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망각의 즐거움 : 기억을 다스리는 자가 행복해진다 (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임희택
서명 / 저자사항
망각의 즐거움 : 기억을 다스리는 자가 행복해진다 / 임희택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한빛비즈,   2013  
형태사항
277 p. : 삽화 ; 21 cm
ISBN
9788994120607
000 00600camcc2200217 c 4500
001 000045756469
005 20130704173435
007 ta
008 130704s2013 ulka 000c kor
020 ▼a 9788994120607 ▼g 13320
035 ▼a (KERIS)BIB000013207665
040 ▼a 222001 ▼c 222001 ▼d 211009
082 0 4 ▼a 153.12 ▼2 23
085 ▼a 153.12 ▼2 DDCK
090 ▼a 153.12 ▼b 2013z1
100 1 ▼a 임희택 ▼0 AUTH(211009)92314
245 1 0 ▼a 망각의 즐거움 : ▼b 기억을 다스리는 자가 행복해진다 / ▼d 임희택 지음
260 ▼a 서울 : ▼b 한빛비즈, ▼c 2013
300 ▼a 277 p. : ▼b 삽화 ; ▼c 21 cm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3.12 2013z1 등록번호 11169779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우리가 고통스러워하는 거의 모든 것은 기억에서 온다. 따라서 기억을 다스리는 자가 행복해질 수 있다.
이 책은 모두 다 잊어버리라고 말하지 않는다. 단순히 마음을 비우라며 명상 등의 요법만 권하지도 않는다. 망각을 원리와 필요성에 대해 인문학, 과학으로 접근함으로써 설득시킨다. 우리에게 필요한 망각의 대상을 이야기하고 그에 대한 실천법을 제시한다. 그리고 대부분의 불필요한 것들을 잊기 위해 중요한 것에 몰입하는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

불면증, 불안장애, 공황장애, 스트레스 등등
현대의 모든 심리적 질환은 기억에서 온다


인류 최고의 기억술사로 불리는 ‘미스터 메모리’ 솔로몬 셰르셉스키는 기억의 천재다. 그는 복잡한 수학 공식, 자신이 모르는 외국어로 된 시, 아무런 의미가
없는 음절로 된 목록을 모두 외웠다. 더군다나 10년이나 15년이 지난 후에도 어느 날 몇 시에 들었던 말이나 단어인지 잊어버리지 않고 똑같이 기억할 수 있었다. 모든 것을 기억하는 것은 축복인 듯 보였다. 이 완벽한 기억력으로 인해 모든 시험에서 통과하고 직장에서 승승장구하며 인생의 승리를 거머쥘 거라 여겨졌다. 하지만 그는 기억을 고통스러워했다. 그리고 결국 말년에 자신이 5분 전에 들은 이야기와 5년 전에 들은 이야기를 구분하지 못하는 상황으로까지 상태가 악화되어 정신병원에서 생을 마감했다.
우리는 천재들의 기억력을 부러워한다. 정보가 쏟아지는 시대, 기억할 것이 넘쳐나는 요즘 같은 세상에서는 많이 기억하는 자가 유리한 듯 보인다. 그리고 대부분 ‘망각’이란 우리가 소중히 여기는 뇌의 능력을 퇴보시키는 것으로 여긴다. 하지만 망각은 생존에 유리한 유전자를 선택하면서 진화해온 인간에게 남아 있는 긍정적 능력이다.
망각은 지속적으로 인간에게 보호막을 제공해왔다. 불면증, 공황장애, 스트레스 등 현대사회의 모든 심리적 고통은 망각에서 비롯되었다. 망각은 스트레스로부터 우리를 보호하기 위해 생존에 유리한 경향으로 학습되고 유전되어왔다. 지식과 마찬가지로 망각은 생존을 위해 유익할 뿐만 아니라 반드시 필요하다. 기억이 환경 변화에 대처하는 뇌의 방어기제의 대표적인 씨줄이라면 망각은 정신 보호기능의 날줄이다. 그리하여 망각은 인간을 외부로부터 감싸주는 천이 되고 옷이 된다.

생각은 우리를 배신하고 기억은 행복을 방해한다, 고로
잘 잊는 사람이 매일 새롭게 행복해질 수 있다


요즘 부쩍 잘 잊어버리고 기억해내지 못해서 걱정하고 있는가? 걱정할 필요 없다. 당신의 망각 유전자가 작동하고 있는 거니까. KAIST 김대수 교수는 “살아가면서 갑자기 망각하는 일이 늘어났다면 현재 일상을 스트레스로 여기고 빨리 과거로 만들려는 망각 유전자들의 활동이 시작됐다고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그대로 망각을 받아들이면 된다. 우리가 고통스러워하는 거의 모든 것은 기억에서 온다. 따라서 기억을 다스리는 자가 행복해질 수 있다.
이 책은 모두 다 잊어버리라고 말하지 않는다. 단순히 마음을 비우라며 명상 등의 요법만 권하지도 않는다. 망각을 원리와 필요성에 대해 인문학, 과학으로 접근함으로써 설득시킨다. 우리에게 필요한 망각의 대상을 이야기하고 그에 대한 실천법을 제시한다. 그리고 대부분의 불필요한 것들을 잊기 위해 중요한 것에 몰입하는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제 이 책에서 말하는 것만 기억하고 나머지는 잊어가는 연습을 시작해도 좋다. 기억의 늪에서 벗어나 행복해지기 위해.

<망각의 즐거움>에서 기억해도 좋은 세 가지

잊어버리는 것이 기억하는 것보다 더 중요하다

한 번의 실수에 대해 수천 번의 대가를 치르는 지구상의 유일한 동물이 인간이다. 인간은 자신의 기억력을 이용해 모든 일을 자신과 관련짓고 괴로워한다. 머릿속 기억의 쓰레기통을 뒤져 수시로 자신을 탓하고 괴롭힌다. 망각은 불필요한 스트레스에 이리저리 정신을 빼앗기지 않고 삶의 에너지를 현재에 집중시킬 수 있도록 만들어준다.

모든 스트레스는 기억에서 온다
우리는 물건처럼 생각도 소유하려 한다. 어떤 생각이든 자신의 통제가 가능하다고 믿으면서 그 무게로 압사할 때까지 떠안고 있다. 완벽주의는 가장 높은 수준의 자기 학대라는 말이 있다. 사소한 생각까지 모두 소유하려는 욕구가 강할수록 정신적, 신체적으로 많은 문제를 만든다. 쌓아둔 물건은 쓰레기가 되듯이 쌓아둔 생각들도 부패하며 독소를 만든다.

몰입은 망각과 기억 사이의 중용이다
몰입은 잡다한 생각으로부터의 탈출이다. 그런 의미에서 몰입은 중용이다. 완전한 무지도 아니고 너무 많은 생각도, 잡념도 아닌 어느 하나에 집중함으로써 얻는, 없음과 많음의 적절한 알맞음이다. 독서나 학문에 몰입한다는 것은 뇌의 인지 기능을 발전시킴과 동시에 많은 잡념을 망각하는 두 가지 기능의 적절한 중용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임희택(지은이)

2005년 인턴, 레지던트 수료 후 삼성메디컬 병원 항노화, 비만 클리닉 원장 역임 중 자신의 스트레스에 대해 관심을 갖고 서울 사이버대학교 심리학과에 편입하였다. 그 후 스트레스에 대한 망각의 영향에 대해 연구를 지속하며 여러 논문과 저서 《굿바이 스트레스》 등을 발표했다. 대한 스트레스 학회 정회원으로, 스트레스 전문센터를 운영 중이며, 그룹 사보에 스트레스 관련 칼럼 등을 쓴다. 틈나는 대로 스트레스와 몰입, 망각에 대해 강연을 펼치며 몸소 체험한 망각의 효과를 알리고자 노력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프롤로그 : 잊어버리는 것이 기억하는 것보다 더 중요하다
1 생각은 우리를 배신한다 
 생각하는 고통 = 17
 당신은 생각을 소유하려 하고 있다 = 29
2 망각만을 기억하라 
 우리에게는 망각 유전자가 있다 = 39
 망각이 필요한 사람 = 44
 망각은 행복이다 = 50
 고통도 망각될 수 있다 = 55
 한 번에 하나만 주의하라 = 65
 나머지는 완전히 포기하라 = 73
3 스트레스는 기억에서 온다 
 스트레스는 생각하는 능력 때문이다 = 83
 행복을 위한 스트레스 = 89
 태도의 차이 = 97
 7가지 방어기제 = 108
4 자극과 반응 사이에는 자유가 있다 
 선택해야 하는 스트레스 = 117
 자극은 변화다 = 127
 자극을 어떻게 통제할 수 있을까 = 135
 왜 현실을 왜곡해서 볼까 = 145
5 어떻게 반응할 것인가 
 당신은 동물적으로 반응하고 있다 = 155
 인간은 이성적인 동물이 아니다 = 162
 인식틀을 어떻게 바꿀 수 있을까 = 168
 감정 조절도 학습할 수 있다 = 182
6 당신이 잊어야 하는 것들 
 불안, 흔들목마 = 191
 욕망, 어리석은 원숭이 = 201
 개인화, 자신에 대한 스토커 = 206
 비교, 그릇된 눈높이 = 223
 불만, 살아 있는 시체 = 229
 분노, 침을 쏘고 죽는 벌 = 239
7 몰입, 제대로 잊고 제대로 기억하기 
 흥미와 관심은 창의성을 낳는다 = 253
 행동은 의식을 지운다 = 258
 몰입은 중용이다 = 264

관련분야 신착자료

Baddeley, Alan D.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