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동의보감과 동아시아 의학사 (Loan 6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신동원 申東源
Corporate Author
전북대학교.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 편
Title Statement
동의보감과 동아시아 의학사 / 신동원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파주 :   들녘,   2015  
Physical Medium
480 p. : 삽화(일부천연색) ; 24 cm
Series Statement
한국의 과학과 문명 ;001
ISBN
9791159251146 9791159251139 (세트)
General Note
총서편자: 전북대학교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p. 442-450)과 색인수록
주제명(개인명)
허준   許浚,   1546-1615.   東醫寶鑑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89638
005 20161202151747
007 ta
008 161202s2015 ggka b 001c kor
020 ▼a 9791159251146 ▼g 94910
020 1 ▼a 9791159251139 (세트)
035 ▼a (KERIS)BIB000013958792
040 ▼d 222001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610/.9519 ▼2 23
085 ▼a 610.99011 ▼2 DDCK
090 ▼a 610.99011 ▼b 2015z5
100 1 ▼a 신동원 ▼g 申東源 ▼0 AUTH(211009)55058
245 1 0 ▼a 동의보감과 동아시아 의학사 / ▼d 신동원 지음
246 1 1 ▼a Donguibogam and the history of medicine in East Asia
260 ▼a 파주 : ▼b 들녘, ▼c 2015
300 ▼a 480 p. : ▼b 삽화(일부천연색) ; ▼c 24 cm
440 0 0 ▼a 한국의 과학과 문명 ; ▼v 001
500 ▼a 총서편자: 전북대학교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
504 ▼a 참고문헌(p. 442-450)과 색인수록
536 ▼a 이 저서는 2010년도 대한민국 교육부와 한국학중앙연구원(한국학진흥사업단)을 통해 한국학 특정분야 기획연구(한국과학문명사) 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연구임 ▼g (AKS-2010-AMZ-2101)
600 1 4 ▼a 허준 ▼g 許浚, ▼d 1546-1615. ▼t 東醫寶鑑
710 ▼a 전북대학교. ▼b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 ▼e
900 1 0 ▼a Shin, Dong-won, ▼e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610.99011 2015z5 Accession No. 111764249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한국의 과학과 문명 1권. 한국 과학사, 중국 과학사, 어느 관점에서도 <동의보감>은 매우 드문 예외에 속한다. 고대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중국 문명과 한국 문명의 관계는 거의 모든 분야에서 중국의 문물이 조선에 유입되어 큰 효과를 일으킨 것이 대부분이었고, 반대의 경우는 찾아보기 힘들다. <동의보감>은 의학의 가장 높은 수준에서, 또 가장 일반적인 형태로 이 드문 반대의 사례에 해당된다.

<동의보감>이 동아시아에서 널리 읽혔던 비밀은 다음 세 측면에서 분명하게 드러난다. 동아시아 의학 전반을 재료로 했다는 점, 몸의 양생을 병 치료보다 우선해서 보는 고대 중국 의학의 전통 정신을 일관되게 종합했다는 점, 여기에 조선이 발전시켜온 여러 의학 전통을 녹여냈다는 점. 이를 철저히 궁구하고자 한 것이 이 책이다. 조선과 중국, 더 나아가 일본까지 펼쳐졌던 역사적 현상으로서 <동의보감> 유행의 실체를 파헤치고 있다.

왜 『동의보감』인가?

한국 과학사, 중국 과학사, 어느 관점에서도 『동의보감』은 매우 드문 예외에 속한다. 고대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중국 문명과 한국 문명의 관계는 거의 모든 분야에서 중국의 문물이 조선에 유입되어 큰 효과를 일으킨 것이 대부분이었고, 반대의 경우는 찾아보기 힘들다. 『동의보감』은 의학의 가장 높은 수준에서, 또 가장 일반적인 형태로 이 드문 ‘반대’의 사례에 해당된다. 그래서 여러 궁금증이 생겨난다.

조선과 중국, 더 나아가 일본까지 펼쳐졌던 역사적 현상으로서 『동의보감』 유행의 실체는 무엇이며, 그런 현상이 일어난 요인은 무엇인가?
『동의보감』의 저술 과정과 발간 배경은 어떠했는가?
『동의보감』의 의학적 내용은 무엇이고 어떤 성취를 담은 것인가?
이런 의서를 편찬해낸 조선 의학계와 사상계의 잠재력은 무엇이었는가?
대표 저자인 허준은 어떤 인물이었으며, 다른 공동 저자의 지적, 의학적 배경은 무엇인가?
『동의보감』은 동아시아 의학사에서, 또 세계 의학사에서 어떤 위치를 차지하는가?

이 책은 세계 모든 사람이 공감할 수 있는 『동의보감』의 성격과 가치를 밝히기 위해 집필되었다. 『동의보감』이 동아시아에서 널리 읽혔던 비밀은 다음 세 측면에서 분명하게 드러난다. 동아시아 의학 전반을 재료로 했다는 점, 몸의 양생을 병 치료보다 우선해서 보는 고대 중국 의학의 전통 정신을 일관되게 종합했다는 점, 여기에 조선이 발전시켜온 여러 의학 전통을 녹여냈다는 점. 이를 철저히 궁구하고자 한 것이 이 책이다.

“한국의 과학과 문명”을 통합적으로 정리해내다!

영국의 생화학자이자 과학사가인 조지프 니담(Joseph Needham)이 1954년 제1권을 발간한 이래로 지금까지 총 6권 17책이 나온 <중국의 과학과 문명(Science and Civilisation in China)>은 서양 과학문명의 절대적 우위를 정설처럼 받아들이던 당시까지의 시각을 송두리째 바꿔놓았다. 이 책에서 그는 서양 과학이 분석적·기계론적·결정론적인 데 비해 중국의 전통과학은 종합적·유기체적·비결정론적 성격이 강하다는 주장을 하여 동양의 과학문명이 서양보다 뒤떨어졌다는 편견을 무너뜨리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그렇다면 한국의 과학문명은 어떠한가? 한국이 중국의 과학문명을 일방 수용하는 하위 문명국가 정도로 인식되어온 것이 그동안의 시각이었다. 물론 소중화(小中華)를 자부해온 과거의 역사를 통해 볼 때 이 점을 완전히 부인하기는 어렵다. 하지만 이는 우리의 과학문명에 대한 열위를 지나치게 인정해버리는 것이고, 이에 대한 반발로 한쪽에서는 몇 가지 뛰어난 부분을 들어 한국 과학문명의 위대성을 과대 주장하는 현상이 벌어지기도 한다.
이 같은 양쪽의 편재성을 극복하고 한국 과학문명의 특징과 발전의 역사를 객관적으로 연구, 통합해내기 위한 총서 발간 작업이 시작되었다. 연구 주체 기관은 KAIST대에서 전북대학교로 자리를 바꾼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 총서 명은 <한국의 과학과 문명>이다. 2020년까지 국문 30권, 영문 7권(영문본 출판은 영국 케임브리지대학)이 몇 차에 걸쳐 발간될 예정이다. <한국의 과학과 문명>은 고대 문명에서부터 현대의 반도체기술에 이르기까지 한국에서 일어난 과학기술과 문명의 역사 그리고 이를 끌어낸 동력 등을 분석해낸다.
한국 과학문명사의 가장 큰 특징은 융합적이고 종합적이라는 점이다. 서양의 르네상스에 비견되는 세종 시기의 과학이나, 간행 당시 동아시아 삼국에서 베스트셀러로 뜨거운 관심을 모았던 『동의보감』 등은 모두 융합적인 연구의 결과물이었다. 당대 여러 분야의 지식들을 완전히 이해하고 합칠 수 있기 때문에 나올 수 있었던 것이다. 이같이 세계적 수준의 연구를 했던 선조들의 역량은 현재 우리에게도 이어지고 있다. 근대화의 후발 주자로 식민지 경험까지 했으면서도, 오늘날 몇몇 분야에서 세계 일류 수준의 과학기술을 자랑하게 된 데는 선조들로부터 면면히 이어온 과학 유전자가 있었기 때문일 것이다.
<한국의 과학과 문명> 총서의 제1탄으로 신동원 교수(전북대 과학학과)의 『동의보감과 동아시아 의학사』, 오상학 교수(제주대 지리교육과)의 『한국 전통지리학사』, 고동환 교수(카이스트대 인문사회과학부)의 『한국 전근대 교통사』가 선보인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신동원(지은이)

서울대학교 농과대학을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대학원(과학사 및 과학철학 협동과정)에서 한국과학사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영국 케임브리지 니담 동아시아과학사연구소 방문연구원을 지냈으며, 카이스트 인문사회과학부 부교수를 거쳐 현재 전북대학교 과학학과 교수와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의 소장으로 재직 중이다. 문화재위원, 한국과학사학회 회장, 대한의사학회장, 국제동아시아과학사학회 조직위원장(공동)을 역임했다. 2010년부터 현재까지 ‘한국의 과학과 문명 총서’(국문판 30권, 영문판 7권) 연구 책임자로서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해내고 있다. 지은 책으로 《우리 과학의 수수께끼》(전2권), 《한국 과학사 이야기》(전3권), 《조선사람의 생로병사》, 《조선사람 허준》, 《호열자, 조선을 습격하다》, 《호환 마마 천연두: 병의 일상 개념사》, 《조선의약생활사》, 《동의보감과 동아시아 의학사》 등이 있고, 함께 지은 책으로 《한 권으로 읽는 동의보감》, 《의학 오디세이》 등이 있다. 2016년 KBS 스페셜 〈한국의 과학과 문명〉(4부작)을 기획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저자 소개와 총서 기획편집위원회
일러두기
발간사_ <한국의 과학과 문명> 총서를 펴내며
서문

프롤로그_ 왜 『동의보감』인가
1. 『동의보감』의 국내외적 명성
2. 거대 프로젝트의 대상으로서 『동의보감』 연구
3. 이 책의 문제 의식
4. 이 책의 주요 질문과 그에 대한 가설
5. 『동의보감』에 관한 일반 서지 사항

1부 탄생 배경과 과정

1장 조선 개국 이후 의학적, 지적 역량의 성장
1. 『동의보감』 출현 이전 의학 수준의 도약
1) 조선 이전의 의학 학술 상황 │ 2) 『향약집성방』의 편찬과 의학 추구 방향의 대전환 │
3) 『의방유취』와 중국 의학의 대대적인 정리 │ 4) 종합 의서 『의림촬요』의 편찬 │
5) 허준의 『찬도방론맥결집성』의 교정
2. 의학 교육의 강화를 통한 학문 기반의 구축
3. 간편 의서의 간행과 보급
4. 중국 의서의 수입과 발간
5. 문물제도의 정비와 의학 지식의 총합

2장 조선 개국 이후 사대부 양생 문화의 확산
1. 조선전기 양생 서적의 발간
2. 양생에 관한 조정에서의 논의
3. 조선 성리학자와 단학파의 양생 사상_ 여인석 기고
1) 성리학자의 양생관 │ 2) 단학파의 양생 사상

3장 어의 허준의 등장과 활약
1. 당대인이 기록한 허준의 생애
2. 허준의 혈연, 학연 네트워크
3. 출사 이전 의원 허준의 행적
4. 허준의 내의원 입사와 그 의미
5. 어의 허준과 국왕 선조의 동반자적 관계

4장 『동의보감』 출현을 둘러싼 사회적 상황
1. 기존 견해에 대한 검토
2. 『동의보감』 서문이 밝힌 편찬 동기
3. 임진왜란으로 망실된 의서의 회복이라는 과제
4. 『동의보감』이 착수된 병신년의 시대적 상황

5장 『동의보감』의 편찬과 출간
1. 『동의보감』 편찬의 공동 참여자들
2. 『동의보감』 편찬의 단독 재개
3. 『동의보감』 집필의 완료와 발간

2부 『동의보감』: 동아시아 의학의 전범

6장 금·원 이후 의학의 혼란 극복이라는 과제
1. 의학의 혼란 상황과 극복을 위한 여러 시도들
2. 의학의 도통에 대한 역대 의학자의 견해
3. 허준이 본 의학의 도통

7장 의학 일통의 신형장부의학 기획
1. 「신형장부도」에 표현된 신체관
2. 양생과 의학을 일통한 내·외·잡·말의 체제
3. 「내경」·「외형』·「잡」·「탕액」·「침구」 5편 체제의 내용

8장 동아시아 의학 전범의 확립
1. 대범주_ 105개 문 체제의 특색
2. 소분류_ 세밀한 2,807개 세목 설정
3. 처방_ 4,747개 처방의 선택
4. 일목요연한 책의 형식
5. 중요한 의학 내용의 시각화

9장 동아시아 의학의 종합의 종합
1. 『동의보감』의 두 인용 방식
2. 인용 서적으로 본 『동의보감』의 특징
1) 명대 출현 의서의 절대 다수 인용 │ 2) 『의방유취』를 통한 수많은 고방의 인용 │
3) 의학 경전의 중시 │ 4) 여러 의학 전문 분야의 인용 │ 5) 『본초』의 최다수 인용 │
6) 많은 양생 서적의 인용 │ 7) 적게 인용되었지만 중요한 조선 의서 인용
3. 편찬자 허준의 목소리와 글쓰기 방식
■ 부표: 『동의보감』 인용 출처

3부 출현 이후

10장 『동의보감』과 조선 동의 전통의 전개
1. ‘동의’ 전통의 개막
2. 전통이 된 『동의보감』
3. 조선후기 동의 전통의 확립
4. 이제마의 『동의보감』 평가

11장 중국과 일본에서의 『동의보감』
1. 일본의 『동의보감』_ 여인석 기고
1) 도쿠가와 요시무네와 『동의보감 │ 2) 『동의보감』의 일본 간행 │
3) 일본 의학계의 『동의보감』 인식과 활용
2. 중국에서의 높은 평가

결론

에필로그_ 『동의보감』, 동아시아 의학, 세계 의학_ 여인석 기고
1. 고대 서양과 중국의 의학 경전 비교
1) 『히포크라테스 전집』과 『황제내경 │ 2) 『상한론』과 갈레노스의 저작 │
3) 『신농본초경』과 『약물론』
2. 아비첸나의 『의학정전』과 허준의 『동의보감』
1) 『동의보감』 출현의 학술사적 배경 │ 2) 『의학정전』 출현의 학술사적 배경 │
3) 『동의보감』과 『의학정전』의 비교

주석
표 및 도판 일람
참고문헌
찾아보기
Contents in English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