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감정 조절 : 안전하지 않은 사회에서 나를 지켜 내는 방법 (7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권혜경
서명 / 저자사항
감정 조절 : 안전하지 않은 사회에서 나를 지켜 내는 방법 / 권혜경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을유문화사,   2016  
형태사항
295 p. : 삽화 ; 21 cm
ISBN
9788932473376
일반주기
색인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79487
005 20160826102920
007 ta
008 160825s2016 ulka 001c kor
020 ▼a 9788932473376 ▼g 03180
035 ▼a (KERIS)BIB000014155567
040 ▼a 211043 ▼c 211043 ▼d 211009
082 0 4 ▼a 152.4 ▼2 23
085 ▼a 152.4 ▼2 DDCK
090 ▼a 152.4 ▼b 2016z4
100 1 ▼a 권혜경 ▼0 AUTH(211009)18144
245 1 0 ▼a 감정 조절 : ▼b 안전하지 않은 사회에서 나를 지켜 내는 방법 / ▼d 권혜경 지음
260 ▼a 서울 : ▼b 을유문화사, ▼c 2016
300 ▼a 295 p. : ▼b 삽화 ; ▼c 21 cm
500 ▼a 색인수록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 2016z4 등록번호 11176089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세계적으로 이름난 심리 치료 정신분석 연구소의 훈련을 수료하고 국내외에서 트라우마 및 심리 치료 전문가로 활약하고 있는 권혜경 박사의 책이다. 건강한 개인과 건강한 사회를 이루는 비결로 '감정 조절'을 이야기하면서, 이를 개인의 심리적 문제에 국한하지 않고 특히 '안전'에 취약하며 역사적/집단적으로 트라우마를 대물림해 온 한국 사회라는 맥락 속에서 다루고 있다.

현재 우울하거나 짜증이 꽉꽉 차 있어 자신의 감정에 휘둘리는 수많은 사람들은 물론 우리의 국민성이라 일컫는 '냄비 근성', 우리 사회의 끝없는 안전 불감증과 사회적 불안 문제에 이르기까지 '감정 조절'이라는 키워드로 이를 다시 바라보면 해결의 실마리가 보일 것이다. 각 개인이 안전감을 스스로 확보하고 감정 조절을 할 수 있는 실천적인 방법들을 구체적으로 알려 주며 우리 자신과 이 사회를 인간답게 지켜 내는 길을 제시한다.

내 감정에 휘둘리지 않고 그것을 온전히 누리는 능력은
개인의 정신적 의지 이전에 ‘안전’의 문제다!

트라우마 치료 전문가이자 정신분석가 권혜경이 알려주는
생존의 문제를 넘어 진정한 나 자신으로 지금을 살아가는 법

나의 우울과 분노, 우리의 냄비 근성, 사회적 불안과 안전 불감증
이 모든 문제 해결의 열쇠는 감정 조절에 있다!


세계적으로 이름난 심리 치료 정신분석 연구소의 훈련을 수료하고 국내외에서 트라우마 및 심리 치료 전문가로 활약하고 있는 권혜경 박사의 첫 신간이 을유문화사에서 출간되었다. 건강한 개인과 건강한 사회를 이루는 비결로 ‘감정 조절’을 이야기하면서, 이를 개인의 심리적 문제에 국한하지 않고 특히 ‘안전’에 취약하며 역사적/집단적으로 트라우마를 대물림해 온 한국 사회라는 맥락 속에서 다루고 있어 지금 여기를 살아가는 한국 독자들에게 시급하며 꼭 필요한 책이다. 현재 우울하거나 짜증이 꽉꽉 차 있어 자신의 감정에 휘둘리는 수많은 사람들은 물론 우리의 국민성이라 일컫는 ‘냄비 근성’, 우리 사회의 끝없는 안전 불감증과 사회적 불안 문제에 이르기까지 “감정 조절”이라는 키워드로 이를 다시 바라보면 해결의 실마리가 보일 것이다. 이 책은 각 개인이 안전감을 스스로 확보하고 감정 조절을 할 수 있는 실천적인 방법들을 구체적으로 알려 주며 우리 자신과 이 사회를 인간답게 지켜 내는 길을 제시한다.

도서 소개

우리는 참으로 불안한 시대를 살고 있다. 밖으로 ‘브렉시트’와 ‘사드’로 대표되는 동아시아와 유럽 정국은 혼란스럽고, 안으로 눈을 돌려도 각종 사회구조적 문제로 인한 갈등은 첨예하며 안전 불감증이 유발한 사건사고도 끊이지 않는다. 이 와중에 감정을 제대로 조절하지 못하는 개인에게서 촉발된 묻지 마 범죄와 우발적 살인들은 ‘나쁜 짓하지 않고 평범하게 지내는’ 우리를 향해 무차별적인 위협을 가하고 있다. 내 몸 하나 지키며 살기도 쉽지 않은 세상이 되었다. 어디 직접적인 생존의 위협뿐인가. 불투명한 미래와 불안정한 근로 환경, 무한경쟁과 금수저-흙수저로 대표되는 ‘헬조선’의 한복판에서 과연 먹고사는 것에 대한 걱정과 불안 없이 살 수 있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 우리는 이토록 안팎으로 불안하며, 생존조차 보장받기 쉽지 않은 팍팍한 현실을 살아가고 있다.
이러한 한국 사회 속에서 우리가 어떻게 해야 ‘나만 아니면 돼!’, ‘일단 나라도 살아남고 보자’는 논리에 따라 한 마리 동물처럼 하루하루 생존해 내는 대신, 진정한 인간으로 삶을 온전히 누리며 살 수 있을까?
심리 치료 전문가인 저자는 그 답으로 개개인의 감정 조절을 이야기한다. 물론 감정 조절을 잘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개인의 정신적 의지 이전에 ‘생존을 위협받지 않는’ 안전을 보장받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나라의 역사를 돌아보면 수많은 외세의 침입과 일제 강점, 6?25 전쟁, 군부 독재 등을 거치며 개인과 국가의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이 끊이지 않았고, 각 개인이 자신의 생존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분투한 결과가 다시 다른 구성원의 안전을 위협하며 ‘안전하지 않은 사회’를 만드는 악순환이 되풀이되었다. 이렇듯 불안정한 사회는 감정 조절에 취약한 개인을 계속해서 만들어 냈고, 개인이 소화하지 못한 역사적/집단적 트라우마와 사회적 불안은 끊임없이 대물림되며 우리 사회를 더더욱 인간답게 살기 힘든 곳으로 만들었다. 그 결과는 현재 우리가 보다시피 많은 우울증 환자와 높은 자살률, 각종 묻지 마 범죄와 안전사고, 끊임없는 인권 문제며 계급 갈등 등으로 나타나고 있다.
이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건강한 개인과 건강한 사회를 이루려면, 결국 우리는 ‘감정 조절’과 ‘안전’이라는 두 가지 화두에 주목해야만 한다. 안전하지 않은 사회가 감정 조절에 취약한 개인을 만들어 왔듯이, 반대로 감정 조절 능력을 갖춘 건강한 개인이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열쇠가 되는 것이다. 이에 저자는 개개인이 지금 자신이 서 있는 자리와 그 속에서의 자신을 이해하고, 스스로 안전을 확보하며 감정 조절을 해 나갈 수 있는 방법을 하나하나 알려 준다.

“감정 조절은 부정적인 감정을 억제하는 것도,
느끼고 싶지 않은 감정을 마비시키는 것도 아니다.
모든 감정을 느끼되 그에 압도되거나 휩쓸리지 않는 것이다.”


그렇다고 이 책에서 다루는 감정들이 사회적 문제를 일으키는 극단적인 분노나 우울 같은 부정적 감정에 치중되어 있는 것은 아니다. 감정 조절은 흔히 오해하듯 부정적인 감정을 억제하거나 마비시켜 ‘좋은 감정만 선택하는 것’이 아니며, 감정 조절 장애나 정신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만의 문제도 아니다. 남들은 별것 아니라고 하는 것에 은근히 짜증이 나고, 스스로의 완벽주의에 시달리고, 어제까지 사랑하던 사람과 오늘 철천지원수처럼 싸우는 일상에 지친 평범한 우리에게도 감정 조절은 중요한 문제인 것이다. 상담 치료를 통해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 온 저자는 한국 사회와 가정환경 속에서 각 사람을 이해하는 폭넓은 시야를 유지하며, 뇌과학과 정신분석에 관한 전문지식을 알기 쉽도록 풀어내어 누구라도 감정 조절의 메커니즘을 이해하고 자신의 일상에서 바로 적용해 볼 수 있게 한다. 불안한 하루 끝에 오늘도 지쳐 버린 당신에게, 이 책은 분명 구체적인 위로와 변화에 대한 희망을 안겨 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권혜경(지은이)

미국 뉴욕대학교에서 음악치료학으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은 뒤, 세계적인 심리 치료 정신분석 연구기관인 NIP(National Institute for the Psychotherapies)에서 훈련을 받고 정신분석가 자격을 취득했다. 뉴욕 주 정신분석가 및 예술치료사 면허를 소지하고 있으며, 현재 뉴욕 맨해튼과 뉴저지에서 심리 치료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뉴욕대학교 임상외래교수 및 임상감독가로 학생들을 지도하면서, 미국과 한국의 심리치료사와 정신분석가를 위한 강의와 교육 분석, 임상 감독 등의 활동도 하고 있다. 국내에는 잘 알려지지 않은 트라우마 포커스 심리 치료인 EMDR, IFS, SP, AEDP 등의 다양한 치료법을 훈련받았으며 2014년 세월호 참사를 계기로, 국내의 정신건강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통합적 트라우마 세미나를 매년 진행하고 있다. ‘내가 먼저 배운 지식을 남과 나눠야 한다’는 철학으로, 음악 치료의 불모지였던 90년대 우리나라 학계에 관련 도서들을 번역해 학생들이 배울 수 있게 도왔다. 또한 일반인이 마음의 문제에 보다 쉽게 다가가게 하고자 미주 중앙일보에 정신건강 칼럼을 연재했다. 내담자와 만나는 치료실 안에서는 물론 치료실 밖에서도 각종 세미나, 대중 강연, 도서 출간 등을 통해 자신의 전문 지식을 대중이 쉽게 이해하게 하고 이를 적용해서 삶의 변화를 도모하는 데 기여하겠다는 것이 저자의 신념이다. 옮긴 책으로 『음악으로 기르는 내 아이 행복한 아이』, 『아름다운 상처』, 『분석적 음악치료』 등이 있으며, 공저로 경향신문의 연중기획 강연을 묶은 도서 『심리톡톡 나를 만나는 시간』이 있다. 권혜경 심리 치료 정신분석 클리닉 http://psychoanalystdrkwon.com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며 : 냄비 근성=감정 조절의 문제? = 9
1장 감정 조절이란 
  감정을 조절한다는 것은 = 25
    1) 뚜껑이 열린 나, 과다 각성 상태 
    2) 무기력하고 우울한 나, 감정 저하 상태 
    3) 가장 합리적인 나, 감정 조절이 된 상태 
  안전하면 감정이 조절된다 = 44
  감정 조절을 잘 하기 위한 요건들 = 45
2장 안전하지 않을 때 우리 뇌에서 일어나는 일들 
  우리 안의 세 가지 뇌 = 54
    1) 죽느냐 사느냐, 파충류의 뇌 
    2) 사랑하고 미워하고 기억하고, 포유류의 뇌 
    3) 나도 달라이 라마가 될 수 있다, 인간의 뇌 
    4) 세 가지 뇌의 상호작용 
  방어기제 : 위험에서의 생존 전략 = 67
    1) 싸우기 
    2) 도망가기 
    3) 얼어붙기 
    4) 진정한 인간의 방어기제, 사회관계체계 
  결국 안전이 중요하다 = 89
3장 어릴 적 감정 조절 경험은 우리를 어떤 사람으로 만드는가 
  내가 아직 아이였을 때 = 99
    1) 안정적인 애착, 편안한 아이 
    2) 불안정한 애착, 안달복달하거나 무관심한 아이 
    3) 혼돈형 애착, 공포에 사로잡혀 어쩔 줄 모르는 아이 
    4) 내적 작동 모델, 생존을 위한 아이들의 몸부림 
  나는 어떤 사람이 되었나 = 111
    1) 진정한 배우자감: 편안하고 안정적인 사람 
    2) 외딴 섬 회피형: 말을 해 주지 않으면 모른다 
    3) 안달복달 집착형: 말하지 않아도 내 마음 알지? 
    4) 무대책 혼돈형: 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고 
  우리는 어떻게 살아가는가 = 140
    1) 말하지 않으면 모르는 남자 vs. 말하지 않아도 알아주기를 바라는 여자 
    2) 될 대로 되라 방임형 vs. 무슨 일이든 안달복달형 
  변하지 않는 것은 없다 = 150
4장 안전하지 않은 사회는 우리를 어떤 사람으로 만드는가 
  감정 조절과 트라우마 = 159
    1) 트라우마에 대한 자연스런 몸과 마음의 반응 
    2) 트라우마에 대한 자연스런 사회적 반응 
    3) 트라우마를 악화시키는 요인들 
    4) 트라우마 회복에 도움을 주는 요인들 
    5) 미국 911 테러와 세월호 참사 
  세대 간의 저주: 트라우마의 대물림 = 178
    1) 저주의 피해자는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2) 세대 간의 저주는 우리를 어떻게 만드는가 
  한국 사회는 우리를 어떻게 만드는가 = 199
    1) 학대인지 모르는 학대, 남아선호사상 
    2) 모두를 피해자로 만드는 남성중심 사회 
    3) 트라우마를 넘어서 더불어 사는 사회를 꿈꾸며 
  저주의 유전자도 끊을 수 있다 = 214
5장 나를 지키는 감정 조절 방법 
  감정 조절을 잘 하는 아이로 키우려면 = 220
    1) 마술 거울 되어 주기 
    2) 부모는 모든 문제의 해결사 
    3) 나도 너와 같아 : 쌍둥이 경험 
  감정 조절을 잘 하려면 = 237
    1) 내 몸속 행복 호르몬 이용하기 
    2) 상상으로 몸과 마음 변화시키기 
    3) 몸의 상태를 바꾸어 감정 조절 돕기 
    4) 잘 놀기 
    5) 잘 자기 
    6) 잘 싸우기 
  감정 조절도 티끌 모아 태산으로 = 282
나가며 : 우리가 보다 인간다운 인간이 되고, 인간다운 우리가 모여 인간 중심의 사회가 되기를 바라며 = 287
찾아보기 = 293

관련분야 신착자료

Keltner, Dacher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