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어머니 꽃 : 이윤수 세 번째 시집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윤수
Title Statement
어머니 꽃 : 이윤수 세 번째 시집 / 이윤수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창조문예사,   2016  
Physical Medium
140 p. : 삽화 ; 22 cm
ISBN
9791186545287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89305
005 20161221112048
007 ta
008 161130s2016 ulka 000cp kor
020 ▼a 9791186545287 ▼g 03810
040 ▼a 211009 ▼c 211009 ▼d 244002
082 0 4 ▼a 895.715 ▼2 23
085 ▼a 897.17 ▼2 DDCK
090 ▼a 897.17 ▼b 이윤수 어
100 1 ▼a 이윤수
245 1 0 ▼a 어머니 꽃 : ▼b 이윤수 세 번째 시집 / ▼d 이윤수 지음
260 ▼a 서울 : ▼b 창조문예사, ▼c 2016
300 ▼a 140 p. : ▼b 삽화 ; ▼c 22 cm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17 이윤수 어 Accession No. 15133216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M

Contents information

Author Introduction

이윤수(지은이)

경기 안산시 본오동 출생 서울장신대학교 교회음악과 지휘 전공 월간 창조문예 시부문 등단 (사)한국문인협회 회원 (사)한국문인협회 안산지부 수석부회장 (사)한국스토리텔링예쑬협회 부회장 (주)지킴이푸드 대표 풀잎문학회, 별망수필문학회 회장 창문동인회 총무 경기우리대안학교 교감 안산예총 예술대상 수상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서시	5 
시인의 말	7 

첫 번째···곡괭이 하나 샀다 

15	무심 
16	창 
17	밥그릇 
18	들판 
20	곱창 
22	시 쓰는 장애우 
24	하나님이 사는 집 
25	모딜리아니 그림을 보며 
26	부부가 되는 날 
27	진도 
28	행복1 
29	잔상 
30	어머니 꽃 
31	양말 
32	내 배는 어항으로 사용되고 있다 
34	허초희 
36	함박눈 
37	전파 
38	별망 
39	빈집 
40	민들레 
41	아버지 
42	물방울 
44	책벌레 이야기 
46	등대가 된 아이들 

두 번째···깊이 파기 위해 
삽 하나 샀다 

생일 축하해요	49 
어머니 지팡이	50 
일어서는 청바지	52 
노을 사랑은 속살에	53 
나는 언제나 발바닥을 숨기고 다닌다	54 
들판에서 지휘하다	56 
핸드폰	58 
들에 핀 별꽃	60 
굴참나무 아래서	61 
초등학교 시절 막걸리 맛	62 
장미의 순정	64 
여름 세미나	65 
전기로 사는 현대인	66 
그림자 없는 물	68 
사랑	69 
허구한날	70 
하루	72 
시도	73 
연꽃과 모나리자	74 
설렁탕	75 
천국으로 가는 자전거	76 
수평선	78 
설날	79 
설에 들어온 소머리	80 
벽을 무너뜨린 조선의 여자들	81 

세 번째···돌멩이 모아 
‘우물’ 만들었다 

87	가을비에 젖는 음악 
88	가을로 가는 코끼리 
90	가을 모자이크 
91	가을 
92	괜한 걱정 
93	동막골 
94	말씀 
95	산수유 
96	위로 
97	행복2 
98	새싹 
99	도움 
100	포기하고 싶을 때 
101	사월 
102	사월아! 
103	봄소식1 
104	봄소식2 
105	봄 
106	한가위 
107	당신 
108	내 맘 
109	내집 
110	헤어지기 
111	병신년 
112	갈대숲 

네 번째···시수詩水 마시기 위해 
바가지 하나 샀다 

6월에 피는 이유	115 
7월의 사거리	116 
안산생활체육 배구대회	117 
콩깍지 사랑	118 
구두쇠가 살았던 집에서	120 
금낭화	122 
공허	123 
대안학교 아이들	124 
0311 전화번호	126 
둘째 아이 아르바이트	128 
태양이 머무는 땅	130 
어깨동무	132 
헨델의 ‘메시아’를 들으며	133 
전쟁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134 
상록수백일장 시상식을 준비하면서	136 
번개모임 공지	138 
밤 혹은 짝	140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