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일본의 근대화와 조선의 근대 : 서구 근대사상의 수용과 근대교육의 성립을 중심으로

일본의 근대화와 조선의 근대 : 서구 근대사상의 수용과 근대교육의 성립을 중심으로 (1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건상 李健相, 저 김대용 金大容, 저 이명실 李明實, 저 정혜경 鄭惠瓊, 저 정혜정 丁惠貞, 저 조진 趙珍, 저
서명 / 저자사항
일본의 근대화와 조선의 근대 : 서구 근대사상의 수용과 근대교육의 성립을 중심으로 = Japanese modernization and modern times of Choson : conversion of thought and education / 이건상 [외] 지음
발행사항
서울 :   모시는사람들,   2013  
형태사항
485 p. : 삽화 ; 23 cm
ISBN
9788997472451
일반주기
공저자: 김대용, 이명실, 정혜경, 정혜정, 조진  
서지주기
참고문헌(p. 399-414)과 색인수록
000 01120namcc2200301 c 4500
001 000045757624
005 20130717192104
007 ta
008 130716s2013 ulka b 001c kor
020 ▼a 9788997472451 ▼g 9315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951.902 ▼2 23
085 ▼a 953.059 ▼2 DDCK
090 ▼a 953.059 ▼b 2013z6
245 0 0 ▼a 일본의 근대화와 조선의 근대 : ▼b 서구 근대사상의 수용과 근대교육의 성립을 중심으로 = ▼x Japanese modernization and modern times of Choson : conversion of thought and education / ▼d 이건상 [외] 지음
260 ▼a 서울 : ▼b 모시는사람들, ▼c 2013
300 ▼a 485 p. : ▼b 삽화 ; ▼c 23 cm
500 ▼a 공저자: 김대용, 이명실, 정혜경, 정혜정, 조진
504 ▼a 참고문헌(p. 399-414)과 색인수록
536 ▼a 이 저서는 2009년도 정부(교육과학기술부)의 재원으로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연구임
700 1 ▼a 이건상 ▼g 李健相, ▼e▼0 AUTH(211009)6952
700 1 ▼a 김대용 ▼g 金大容, ▼e▼0 AUTH(211009)77352
700 1 ▼a 이명실 ▼g 李明實, ▼e▼0 AUTH(211009)11656
700 1 ▼a 정혜경 ▼g 鄭惠瓊, ▼e▼0 AUTH(211009)45661
700 1 ▼a 정혜정 ▼g 丁惠貞, ▼e▼0 AUTH(211009)43037
700 1 ▼a 조진 ▼g 趙珍, ▼e▼0 AUTH(211009)131867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59 2013z6 등록번호 11169834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한국의 근대화 과정에서의 일본의 영향을 검토한 연구서이다. 한국의 근대화 과정을 특히 1900년에서 한일 강제병합 이전까지의 근대국가 수립운동과 문명개화운동, 일제하 서구 근대철학의 수용, 소파 방정환의 소년운동, 조선민중교육 등의 성격과 특징, 그 유사점과 차이점을 일본의 근대화 전개의 영향 관계 속에서 살펴봄으로써, 한국의 근대화는 사해동포의 도덕적 문명과 공익적 정의 개념에 두었음을 알 수 있다.

왜 한국은 일본의 식민지가 되었는가?

이유는 명확한 것 같지만, 우리로서는 언제다 다시 묻지 않으면 안 되는 물음이다. 더욱이 일본이 노골적으로 우경화의 길을 선택하여 질주하고, 중국이 G2의 한 축으로 등장하고 있는 바로 이 시점에서, 동북아 전체 정세의 올바른 판단과 대처를 위해서도 우리는 다시금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안 된다.

한국 근대화의 역사는 일본에 의해 이식된 근대화 과정이 맞물려 있기에 일본 자국에서 진행된 근대화 과정을 조선과 연계시켜 이해하는 작업은 의미가 크다. 이는 조선에 이식된 근대화의 성격을 일본의 그것과의 비교적 관점에서 그 차이점과 유사점을 간파하는 작업이다.

그 과정에서, 우리는 왜 우리의 근대화 과정은 결국 일본에 종속되는 길로 나아가게 되었는지, 그 속에서 우리는 어떻게 대처했는지를 좀 더 명확하게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이다. 그리고 한 걸음 더 나아가 그렇다면 지금 우리는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를 가늠해 볼 수 있기를 기대할 수 있는 것이다.

제1부, 문명개화론 탐색
일본의 근대화 전개의 사회적 배경과 초기 양학(洋學) 교육의 전개, 그리고 메이로쿠샤(明六社)를 중심으로 한 문명 개화론을 탐색하였다.

제2부, 일본을 통한 한국의 입헌국가학 수용 통찰
개화기 한국 근대국가건설을 위한 국민교육으로서 법률교육의 실태를 살펴보고 아울러 천도교 문명개화운동의 연장에서 발간된『만세보(萬歲報)』와 여기에 연재된 아리가 나가오(有賀長雄)의『국가학(國家學)』을 중심으로 일본을 통한 한국의 입헌국가학 수용을 통찰하였다. 개화기 근대국가수립운동은 학회와 각종 신문, 종교단체나 사립교육기관에서 다양하게 전개되었다고 볼 수 있는데 여기서는 헌정연구회의 근대입헌정치론과 후쿠자와 유키치(福?諭吉)의 국민계몽론을 비교적 관점에서 살펴보고 의제개량과 계몽교과서인『국민수지(國民須知)』와『초등교서(初等敎書)』를 분석하였다. 또한 이돈화의 사례를 중심으로 서구근대철학의 수용과 전개를 고찰하였는데, 이돈화의 ‘인간격주의와 칸트’ 등과 구로이와 루이코(黑岩周六)의「최후종교론」’ 등을 통해 동학의 인내천주의를 관통하는 서구근대철학의 수용 전개 양상을 고찰하였다.

제3부, 소파 방정환의 어린이와 소년 개념 및 일본 근대 자유예술교육운동 영향
일본과의 비교적 관점에서 소파 방정환의 어린이와 소년 개념에 대한 논의를 하였고 방정환의 소년운동에 나타난 일본 근대 자유예술교육운동의 영향을 살펴보았다. 한편 방정환의 소년운동은 한계점도 지니는데 독립보다는 문화적, 도덕적 차원에서 민족의 생존과 발전을 도모하려고 했던 소극적 맥락을 지적했다.

제4부, 근대적 민중이 등장 배경과 민중교육정책 고찰
일본에서 근대적 민중이 등장하게 된 배경과 그들을 ‘국민’으로 만들려 했던 지배층의 민중교육정책을 고찰하고, 민중에 대한 인식과 정책 사이에 내재하는 이중성이 어떻게 공민교육이라는 모습으로 나타났는지 그리고 이러한 일본의 공민교육이 가진 특징이 무엇인지를 서구 근대국가와 조선의 경우를 통해 검토하였다. 메이지 시기에 계몽지식인 및 정부에 의해 추진되었던 민중교육정책 논리는 다이쇼, 쇼와시기를 거치면서 공민교육이라는 모습으로 재편되어 갔으며, 거기서 나타나는 특징을 제시하기 위해 일본이 서구로부터 받아들인 공민교육의 개념적 접근과 수용양상을 고찰하였고, 이를 통해 근대 일본과 조선의 공민교육이 가진 본질을 파악하였다.

제5부, 조선농촌진흥교육의 실천적 사례 연구
일제하 조선근대교육으로서 노동교육의 제도화가 1930년대 조선총독부의 중심정책이기도 한 농촌진흥교육을 통해 어떻게 관철되어 나갔는지 사료분석과 구술조사를 통해 고찰하였다. 일제가 실시한 졸업생지도학교와 청년단 조직이 표면상 농촌진흥운동의 중견인물 양성성책으로 표방되지만 이는 일제 군국체제에 동조하고 순응시키는 사상통제와 군비확충을 위한 노동교육이었음을 분석하였다. 한편 조선에 거주하던 일본인들의 조선농촌진흥교육의 실천적 사례는 전시체제기 일제 당국의 정책과 일본 우익활동방향의 연관성을 살펴보는데 필요한 연구다. 이 책은 희소하지만 소수 일본인들의 활동과 당국 정책 방향의 관련성을 주목하여 공문서, 발간물, 구술기록, 신문자료, 회고록 등을 분석 대상으로 삼아 사례 연구를 진행하였다. 특히 시게마쓰 마사나오(重松?修)의 양계사업과 야나기사와 시치로(柳澤七郞)의 미즈호농생숙(瑞穗農生塾)의 사례 연구는 독보적 연구라 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정혜경(지은이)

한국정신문화연구원(현 한국학중앙연구원)에서 식민지 시기 재일 조선인의 역사를 주제로 석사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1995년부터 구술사Oral History를 시작했고, 1999년부터 기록학Achival Science 분야도 공부했다. 일제 강제동원 진상규명 정부기관인 ‘국무총리 소속 대일항쟁기 강제동원피해조사 및 국외강제동원희생자 등 지원위원회’에서 11년간 조사과장으로 일하며, 수천 명의 피해자를 만나고 그들의 경험과 마주했다. 2019년 현재 ARGO인문사회연구소와 일제강제동원&평화연구회 연구위원으로 있으면서 역사문화콘텐츠를 통한 역사대중화에 관심을 가진 이들과 매달 활기찬 놀이터(역사문화콘텐츠 공간)를 열고 있으며, 여전히 많은 이들과 함께 일본이 남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전쟁유적을 찾고 있다. 《일제강점기 조선인 강제동원연표》(도서출판 선인, 2018), 《우리 지역의 아시아태평양전쟁 유적 활용방안과 사례》(도서출판 선인, 2018), 《일제강제동원, 이름을 기억하라》(사계절, 2017), 《터널의 끝을 향해》(도서출판 선인, 2017), 《화태에서 온 편지1》(도서출판 선인, 2014), 《우리 마을 속의 아시아태평양전쟁유적 - 광주광역시》(도서출판 선인, 2014), 《조선청년이여 황국신민이 되어라》(서해문집, 2011), 《일본 제국과 조선인 노무자 공출》(도서출판 선인, 2011) 등 저서 14권(단독)과 논문 40여 편을 발표했다.

이명실(지은이)

숙명여자대학교 교육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교육학 석사학위를, 일본 쓰쿠바대학에서 ‘일제강점기 사회교육정책사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기초교양대학에 재직 중이다. ‘한국여성근현대사’ 시리즈 가운데 『한국여성정치사회사 1』(2004)과 『한국여성문화사 2·3』(2005·2006)을 공동 집필했으며, 『식민지제국 일본의 문화통합』(2008)과 『비판적 교육학과 공교육의 미래』(2011), 그리고 『다시 읽는 조선근대교육의 사상과 운동』(2016)을 공동 번역했다. 일본 근대교육 정책 및 일제강점기 조선총독부의 교육 정책에 관한 다수의 논문이 있다.

김대용(지은이)

연세대학교 문과대학 교육학과에 입학한 후 교육학, 동·서양 철학, 신학 등을 폭넓게 공부하였다. 졸업 후 같은 대학 대학원에 진학하여 교육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박사 학위 논문은 추후 보완하여 『조선 초기 교육의 사회사적 연구』로 출간되었다. 현재 충북대학교 사범대학 (국민)윤리교육과에 재직 중이다. 조선 시대 교육에 관한 글로 시작한 연구는 한국 근현대 교육에 관한 연구로 방향을 전환하였으며, 그 성과는 『한국 교육의 개혁과 철학』, 『문화 개방과 교육』 등의 공저와 「학교교육의 황폐화와 언론의 책임」 등의 논문으로 발표되었다. 2000년대 중반 이후 한국 도덕 교육에 대한 본격적인 관심을 갖고, 이 책에 수록된 여러 편의 논문을 발표하였다. 앞으로 2009 개정 도덕과 교육과정에 의거하여 출간될 교과서를 비판하는 과제들을 수행할 계획이다.

이건상(지은이)

인천대학교 일어일문학과 교수(문학박사)

정혜정(지은이)

동국대학교 교육학 박사. (現)원광대학교 동북아시아인문사회연구소 HK연구교수 <저서> 「몸-마음의 현상과 영성적 전환」(2016). 「백년의 변혁」(2019, 공저) <역서> 「동학문명론의 주체적 근대성」(2019) <주요논문> 3.1운동과 국가문명의 ‘교(敎)’: 천도교(동학)를 중심으로(2018). 일제하 식민지 여성해방운동과 동아시아(2019). 한국 근대 서구 국가사상 수용에서의 정치체제 유형과 자연권(2019). 일제하 ‘학술강습소’의 문화운동과 샘골학원(2019) 외 다수

조진(지은이)

연세대학교 교육과학대학 강사(철학박사), 교육철학, 서양윤리학 전공.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책을 내면서 = 5
1부 일본의 양학 수용과 문명개화론 
 01 근대화 전개의 사회적 배경 / 이건상 
  Ⅰ. 서론 = 15
  Ⅱ. 막부 말기의 사회적 배경 = 16
  Ⅲ. 결론 = 29
 02 반쇼시라베쇼(蕃書調所)와 가이세이조(開成所)의 양학교육 / 이건상 
  Ⅰ. 반쇼시라베쇼(蕃書調所) = 33
  Ⅱ. 가이세이조(開成所) = 45
 03 일본 메이지유신기 메이로쿠샤(明六社) 결성과 문명개화론의 성격 / 이건상 
  Ⅰ. 서론 = 63
  Ⅱ. 메이로쿠샤의 결성과 문명개화론 = 64
  Ⅲ. 메이로쿠샤 회원의 정치적 성격과 문명개화 = 69
  Ⅳ. 결론 = 82
2부 일본을 통한 조선의 서구 근대 문명 수용과 국민계몽교육 
 01 일본을 통한 조선의 입헌국가학 수용과 근대국민교육 / 정혜정 
  Ⅰ. 서론 = 87
  Ⅱ. 일본의 양학 수용과 조선 = 89
  Ⅲ. 한국의 입헌 국가 의식과 근대국민교육 = 93
  Ⅳ. 천도교 기관지『만세보』의 국가학 수용과 근대국민교육 = 97
  Ⅴ. 결론 = 112
 02 개화기 문명개화운동과 계몽교과서에 나타난 근대국가수립론 / 정혜정 
  Ⅰ. 일본과 한국의 근대국가수립의 논의와 국민계몽 = 115
  Ⅱ. 개화기 한국의 문명개화운동 = 122
  Ⅲ. 계몽교과서『국민수지』와『초등교서』분석 = 129
  Ⅳ. 결론 = 146
 03 서구 근대철학의 수용과 전개 / 정혜정 
  Ⅰ. 서론 = 149
  Ⅱ. 천도교 이론가들의 서구 근대철학의 소개 = 150
  Ⅲ. 야뢰 이돈화의 인내천주의와 서구 근대철학과의 접변 = 153
  Ⅳ. 이돈화의 인내천 신론(神論)과 근대 범신론(汎神論) = 168
  Ⅴ. 이돈화의 무위이화의 진화론과 다윈 진화론 = 176
  Ⅵ. 결론 = 181
3부 소파 방정환과 일본의 근대 
 01 방정환의 어린이와 소년 개념에 대한 논의 / 김대용 
  Ⅰ. 서론 = 185
  Ⅱ. 방정환의 어린이와 소년 개념의 차이 = 187
  Ⅲ. 방정환 어린이 개념의 사상적 배경 = 191
  Ⅳ. 방정환과 일본 아동 문학의 어린이 개념의 차이 = 197
  Ⅴ. 방정환 어린이 개념의 문제 = 198
  Ⅵ. 결론 = 203
 02 소파 방정환의 소년 운동과 일본의 근대 / 김대용 
  Ⅰ. 서론 = 205
  Ⅱ. 천도교 신파의 이념과 운동 노선 = 207
  Ⅲ. 천도교 청년회와 방정환 소년 운동 = 213
  Ⅳ. 방정환 소년 운동의 내용과 일본의 근대 예술교육 = 216
  Ⅴ. 방정환 소년 운동의 의의 = 222
  Ⅵ. 방정환 소년 운동의 한계 = 226
  Ⅶ. 결론 = 231
4부 일본 근대 민중 교육의 논리와 공민교육 
 01 근대적 민중의 등장과 민중 교육 / 이명실 
  Ⅰ. 근대적 민중의 등장 = 237
  Ⅱ. 근대 민중 교육의 전개 = 247
  Ⅲ. 근대 민중 교육의 논리 = 257
 02 근대 일본 공민교육의 서구적 뿌리 / 조진 
  Ⅰ. 서론 = 261
  Ⅱ. 도시민, 국민, 시민, 공민, 공민 사회 = 262
  Ⅲ. 근대국가들의 교육 : 국민교육, 시민교육, 공민교육 = 276
 03 근대 일본의 공민교육과 공민교육의 본질 / 조진 
  Ⅰ. 근대 일본과 일제하 조선의 공민교육 = 297
  Ⅱ. 좋은 시민교육, 좋은 인간, 좋은 삶 = 310
  Ⅲ. 좋은 시민을 위한 교육 = 317
  Ⅳ. 결론 = 321
5부 일제하 조선 근대교육으로서 노동교육의 제도화와 농촌진흥 교육 
 01 조선의 졸업생 지도학교와 청년 훈련 단체의 조직화 / 정혜정 
  Ⅰ. 서론 = 329
  Ⅱ. 졸업생 지도학교의 교육 실태 = 330
  Ⅲ. 졸업생 지도 방법과 단체 조직 = 338
  Ⅳ. 졸업생 지도와 청년 훈련 단체 조직의 일원화 = 347
  Ⅴ. 결론 = 363
 02 식민지 시기 조선 거주 일본인들의 조선 농촌진흥 교육 / 정혜경
  Ⅰ. 서론 = 365
  Ⅱ. 식민지 조선에 형성된 일본인 사회 = 368
  Ⅲ. 조선 거주 일본인들의 조선 농촌진흥 교육 인식 = 373
  Ⅳ. 결론 = 395
참고문헌 = 399
주석 = 415
찾아보기 = 481 

관련분야 신착자료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학술심포지엄 (2021)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2021)
국립김해박물관 (2021)
어반플레이. 편집부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