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식당의 발견 : 제주의 맛 (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영진 한상무, 사진
서명 / 저자사항
식당의 발견 : 제주의 맛 / 김영진 글 ; 한상무 사진
발행사항
서울 :   타이드스퀘어,   2015  
형태사항
195 p. : 천연색삽화 ; 18 cm
총서사항
식당의 발견.01, 제주
ISBN
9791195504510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62940
005 20160309102248
007 ta
008 150831s2015 ulka 000c kor
020 ▼a 9791195504510 ▼g 12980
035 ▼a (KERIS)BIB000013862566
040 ▼a 241026 ▼c 241026 ▼d 211009
082 0 4 ▼a 647.95519 ▼2 23
085 ▼a 647.9553 ▼2 DDCK
090 ▼a 647.9553 ▼b 2015z5 ▼c 1
100 1 ▼a 김영진
245 1 0 ▼a 식당의 발견 : ▼b 제주의 맛 / ▼d 김영진 글 ; ▼e 한상무 사진
260 ▼a 서울 : ▼b 타이드스퀘어, ▼c 2015
300 ▼a 195 p. : ▼b 천연색삽화 ; ▼c 18 cm
440 0 0 ▼a 식당의 발견. ▼n 01, ▼p 제주
700 1 ▼a 한상무, ▼e 사진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47.9553 2015z5 1 등록번호 11175193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식당의 발견: 제주편>은 단순히 맛있다고 알려진 곳보다는 신뢰할 수 있는 식자재를 다루는 식당을 소개한다. 저자 김영진과 사진작가 한상무는 식당의 유명세보단 자기 가게에 자부심을 느끼는 오너를 찾고, 그들이 어떤 재료를 쓰는 지 알고 싶었다. 주관적인 평가가 되기 쉬운 음식의 맛보다, 좋은 식자재를 사용하면서 얻을 수 있는 본연의 맛이야말로 바람직한 평가 잣대가 될 거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렇게 찾은 17곳의 착한 맛집을 소개한다. 텃밭에서 뽑아 온 야채와 채소부터, 손수 바다에서 잡아 올린 해산물로 만든 요리와 직접 기르고 도축한 육고기를 내놓는 고깃집까지 두루 담았다. 제주가 주는 선물을 오롯이 담은 두 남자의 제주의 맛 이야기를 만나보자.

· 제주에서 나고 자란 식재료가 만들어 낸 맛과 멋 이야기
· 혼란스러운 맛집의 시대에 새로운 기준!
· 믿을만한 제주 맛집 17선
· 제주 여행을 앞둔 부모님, 직장 상사, 지인에게 전하는 최고의 선물


인터넷 마케팅 시장이 과열되면서 모든 식당은 맛집으로 둔갑했다. 인터넷을 아무리 뒤져봐도 어디가 좋은 식당인지 겉만 봐서는 알 수 없는 시대가 온 것이다. 제대로 된 정보가 없다 보니, 타지에서 한 끼 식사를 하는 건 오늘 하루 나의 운세를 찍어보는 것과 진배없다. 유명한 맛집이라는 소문을 듣고 갔는데, 집 앞 식당에서 먹는 맛과 별 반 다를 것 없는 경우도 너무나 많이 겪어본 일이다. 뜨내기들이 많은 관광지에선 말할 것도 없었다.

제주도 역시 이 문제에서 벗어날 수 없었다. 인터넷에 제주도 맛집이라고 검색하면 수십, 수백만 개의 글이 나온다. 그러나 이 중 광고를 제하면 만족스러운 후기를 남긴 사람들은 몇이나 될까? ‘제주도까지 왔는데’라고 호기롭게 외치며 지갑을 여는 관광객들이 있기에 상황은 더욱 심각해진다. 아예 뜨내기를 타깃으로 하는 기업형 맛집들이 마구잡이로 생겨나고 있다. 외지인이 제대로 된 식당을 찾기는 더욱 더 힘든 일이 되고 있다.

『식당의 발견: 제주편』은 단순히 맛있다고 알려진 곳보다는 신뢰할 수 있는 식자재를 다루는 식당을 소개한다. 저자 김영진과 사진작가 한상무는 식당의 유명세보단 자기 가게에 자부심을 느끼는 오너를 찾고, 그들이 어떤 재료를 쓰는 지 알고 싶었다. 주관적인 평가가 되기 쉬운 ‘음식의 맛’ 보다는, 좋은 식자재를 사용하면서 얻을 수 있는 본연의 맛이야말로 바람직한 평가 잣대가 될 거라고 생각했기 때문.

그렇게 포토그래퍼 한상무와 15년차 에디터 김영진이 발에 땀나도록 뛰어 찾은 17곳의 착한 맛집을 소개한다. 텃밭에서 뽑아 온 야채와 채소부터, 손 수 바다에서 잡아 올린 해산물로 만든 요리와 직접 기르고 도축한 육고기를 내놓는 고깃집까지 두루 담았다. 제주가 주는 선물을 오롯이 담은 두 남자의 ‘제주의 맛’ 이야기를 만나보자.

편집ㆍ제작ㆍ필진
편집장 김영진이 전체 기획과 글을 맡았고, 포토그래퍼 한상무가 그와 함께 길을 나섰다. 이 책은 여행 가이드도 아니고 맛집 리스트북도 아니다. 자기가 운영하는 식당에 자부심을 가진 오너들을 찾아가 그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식당의 발견>은 수백, 수천 개의 제주 식당 중에서 맛집이라고 할만한 곳이 몇 개나 될까라는 의문에서 시작한 시리즈 기획이다. 앞으로 국내 여러 여행지를 직접 돌아보면서, 믿을만한 식당을 찾아보고 독자들에게 식당을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려 한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영진(글)

‘맛은 본질이 아니다. 스타일이다. 맛의 본질은 이미 나고 자란 땅이 결정한다.’라고 생각한다. &lt;식당의 발견&gt; 제주편은 제주 맛집 소개가 아니다. 나의 ‘맛집’ 당신의 ‘맛집’이 될 수 없고, 당신의 ‘맛집’ 또한 나의 맛집이 될 수 없다. 맛집 따위야 세상에 널리고 널렸다. 제주의 음식을 올바르게 알리고 싶었다. 글을 쓴 김영진은 미술잡지 전문에디터로 글쟁이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패션잡지 &lt;하퍼스 바자&gt;, &lt;에스콰이어&gt;, &lt;아레나&gt;, &lt;루엘&gt;에서 미술, 연예, 인터뷰, 인문, 자동차, 스포츠, 영화 등 다양한 방면의 글을 썼다. &lt;로피시엘옴므&gt; 편집장을 끝으로 패션잡지 기자생활을 그만뒀다. 프리랜서 기간 중 제주도도립현대미술관에서 미술 전시 기획과 예술인 스튜디오 건립 사업에 참여하면서 제주와 인연을 맺고 &lt;식당의 발견&gt; 제주편에 참여하게 되었다.

한상무(사진)

나는 사진가다. 사진보다 더 좋아하는 게 있다. 먹는 거다. 음식은 서로를 연결하고 마음을 문을 열게 하고, 평화를 퍼뜨리는 신비로운 감각의 세계 같다. 먼 이국 땅의 문화를 알릴 때 그 나라, 그 민족의 음식만큼 좋은 매개체는 없다. 해외 촬영 중에 그 나라 사람들과 친해지는 방법은 함께 음식을 나누는 거다. 성찰의 기회가 되었던 유니세프 활동을 통해 먹을 것이야말로 평화의 근본이 된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호사가의 허세일 수도 있지만, 음식, 먹을 거, 맛의 그 진정한 의미는 함께 나눌 때 더 깊어진다. 난 이런 가치를 이어나가고 싶었다 ‘내가 아는 세상의 참맛을 모두와 공유하자. 사진으로 찍어 보여주고, 전달하자.’ &lt;식당의 발견&gt;을 시작한 이유다. - 사진가 한상무는 대한항공 기내잡지 &lt;모닝캄&gt;, 한국타이어 사외보 &lt;굴렁쇠&gt;의 음식 및 여행 전속 사진작가다. 국제아동보호기구 &lt;유니세프&gt; 사진작가로도 활동 중이며 다수의 국내 패션, 라이프스타일 잡지에 기고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Part 001[제주 고기의 맛] 

상록가든 016 
안다미로 030 
검은쇠몰고오는 042 
덕성원 048 
순수자연치즈카페 054 

Part 002[제주 셰프의 맛] 

모리노 아루요 062 
스시호시카이 082 
진미명가 090 
마농 102 
서광춘희 110 
하우스레서피 122 

Part 003[제주 토속의 맛] 

선흘방주할머니식당 134 
앞뱅디식당 146 
추자본섬 152 
민들레한정식 158 
덕승식당 164 
진질해녀식당 170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