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모든 순간의 인문학 : 인문학이 빛을 발하는 아주 사적인 순간들 (6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한귀은
서명 / 저자사항
모든 순간의 인문학 : 인문학이 빛을 발하는 아주 사적인 순간들 / 한귀은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한빛비즈,   2013  
형태사항
324 p. : 삽화 ; 21 cm
ISBN
9788994120577
서지주기
참고문헌: p. 320-324
000 00611namcc2200217 c 4500
001 000045752369
005 20130521173612
007 ta
008 130520s2013 ulka b 000c kor
020 ▼a 9788994120577 ▼g 1332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001.3 ▼2 23
085 ▼a 001.3 ▼2 DDCK
090 ▼a 001.3 ▼b 2013z12
100 1 ▼a 한귀은 ▼0 AUTH(211009)138240
245 1 0 ▼a 모든 순간의 인문학 : ▼b 인문학이 빛을 발하는 아주 사적인 순간들 / ▼d 한귀은 지음
260 ▼a 서울 : ▼b 한빛비즈, ▼c 2013
300 ▼a 324 p. : ▼b 삽화 ; ▼c 21 cm
504 ▼a 참고문헌: p. 320-324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69527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70383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7038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310462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69527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70383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117038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001.3 2013z12 등록번호 1310462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컨텐츠정보

책소개

많은 사람들이 유행처럼 인문학을 권한다. 고전을 읽고 철학을 알면 마치 삶이 구원받을 것처럼. 하지만 지식은 머리에서 머문 채 일상의 구석구석까지 스며들기 어렵다. 가슴이 뜨거워지지 않는 지식은 삶의 온도를 데우지 못한다. 그래서 저자는 인문감성을 권한다. 인문학적 감성이야말로 일상에서 의미를 되찾게 한다고.

죽고 싶을 때, 불행할 때, 고통스러울 때처럼 거창한 순간에만 인문학이 필요한 것이 아니다. 우리 일상의 사소한 모든 순간에는 흔들리는 우리를 일으켜줄 가볍고 따뜻한 인문학이 필요하다. 이 책을 읽다 보면 사랑하고, 이별하고, 상처받고, 외로웠던 모든 사적인 순간에 인문학이 얼마나 빛을 발하는지 통감할 수 있다.

이 책은 지적으로 사유하는 힘, 깊이, 감성을 갖게 하기 위해 우리에게 친숙한 영화나 드라마, 즉 ‘스토리’를 차용한다. 우리가 킬링 타임으로 쓰는 스토리를 통해 인문감성을 채움으로써 일상이 어떻게 의미를 되찾는지 보여준다. 특히 우리의 가장 큰 고민인 사랑, 이별, 관계, 상처 등 소소하고 사적이지만 중요한 삶의 순간들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하여 우리가 부대꼈던 모든 순간에 인문학적 감성이 얼마나 중요한지 깨닫게 한다. 저자는 깜짝 놀랄 만한 솔직함과 섹시한 지성으로 독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진다.

밤 10시, TV 앞에 앉아 인문학을 마주할 시간
인문감성으로 허무한 일상이 가치를 되찾는다


“내 말이 뭐가 이상해? 대충 이렇게 그냥 살면 안 돼? 사람이 사는 데 꼭 이유가 있어야 되는 거야?”
밤 10시, 그녀들은 각자의 장소에서 약속이라도 한 듯 TV 앞에 앉는다. 거창한 삶이 잡다한 일상으로 치러지고 소중한 자아가 하찮은 존재로 나뒹굴며, 사느라 부대꼈던 하루가 저무는 시간, 그녀들은 비로소 자기 삶, 자기 자신과 마주 앉는다. 얼핏 드라마나 보며 킬링 타임을 보내는 듯하지만 실은 모니터 속을 절실하게 더듬으며 삶의 의미를 찾는 힐링 타임을 보내는 중이다. 조인성이 무심한 얼굴로 사는 이유가 꼭 있어야 되느냐고 물을 때 그녀들의 가슴도 슥 베인 듯, 아프다.
“사람들은 저마다 삶의 의미를 찾고 싶어 한다. 그래서 누구는 자신의 삶의 의미를 찾기 위해 시간이 가면 기억도 못할 값어치 없는 사랑에 하나뿐인 제 목숨을 걸기도 하고 또 누구는 한순간 물거품처럼 사라질 하찮은 순간의 욕망에 허무하게 제 인생의 전부를 걸기도 한다. 사람들은 모두 다 삶의 의미를 찾는다고, 그럼 나도 덩달아 이 더러운 시궁창 같은 삶에서 의미를 한번 찾아봐? 그러면 내 인생이 뭐가 바뀌나?”
왜 우리는 끝나 버릴 사랑에 그렇게 목을 매었는가? 결국 끝나 버린 사랑에 왜 그토록 비틀거렸는가? 사는 게 다 그런 거고 누구나 다 그렇다는 말로 위로받기에는 이 생이 너무 가볍고 가엾다. 그래서 그녀들은 묻고 싶다. 어떻게 하면 이 허무한 일상에서 가치를 찾고 행복해질 수 있는지.
많은 사람들이 유행처럼 인문학을 권한다. 고전을 읽고 철학을 알면 마치 삶이 구원받을 것처럼. 하지만 지식은 머리에서 머문 채 일상의 구석구석까지 스며들기 어렵다. 가슴이 뜨거워지지 않는 지식은 삶의 온도를 데우지 못한다. 그래서 저자는 인문감성을 권한다. 인문학적 감성이야말로 일상에서 의미를 되찾게 한다고.
죽고 싶을 때, 불행할 때, 고통스러울 때처럼 거창한 순간에만 인문학이 필요한 것이 아니다. 우리 일상의 사소한 모든 순간에는 흔들리는 우리를 일으켜줄 가볍고 따뜻한 인문학이 필요하다. 이 책을 읽다 보면 사랑하고, 이별하고, 상처받고, 외로웠던 모든 사적인 순간에 인문학이 얼마나 빛을 발하는지 통감할 수 있다.

따뜻하고 명랑하면서 섹시한 지적 도발
인문학이 이토록 감성적일 수 있다니!


이 책은 지적으로 사유하는 힘, 깊이, 감성을 갖게 하기 위해 우리에게 친숙한 영화나 드라마, 즉 ‘스토리’를 차용한다. 우리가 킬링 타임으로 쓰는 스토리를 통해 인문감성을 채움으로써 일상이 어떻게 의미를 되찾는지 보여준다. 특히 우리의 가장 큰 고민인 사랑, 이별, 관계, 상처 등 소소하고 사적이지만 중요한 삶의 순간들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하여 우리가 부대꼈던 모든 순간에 인문학적 감성이 얼마나 중요한지 깨닫게 한다. 저자는 깜짝 놀랄 만한 솔직함과 섹시한 지성으로 독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진다.
자신의 비쥬얼에 기가 죽는가? 자위로 욕망을 달래는 스스로가 한심한가? 어린 날의 트라우마가 튀어나와 문득문득 힘겨운가? 점점 늙어가는 모습에 서글퍼지는가? 인문감성이 있다면 우리는 이런 순간들 속에서도 강해질 수 있고, 행복해질 수 있다. 이제 당신에게는 딱딱하고 거친 이 시대를 살아가게 하는 지적 힘, 인문감성이 필요하다.

<모든 순간의 인문학>에는 다음과 같은 순간들이 들어 있습니다.

사랑이 말라비틀어져 촉촉한 감성이 필요한 당신에게


감각으로 사랑을 자극하고 싶은 순간
스킨십에도 변화가 필요하다고 느끼는 순간
내 안의 그림자를 발견하는 순간
사랑을 통해 사랑을 배우려다 좌절하는 순간
누군가에게 구원받고 싶어지는 순간
사랑 앞에 거짓을 말하고 싶어지는 순간
복잡한 사랑의 변수를 알고 싶은 순간
이상형이라고 생각한 사람에게 실망한 순간
내면을 보는 안목이 없는 자신이 한심스러운 순간
잘생긴 남자보다 귀여운 남자에게 끌려서 당황스러운 순간
나쁜 애인보다 착한 애인을 만나고 싶어지는 순간
남자에게서 여성성을 발견하는 순간

행복해지고 싶으면서도 행복이 어색하다고 느끼는 당신에게

비주얼이 떨어진다고 의기소침해지는 순간
자위가 부끄러워지는 순간
진정한 성관계란 없는지 회의가 드는 순간
외로운 밤 무언가를 쓰다듬고 싶어지는 순간
욕망이 절망으로 느껴지는 순간
무엇 때문에 사는지 몰라 삶이 지리멸렬해지는 순간
똑똑하지도, 예쁘지도, 팔자가 좋지도 못하다고 깨닫는 순간
행복이 달아날까 두려워 불안한 순간
조금 더 특별한 칭찬이 필요해지는 순간
밥벌이의 무게에 어깨가 내려앉는 순간
나도 이제 좀 멋있는 사람을 만나고 싶어지는 순간

고독을 어떻게 처리할지 몰라 힘들어하는 당신에게

오라는 곳은 많으나 갈 곳이 없는 순간
끈적한 지적 유희를 즐기고 싶은 순간
늘 가던 장소가 무료해지는 순간
즐겨 부르는 애창곡에 새삼 울컥하는 순간
누구라도 붙잡고 수다를 떨고 싶은 순간
나처럼 외롭고 선량한 사람들을 만나고 싶어지는 순간
헤어진 애인이 보낸 메일에 흔들리는 순간
스캔들이라도 그리운 순간
쇼핑으로 결핍을 부정하고 싶은 순간
술을 왜 마시는지 문득 궁금해지는 순간
이유를 모르게 불안한 순간
하릴없이 드라마를 보다가 삶이 허무해지는 순간

마음속 상처를 이제 그만 꺼내어 보이고 싶은 당신에게

자존심 때문에 자존감을 세우지 못하는 순간
남자에게 끝없이 집착하는 자신을 발견하는 순간
엄마에게 기대고 싶은 순간
콤플렉스 덩어리에서 벗어나고 싶은 순간
악몽에 시달리다 깨어난 순간
자주 상처받고 방어하며 나약한 자신을 한탄하는 순간
죽음이 생각나는 순간
누군가에게 복수를 하러 떠나고 싶은 순간
참고 있던 화를 터트리고 싶은 순간
잊고 있었던 나쁜 기억이 불현듯 떠오른 순간
그 기억이 내 것인지 헷갈리는 순간

다가올 미래에 두려움을 느끼는 당신에게

지금 어떤 한 지점에 나의 에너지를 쏟고 있는 순간
무분별하게 무언가를 사들이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는 순간
참을 수 없이 성형이 하고 싶어지는 순간
매일 저울 위 숫자에 시달리는 순간
부부관계에 감성이 필요한 순간
진정한 판타지를 갖고 싶어지는 순간
나만의 멘토가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순간
짝사랑이 힘들어 때려치우고 싶어지는 순간
늙어서도 사랑을 할 수 있을까 궁금해지는 순간
이 욕망을 오래 간직하고 싶어지는 순간
추억이 부질없게 느껴지는 순간
이제는 나이가 들었다고 체념하는 순간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한귀은(지은이)

작가. 경상대학교 국어교육과 교수. 인문학 사유의 토대는 일상이라고 여기며, 학문만 하는 연구자이기보다는 삶을 잘 사는 개인이기를 바란다. 아이를 성장시키며, 아이를 통해 성장코자 한다. 그것이 이 세상을 위해 할 수 있는 작지만, 가장 가치 있는 일이라 여긴다. 사는 대로 쓰고, 쓰는 대로 살고자 한다. 텍스트의 문장이 진실이 되는 때는 그것이 읽는 이의 삶과 만났을 때뿐이라고 생각한다. 지은 책으로 《여자의 문장》,《하루 10분 엄마의 인문학 습관》, 《그녀의 시간》, 《엄마와 집짓기》, 《가장 좋은 사랑은 아직 오지 않았다》, 《모든 순간의 인문학》, 《이별리뷰》, 《이토록 영화 같은 당신》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프롤로그 : 사랑하는 사람들은 모두 인문학을 앓는다 = 4
1 사랑이 사유로 반짝이는 순간 
 사랑할 때와 미워할 때 너의 냄새는 다르다 = 15
 스킨십은 모름지기 창의적이어야 한다 = 19
 반드시 사랑받아야 하는 여자 = 24
 불행히도, 당신을 사랑해 = 31
 저지원피스 입고 솔직하게 말하기 = 37
 절대 거짓말도, 과장도, 미화도 안 된다, 사랑한다면! = 43
 사랑할 때의 손은 상처받기 쉬운 더듬이 = 48
 이상형, 각인, 사랑의 지도 = 53
 미중년보다는 멋지고 당당한 잡놈 = 59
 그 남자에게서 귀여움을 발굴하라 = 64
 착한 애인의 얼굴과 화법 = 69
 정서적인 남자가 아름답다 = 74
2 나에게서 낯선 행복을 발견하는 순간 
 매력적인 사람은 단 하나의 초상화가 되지 않는다 = 81
 남자들이 깜짝 놀랄 만한 시 = 86
 진정한 합일은 불가능한가 = 92
 외로운 당신에게 음악 페티시를 권한다 = 96
 단식으로 욕망을 시험하다 = 100
 내가 '그것' 때문에 산다 = 104
 착한 여자, 존재 자체를 받아들일 수 있는 능력자 = 109
 행복도 눈물을 흘린다 = 114
 그 원피스, 참 잘 어울리네요 = 118
 모든 밥벌이의 뭉클함 = 122
 멋, 외로움과 슬픔을 견뎌내는 성숙함 = 127
3 고독이 명랑해지는 순간 
 우리에게는 공간이 아니라 장소가 필요하다 = 135
 나도 살롱의 여주인이고 싶다 = 142
 도서관의 창의적 이용법 = 146
 노래방, 목소리를 잃은 자들의 고해소 = 151
 고독으로 인생을 다채롭게 만드는 능력 = 156
 외롭고 선량한 사람들 = 161
 헤어진 애인에게서 이메일이 온다면 = 167
 누구나 돌부리에 걸려 넘어질 수 있다 = 174
 물건은 결핍을 채워주지 못한다 = 177
 술은 결핍을 투명하게 한다 = 182
 불안은 오버씽킹을 부른다 = 186
 드라마, 인문폐인으로 보라 = 191
4 상처가 이야기로 피어나는 순간 
 자존감이란 마음의 살을 만져 근육을 만드는 일 = 197
 너무 사랑하는 여자는 사랑해서가 아니라 두려워서다 = 202
 엄마, 나를 부탁해 = 207
 콤플렉스가 우리를 매력적으로 만든다 = 211
 악몽은 자각몽으로 바꿀 수 있다 = 218
 건강함이란, 상처받을 수 있는 능력 = 223
 그 순간, 그가 떠올려야 했던 것 = 228
 복수를 나서기 전 금자씨의 화장법 = 232
 따뜻한 밥을 먹고 화를 내러 가자 = 238
 상처는 기억의 인출을 막는다 = 243
 가짜기억으로 우리가 행복해질 수 있다면 = 250
5 우리가 기꺼이 환대할 순간 
 지금 당신의 카섹시스는 무엇인가 = 259
 이미지가 아니라 이야기를 사들여라 = 265
 얼굴의 지리를 바꾼다는 것 = 270
 나는 체중을 재지 않는다 = 275
 최고의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어요 = 280
 중년의 판타지는 장동건이 아니라 최백호다 = 285
 이 시대의 진정한 멘붕, 멘토의 붕괴 = 289
 늙는다는 건 짝사랑의 능력이 퇴화하는 것 = 294
 사랑은 진정한 존엄이고 환대야 = 298
 누구나 욕망을 향유할 능력이 있다 = 303
 왜 마흔에도〈서른 즈음에〉를 부르는가 = 307
 감성에게 방향을 정해주어라 = 313
에필로그 : 지금 이 순간의 삶을 사랑하게 하는 인문학 감성 = 318
참고한 이야기들 = 320

관련분야 신착자료

민음사. 편집부 (2021)
송상용 (2021)
인문한국(HK)연구소협의회. HK/HK+성과확산총괄센터 (2021)
東京大学未来ビジョン研究センタ- (2021)
21세기 장성아카데미 (2021)
Braunstein, Florence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