헌(p. 361-392)과 색인수록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418.02 2017z2 Accession No. 111777198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이 책에서는 번역이 텍스트 연구나 분석, 문화 연구나 분석에 있어 가장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방법임을 상정하고, 모든 가치가 원전으로만 귀속되는 자기 폐쇄적인 환원주의를 벗어나 새로운 의미와 가치를 창출하는 생산적인 기제이자 유의미한 분석 도구임을 밝히고자 한다. 나아가 번역이 문화적, 학문적 제도와 규범에 어떻게 대응하며, 시기마다 그것의 패러다임을 어떻게 변화시켜 왔는지를 탐구하고자 한다.

어떤 학문 영역이나 문화의 영역도 자체적으로 존재하지 않는다. 그것은 부단한 번역의 과정을 거치지 않고는 존재할 수 없고, 지식 형성이나 문화의 유통 과정 또한 번역 행위가 없이는 불가능하다. 이때 번역은 비어있고 닫힌 공간에서 일어나는 고립된 행위가 아니라, 그것을 둘러싸고 있는 각종 이데올로기와 문화적 규범, 가치 범주들 사이에서 영향을 주고받는 쌍방적이고 상호교환적인 행위이다. 그렇다면 번역에 관한 연구는 번역을 둘러싼 외부 요인들의 작동 방식을 분석하고, 번역이 그것에 어떻게 대응하고, 저항하고, 변화시켜 왔는지를 밝혀내야 한다.

이 책에서는 번역이 텍스트 연구나 분석, 문화 연구나 분석에 있어 가장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방법임을 상정하고, 모든 가치가 원전으로만 귀속되는 자기 폐쇄적인 환원주의를 벗어나 새로운 의미와 가치를 창출하는 생산적인 기제이자 유의미한 분석 도구임을 밝히고자 한다. 나아가 번역이 문화적, 학문적 제도와 규범에 어떻게 대응하며, 시기마다 그것의 패러다임을 어떻게 변화시켜 왔는지를 탐구하고자 한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안미현(지은이)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독일어, 영어, 교육학을, 동 대학원에서 독일문학을 전공하고, 독일 튀빙겐대학에서 고트홀트 에프라임 레싱과 독일 계몽주의에 관한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는 목포대학교 독일언어문화학과에 재직 중이며, 영국 캠브리지대학 독문과 방문교수로 지냈다. 독일 문학과 문화, 번역학 이외에도 수사학, 젠더연구 분야에서 다수의 논문을 발표해 왔다. 저서로 [레싱의 초기 작품에 나타난 구조적 관련성](독문), 역서로 게르트 위딩의 [수사학의 재탄생], 장 아메리의 [죄와 속죄의 저편] 외 다수가 있으며, W.G. 제발트의 [아우스터리츠]로 제6회 시몬느번역상 (제13회 한독번역문학상)을 받았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서문 _ 5 

Chapter 1 이론적 토대 _ 17 
Chapter 2 독일 계몽주의 시대의 번역문학 논쟁 _ 33 
Chapter 3 근대 독일의 여성번역가 _ 61 
Chapter 4 괴테와 번역 _ 73 
Chapter 5 낭만주의에서의 언어, 번역, 해석 _ 99 
Chapter 6 번역과 젠더 _ 123 
Chapter 7 제국주의와 번역 _ 149 
Chapter 8 시적 창작 과정으로서의 번역 _ 173 
Chapter 9 게오르게의 『악의 꽃』과 벤야민의 『악의 꽃』 _ 203 
Chapter 10 망명과 번역 _ 231 
Chapter 11 번역과 디아스포라 _ 255 
Chapter 12 번역비평1 _ 281 
Chapter 13 번역비평2 _ 317 
Chapter 14 번역교육과 외국어교육 _ 333 

참고문헌 _ 359 
찾아보기 _ 393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Barral, Céline (2020)
Norton, Bonny (2021)
Oustinoff, Michaël (2020)
Boukreeva-Milliaressi, Tatiana (2021)
Herrmann, Michael (2020)
Greiner, Norbert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