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버크셔 해서웨이 : 투자자 워런 버핏은 잊고, 경영자 워런 버핏을 보라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Cunningham, Lawrence A., 1962- 오인석, 역
서명 / 저자사항
버크셔 해서웨이 : 투자자 워런 버핏은 잊고, 경영자 워런 버핏을 보라 / 로렌스 커닝햄 지음 ; 오인석 옮김
발행사항
고양 :   이레미디어,   2016  
형태사항
427 p. ; 23 cm
원표제
Berkshire beyond Buffett : the enduring value of values
ISBN
9791186588758
일반주기
부록: 버크셔 해서웨이 자회사 목록  
버크셔 해서웨이 50년 기업분석 리포트!  
서지주기
참고문헌: p. 426-427
일반주제명
Corporate culture Investments --United States Mutual funds --United States
주제명(개인명)
Buffett, Warren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60767
005 20160212173740
007 ta
008 160211s2016 ggk b 000c kor
020 ▼a 9791186588758 ▼g 0332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0 ▼a 338.8/60973 ▼2 23
085 ▼a 338.860973 ▼2 DDCK
090 ▼a 338.860973 ▼b 2016
100 1 ▼a Cunningham, Lawrence A., ▼d 1962- ▼0 AUTH(211009)137664
245 1 0 ▼a 버크셔 해서웨이 : ▼b 투자자 워런 버핏은 잊고, 경영자 워런 버핏을 보라 / ▼d 로렌스 커닝햄 지음 ; ▼e 오인석 옮김
246 1 9 ▼a Berkshire beyond Buffett : ▼b the enduring value of values
260 ▼a 고양 : ▼b 이레미디어, ▼c 2016
300 ▼a 427 p. ; ▼c 23 cm
500 ▼a 부록: 버크셔 해서웨이 자회사 목록
500 ▼a 버크셔 해서웨이 50년 기업분석 리포트!
504 ▼a 참고문헌: p. 426-427
600 1 0 ▼a Buffett, Warren
610 0 ▼a Berkshire Hathaway Inc.
650 0 ▼a Corporate culture
650 0 ▼a Investments ▼z United States
650 0 ▼a Mutual funds ▼z United States
700 1 ▼a 오인석, ▼e▼0 AUTH(211009)11164
900 1 0 ▼a 커닝햄, 로렌스,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8.860973 2016 등록번호 11175114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워싱턴대학 교수 로렌스 커닝햄의 책. 저자는 “워런 버핏 이후, 버크셔 해서웨이는 어떻게 될 것인가?”라는 질문을 하면서 그의 투자자로서의 면모뿐만 아니라 경영자로서의 뛰어난 능력을 지적하고 있다. 저자는 워런 버핏이 투자자로서만이 아니라, 경영자로서도 누구도 대체할 수 없는 뛰어난 천재라는 점이 그가 만든 버크셔 해서웨이의 시스템과 기업문화에 잘 나타나고 있으며 이 점을 주목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버크셔 해서웨이의 오너 워런 버핏은 세계에 둘도 없는 천재적 투자자이고, 뛰어난 경영자이며, 자본주의의 신봉자이다. 그 때문에 많은 이들이 워런 버핏이 없는 버크셔 해서웨이를 걱정하지만, 작가 로렌스 커닝햄은 워런 버핏이 1965년부터 일궈온 이 회사의 DNA에는 또 다른 워런 버핏이 심어져 있음을 지적하고 있다. 버핏이 평생 추구해온 가치들이 어떠한 모습으로 버크셔 해서웨이에 뿌리내려져 있는지 저자는 '버크셔 해서웨이'를 통해 독자들에게 설득력 있게 제시하고 있다.

주식 1주당 20만 달러의 세계에서 가장 비싼 기업이며,
단 12명의 직원으로 600여 개의 계열사들을 이끄는 버크셔 해서웨이!


계열사 425개, 본부 75개, 지점 25개, 사업단위 수로 따지면 600개에 이르는 기업, 주가는 1965년 이후 50년 동안 약 187만%가 오른 1주당 20만 달러로 세계에서 가장 비싼 주식의 기업, 주주들의 회사에 대한 높은 충성도로 주식 보유성향이 아주 높은 기업, 수백 개의 자회사로부터 들어오는 이익은 본사정책에 따라 주주들에게 고배당하는 주주중시 기업, 본사 직원 12명과 90세가 다 되어가는 CEO만으로 600여 개의 계열사들을 이끌고 있는 기업, 어디일까? 바로 워런 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이다. 그동안 워런 버핏은 많이 알려졌으나 그가 이끄는 버크셔 해서웨이는 상대적으로 알려진 바가 거의 없다. 더구나 투자자 워런 버핏은 잘 알려져 있지만 그의 경영자적인 면모는 잘 드러나 있지 않다.
1965년 지방 소도시의 초라했던 기업이 세계에서 가장 비싼 주식의 회사이면서 뉴질랜드 같은 웬만한 나라 국내총생산과 맞먹는 규모의 거대투자지주 회사가 된 이면에는 어떤 이야기와 비밀이 있을까? 과연 워런 버핏의 투자자로서의 능력만으로 이루어진 결과인가, 아니면 우리가 잘 모르고 드러나지 않았던 그의 경영자적인 능력에서 그 이유를 찾을 수 있을 것인가? 《버크셔 해서웨이》는 바로 이러한 문제를 다루고 있다.

“난 어제 죽었다. 하지만 우리 사업엔 좋은 뉴스다.”
After Buffett, 워런 버핏 이후의 버크셔 해서웨이를 말하다!


저명한 경제 칼럼니스트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로저 로웬스타인은 “투자자 워런 버핏은 잊고, 경영자 워런 버핏을 따르라”고 말한 바 있다. 확실히 지금까지 워런 버핏을 다룬 수많은 책들이 나왔지만 대부분 투자자 워런 버핏 혹은 인간 워런 버핏을 다뤘지, 경영자로서의 워런 버핏과 그의 분신인 버크셔 해서웨이를 다룬 책은 거의 없었다. 이 책 《버크셔 해서웨이》의 저자이자 《워런 버핏의 주주서한》을 편집했던 로렌스 커닝햄은 “워런 버핏 이후, 버크셔 해서웨이는 어떻게 될 것인가?”라는 질문을 하면서 그의 투자자로서의 면모뿐만 아니라 경영자로서의 뛰어난 능력을 지적하고 있다. 저자는 워런 버핏이 투자자로서만이 아니라, 경영자로서도 누구도 대체할 수 없는 뛰어난 천재라는 점이 그가 만든 버크셔 해서웨이의 시스템과 기업문화에 잘 나타나고 있으며 이 점을 주목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지금으로부터 10년 전인 2006년에 버크셔 해서웨이의 주가가 처음으로 10만 달러를 넘겼을 때, 주가의 고공행진에 대해 다양한 견해들이 대두됐다. 그중 어떤 사람은 워런 버핏의 나이를 생각하면, 지금 버크셔 해서웨이 주식을 사는 것은 정신 나간 짓이라고까지 말했다. 버핏이 죽으면 버크셔 해서웨이의 영화도 끝날 것이라고 생각한 것이다. 그러나 워런 버핏은 이미 오래 전인 1991년 주주총회에서 자신의 몸이 어디에 있느냐는 결코 중요하지 않으며, 버크셔 해서웨이는 자신이 없는 것처럼 잘 운영되고 있고, 버크셔 해서웨이 주가에도 영향이 없을 거라고 주주들을 안심시킨 바가 있다. 또 워런 버핏은 이사회에 유언장을 미리 제출하기도 했는데, 이 유언장은 “나는 어제 죽었습니다. 나에게는 의심할 바 없이 나쁜 소식이지만 우리 사업에는 결코 나쁜 소식이 아닙니다”라는 문장으로 시작한다. 그리고 2016년 현재, 워런 버핏은 여전히 건재하며 버크셔 해서웨이의 주가는 20만 달러에 달한다.

위임하고 평가하는 100% 자율경영을 보장하다
워런 버핏을 뛰어넘는 버크셔 해서웨이 기업분석리포트!


버크셔 해서웨이 계열사 CEO들은 자율, 철저한 자본주의적 기업가 정신, 검소함, 정직을 기업문화로 공유하면서 본사로부터 100% 자율경영을 보장받는다. 이들은 조직 내부의 비효율적인 정치나 개인의 관계에 간섭받지 않고, 자신들이 맡은 회사의 경영에만 힘써 해마다 실적을 개선하고 버크셔 해서웨이의 주가를 끌어올린다. 본사 직원이 12명에 불과하다는 것은 버크셔 해서웨이의 자율과 분권화 경영을 보여주는 단적인 예이다. 이 책은 버크셔 해서웨이의 기업문화를 키워드로 버크셔 해서웨이의 계열사들이 어떻게 거대 기업집단화 되었고 잘 녹아들었는지의 개별 역사도 다루고 있다.
버크셔 해서웨이의 오너 워런 버핏은 세계에 둘도 없는 천재적 투자자이고, 뛰어난 경영자이며, 자본주의의 신봉자이다. 그 때문에 많은 이들이 워런 버핏이 없는 버크셔 해서웨이를 걱정하지만, 작가 로렌스 커닝햄은 워런 버핏이 1965년부터 일궈온 이 회사의 DNA에는 또 다른 워런 버핏이 심어져 있음을 지적하고 있다. 버핏이 평생 추구해온 가치들이 어떠한 모습으로 버크셔 해서웨이에 뿌리내려져 있는지 저자는 《버크셔 해서웨이》를 통해 독자들에게 설득력 있게 제시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로렌스 커닝험(지은이)

기업 문화 및 거버넌스 분야의 전문가이자 가치투자의 권위자이다. 워런 버핏을 오랫동안 연구해왔기 때문에 버크셔 해서웨이의 주주들과 워런 버핏의 추종자들에게 잘 알려져 있다. 경영 및 법률 관련 다양한 주제를 다룬 그의 글은〈뉴욕타임스〉,〈파이낸셜타임스〉등 유명 언론뿐만 아니라 유명 대학 학술지에도 자주 나온다. 집필한 책으로는《버크셔 해서웨이》,《그레이엄처럼 생각하고, 버펫처럼 투자하라》등 다수가 있고, 엮은 책으로는《워런 버핏의 주주 서한》등이 있다.

오인석(옮긴이)

연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영국 크랜필드 대학에서 MBA 학위를 취득했다. KB국민은행 WM사업부에서 투자전략 팀장으로 근무하고 있으며, 은행과 자산운용회사에서 오랫동안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제와 투자 분야 서적을 번역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추천사 
서문 
머리말 
들어가며 

Part 1 위대한 기업 버크셔 해서웨이는 어떻게 탄생했는가? 

Chapter 1 작은 섬유공장에서 주당 20만 달러의 거대 투자지주회사로 
Chapter 2 수백 개 자회사들을 하나로 묶는 버크셔 해서웨이 힘의 원천에 대하여 
Chapter 3 500개의 기업과 주주들이 만드는 기업문화 

Part 2 투자자 버핏은 잊고, 경영자 버핏을 보라 

Chapter 4 비용절감과 진정성으로 기업이익과 고객만족을 얻다 
Chapter 5 눈에 보이지 않는 가치 
Chapter 6 워런 버핏은 왜 가족기업들에 주목하는가? 
Chapter 7 데어리퀸과 플라이트세이프티, 무(無)에서 사업을 일구다 
Chapter 8 12명의 직원으로 운영되는 버크셔 해서웨이 본사 
Chapter 9 주주 중시와 막대한 자금력으로 사업영역을 넓히다 
Chapter 10 기초산업 투자, 단순한 사업이 오래 간다 
Chapter 11 갈 곳 잃은 기업들의 안식처, 버크셔 해서웨이 
Chapter 12 버크셔 해서웨이의 축소판, 마몬그룹 
Chapter 13 560억 달러짜리 투자 포트폴리오 

Part 3 버핏 이후 버크셔 해서웨이는 계속 살아남을 것인가? 

Chapter 14 차세대 버크셔 해서웨이 최고경영자는 누구인가? 
Chapter 15 자율과 분권화 경영이라는 양날의 검 
Chapter 16 가장 중요한 가치, 신뢰라는 주춧돌 

나오며 
감사의 글 
부록 
참고문헌

관련분야 신착자료

강성진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