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대한제국기 공문서 연구

대한제국기 공문서 연구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박성준
서명 / 저자사항
대한제국기 공문서 연구 / 박성준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아모르문디,   2015  
형태사항
296 p. : 연표 ; 23 cm
기타표제
한자표제: 大韓帝國期 公文書 硏究
ISBN
9788992448260
일반주기
권말부록: 대한제국 관제  
서지주기
참고문헌: p. 287-292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77319
005 20160726155930
007 ta
008 160726s2015 ulkj b 000c kor
020 ▼a 9788992448260 ▼g 93910
035 ▼a (KERIS)BIB000013782980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082 0 4 ▼a 951.902 ▼2 23
085 ▼a 953.059 ▼2 DDCK
090 ▼a 953.059 ▼b 2015z12
100 1 ▼a 박성준
245 1 0 ▼a 대한제국기 공문서 연구 / ▼d 박성준 지음
246 0 ▼i 한자표제: ▼a 大韓帝國期 公文書 硏究
260 ▼a 서울 : ▼b 아모르문디, ▼c 2015
300 ▼a 296 p. : ▼b 연표 ; ▼c 23 cm
500 ▼a 권말부록: 대한제국 관제
504 ▼a 참고문헌: p. 287-292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953.059 2015z12 등록번호 15133082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규장각에 소장된 대한제국기 공문서는 크게 국가 행정기구 문서, 왕실기구 문서, 황실재정 정리 문서로 구분된다. 대한제국기에 각 기구는 어떤 과정을 거쳐 공문서를 생산, 유통, 분류, 보존하였는가? 대한제국기 공문서 체계를 파악해 보고자 국가 행정기구 문서 가운데 탁지부, 왕실기구 문서 가운데 내장원, 황실재정 정리 문서 가운데 <장토문적류>를 중심으로 분석하였다.

그리고 일제 강점 이후 조선총독부가 날인한 분류도장과 창고번호도장을 중심으로 대한제국기 공문서의 분류체계가 어떻게 변형되어 현재와 같이 재분류되었는지 그 과정도 추적하였다.

“규장각 소장 대한제국기 공문서의 분류체계를 찾아서”
규장각에 소장된 대한제국기 공문서는 크게 국가 행정기구 문서, 왕실기구 문서, 황실재정 정리 문서로 구분된다. 대한제국기에 각 기구는 어떤 과정을 거쳐 공문서를 생산, 유통, 분류, 보존하였는가? 대한제국기 공문서 체계를 파악해 보고자 국가 행정기구 문서 가운데 탁지부, 왕실기구 문서 가운데 내장원, 황실재정 정리 문서 가운데 『장토문적류(庄土文績類)』를 중심으로 분석해 보았다. 그리고 일제 강점 이후 조선총독부가 날인한 분류도장과 창고번호도장을 중심으로 대한제국기 공문서의 분류체계가 어떻게 변형되어 현재와 같이 재분류되었는지 그 과정도 추적하였다. - 저자 서문 중에서

대한제국기 공문서 분류체계의 원형을 추적하다
전근대 사회에서 근대 사회로 전환되면서 국가 기관의 담당 업무는 점차 세분화되고 전문화되는 방향으로 나아간다. 왕권을 정점으로 한 의정부·6조 체제로 편제되었던 조선왕조의 국가는 갑오개혁을 계기로 정부와 왕실기구가 분리되었고, 의정부·8아문(이후 7부) 체제로 개편되었다. 각 부 밑에는 담당 업무에 따라 국과(局課)를 설치하여 부(部)-국(局)-과(課) 체계가 성립하였다.
이와 함께 국가 행정기구가 생산·유통한 공문서 또한 세분화되었는데, 이들 공문서는 각 기관들이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작성한 것이므로 국가 운영체계를 고스란히 반영하기 마련이다. 그런데 현재 규장각에 소장되어 있는 대한제국기 공문서들은 일제강점 직후 재분류되는 과정에서 원 질서를 잃어버린 채 국가 운영체계와 조응하지 못하는 형태로 전해지게 되었다. 일제가 도서번호와 도서명을 부여하는 과정에서 대한제국기 공문서 분류체계가 해체되었고, 현재 규장각에 소장된 갑오개혁~대한제국기 문서들은 대한제국의 국가 운영체계를 반영하지 못하는 형태로 분류되어 있는 것이다.
본 연구는 국가 운영체계와 공문서 분류체계가 조응하지 못하는 문제점을 해소하고 공문서를 통해 대한제국기 국가 운영체계를 복원하려는 시도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또한 대한제국기를 연구하는 연구자들이 관련 자료를 찾고 분석하는 과정에서 마주치는 많은 혼란과 시행착오를 덜어주는 연구라는 점에서 높이 평가할 만하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박성준(지은이)

경희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한국사를 전공하여 박사학위를 받았다. 서울대학교 규장각 한국학연구원 선임연구원을 지냈으며 현재 경희대학교에서 강의하고 있다. 저서로는 『대한제국기 공문서 연구』, 『행복한 인문학』(공저), 『외국인을 위한 한국의 역사와 문화』(공저)가 있으며, 논저로는 「17세기 후반~20세기 초 궁방전에서 작도장(作導掌)의 발생 기원과 작도장권에 대한 인식 변화」, 「18세기 후반~20세기 초 사위면세지(寺位免稅地)의 존재양상과 변화」, 「대한제국기 진휼정책과 내장원의 곡물 공급」, 「1894~1910년 해세제도의 변화와 세제 정비의 방향」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저자 서문 

서론 공문서 분류체계의 원 질서를 찾아서 

1장 내장원의 위상 변화와 공문서 접수 
1. 내장원의 위상 변화와 기록과 설치 
2. 내장원의 공문서 접수책 작성 
3. 내장원의 접수책 작성 방식의 변화 

2장 공문서의 편철·분류 규정과 보존기간 
1. 대한제국기 공문서의 편철과 분류 규정 
2. 보존기간 규정과 기산(起算) 기준 
3. 보존기간의 구분과 책정 기준 

3장 탁지부의 공문서 편철과 분류 
1. 국과 단위의 공문서 편철과 각 과별 편철 기준 
2. 조선총독부의 재분류 기준과 탁지부 문서 분류체계의 원 질서 

4장 내장원의 공문서 편철과 분류 
1. 내장원의 공문서 분류체계 
2. 수발신 문서를 구분한 편철 

5장 황실재정 정리 문서의 편철과 분류 
1. 황실재정 정리와 궁방(宮房) 관련 문서의 수합 
2. 『장토문적류』의 편철 
3. 『장토문적류』의 분류 양상과 분류체계의 원 질서 

6장 분류도장ㆍ창고번호 도장의 날인과 원 질서의 붕괴 
1. 통감부~일제 초기 분류도장의 날인과 분류체계의 변형 
2. 창고번호 도장의 날인과 대한제국기 공문서에 대한 인식 변화 

7장 역둔토 문서의 분류와 분류체계의 변형 
1. 내장원의 역둔토 문서 분류체계 
2. 역둔토 문서 분류체계의 변형 
3. 『규장각도서한국본종합목록』의 역둔토 문서 분류 

결론 국가 운영체계와 공문서 분류체계의 조응 

참고문헌 
부록1 대한제국 관제 
부록2 대한제국기 공문서 관련 연표

관련분야 신착자료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학술심포지엄 (2021)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2021)
국립김해박물관 (2021)
어반플레이. 편집부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