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고독한 말 : 최강민 평론집

고독한 말 : 최강민 평론집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최강민 崔康民, 1966-
서명 / 저자사항
고독한 말 : 최강민 평론집 / 최강민
발행사항
서울 :   작가와비평,   2014  
형태사항
350 p. ; 23 cm
ISBN
9791155921210
000 00628camcc2200229 c 4500
001 000045815057
005 20141104131353
007 ta
008 140929s2014 ulk 000cu kor
020 ▼a 9791155921210 ▼g 03800
035 ▼a (KERIS)BIB000013590933
040 ▼a 244004 ▼c 244004 ▼d 211009
082 0 4 ▼a 895.709005 ▼2 23
085 ▼a 897.09007 ▼2 DDCK
090 ▼a 897.09007 ▼b 2014
100 1 ▼a 최강민 ▼g 崔康民, ▼d 1966- ▼0 AUTH(211009)7961
245 1 0 ▼a 고독한 말 : ▼b 최강민 평론집 / ▼d 최강민
260 ▼a 서울 : ▼b 작가와비평, ▼c 2014
300 ▼a 350 p. ; ▼c 23 cm
900 1 0 ▼a Choi, Kang-min,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09007 2014 등록번호 11172583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최강민 평론집. 저자는 한국문학과 현장평론이 이 시대에서 과연 무엇을 할 수 있을지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고, 날카로운 비명과 신음의 평론으로 답하고 있다.

평론집 <고독한 말>에서 저자의 고독한 말은 주례사평론으로 가득한 해설비평의 문제점, 공지영의 르뽀 <의자놀이> 발간 논란, 강단비평식 현장평론의 독성, 노망난 우상인 김지하 시인에 대한 비판, 문학평론가 김현의 신화와 우상의 탄생, 고정일의 장편 <불굴혼 박정희>에 나타난 박정희 신화의 무한 증식, 한국사회에서 벼랑 끝으로 내몰린 철거민을 조명한 철거민 문학 등을 논하고 있다.

저자가 말하고 있는 다양한 문제점들은 한국의 주류 사회와 메이저 문예지들이 숨기고 싶어하는 환부들이다. 저자는 이 환부를 현장 평론의 언어를 통해 적나라하게 노출시킨다. 저자는 이러한 작업을 통해 한국사회와 한국문단이 좀더 건강한 상태가 되기를 욕망한다.

한국사회에 대한 진단

이 책에선 한국사회를 승자독식사회, 불안증폭사회, 절벽사회라는 말로 진단한다. 이것은 이 시대가 처한 깊은 상처를 말해주는 상징적 기호이다. 적자생존, 약육강식, 무한경쟁으로 대표되는 신자유주의 체제는 전 지구를 정복했고, 우리의 미래는 죽을 때까지 힘겹게 일해도 불안과 공포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신세가 되었다는 것이다.

유통되지 못한 채 매장되는 고독한 평론의 언어들

저자는 한국문학과 현장평론이 이 시대에서 과연 무엇을 할 수 있을지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고, 날카로운 비명과 신음의 평론으로 답하고 있다. 무난한 언어의 실험성, 위장된 불온함은 주류 문예지들이 좋아하는 미학이다. 그래서일까. 벼랑 끝에서 발언하는 최강민 평론가의 불온한 평론 언어들은 제대로 유통되지 못한 채 매장되고 있다. 이번 평론집에서 저자가 가장 많이 쓴 단어 중의 하나는 ‘좀비’이다. 살아 있으되 살아 있지 못한 그의 비평 언어들, 존재하되 존재하지 않는 유령 언어들. 최강민 평론가는 자신의 비평을 ‘고독한 좀비’라 부른다.
평론집 <고독한 말>에서 저자의 고독한 말은 주례사평론으로 가득한 해설비평의 문제점, 공지영의 르뽀 <의자놀이> 발간 논란, 강단비평식 현장평론의 독성, 노망난 우상인 김지하 시인에 대한 비판, 문학평론가 김현의 신화와 우상의 탄생, 고정일의 장편 <불굴혼 박정희>에 나타난 박정희 신화의 무한 증식, 한국사회에서 벼랑 끝으로 내몰린 철거민을 조명한 철거민 문학, 한국 거주 외국인이 150만명을 돌파한 시대에 다문화 소설의 자화상, 2000년대 소설에 나타난 빈곤문학, 독립 문예지의 의미와 가능성, 메이저 문예지인 계간 《문학과 사회》의 문제점들, 문예지의 멸종과 웹진 시대의 개막을 논하고 있다. 저자가 말하고 있는 다양한 문제점들은 한국의 주류 사회와 메이저 문예지들이 숨기고 싶어하는 환부들이다. 저자는 이 환부를 현장 평론의 언어를 통해 적나라하게 노출시킨다. 저자는 이러한 작업을 통해 한국사회와 한국문단이 좀더 건강한 상태가 되기를 욕망한다.

한국문학과 한국사회의 혁신을 바라는 고독한 언어들

이 책은 우리가 과연 지금 행복한지, 합리적 사회인지 문학평론을 통해 비판적 대화를 시도한다. 지금 이 시대에 문학평론의 정체성은 과연 무엇일까? 이 책을 읽은 독자들은 문학평론이 제대로 역할을 하지 못한 채 한국사회의 타자가 되고 있는 현실을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다. 문학평론은 혁신되어야 한다. 더 나아가 한국사회는 상식이 통하는 사회로 변해야 한다. <고독한 말>은 한국문학과 한국사회의 혁신을 욕망하는 일종의 작은 불쏘시개이다. 그의 평론 언어들이 ‘고독한 절규’로 치부되어 ‘고독한 좀비’가 될 때 한국사회와 한국문학의 현재와 미래는 암울할 것이다. 저자의 고독한 말이 한국사회와 한국문학의 바이러스를 치료하는 백신이 되기를 바란다. <고독한 말>은 소외된 고독에서 벗어나 소통하기를 열망하는 간절한 마음을 담고 있는 책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최강민(지은이)

문화평론가, 문학평론가, 우석대 교양대학 교수. 웹진 《문화 다》 편집인. 2002년 《조선일보》 신춘문예 문학평론 당선. 저서로 『문학 제국』, 『비공감의 미학』, 『고독한 말』, 『엘리트 문학의 종언시대』.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책머리에 

1부 쓴소리를 배설하다! 

권력과 저항을 생각한다, 그리고 
 해설비평, 비평의 타락인가 아니면 소통의 통로인가? 
공지영의 르뽀 『의자놀이』 발간과 뜨거웠던 논란들 
 강단비평식 현장평론과 전면전을 선포하라! 
양심 불량, 제도 불량의 표절 사태 

2부 우상과 신화를 넘어 

 반체제의 저항시인과 노망난 우상 -김지하론 
 문학평론가 김현의 신화와 우상의 탄생 
 박정희 신화의 무한 증식과 수구 보수의 좀비들 -고정일의 『불굴혼 박정희』론 

3부 우리 시대, 다양한 삶의 표정들 

 철거민의 절규와 계급전쟁, 그리고 문학적 대응 
 한국인과 외국인의 본격 동거시대 -2000년대 다문화 소설에 대해 
 장편의 강세와 가족서사의 대성공 -2009년 소설로 본 한국문학의 현주소 
2000년대 빈곤문학과 승자독식사회 

4부 문예지 제도의 균열과 새로운 가능성 

 독립 문예지의 의미와 가능성 
 계간 ≪문학과 사회≫, 아니 계간 ≪문학과 개인≫ 100호 발간을 축하한다 
 문예지의 멸종과 웹진 시대의 개막 
 웹진 ≪문화 다≫ 창간사 -잡놈의 언어 탈옥과 놀자 축제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