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지방자치론 제8판

지방자치론 제8판 (Loan 17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임승빈 林承彬
Title Statement
지방자치론 / 임승빈
판사항
제8판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파주 :   法文社,   2015  
Physical Medium
xiii, 593 p. : 삽화 ; 27 cm
ISBN
9788918024387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과 색인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846006
005 20151005093210
007 ta
008 151002s2015 ggka b 001c kor
020 ▼a 9788918024387 ▼g 93350
035 ▼a (KERIS)BIB000013865532
040 ▼a 211023 ▼c 211023 ▼d 211009
082 0 4 ▼a 352.14 ▼2 23
085 ▼a 352.14 ▼2 DDCK
090 ▼a 352.14 ▼b 2015z1
100 1 ▼a 임승빈 ▼g 林承彬 ▼0 AUTH(211009)66965
245 1 0 ▼a 지방자치론 / ▼d 임승빈
246 1 1 ▼a Local autonomy
250 ▼a 제8판
260 ▼a 파주 : ▼b 法文社, ▼c 2015
300 ▼a xiii, 593 p. : ▼b 삽화 ; ▼c 27 cm
504 ▼a 참고문헌과 색인수록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352.14 2015z1 Accession No. 111742593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Author Introduction

임승빈(지은이)

일본 동경대학교 상관사회과학(학술학)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최종학위 논문은 “包括奉事形の政策執行”이다. 지역사회의 민간인 명예직 행정위촉위원들과 행정과의 상호의존적 네트워크를 통한 정책집행과정에 관한 논문이다. 이론적 틀은 N.루만의 사회체계론과 M.베버와 T.파슨스의 구조기능주의적 이론에 영향을 많이 받았으나 기본적으로는 지역사회와 행정과의 상호의존관계가 구조기능적만으로도 또는 현상주의적만으로도 해석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오히려 일본의 경우는 권력의 순환과정과 권위의 순환과정이 메이지 유신 이후에 만들어진 국가제도주의 하에서 경제적 보상 관계가 아닌 사회적 보상 관계를 통하여 특수한 제도가 형성되었다는 경위를 밝힌 논문이다. 학위 이후에 그는 한국에 귀국하여 한국지방행정연구원, 한국행정연구원, 국립순천대학교 등을 거쳐 지금의 명지대학교 행정학과에 근무 중이다. 그동안 주요 단독 저서로는 2003년 초판 발행 이후 2022년까지 15판을 거듭해온 「지방자치론(법문사)」, 4판 개정판까지 낸 「정부와 NGO(대영문화사)」가 대표적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제1부 지방행정 
제1장 지방자치에 관한 제 논의 
제2장 지방자치단체 구역ㆍ계층ㆍ광역행정 
제3장 지방단체 및 단체장의 권한과 지방자치 역사 
제4장 정부간 관계 및 사무배분 
제5장 지방공무원제도 
제6장 지방선거 
제7장 지방의회 

제2부 지방재정 
제8장 지방재정 
제9장 지방세 및 지방채 
제10장 지방경영: 지방공기업(제3섹터)과 세외세입 

제3부 주민참여와 거버넌스 
제11장 주민참여와 주민조직 
제12장 지역사회와 NGO간의 거버넌스 
제13장 지방정부 역량ㆍ지역격차ㆍ커뮤니티 비즈니스 
제14장 교육자치와 자치경찰 

찾아보기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심재권 (2021)
Francis, Kathryn A (2021)
강근복 (2022)
김준현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