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23分

23分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한연혜
Title Statement
23分 / 한연혜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고요아침,   2014  
Physical Medium
175 p. ; 21 cm
Series Statement
열린시학 시인선 ;108
ISBN
9788960396500
000 00603namcc2200241 c 4500
001 000045812884
005 20141014141637
007 ta
008 141013s2014 ulk 000cp kor
020 ▼a 9788960396500 ▼g 048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15 ▼2 23
085 ▼a 897.17 ▼2 DDCK
090 ▼a 897.17 ▼b 한연혜 이
100 1 ▼a 한연혜
245 1 0 ▼a 23分 / ▼d 한연혜
246 3 ▼a 이십삼분
260 ▼a 서울 : ▼b 고요아침, ▼c 2014
300 ▼a 175 p. ; ▼c 21 cm
440 0 0 ▼a 열린시학 시인선 ; ▼v 108
900 1 0 ▼a Han, Yeon-hye, ▼e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17 한연혜 이 Accession No. 111724640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Table of Contents

제1부 이른동이
 미완성의 환희 = 11
 옷깃 여미며 = 12
 내통 = 14
 별빛으로 피어 = 16
 색지 접는 손 = 18
 흰 무지개 = 20
 모를 일 = 22
 첫 걸음 = 24
 생은 = 26
 순응 = 27
 세월 열차 위에 흰 눈꽃 송이송이 = 28
 빛 타령 = 30
 꽃의 독백 = 32
 그늘 = 33
 화엄 한 톨 줍는다 = 34
 구멍 = 36
 콘센트 단상 = 38
 잠자리 기도 = 39
 세상은 유리벽 = 40
 누굴 때라 어디로 = 42
제2부 초태생이
 사하라 = 45
 물안개 = 46
 베란다와 동백 = 48
 살기 위해 죽어야 하는 시간이 더 길다 = 50
 길과 자리 = 51
 낙수는 강이 되어 = 52
 단문 = 53
 개나리 = 54
 후일담 = 56
 나의 시 = 58
 소멸 = 59
 사랑은 = 60
 시클라멘 = 61
 김밥의 진화 = 62
 가방 = 64
 부재의 행복 = 65
 늦은 전화 = 66
 은행나무 = 67
 23分 = 68
 발기 = 70
제3부 유아기
 아들에게 보낸 편지 = 73
 낙화의 전갈 = 75
 달빛 푸르러 = 76
 보이지 않는 곳에 보이는 것이 = 77
 설야의 다리 = 78
 양초 그리고 나 = 79
 네온사인 = 80
 데칼코마니 = 82
 붉은 정물 = 84
 꽃진 자리 꽃잎 돋는 소리 = 86
 하루의 은행 = 89
 인터넷의 퍼포먼스 = 90
 이방인 = 92
 삽 = 94
 세 시의 거리에서 = 95
 일색변 = 96
 돌꽃 = 98
 파열 = 100
 마지막 울음 = 102
 몽환의 거리 = 104
제4부 유년기
 시간은 에필로그를 쓰지 않는다 = 107
 물 위의 집 = 108
 응달의 고집 = 110
 공 = 112
 엘리베이터 = 114
 X파일 = 116
 모국어의 꽃 = 118
 말뚝 = 120
 속울음 = 121
 불씨도 때리면 죽는다 = 122
 바닥은 한 밤에 핀다 = 124
 커피 한 잔 = 126
 마지막 기회 = 128
 시간과 하루를 밀당한다 = 130
 시각의 점성 = 132
 슈가의 우울 = 134
 항아리 = 136
 나프탈렌 = 137
 해우 = 138
 선물 = 139
 등단시 4편 = 
 모서리 = 143
 실패를 말하다 = 144
 누수 = 146
 꽃들이 살아남는 마지막 사소한 방식 = 148
 당선소감 = 150
해설|사물의 궁극을 향한 존재의 성찰 / 이지엽 = 155
시인의 말 = 174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