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1, 살인자 외 (9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Hemingway, Ernest, 1899-1961 신예용, 역 Meade, L. T., 1844-1914. 저 Halifax, Clifford, 1860-1921, 저 Eustace, Robert, 1854-1943. 저 Hammett, Dashiell, 1894-1961. 저 Green, Anna Katharine, 1846-1935. 저 Crofts, Freeman Wills, 1879-1957. 저 Chesterton, G. K. (Gilbert Keith), 1874-1936. 저 Freeman, R. Austin (Richard Austin), 1862-1943. 저
서명 / 저자사항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1, 살인자 외 / 어니스트 헤밍웨이 지음 ; 신예용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코너스톤,   2017  
형태사항
407 p. ; 19 cm
ISBN
9791187011750
일반주기
기획·해설: 박광규  
내용주기
스터들리 농장의 공포, The horror of Studley grange / 미드, L. T, 핼리팩스, 클리퍼드 -- 금고실의 다이아몬드, The mystery of the strong room / 미드, L. T, 유스터스, 로버트 -- 탐정 스페이드, A man called Spade / 해밋, 대실 -- 의사와 그의 아내 그리고 시계, The doctor, his wife, and the clock ; 두 번째 총알, The second bullet / 그린, A. K. --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 The mistery of the sleeping car express / 크로프츠, F. W. -- 살인자, The killers / 헤밍웨이, 어니스트 -- 바닥없는 우물, The bottomless well / 체스터턴, G. K. -- 시카고의 여성 상속인, The Chicago heiress / 프리먼, R. A.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10370
005 20211013160440
007 ta
008 170713s2017 ulk 000cj kor
020 ▼a 9791187011750 ▼g 04800
035 ▼a (KERIS)BIB000014538974
040 ▼a 211048 ▼c 211048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808.83872 ▼2 23
085 ▼a 808.83872 ▼2 DDCK
090 ▼a 808.83872 ▼b 2017z1 ▼c 1
245 0 0 ▼a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n 1, ▼p 살인자 외 / ▼d 어니스트 헤밍웨이 지음 ; ▼e 신예용 옮김
246 1 1 ▼a Masterpieces of world mystery
260 ▼a 서울 : ▼b 코너스톤, ▼c 2017
300 ▼a 407 p. ; ▼c 19 cm
500 ▼a 기획·해설: 박광규
505 0 0 ▼t 스터들리 농장의 공포, The horror of Studley grange / ▼d 미드, L. T, ▼e 핼리팩스, 클리퍼드 -- ▼t 금고실의 다이아몬드, The mystery of the strong room / ▼d 미드, L. T, ▼e 유스터스, 로버트 -- ▼t 탐정 스페이드, A man called Spade / ▼d 해밋, 대실 -- ▼t 의사와 그의 아내 그리고 시계, The doctor, his wife, and the clock ; ▼t 두 번째 총알, The second bullet / ▼d 그린, A. K. -- ▼t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 The mistery of the sleeping car express / ▼d 크로프츠, F. W. -- ▼t 살인자, The killers / ▼d 헤밍웨이, 어니스트 -- ▼t 바닥없는 우물, The bottomless well / ▼d 체스터턴, G. K. -- ▼t 시카고의 여성 상속인, The Chicago heiress / ▼d 프리먼, R. A.
700 1 ▼a Hemingway, Ernest, ▼d 1899-1961 ▼0 AUTH(211009)41318
700 1 ▼a 신예용, ▼e
700 1 ▼a Meade, L. T., ▼d 1844-1914. ▼t Horror of Studley grange, ▼e
700 1 ▼a Halifax, Clifford, ▼d 1860-1921, ▼e
700 1 ▼a Eustace, Robert, ▼d 1854-1943. ▼t Mystery of the strong room, ▼e
700 1 ▼a Hammett, Dashiell, ▼d 1894-1961. ▼t Man called Spade, ▼e
700 1 ▼a Green, Anna Katharine, ▼d 1846-1935. ▼t Doctor, his wife, and the clock, ▼e
700 1 ▼a Crofts, Freeman Wills, ▼d 1879-1957. ▼t Mistery of the sleeping car express, ▼e
700 1 ▼a Chesterton, G. K. ▼q (Gilbert Keith), ▼d 1874-1936. ▼t Bottomless well, ▼e
700 1 ▼a Freeman, R. Austin ▼q (Richard Austin), ▼d 1862-1943. ▼t Chicago heiress, ▼e
740 2 ▼a Second bullet
900 1 0 ▼a 헤밍웨이, 어니스트,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08.83872 2017z1 1 등록번호 11177598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08.83872 2017z1 1 등록번호 11177598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코너스톤의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시리즈. 박광규 추리소설 해설가가 엄선하여 묶은 고전 추리소설 시리즈로, 특히 1권은 단편 추리소설의 황금기였던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중반에 발표된 작품 중에서 오랫동안 높은 평가를 받아온 이야기만을 골라 엮었다.

이야기 대부분이 등장인물의 대화로 이루어지고, 짧은 분량임에도 건조하고 담담한 묘사로 긴장감과 압박감을 느낄 수 있는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살인자', 작가 대실 해밋의 실제 경험이 녹아들어 매우 현실적인 미국 탐정의 모습을 보여주는 고전 하드보일드 '탐정 스페이드', 수십 년간 철도업계에서 일했던 F. W. 크로프츠의 해박한 전문 지식이 돋보이는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 등 고전 추리 작가들의 개성을 가득 담은 9편의 작품을 수록했다.

독자를 숨 쉴 틈 없이 끌어당기는 클래식 미스터리 걸작선!

치밀하게 구성된 미스터리를 짧은 분량 안에 압축한 단편 추리소설의 매력에 빠져보자! 코너스톤의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1-살인자 외》는 박광규 추리소설 해설가가 엄선하여 묶은 고전 추리소설 시리즈로, 특히 1권은 단편 추리소설의 황금기였던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중반에 발표된 작품 중에서 오랫동안 높은 평가를 받아온 이야기만을 골라 엮었다.
이야기 대부분이 등장인물의 대화로 이루어지고, 짧은 분량임에도 건조하고 담담한 묘사로 긴장감과 압박감을 느낄 수 있는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살인자>, 작가 대실 해밋의 실제 경험이 녹아들어 매우 현실적인 미국 탐정의 모습을 보여주는 고전 하드보일드 <탐정 스페이드>, 수십 년간 철도업계에서 일했던 F. W. 크로프츠의 해박한 전문 지식이 돋보이는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 등 고전 추리 작가들의 개성을 가득 담은 9편의 작품을 수록했다.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시리즈’와 함께 놀라운 미스터리의 세계로 빠져들어 보자!

작가들의 독특한 개성이 진하게 녹아 있는 블랙커피 같은 추리소설 단편집

에드거 앨런 포가 발표한 최초의 추리소설 <모르그가의 살인> 이후 50여 년이 지난 뒤, 영국의 코난 도일이 창조한 ‘셜록 홈즈 시리즈’는 추리소설의 황금시대를 열었다. 많은 작가들이 개성적인 명탐정이 등장하는 단편 추리소설을 써서 홈즈를 넘어서고자 했고, 독자들은 매력적인 탐정들과 놀라운 트릭이 치밀하게 배치된 단편 작품을 읽으며 ‘미스터리’를 즐겼다. 도서관이 보급되고, 서적의 판매 형태가 변하면서 추리소설의 새로운 황금시대는 장편소설이 차지하게 되었지만, 여전히 군더더기 없는 단편 추리소설을 선호하는 독자가 적지 않다.
《세계 미스터리 걸작선 1-살인자 외》에는 해박한 전문 지식, 독특한 문체, 매력적인 탐정 등 작가의 독특한 개성이 진하게 우러난 9편의 고전 추리소설을 소개한다. 사건의 설정과 상황의 묘사, 해결 방법도 각양각색인 황금시대 작품들을 현대적인 번역, 깔끔한 편집으로 새롭게 즐겨보자!

<스터들리 농장의 공포>-L. T. 미드 & 클리퍼드 핼리팩스
의사 핼리팩스는 유령이라도 본 것 같은 남편의 상태 때문에 찾아온 스터들리 부인의 간절한 요청으로 스터들리 농장을 방문한다. 그곳에서 핼리팩스는 유령을 보았다는 남편 헨리 경의 이야기를 듣고, 유령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헨리 경의 침실에서 밤을 보내는데….

<금고실의 다이아몬드>-L. T. 미드 & 로버트 유스터스
다이아몬드 중개업자의 특별한 금고 속에서 감쪽같이 사라진 82캐럿 로체빌 다이아몬드. 탐정 노먼 헤드는 다이아몬드와 금고를 둘러싼 미스터리의 중심에 이탈리아 범죄 조직의 수장인 ‘마담 콜루치’가 있음을 확신하고 이번에야말로 마담을 잡으려 하는데….

<탐정 스페이드>-대실 해밋
탐정 사무엘 스페이드는 사업가 맥스 블리스의 의뢰를 받고 집으로 찾아가지만, 집에는 죽은 의뢰인과 살인 사건 특별 수사관들이 스페이드를 기다리고 있었다. 숨겨진 비밀이 하나씩 드러나고 유력한 용의자들이 현장으로 모이는 가운데 스페이드는 진범을 밝힐 수 있을 것인가?

<의사와 그의 아내 그리고 시계>-A. K. 그린
탐정 사무소에서 일하는 바이올렛 스트레인지는 사장에게 받은 편지를 읽고 고민에 빠진다. 총을 쏘고 흔적도 없이 사라진 치밀한 범인과 자신이 범인이라고 주장하는 눈먼 의사 그리고 남편은 망상에 시달리는 것이라고 믿는 의사 부인의 이야기. 결국 바이올렛은 사건을 조사하기 위해 의사 부부에게 접근하게 되는데….

<두 번째 총알>-A. K. 그린
아내가 거실에 있는 사이 남편과 아이가 있는 방에서 들린 총성. 방에는 총에 맞아 죽은 남편과 그 손에 목이 눌려 죽은 아이라는 비극이 펼쳐져 있었다. 검시관은 자살, 아내는 타살을 주장하는 이 사건의 숨겨진 진실을 찾기 위해 바이올렛 스트레인지는 조사를 시작하는데….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F. W. 크로프츠
프레스턴과 칼라일을 오가는 북서부 급행열차에서 일어난 끔찍한 살인 사건! 달리는 기차가 멈추고, 밀실이 된 객실 안에서 신혼부부가 총에 맞아 죽었다. 그러나 같은 객실에 있던 여자, 옆 객실의 남자들 등 같은 객차 안의 그 누구도 범인이 될 수 없었는데….

<살인자>-어니스트 헤밍웨이
식당 문이 열리고 두 남자가 들어온다. 꽉 끼는 오버코트를 똑같이 차려입은 두 남자는 자신들이 주문한 음식이 서로 바뀌어도 관심이 없다. 이들은 과연 누구인가? 그리고 식사를 마친 두 손님은 왜 갑자기 식당 종업원들을 위협하는가?

<바닥없는 우물>-G. K. 체스터턴중동의 영국군 주둔지에 있는 클럽 회관의 서재에서 젊은 보일 대위와 이야기를 나누던 노장 헤이스팅스 경이 오래된 옛 우물곁에서 사망했다! 마지막까지 함께 있던 보일 대위가 범인으로 의심받는 가운데, 민간 공무원 혼 피셔는 어딘지 석연치 않은 점을 느끼고 신중하게 사건을 조사해나가는데….

<시카고의 여성 상속인> -R. 오스틴 프리먼
가짜 문학 중개인 롬니 프링글은 도서관 옆자리에 앉아 편지를 쓰던 독일인에게 무언가 있음을 직감한다. 편지의 내용이 남은 압지를 독일인 몰래 챙긴 프링글은 그 내용을 해독하고는, 이 편지가 바로 시카고의 여성 상속인과 결혼할 런디 후작을 향한 협박 편지임을 알아내는데….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대실 해밋(지은이)

1894년 미국 메릴랜드 주 세인트메리스 카운티에서 태어났다. 1908년 볼티모어 실업학교에 입학했으나 아버지 사업을 돕기 위해 중도에 자퇴했다. 1915년 21세의 나이에 미국 최대의 사립 탐정 회사인 핑커턴 탐정 사무소에 취직, 탐정 일을 시작했다. 1921년 건강 문제로 일을 그만둔 뒤 잡지에 작품을 발표하기 시작해, 1927년부터 탐정 소설 비평을 게재하고 <대단한 강도>, <피의 수확>, <데인 가의 저주>, <몰타의 매> 등의 작품을 차례로 발표했다. 제1차 세계 대전 이후 알 카포네와 같은 밀주업자가 대중의 영웅이 되고 범죄가 들끓던 1920년대 미국 사회를 배경으로 한 작품들을 주로 썼기 때문에 '1920년대의 작가'라 불리기도 한다. 집필을 시작한 것이 1922년이고 마지막 소설이 1934년에 출간되었기 때문에 창작 경력은 비교적 짧다고 할 수 있다. 그 후로는 영화 일에 몰두했으며, 그의 작품 또한 영화로 다수 만들어졌다. 특히 <몰타의 매>는 무려 세 번이나 영화화되었다. 1940년대부터 돌연 정치에 몰두해 공산당 활동을 하다가 옥살이도 잠시 했지만 공산주의 이념에 깊이 몰두했다고 보이지는 않는다. 1942년 사병으로 재입대해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했고 1945년 제대한 뒤 제퍼슨 사회과학 대학에서 추리소설 작법을 가르쳤다. 1961년 사망해 알링턴 국립 묘지에 묻혔다. 주요 작품으로 장편 <대단한 강도>(1927), <피의 수확>(1929), <데인 가의 저주>(1929), <몰타의 매>(1930), <유리 열쇠>(1931), <여윈 남자>(1934) 등과 '이 작은 돼지'(1934) 등의 단편소설이 있다.

어니스트 헤밍웨이(지은이)

1899년 7월 21일 미국 일리노이 주 오크 파크(현재의 시카고)에서 태어났다. 의사 아버지와 성악가 어머니 사이를 두었고, 여섯 남매 중 장남이었다. 평생을 낚시와 사냥, 투우 등에 집착했으며, 다방면에 걸쳐 맹렬한 행동을 추구하고, 행동의 세계를 통해 자아의 확대를 성취하려 했다. 그러한 인생관은 그의 작품 전체를 통해서도 드러난다. 고등학생 때 학교 주간지 편집을 맡아 직접 기사와 단편을 썼으며, 고등학교 졸업 후 대학교 진학을 포기하고 1917년 [캔자스시티 스타]의 수습기자로 일했다. 제1차 세계대전 중이던 1918년 적십자 야전병원 수송차 운전병으로 이탈리아 전선에서 복무하기도 했으며, 전선에 투입되었다가 다리에 중상을 입고 귀국했다. 휴전 후 캐나다 [토론토 스타]의 특파원이 되어 유럽 각지를 돌며 그리스-터키 전쟁을 보도하기도 했다. 1921년, 해외 특파원으로 건너간 파리에서 스콧 피츠제럴드, 에즈라 파운드 등 유명 작가들과 교유하는 등 근대주의적 작가들과 미술가들과 어울리며 본격적으로 소설을 쓰기 시작했다. 1923년 『세 편의 단편과 열 편의 시(詩)』를 시작으로 『우리들의 시대에』, 『봄의 분류(奔流)』, 『태양은 다시 떠오른다』를 발표했다. 방황하는 젊은이들의 삶을 그린 『태양은 다시 떠오른다』 소설로 베스트셀러 반열에 올랐다. 그후 1920년대 ‘로스트 제너레이션(잃어버린 세대)’를 대표하는 ‘피츠제럴드’와 ‘포그너’와 함께 3대 작가로 성장하였다. 그의 첫 소설 『해는 또다시 떠오른다』를 1926년에 발표했는데, 헤밍웨이의 대다수 작품은 1920년대 중반부터 1950년대 중반 사이에 발표되었다. 전쟁 중 나누는 사랑 이야기를 다룬 전쟁문학의 걸작 『무기여 잘 있거라』(1929)는 그가 작가로서 명성을 얻는 데 공헌했으며, 1936년 『킬리만자로의 눈』, 스페인 내전을 배경으로 한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리나』(1940)는 출판되자마자 수십만 부가 넘는 판매고를 올린다. 이후 10년 만에 소설 한 편을 발표하지만, 주목을 받지 못하다가 1952년 인간의 희망과 불굴의 정신을 풀어낸 『노인과 바다』를 발표하여 큰 찬사를 받았으며, 퓰리처상과 노벨문학상을 수상한다. 그러나 이 해에 두 번의 비행기 사고를 당하는데, 말년에 사고의 후유증으로 인해 우울증에 시달리고, 집필 활동도 막히기 시작했다. 하지만 행동의 규범에 철저한 만큼이나 죽음과 대결하는 삶의 성실성과 숭고함을 작품에 투영하려 노력해왔다. 1959년에는 아이다호 주로 거처를 옮겼고, 1961년 여름, 헤밍웨이는 신경쇠약과 우울증에 시달리다 1961년 케첨의 자택에서 엽총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대표작으로는 1929년 『무기여 잘 있거라』, 1940년 『누구를 위하여 종은 울리나』, 1952년 『노인과 바다』 등이 있다.

G. K. 체스터턴(지은이)

매력적인 성직자 탐정 브라운 신부의 활약을 담은 작품들로 추리 문학의 거장이 된 영국 작가. 1874년 영국 런던 켄싱턴의 중류층 가정에서 출생했다. 명문 세인트폴 스쿨을 졸업한 후, 슬레이드 미술 학교에서 미술을 공부했으며, 유니버시티 칼리지에서 문학을 공부하기도 했다. 1900년 첫 시집 『놀이하는 회색 수염』을 출간했으며, 1904년 첫 소설 『노팅 힐의 나폴레옹』을 출간했다. 1911년 브라운 신부 시리즈의 첫 번째 책인 『브라운 신부의 순진』을 발표했다. 크게 대중적인 성공을 거둔 이 시리즈는 이후 『브라운 신부의 지혜』(1914), 『브라운 신부의 의심』(1926), 『브라운 신부의 비밀』(1927), 『브라운 신부의 추문』(1935) 등 총 5권의 책으로 연이어 출간됐다. 소설가로서뿐 아니라 비평가로서도 크게 활약한 체스터턴은 평소 다양한 사회 비평들과 문학 평론들을 기고하곤 했으며, 조지 버나드 쇼, 버트런드 러셀, H. G. 웰스 등 당대의 지성인들과 논쟁을 벌이며 크게 두각을 나타내기도 했다. 1925년부터 직접 잡지 『지케이 위클리』를 발행하여 글을 발표했으며, 그가 사망할 때까지 이 잡지는 계속 발행되었다. 1936년 비콘스필드의 자택에서 사망하여 인근의 로마 가톨릭 묘지에 묻혔다. 그 밖의 체스터턴의 작품으로는 추리 소설 『괴짜 상인 클럽』(1905), 『목요일이었던 남자』(1908) 등을 비롯하여, 시집, 에세이집, 문학 평론서, 그리스도교 서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저서들이 있다.

안나 카타린 그린(지은이)

1846년에 태어나 1935년 사망했다. 최초의 여성 탐정을 탄생시킨 미스터리 소설 작가로, '탐정 소설의 어머니'로 불린다. '리븐워스 사건, 한 변호사의 이야기'로 데뷔했다.

L. T. 미드(지은이)

본명은 엘리자베스 토마시나 미드 스미스로, 열일곱 살 때부터 소설을 쓰기 시작해 로맨스소설, 역사소설, 모험소설, 추리소설 등 평생 300여 편이 넘는 다양한 작품을 남겼다. 추리소설에서는 클리퍼드 핼리팩스, 로버트 유스터스 등 남성 작가와 합작을 많이 했다.

로버트 유스터스(지은이)

본명은 유스터스 로버트 버튼으로, 의사이자 소설가다. L. T. 미드와 《일곱 왕 연맹》 외에도 많은 작품을 함께 썼으며, 도로시 세이어즈, 에드거 젭슨 등 다른 추리소설가에게 자신의 아이디어와 의학적 지식을 제공하기도 했다.

R. A. 프리먼(지은이)

필명은 ‘클리퍼드 애시다운’이며 건강상의 이유로 의사 생활을 접고 소설을 집필하기 시작했다. 도치서술형 추리소설, 법의학 탐정의 창시자다. 주요 저서로는 ‘존 손다이크 박사 시리즈’인 《붉은 엄지손가락 지문》, 《노래하는 백골》 등이 있다.

클리퍼드 핼리팩스(지은이)

본명은 에드거 보먼트로, 주로 L. T. 미드와 함께 글을 쓸 때 클리퍼드 핼리팩스라는 필명을 사용했다. 의사이자 소설가이며 과학적, 의학적 지식을 이용해 잡지 〈스트랜드〉에 L. T. 미드와 ‘어느 의사의 일기 시리즈’를 연재했다.

신예용(옮긴이)

숙명여자대학교에서 영문학을 전공하고 동대학원에서 문학을 공부했으며, 방송사에서 구성작가로 일했다. 현재 번역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에서 출판기획자 및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용기의 땅 1부 1: 흩어진 무리』, 『물의 무게』, 『히로빈 추격』, 『드래곤 템플의 전투』, 『하루 10분 책 육아』, 『북유럽 공부법』, 『가장 잔인한 달』 등 다수가 있다.

박광규(기획)

추리소설 해설가로 <계간 미스터리> 편집장, 월간 <판타스틱>과 한국어판 <엘러리 퀸 미스터리 매거진> 등의 편집위원으로 활동했으며 ‘한국추리작가협회’ 사무국장 등을 지냈다. 등의 추리소설에 해설을 집필했으며 <주간경향>, <스포츠투데이> 등에 칼럼을 연재했다. 저서로는 《미스터리는 풀렸다!》, 《일본 추리소설 사전·공저》, 역서로는 《세계 추리소설 걸작선·공역》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스터들리 농장의 공포 
금고실의 다이아몬드 
탐정 스페이드 
의사와 그의 아내 그리고 시계 
두 번째 총알 
급행열차 안의 수수께끼 
살인자 
바닥없는 우물 
시카고의 여성 상속인 
작가·작품 해설 단편들의 황금시대

관련분야 신착자료

서종훈 (2021)
Hesse, Hermann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