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유엔, 강대국의 하수인인가, 인류애의 수호자인가?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Black, Maggie, 1945- 추선영, 역
서명 / 저자사항
유엔, 강대국의 하수인인가, 인류애의 수호자인가? / 매기 블랙 ; 추선영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이후,   2012  
형태사항
270 p. : 삽화, 도표 ; 22 cm
총서사항
아주 특별한 상식 NN (No-nonsense). 13, 유엔
원표제
(The) no-nonsense guide to the United Nations
ISBN
9788961570619
일반주기
부록: 본문 내용 참고 자료, 원서 주석, 유엔의 기구, 함께 보면 좋을 책과 영화  
000 01044camcc2200313 c 4500
001 000045720332
005 20120921151502
007 ta
008 120919s2012 ulkad 000c kor
020 ▼a 9788961570619 ▼g 03300
035 ▼a (KERIS)BIB000012900203
040 ▼a 211023 ▼c 211023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341.23 ▼2 22
085 ▼a 341.23 ▼2 DDCK
090 ▼a 341.23 ▼b 2012
100 1 ▼a Black, Maggie, ▼d 1945- ▼0 AUTH(211009)135252
245 1 0 ▼a 유엔, 강대국의 하수인인가, 인류애의 수호자인가? / ▼d 매기 블랙 ; ▼e 추선영 옮김
246 1 9 ▼a (The) no-nonsense guide to the United Nations
260 ▼a 서울 : ▼b 이후, ▼c 2012
300 ▼a 270 p. : ▼b 삽화, 도표 ; ▼c 22 cm
440 0 0 ▼a 아주 특별한 상식 NN (No-nonsense). ▼n 13, ▼p 유엔
500 ▼a 부록: 본문 내용 참고 자료, 원서 주석, 유엔의 기구, 함께 보면 좋을 책과 영화
610 0 ▼a United Nations ▼x History
700 1 ▼a 추선영, ▼e▼0 AUTH(211009)116433
900 1 0 ▼a 블랙, 매기, ▼e
945 ▼a KLPA
949 ▼a 아주 특별한 상식 NN. ▼n 13, ▼p 유엔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법학도서실(법학도서관 지하1층)/ 청구기호 341.23 2012 등록번호 11167504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41.23 2012 등록번호 15131106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법학도서실(법학도서관 지하1층)/ 청구기호 341.23 2012 등록번호 11167504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41.23 2012 등록번호 15131106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유엔에 대한 냉소적인 반응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그러나 유엔이 무엇으로 구성되고 어떻게 운영되는지, 유엔에게 주어진 역할과 임무는 무엇인지에 대해 제대로 답할 수 있는 사람은 찾기 힘들다. 저자는 평화와 인도주의, 원조와 인권, 그리고 국제사회의 새로운 의제로 떠오르고 있는 환경에 이르기까지 유엔이 발을 걸치고 있는 각 분야에서 실제 유엔이 보여 준 성과와 실패를 가감 없이 책 한 권에 담고 있다.

그 과정에서 주권 국가로 분할된 세계에서 유엔이 태생적으로 가질 수밖에 없는 구조적 특성이 드러난다. 유엔은 왜 이렇게 비효율적이고 무력한가? ‘그럼에도’ 유엔이 필요한 이유는 무엇인가? 이 책이 던지고 있는 두 가지 커다란 질문이다. 유엔이나 국제기구 활동에 관심이 있는 이들이 꼭 읽어야 할 필독서다.

유엔에 대한 냉소적인 반응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그러나 유엔이 무엇으로 구성되고 어떻게 운영되는지, 유엔에 주어진 역할과 임무는 무엇인지에 대해 제대로 답할 수 있는 사람은 찾기 힘들다. 유엔은 수십, 수백만 명의 사망자를 낸 르완다와 다르푸르에서 완전히 무능력했던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1998년 이라크에서처럼 사무총장 한 사람의 파격적인 행보가 전쟁 직전의 일촉즉발 상황을 잠재우기도 했다. 마찬가지로 현실의 맥락을 전혀 고려하지 않아 실현 가능성이 떨어지는 대책을 내놓으며 ‘철밥통 공무원 집단’이라는 비아냥을 사기도 하지만 기후변화 같은 전 세계적 의제에서 국제사회의 공동 대응을 이끌어 내는 데 혁혁한 공을 세우기도 했다. 무엇이 유엔의 진짜 모습일까?
매기 블랙은 “유엔이라는 단일한 실체는 없다”고 단언한다. 유엔은 각기 다른 유형과 각기 다른 구조를 지닌 다양한 기구를 포괄하는 조직일 뿐이다. 이 책은 이 다양한 기구들이 평화 정착과 인도주의 사업, 개발 원조와 인권, 그리고 환경에 이르기까지 여러 영역에서 맛본 성공와 실패를 가감 없이 다룬다. 그 가운데 주권 국가로 분할된 세계에서 활동할 수밖에 없는 유엔의 본질적 한계와 강대국 중심의 정치 질서를 반영할 수밖에 없는 유엔의 구조적 한계가 드러난다. 저자는 비판가들이 늘 개혁을 요구하는 유엔의 무정부주의와 업무 중복은 이러한 한계에 대응하기 위해 고안된 것이라고 말한다. 유엔의 조직 구조에 대한 기술적 설명이나 취업 방법 따위의 피상적 이해에서 벗어나 진짜 유엔을 경험할 수 있는 책으로 유엔이나 국제기구 활동에 관심이 있는 이들이 꼭 읽어야 할 필독서다.

1. <유엔, 강대국의 하수인인가 인류애의 수호자인가>가 담고 있는 질문들

▶유엔은 어떻게 탄생했나? 유엔 헌장의 각 조항은 어떤 시대적 맥락에서, 어떤 바람을 품고 만들어졌을까? 유엔의 구조가 복잡한 이유는 무엇일까?
▶냉전 시기 강대국의 힘겨루기는 유엔 안에서 어떻게 표출되고 봉합되었나? 강대국 중심의 국제 질서를 바꾸려는 노력은 어떤 성과를 남겼나? 유엔의 평화 유지 활동을 가로막는 장애물은 어떤 것들인가?
▶인도주의 활동을 펼치는 유엔의 기구로는 어떤 것이 있는가? 인도주의 활동에서 정치적 중립을 지키는 일은 왜 어려운가?
▶<유니세프> 구호 사업의 성과가 유엔의 개발계획에 시사하는 바는 무엇일까? 유엔이 추구하는 ‘개발’의 내용은 무엇이며, 개발도상국에 진정으로 도움을 주려면 어떤 내용이 담겨야 할까?
▶인권은 다양한 종교와 문화 장벽을 넘어 국제사회의 보편 규범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까? 국제 규범과 국제법의 발전은 인권의 전 세계적 확산에 어떻게 기여해 왔는가? 인권을 보호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개입은 정당화될 수 있을까?
▶유엔은 지구 환경을 보호하기에 적합한 체계인가? 국제사회가 환경문제에서 상호 협력을 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환경문제에 대해 남반구와 북반구가 상반된 이해를 넘어설 수 있을까?
▶유엔이 건설된 당시의 세계와 오늘날의 세계는 어떻게 다른가? 유엔은 아직도 유효한가?

2. 유엔의 역사와 본성에 대한 가장 통찰력 있는 안내서

“매기 블랙은 이 짧은 책 안에 유엔의 역사를 냉철하게 기록하고 있다. (…) 유엔을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최고의 참고서가 되어 줄 것이고 이미 유엔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는 새로운 성찰 지점을 던져 줄 것이다.” ―프레더릭 에크하르트(Frederic Eckhard, 전임 유엔 사무총장 코피 아난의 공식 대변인)

“예리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유엔에 대한 독창적이고 합리적인 견해를 제시하고 있다. 유엔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꼭 읽어야 할 필독서다.” ―샤시 타루르(Shashi Tharoor, 전임 유엔 사무차장)

“유엔 체계 전반을 포괄적으로 다룬 책들은 대부분 유엔을 뉴욕에 있는 국제 정치 기구 중 하나로 치부해 버린다. 《아주 특별한 상식 NN》 시리즈 가운에 유엔을 다루고 있는 이 책은 바로 그런 관행에서 벗어나 국제사회에서 유엔이 차지하고 있는 독특한 위상과 고유한 조직 구조, 그리고 실제 역량에 주목한다.
저자인 매기 블랙은 오랫동안 <유니세프>를 포함한 여러 국제기구에서 경력을 쌓았다. 그 경험을 토대로 유엔의 구조를 한눈에 보여 주고 인도주의 구호 활동과 지구 환경 보호, 개발과 보건 의료, 교육과 국제법, 인권 등, 유엔의 광범위한 활동 영역을 평가한다.
유엔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조직이 절대 아님에도 이 책은 국제 문제를 다룬 그 어떤 학술서보다 유엔을 더 훤히 볼 수 있게 해 준다. 짧은 책이지만 유엔에 대한 단순한 설명 이상을 담고 있다.“ ―『뉴 인터내셔널리스트New Internationalist』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매기 블랙(지은이)

1977년에서 1988년까지 <유니세프> 동아프리카 정보 담당관에서 경력을 시작해 <유니세프> 출판부 편집장을 역임하며 국제 비정부기구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블랙은 국제 개발 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뤄온 저술가이자 편집자기도 하다. 유엔을 떠난 뒤에도 <유엔개발계획>, <세계보건기구>, <국제노동기구>, <세계은행>을 포함해 여러 국제 비정부기구의 의뢰를 받아 연구를 진행하고 보고서를 작성하며 정책을 개발해 왔다. 현재 『뉴 인터내셔널리스트New Internationalist』의 편집인이기도 하다.

추선영(옮긴이)

전문 번역가. 다수의 마르크스주의 및 사회과학 관련 서적을 번역했다. 옮긴 책으로 《아스팔트를 뚫고 피어난 꽃》, 《두 얼굴의 백신》, 《천재에 대하여》, 《복지의 배신》, 《퓰리처》, 《여름전쟁》, 《세상을 뒤집는 의사들》, 《감시사회: 안전장치인가, 통제 도구인가?》, 《의료 세계화: 자본은 우리를 어떻게 병들게 하는가?》, 《유엔: 강대국의 하수인인가, 인류애의 수호자인가》, 《에코의 함정》, 《추악한 동맹》, 《이슬람에서 여자로 산다는 것》(《이단자》의 개정판), 《녹색 성장의 유혹》, 《싸구려 모텔에서 미국을 만나다》, 《생태계의 파괴자 자본주의》, 《세계사, 누구를 위한 기록인가?》, 《자본의 세계화, 어떻게 헤쳐 나갈까?》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아주 특별한 상식 NN》이란? = 4
《아주 특별한 상식 NN》, 어떻게 읽을까? = 6
추천하는 글 : 유엔에 대한 오해와 진실 / 제러미 그린스톡 = 12
일러두기 = 16
여는글 : 그럼에도 유엔은 필요하다 = 17
1장 부푼 기대
 고조된 분위기 = 25
 유엔 헌장 = 28
 유엔의 기구 = 32
 사무총장 = 35
 애매한 임무 규정 = 38
 유엔의 발돋움 = 40
 독립 기구 = 42
 유엔 구조의 무정부주의 = 46
2장 전쟁을 끝내다
 화약고 중동 = 54
 탈식민화 = 57
 회원국 확대 = 59
 유엔에 대한 공격 = 61
 새로운 국제 질서는 없다 = 63
 최악의 시절 = 65
 새로운 전망과 생각 = 68
 새로운 의제 = 70
 지나치거나 오만하거나 = 74
 다시금 위험에 빠지다 = 78
3장 구조와 구호
 실향민과 난민 = 88
 재난 구호 = 91
 긴급 구호, 뜨거운 맛을 보다 = 94
 주변에서 중심으로 = 99
 인도주의 프로그램의 호시절 = 101
 아프리카의 공포 = 105
 인도주의 활동은 계속된다 = 109
4장 유엔의 개발원조, 선과 악 사이
 유엔의 '개발' 체계 = 121
 유엔의 자체 개발 프로그램 = 124
 전문기구의 역할 = 126
 물자 원조 = 132
 개발을 둘러싼 대규모 논쟁 = 136
 다시 인도주의로 = 140
 새천년개발목표 = 144
5장 인권, 법과 예언자
 세계인의 권리장전 = 153
 법과 규범 = 156
 선언에서 약속으로 = 158
 인권의 시대가 열리다 = 162
 유엔이 활용할 수 있는 인권 보장 도구 = 165
 최근의 개혁 = 170
6장 지구 환경의 보호와 관리
 북반구와 남반구의 대립 = 182
 환경문제를 다루는 유엔 기구의 탄생 = 185
 유엔지속개발위원회 = 188
 해양 = 192
 대기 = 195
 IPCC 평가 보고서 = 197
 교토 의정서와 그 이후 = 199
7장 유엔은 개혁될 수 있을까?
 개혁안 폐기 = 209
 유엔 개혁의 긴 역사 = 211
 안전보장이사회 개혁 = 215
 유엔 체계 정비 = 221
 진정한 변화를 위해 필요한 것 = 226
 당신이 아는 유엔은 없다 = 231
부록
 부록 1 - 본문 내용 참고 자료 = 236
 부록 2 - 원서 주석 = 246
 부록 3 - 유엔의 기구 = 253
 부록 4 - 함께 보면 좋을 책과 영화 = 256
옮긴이의 글 : 유엔이 걸어온 길, 그리고 가야 할 길 / 추선영 = 264

관련분야 신착자료

주정균 (2021)
Dupuy, Pierre-Marie (2020)
Vincent, Philippe (2020)
Laatikainen, Katie Verlin (2020)
Kriangsak Kittichaisaree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