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읽는 삶, 만드는 삶 : 책은 나를, 나는 책을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현주
서명 / 저자사항
읽는 삶, 만드는 삶 : 책은 나를, 나는 책을 / 이현주 지음
발행사항
파주 :   유유,   2017  
형태사항
263 p. : 삽화 ; 19 cm
ISBN
9791185152639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07527
005 20170616160130
007 ta
008 170605s2017 ggka 000c kor
020 ▼a 9791185152639 ▼g 03800
035 ▼a (KERIS)BIB000014503289
040 ▼d 221022 ▼a 244002 ▼c 244002 ▼d 244002
082 0 4 ▼a 028.1 ▼2 23
085 ▼a 028.1 ▼2 DDCK
090 ▼a 028.1 ▼b 2017z5
100 1 ▼a 이현주
245 1 0 ▼a 읽는 삶, 만드는 삶 : ▼b 책은 나를, 나는 책을 / ▼d 이현주 지음
260 ▼a 파주 : ▼b 유유, ▼c 2017
300 ▼a 263 p. : ▼b 삽화 ; ▼c 19 cm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028.1 2017z5 등록번호 15133539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첫 권 <행복한 왕자>부터 셜록 홈스를 통한 자기 성찰, 소설들이 가져다주는 자신과 다른 삶에 대한 이해, <나의 라임 오렌지 나무>의 제제처럼 사랑과 믿음으로 버틴 학창 시절까지, 책은 저자의 삶 곳곳에 배어들고 갖가지 색을 입혔다.

이렇게 책으로 만들어진 삶은 결국 책을 만드는 삶을 품기 시작한다. 책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삶을 살아온 저자는 이제 편집자가 되어 책을 읽으며 겪은 치열한 자기 고민, 살면서 느꼈던 의문을 편집자로서 자신의 삶에 풀어내고 있다. 그리고 책으로 기억하는 자신의 삶과 책을 만드는 지금의 자신을 이야기한다.

책으로 점철된 삶
책, 어떻게 읽으십니까? 물론 책은 눈으로 보고 뇌로 이해합니다. 하지만 책 읽기란 그렇게 끝나지 않지요. 무언가 우리 몸을 통과하면 변화가 생기듯, 그러니까 음식을 먹으면 그 음식으로 생명을 유지하는 에너지가 만들어지듯 책을 읽으면 책의 내용으로 우리에게 어떤 일이 일어납니다. 그 일은 지식을 받아들이면서 쌓이는 이해의 축적일 수도 있고, 감정의 동요일 수도 있으며, 이 두 가지 모두일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이로 인해 삶이 변하기도 하지요.
여기 한 사람이 있습니다. 섬 동네로 갓 이사 온 타지의 외톨이로 친구조차 사귀기 어려웠던 어린 시절, 서울 친척 댁에서 본 100권짜리 소년소녀세계명작전집에 문화 충격을 받고, 그 첫 권 『행복한 왕자』가 준 감동을 어른이 된 지금도 고스란히 기억하는 사람입니다. 이 책은 어린이였던 이 사람의 외로움을 달래 주었습니다. 그렇게 독서는 시작되었지요.
셜록 홈스를 통한 자기 성찰, 소설들이 가져다주는 자신과 다른 삶에 대한 이해, 『나의 라임 오렌지 나무』의 제제처럼 사랑과 믿음으로 버틴 학창 시절까지, 책은 이 사람의 삶 곳곳에 배어들고 갖가지 색을 입혔습니다. 세상을 보는 법, 자기 정체성에 대한 고민, 인간의 삶과 죽음, 심지어 첫사랑의 추억마저 책과 함께하죠. 이 사람에게는 인생의 중요한 순간마다 책이 길을 열고, 책을 읽는 순간이 인생의 중요한 때가 됩니다.
책으로 만들어진 삶은 결국 책을 만드는 삶을 품기 시작합니다. 책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삶을 살아온 저자는 이제 편집자가 되어 책을 읽으며 겪은 치열한 자기 고민, 살면서 느꼈던 의문을 편집자로서 자신의 삶에 풀어냅니다. 그리고 책으로 기억하는 자신의 삶과 책을 만드는 지금의 자신을 이야기합니다.

징검다리로서의 책
책이 인생에 답을 주지는 않습니다. 저자도 책이 답을 준다고 말하지 않습니다. 그는 그저 책을 읽고 만들면서, 끊임없이 궁리하고 고민하면서 무엇이 좋고 옳고 아름답고 바른지 탐색합니다. 저자가 삶의 순간순간에 책을 통해 바라보는 자신과 세상은, 우리가 책을 통해 바라보는 그것들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저자가 기억하는 순간이 우리에게 우리 자신의 순간처럼 와 닿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처음 책을 읽은 순간부터, 책을 통해 삶과 닿고 다시 삶과 책이 닿은 순간들을 적었다. 개인적인 순간이지만 때로는 모두의 순간이 되는 부분도 있으리라. 미리 말하지만 책을 읽는다고 유능하거나 훌륭한 사람이 되지는 못한다. 모두 자기만큼의 사람이 될 뿐이다. 그래도 하나 확실한 건, 읽는 삶이, 적어도 나에게는 꽤 만족스러웠다는 사실이다.”
그렇습니다. 삶은 불확실하고 책도 절대 옳은 건 아닙니다. 다만 이 넓고 깊은 세상을 이해하기 위한 하나의 도구로 책은 나쁘지 않습니다. 조금이라도 나은 사람이 되기를 바라며 좋은 삶을 탐색하는 우리라면 책을 징검다리 삼아 삶이라는 강을 힘껏 건너갈 수 있을 겁니다.
책을 사랑하는, 그 우리에게 이 책을 바칩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현주(지은이)

1970년 인천에서 태어나 자랐다. 대학을 졸업하고 사회생활 하는 내내 출판사를 직접 차려 책을 만들거나,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하거나, 방송과 잡지 등에 책을 소개했다. 이 책을 쓰기 시작한 것 또한 좋은 글을 찾으려고 글쓰기 강좌를 수강한 것이 계기가 되었다. 그러다 오래 마음속에 품은 엄마에 대한 이야기를 책으로 쓰기로 결심했다. 엄마 이야기는 동시에 그 엄마의 딸로 살아야 했던 이야기 그리고 매우 사적인 역사인 동시에 엄마와 딸이라는 관계를 둘러싼 아주 오랜 역사에 대한 이야기이기도 하다. 지은 책으로 독자이자 편집자로서 삶을 담은 『읽는 삶, 만드는 삶』, 도시 곳곳에 자리한 동네 서점 이야기를 기록한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서점』이 있다. 지금은 미국 시애틀에서 가족들과 식당을 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머리말 = 11
행복한 왕자 = 19
바스커빌 가문의 개 = 27
한국단편문학전집 = 35
팝 PM 2:00 = 43
나의 라임 오렌지 나무 = 51
어린 왕자 = 59
고요한 돈 강 = 67
답사 자료집 = 75
하드리아누스의 회상록 = 83
행복한 책읽기 = 91
베에토벤의 생애 = 99
고야 = 107
나의 서양미술 순례 = 115
이것이 인간인가 = 123
어제의 세계 = 131
바람이 우리를 데려다 주겠지 = 139
가족이 있는 풍경 = 147
줄리언 = 155
고등어를 금하노라 = 163
붕가붕가레코드의 지속가능한 딴따라질 = 171
조선의 여성들, 부자유한 시대에 너무나 비범했던 = 179
어느 고쿠라 일기 전 = 187
인 콜드 블러드 = 195
아버지의 오래된 숲 = 203
오픈 북 = 211
빅스톤갭의 작은 책방 = 221
뼈가 들려준 이야기 = 229
거의 모든 것의 역사 = 237
책과 혁명 = 245
바람의 딸, 걸어서 지구 세 바퀴 반 = 253
맺음말 = 261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