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포식자의 다섯 번째 손가락 : 요셉 장편소설

포식자의 다섯 번째 손가락 : 요셉 장편소설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요셉
서명 / 저자사항
포식자의 다섯 번째 손가락 : 요셉 장편소설 / 요셉
발행사항
서울 :   오후,   2015  
형태사항
439 p. ; 19 cm
총서사항
Ohwoo's story mate
ISBN
9791185687353
일반주기
저자의 본명은 '김요셉'임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61420
005 20160218105258
007 ta
008 160217s2015 ulk 000cf kor
020 ▼a 9791185687353 ▼g 03810
035 ▼a (KERIS)BIB000013981513
040 ▼a 211029 ▼c 211029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요셉 포
100 0 ▼a 요셉
245 1 0 ▼a 포식자의 다섯 번째 손가락 : ▼b 요셉 장편소설 / ▼d 요셉
260 ▼a 서울 : ▼b 오후, ▼c 2015
300 ▼a 439 p. ; ▼c 19 cm
440 0 0 ▼a Ohwoo's story mate
500 ▼a 저자의 본명은 '김요셉'임
900 1 0 ▼a 김요셉, ▼e
900 1 0 ▼a Kim, Joseph,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37 요셉 포 등록번호 11175146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요셉의 로맨스 소설. 싫어서가 아니었다. 그래서 더 미칠 것 같았다. 선악과에 눈이 먼 이브의 심정이 이럴까. 닿으면 안 된다는 걸 알았지만 사실 그녀는 과실을 내민 그의 손마저 핥고 싶은 심정이었다. 순수의 죽음. 야심과 양심이 뒤엉키는 사이. 풋풋하고 싱그러운 사랑은 숨이 끊어진 지 오래였다. 달콤한 향에 머리가 아찔해질 즈음, 그녀는 참지 못하고 눈앞의 과실을 집어삼켰다. 그러자 남자도 단숨에 그녀를 삼킨다. 서로를 삼킨 그림자. 타락은 순식간이었다.

싫어서가 아니었다.
그래서 더 미칠 것 같았다.

선악과에 눈이 먼 이브의 심정이 이럴까.
닿으면 안 된다는 걸 알았지만
사실 그녀는 과실을 내민 그의 손마저 핥고 싶은 심정이었다.

순수의 죽음.
야심과 양심이 뒤엉키는 사이
풋풋하고 싱그러운 사랑은 숨이 끊어진 지 오래였다.

달콤한 향에 머리가 아찔해질 즈음,
그녀는 참지 못하고 눈앞의 과실을 집어삼켰다.

그러자 남자도 단숨에 그녀를 삼킨다.

서로를 삼킨 그림자.
타락은 순식간이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요셉(지은이)

2월 13일 물병자리. 서울 태생, B형. - 버드나무숲 http://laim82.blog.me [출간작] 포식자의 다섯 번째 손가락 플로리스트 문이 열리는 순간 그리하여 우리는 누군가의 별이 되고, 그리하여 우리는 누군가의 꽃이 된다 M에 관하여 스톤 차일드 밤의 역사

정보제공 : Aladin

목차

Prologue. 습관과 그 여자, 차승주 
잃어버린 것에 대한 두려움 
이브의 선악과 
진실 혹은 진심 
천적을 만나다 
폭풍의 눈 
다섯 번째 손가락 
5639마일을 날아서 
Epilogue. 바람이 머무는 곳 
Side Chapter 01. 나쁜 소년 
Side Chapter 02. 그날 밤의 진실 
작가의 말 
Other Story. 데칼코마니

관련분야 신착자료

신용목 (2021)
배미정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