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흔들리는 영혼을 위한) 청춘의 인문학 : 대한민국 최고 인문학 멘토의 명강의 (37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안상헌
서명 / 저자사항
(흔들리는 영혼을 위한) 청춘의 인문학 : 대한민국 최고 인문학 멘토의 명강의 / 안상헌
발행사항
서울 :   북포스,   2014  
형태사항
331 p. : 삽화 ; 21 cm
ISBN
9788991120761
일반주기
대한민국 최고 인문학 멘토의 명강의  
000 00659camcc2200229 c 4500
001 000045789105
005 20140228092624
007 ta
008 140227s2014 ulka 000c kor
020 ▼a 9788991120761 ▼g 03000
035 ▼a (KERIS)BIB000013370147
040 ▼d 211032 ▼d 211009
082 0 4 ▼a 001.3 ▼2 23
085 ▼a 001.3 ▼2 DDCK
090 ▼a 001.3 ▼b 2014z2
100 1 ▼a 안상헌 ▼0 AUTH(211009)125494
245 2 0 ▼a (흔들리는 영혼을 위한) 청춘의 인문학 : ▼b 대한민국 최고 인문학 멘토의 명강의 / ▼d 안상헌
260 ▼a 서울 : ▼b 북포스, ▼c 2014
300 ▼a 331 p. : ▼b 삽화 ; ▼c 21 cm
500 ▼a 대한민국 최고 인문학 멘토의 명강의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1171814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2122849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3104862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4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3104874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1171814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2122849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3104862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2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4z2 등록번호 13104874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컨텐츠정보

책소개

청춘들의 현 상황을 누구보다 정확하게 짚어낸다. 민주화 운동 시기 선배들은 뚜렷한 적이 있었기에 이들과 대항함으로써 사회적으로도 내적으로도 당당할 수 있었다. 하지만 현재의 청춘은 ‘싸워야 하는 적이 눈에 보이지 않는 상황’이므로 미래와 싸우게 된다. 다시 말해 ‘안락한 미래를 만들어야 한다는 사회적 관념’이 현재의 적이라는 얘기다.

그 적과 어떻게 싸워야 하는지를 알 수 없어 불안할 뿐 아니라 대의명분조차 뚜렷하지 않다는 점이 오늘의 청춘을 더욱 힘겹게 한다. 이를 출발점으로 하여 인문학의 갈래를 두루 살펴보면서 삶의 방향이 어디로 향하게 할 것인지를 제시하는 것이 이 책의 여정이다.

“이 강의는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한 것입니다”

저자는 이 강의의 목적을 이렇게 제시한다. “이 강의는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한 것입니다. 그 고민이 취업이든, 사랑이든, 적성이든, 친구 관계든 상관없습니다. 고민을 한다는 것은 우리가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생각한다는 것이고 이것이 인문학이 다루는 진짜 주제이기 때문입니다.”(14쪽)
인문학의 위기라고까지 이야기되던 몇 년 전의 상황과는 너무나 다르게, 요즘에는 곳곳에서 인문학 바람이 불고 있다. 기술은 놀라운 속도로 발달하지만 그 과정에서 인간성이 배제되면서 삶이 팍팍해졌다고 느끼는 사람이 많음을 반증하는 것일 터이다. 특히 대기업 입사 면접에서도 인문학적 소양을 측정하고자 하는 질문이 나온다. 전문 분야의 지식과 기술을 중점에 두고 진행된 그간의 채용 방침이 썩 현명한 것은 아니었다는 판단에서다. 그리고 어쩌면 기업들의 이러한 방향 전환이 현재의 인문학 돌풍에 한몫을 하지 않았나 하는 분석도 제기된다. 한때는 일류대 졸업장이, 또 한때는 토익 점수가, 그리고 연수나 봉사활동 경험이 가산점을 받던 것처럼 인문학적 지식으로 취업문을 뚫겠다는 전략이 부상한 셈이다.
하지만 저자는 분명히 짚고 넘어간다. 인문학은 인간으로서의 삶, 자기로서의 삶을 생각하는 과정이 되어야지 이것이 먹고살기 위한 수단이 되어버리면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를 통해 혹시 대기업 입사에 성공하고 잘 먹고 잘살게 될 수는 있으나, 결국엔 인간으로서의 근본적인 물음에 직면할 수밖에 없다는 얘기다.

‘왜 삶은 늘 불행한가, 나는 제대로 살고 있는가’라는
인간의 근원적 질문에 답하는 인문학 멘토의 명쾌한 해석


우리는 참으로 열심히 살아가고 있다. 학생들은 좋은 성적을 내기 위해 늦게까지 불을 밝히고, 직장인은 오로지 업무를 잘해내겠다는 생각으로 밤낮을 잊는다. 그렇게 온 힘을 다해 살아가지만 현실은 늘 힘겹고 미래는 불안하기만 하다. 그래도 이를 악물고 버티면서 앞만 보고 달리다가 어느 순간 다리에 맥이 탁 풀리는 순간을 맞이한다. 내 삶의 방향이 이대로 옳은가, 내가 제대로 살고 있는가에 대한 회의로 머릿속이 온통 헝클어지고 만다.
그런 순간에, 수많은 이들이 제시하듯 긍정적인 사고를 하거나 목표를 수정하거나 잠시 휴식을 취하는 것 등으로 해법을 삼을 수 있을까? 물론 눈앞의 고비를 넘겨 얼마간 더 달릴 수는 있을 것이다. 하지만 회의의 순간은 몇 번이고 다시 찾아올 것이고, 매번 그렇게 넘길 수는 없을 것이다. 저자는 삶에 대한 회의는 피해야 하는 대상이 아니며, 그 자체가 인간임을 증명하는 질문이라고 말한다. 그러므로 더 파고들어 이것이 어디에서 연원하였는지를 알아내야 하며, 그러할 때 삶을 대하는 또다른 차원의 시각을 갖출 수 있다고 강조한다.
예컨대 행복을 추구하는 것에 대해 저자는, 행복하려 할수록 행복해질 수 없다고 말한다. “자신의 이익, 행복, 생명에 집착하면 그것에 힘을 발휘할 수 있는 사람이나 제도, 조직의 눈치를 보게 되어 자기답게 살지 못한다는 겁니다. 그것에 붙들리면 현재에 안주하게 되고 어떻게든 살아남기를 바라거나 다른 사람들과 싸워서 이기려는 생존의식만 남게 됩니다.”(209쪽) 또, 미래가 왜 불안한가에 대해서는 “세상은 참 슬픈 거예요. (…) 우리 미래도 그걸 거예요. 인생이 그런 거니까요”라고 답한다. “미래가 희망차다고 생각하면 그 희망찬 미래를 이루기 위해서 삶에게 자꾸 뭔가를 요구하게 돼요. 그러노라면 그걸 못 해주는 세상을 원망하게 되거나 화려한 미래에 도달하지 못할까 봐 불안해집니다.”(176쪽)
욕망, 꿈, 직업, 인생의 목적, 인간 본성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논한 이 책에서 독자는 오래 묵혀온 질문에 답할 실마리를 붙잡을 수 있다. 더 나아가 자신의 질문이 정확히 무엇인지를 분별해낼 수 있다.

고전과 삶의 경험에서 뽑아낸 통찰력으로
자기답게, 인간답게 사는 길을 밝히는 인문학 필독서


저자는 학창 시절부터 책 읽기에 빠져 수천 권의 책을 읽었으며, 그 안에서 얻은 삶의 지혜를 설파하면서 독서 전도사로 알려졌다. 학교와 기관, 단체들의 강연 요청이 빗발쳤고 해를 거듭하면서 인문학 강의의 핵심 인물이자 대표적인 인문학 멘토로 자리 잡았다. 동서양의 고전은 물론 신화와 철학, 역사를 넘나들며 막힘없이 진행되는 그의 강의는 항상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그와 같은 열광의 가장 큰 이유는 인문학을 박제된 전시물이 아니라 오늘을 사는 우리 삶의 문제로 끌어와 자기답게, 인간답게 사는 길을 모색하도록 해주기 때문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청춘들의 현 상황을 누구보다 정확하게 짚어낸다. 민주화 운동 시기 선배들은 뚜렷한 적이 있었기에 이들과 대항함으로써 사회적으로도 내적으로도 당당할 수 있었다. 하지만 현재의 청춘은 ‘싸워야 하는 적이 눈에 보이지 않는 상황’이므로 미래와 싸우게 된다. 다시 말해 ‘안락한 미래를 만들어야 한다는 사회적 관념’이 현재의 적이라는 얘기다. 그 적과 어떻게 싸워야 하는지를 알 수 없어 불안할 뿐 아니라 대의명분조차 뚜렷하지 않다는 점이 오늘의 청춘을 더욱 힘겹게 한다. 이를 출발점으로 하여 인문학의 갈래를 두루 살펴보면서 삶의 방향이 어디로 향하게 할 것인지를 제시하는 것이 이 책의 여정이다.
이처럼 답을 찾고자 하는 목마름은 비단 청춘에 한한 문제가 아닐 것이다. 어느 날 문득 사는 일의 허무함을 느낄 때, 스스로가 초라해지거나 영혼이 흔들릴 때, 사람들은 누구나 단단히 딛고 선 땅바닥처럼 내면의 든든한 받침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 것이다. 그 길을 찾는 사람이라면 이 책을 반드시 읽어야 한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안상헌(지은이)

삶의 문제를 탐구하는 인문학자다. 독서와 성찰을 통해 일상에서 부딪히는 다양한 문제의 근원을 탐색하고 지혜로운 삶의 해법을 찾는 글을 쓰고 있다. 인문학을 보급하는 ‘애플인문학당’을 운영하고 있으며 ‘아르카디아(ARCADIA)’라는 철학 수업을 진행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기업과 단체에서 강의도 하고 있다. 사업은 단순히 물건과 서비스를 팔고 사는 일이 아니다. 사람을 알고, 시대를 읽고, 가치를 창조하는 종합예술이다. 그 중심에 사업가의 철학이 있다. 성공하는 사업가는 자기만의 분명한 철학이 있으며, 철학하는 방법을 배우고 익힌다면 실패를 줄이는 것은 물론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일에 일조할 수 있다. 『사장의 철학』은 성공하는 기업과 경영자들의 철학이 사업과 어떤 연관이 있는지를 알리고 활용하기 위한 목적으로 쓰여졌다. KBS1TV 「문화공감」을 진행했고, 경남교육청 인문학 교육진흥위원, 단국대학교 강사, 국민연금공단 HRD전문강사를 지냈다. 지은 책으로 『미치게 친절한 철학』, 『새로운 공부가 온다』, 『인문학 공부법』, 『청춘의 인문학』 외 다수가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서문 = 4
1강 청춘에게 인문학은 무엇인가
 청춘, 인문학을 만나다 = 14
 인문학을 시작하다 = 16
 와신상담에 담긴 의미 = 22
 갈매기의 꿈 = 25
 길들이고 사랑한다는 것 = 29
 인문학, 사람답게 나답게 = 34
 인문학이 유행하는 이유 = 37
 자기답게 사는 법 = 43
 교수님, 질문 있어요 : 공학과 인문학의 접점 = 47
2강 인간을 알면 삶이 보인다
 사람 공부, 자기 공부 = 52
 철학의 시작 = 54
 생각하지 않은 죄 = 58
 인간이란 무엇인가 = 63
 화이부동의 지혜 = 68
 인간 본성을 콕 찍은 문장들 = 71
 인생에 대한 통찰 = 78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철학과 출신의 취업 고민 = 81
3강 삶을 풍요롭게 하는 문학의 상징 읽기
 상징 읽기 = 86
 시대를 관통하는 문학작품의 힘 = 88
 비유와 상징 연습 = 93
 용을 죽여라 = 99
 마음을 황무지로 두지 말자 = 103
 시 두 편, 영화 한 편 = 108
 바위는 나의 것 = 114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용을 죽여라'의 상징 해석 = 118
4강 역사, 과거와 현재에 대한 책임
 역사를 왜 알아야 할까 = 122
 역사의식 = 127
 우리의 오늘은 과거가 만든 것 = 133
 실패와 성공의 곡선 = 136
 좋아하는 일로 하루를 채우면 = 140
 지금의 영웅은 자기 삶을 사는 사람 = 144
 역사를 배우는 이유 = 147
 교수님, 질문 있어요 : '때'라는 고정관념 = 148
5강 자기 삶의 주체로 살아가기
 앞뜰의 잣나무 = 152
 내 것이 아닌 욕망들 = 156
 자기 욕망의 좌절 = 159
 생각한다는 것 = 163
 꿈과 직업 = 167
 지향성이 있는 인생 = 170
 미래는 슬픈 것 = 174
 누가 나를 묶었는가· = 177
 소크라테스, 항우, 아킬레우스 = 180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어학연수 부담, 어떻게 해야 할지 = 184
6강 행복을 위한 인문학
 인생의 목적 = 188
 인생이 원하는 방향으로 가고 있는가 = 191
 행복의 조건들 = 195
 좋은 삶을 이야기하자 = 201
 위험한 행복 지상주의 = 205
 행복을 추구할수록 행복해질 수 없다 = 208
 소유냐 존재냐 = 211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좀 삐딱하게 보면 안 되나요? = 216
7강 모든 것에 의미가 있다 
 의미 찾기 = 220
 신화란 무엇인가 = 223
 혼돈의 죽음 = 226
 부모님의 도움은 아킬레스건 = 230
 신화의 가치 = 234
 영웅의 역할 = 239
 먼저 민들레를 사랑하세요 = 245
 교수님, 질문 있어요 : 불공평하고 고통스러운 세상 = 247
8강 청춘을 위한 생산적 독서법
 크로노스의 힘 = 252
 공부할 줄 아는 사람 = 255
 책을 정리하는 방법 = 258
 안티고네의 비극 = 260
 질문하며 읽기 = 264
 공격적 책 읽기 = 267
 B로 시작하는 장소 = 269
 활용하기 = 274
 책 읽는 습관 들이기 = 277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책을 쓰는 훈련 방법 = 280
9강 왜, 어떻게 일할 것인가
 기다리는 직장인 = 284
 일의 두 가지 의미 = 287
 현실이냐 꿈이냐 = 290
 소명으로서의 직업의식 = 293
 프로와 포로 = 296
 일을 게임으로 만들기 = 299
 일을 사랑하는 몇 가지 방법 = 303
 청바지 CEO = 307
 일이 삶을 살린다 = 309
 교수님, 질문 있어요 : 직장 스트레스, 어딜 가나 똑같은가요 = 311
10강 인문학과 청춘의 과제
 좋아하는 일 vs. 높은 연봉 = 316
 인문학의 시작 = 317
 중세와 르네상스 시기 세계에선 어떤 일이 = 320
 근대와 그 뒷골목 = 324
 우리 시대 인문학과 청춘 = 327
 교수님, 질문 있어요 : 무늬만 인문학인 상술들 = 332

관련분야 신착자료

민음사. 편집부 (2021)
송상용 (2021)
인문한국(HK)연구소협의회. HK/HK+성과확산총괄센터 (2021)
東京大学未来ビジョン研究センタ- (2021)
21세기 장성아카데미 (2021)
Braunstein, Florence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