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구야국(狗邪國)과 고대 동아시아

구야국(狗邪國)과 고대 동아시아 (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단체저자명
인제대학교. 가야문화연구소, 편
서명 / 저자사항
구야국(狗邪國)과 고대 동아시아 / 인제대학교 가야문화연구소, 김해시
발행사항
서울 :   주류성,   2015  
형태사항
334 p. : 삽화, 도표 ; 23 cm
ISBN
9788962462586
서지주기
참고문헌 수록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99263
005 20170309164232
007 ta
008 170309s2015 ulkad b 100c kor
020 ▼a 9788962462586 ▼g 939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0 ▼a kor ▼a jpn ▼a chi
082 0 4 ▼a 951.901 ▼2 23
085 ▼a 953.0359 ▼2 DDCK
090 ▼a 953.0359 ▼b 1995 ▼c 21
111 ▼a 가야사국제학술회의 ▼n (21회 : ▼d 2015 : ▼c 김해)
245 1 0 ▼a 구야국(狗邪國)과 고대 동아시아 / ▼d 인제대학교 가야문화연구소, ▼e 김해시
246 3 ▼a 구야국과 고대 동아시아
260 ▼a 서울 : ▼b 주류성, ▼c 2015
300 ▼a 334 p. : ▼b 삽화, 도표 ; ▼c 23 cm
504 ▼a 참고문헌 수록
546 ▼a 본문은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가 혼합수록됨
710 ▼a 인제대학교. ▼b 가야문화연구소, ▼e
710 ▼a 김해시,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359 1995 21 등록번호 11176830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구야국이란 중국의 역사서인 <삼국지>가 김해의 가야국을 가리켜 불렀던 말로 가야사의 시작을 생각하게 하는 중요한 역사적 실체이다. 3세기 후반 당시까지 서북한 지역에 있었던 선진의 중국군현과 후진지역이었던 일본열도의 왜국들을 교역으로 연결하면서 철을 수출하기도 했던 철의 왕국이면서 해상왕국이 구야국이다. 이 책은 고대 동아시아 속의 구야국의 성격과 위상을 심도 있게 논의하고, 새로운 역사적 의미의 발견과 전파를 위해 만들어졌다.

이 책의 주제는 「구야국과 고대 동아시아」다.

구야국(狗邪國)이란 중국의 역사서인 『삼국지』가 김해의 가야국을 가리켜 불렀던 말로 가야사의 시작을 생각하게 하는 중요한 역사적 실체이다. 3세기 후반 당시까지 서북한 지역에 있었던 선진의 중국군현과 후진지역이었던 일본열도의 왜국들을 교역으로 연결하면서 철을 수출하기도 했던 철의 왕국이면서 해상왕국이 구야국이다. 이 책은 고대 동아시아 속의 구야국의 성격과 위상을 심도 있게 논의하고, 새로운 역사적 의미의 발견과 전파를 위해 만들어졌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인제대학교 가야문화연구소(엮은이)

이남규 (한신대학교) 김재홍 (국민대학교) 村上恭通 (日本 愛媛大學) 김일규 (부산대학교) 김양훈 (대성동고분박물관) 김상민 (목포대학교) 한지선 (국립중원문화재연구소) 白云翔 (中國 社会科学院)

김해시(엮은이)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주제발표〉
1. 구야국 성립기의 토기문화 
- 박진일 (국립중앙박물관) 

2. 낙랑군(樂浪郡)과 왜(倭)와 한(韓0 
- 上野祥史 (日本國立歷史民俗博物館) 

3. 목관묘 유적으로 본 구야국 사회의 일면 
- 윤형준 (국립문화재연구소) 

4. 변진사회 군주상의 재검토 
- 篠原啓方 (關西大學) 

5. 3세기 구야국(狗邪國)의 대군현(對郡縣) 교섭과 진왕(辰王)
- 선석열 (부산대학교) 

6. 변진시대 가락국의 성장과 외교 
- 연민수 (동북아역사재단) 

7. 한(漢)대 동경의 유형과 편년 
- 張全民 (西安市文物保護考古?究院) 

8. 구야(狗邪)에서 가라(加羅)로 
- 張學鋒 (南京大學) 

〈종합토론〉

관련분야 신착자료

서울특별시. 서울역사편찬원 (2021)
서울특별시. 서울역사편찬원 (2021)
국립경주박물관 (2021)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 (2020)
지현병 (2021)
신동훈 (2021)
안팎너머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