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새로 쓰는) 동학기행

(새로 쓰는) 동학기행 (Loan 2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채길순 蔡吉淳
Title Statement
(새로 쓰는) 동학기행 / 채길순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모시는사람들,   2012-  
Physical Medium
책 : 삽화 ; 21 cm
ISBN
9788990699961
Content Notes
1. 강원도 충청도 서울ㆍ경기도 (326 p.)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과 색인, 부록수록
000 00651namcc2200229 c 4500
001 000045720261
005 20120920190009
007 ta
008 120919m20129999ulka b 001c kor
020 ▼a 9788990699961 ▼g 0390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951.902 ▼2 22
085 ▼a 953.059 ▼2 DDCK
090 ▼a 953.059 ▼b 2012z8
100 1 ▼a 채길순 ▼g 蔡吉淳
245 2 0 ▼a (새로 쓰는) 동학기행 / ▼d 채길순 지음
260 ▼a 서울 : ▼b 모시는사람들, ▼c 2012-
300 ▼a 책 : ▼b 삽화 ; ▼c 21 cm
504 ▼a 참고문헌과 색인, 부록수록
505 0 ▼a 1. 강원도 충청도 서울ㆍ경기도 (326 p.)
945 ▼a KLPA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953.059 2012z8 1 Accession No. 11167511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953.059 2012z8 1 Accession No. 15131235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953.059 2012z8 1 Accession No. 11167511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953.059 2012z8 1 Accession No. 15131235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지역별로 산재해 있는 동학농민혁명사와 사적을 발굴하고 체계화하기 위하여 집필되었다. 동학농민혁명의 전국적 분포를 일람할 수 있게 함으로써 동학농민혁명이라는 역사적인 사건과 현장의 큰 줄기를 간결하게 보여주는 동학기행의 길라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저자는 지난 30여 년 동안 전국의 동학 사적지를 답사하면서, 잊혀지고 묻혀진 동학농민혁명의 현장을 발굴하였다.

유홍준 교수는 ‘우리나라는 전 국토가 박물관’이라는 말을 하였다. 그 말처럼 우리나라는 시, 군, 면에 이르기까지 구석구석 역사적 흔적들과 자료들이 남아 있고, 아직도 밝혀지지 않고 묻혀 있는 것들도 많다. 특히 동학의 역사적 사료들은 아직도 방방곳곳에 체계적인 정리를 거치지 못한 채 산재해 있다.

사라지는 동학의 흔적에 관심을
요즘 동학 동학농민혁명사가 인문학 위기론 대두와 함께 학계 및 대중들의 관심에서 멀어지고 있다. 그러나 이 책은 크게 두 가지 새로운 방식으로 다시 동학에 접근하고 있다.
첫째, 우리 오천년 역사에서 일대 분수령이 된 혁명이라는 관점으로 접근하고 있으며, 둘째, 전라도 전봉준의 동학농민 봉기가 아닌, 조선팔도 곳곳에서 일어난 민중 혁명이라는 관점으로 접근하는 점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역사에서 변두리의 역사로 가 되어 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최근에서야 동학혁명에 참여한 농민군에 대한 명예회복이 국가 차원에서 이루어지고, 전라도 지역을 중심으로 한 동학 계승 사업이 지역 축제와 결합하면서 정례행사로 자리매김해 가고 있지만, 정작 동학이 꿈꾸던 세상이나 동학의 정신과 사상의 복권은 여전히 미완의 과제로 남아 세월을 보내고 있다.

동학교조 최시형의 발자취를 따라
저자는 동학 2세 교주 최시형의 포교 행적을 동학 동학농민혁명사를 고찰하고 있다. 최시형이 박해를 피해 경주를 떠나 경상 일원과 강원도로 잠행 포덕하고, 동학의 교세가 점점 충청·전라·서울·경기도로 확장되어 마침내 동학농민혁명의 불길이 전국 규모로 타오르게 되는 역사적 사건의 점선을 따라갔으며, 각 지역의 동학 현장들을 찾아다니면서 동학의 역사를 발굴하고 동학에 관련된 인물들을 만나 자료들을 수집하여 이 책에 모두 담아내었다.

동학을 따라 걷다
이 책은 동학에 대한 관심을 갖는 분들을 위한 교양서로서 동학기행의 안내서로서, 우리나라 구석구석 동학의 숨결이 살아있음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책이 될 것이다.

이 책과 오늘의 문제
올해로 동학농민혁명 118년이다. 우리가 역사를 잊고 있을 때 대통령이 일본 왕의 조선 침략 사죄를 요구하고 나서고, 일본이 발끈하고 나섰다. 일본이 적반하장 격으로 나오지만 우리는 과거 역사를 잊고 있으니, 아픔을 알지 못하니 이에 대해 침묵하고 있다. 그러면 정말 일본 왕의 사죄가 터무니없는 일인가. 그 뿌리는 단지 ‘태평양전쟁’이 아니다.
일왕을 정점으로 설치된 전시 최고통수기관인 히로시마 대본영을 중심으로 한 일본 제국주의 군대는, 1894년 청일전쟁을 일으킨 이후 조선 침략을 위해, 더 정확하게는 동학농민군을 궤멸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예비 병력을 소집하여 후비보병 19대대를 편성했다.
당시 시코쿠의 주요 거점인 마쓰야마 시, 당시 지역 신문에는 조선으로 파견될 후비보병 19대대 소집 상황이 비교적 상세하게 소개되어 있다. 당시 그곳에 처와 사별하고 어린 사내아이를 키우며 소작 일을 하던 남자에게 소집 명령이 전달되었다. 마을 총 대표가 “국난을 맞아 개인의 사정을 버리고 천황에게 봉사해야 한다.”고 설득하자 사내는 방 안으로 들어갔고, 곧이어 아이의 비명소리가 들렸다. 이렇게, 왕명을 따르기 위해 ‘자식을 살해한 각오’로 제19대대에 편성된 군인들에게 다음과 같은 명령이 하달되었다.
“일본 병사는 조선의 동학당을 진압함에 있어 극단적인 강경책을 써야 한다.” 이 같은 명령으로, 무라타 소총으로 무장된 병력이었다. 조선에 상륙하자 “향후 모조리 살육하라”는 명령에 따라 곧장 동학농민군 10만 명 학살 작전에 투입되었다. 그렇지만 당시 동학농민혁명 정토기록에 따르면 “일본군은 단 한명의 전사자도 없다”고 기록하고 있다. 당시 일본 신문 보도에 따르면 연산에서 사망한 일본군은 청일전쟁에서 전사한 것으로 기록하여 일본은 철저하게 과거사를 왜곡 시키고 있다. 그들의 이 처럼 역사 왜곡이 가능한 것은 우리의 역사가 깊이 묻혀 있기 때문이다.
오늘, 우리는 118년 전에 불과한 ‘가까운’ 동학농민혁명사를 보아야 한다.
지금, 이 땅에서 전개되고 있는 역사는 바로 그로부터 비롯되고 있기 때문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채길순(지은이)

소설가, 명지전문대학 명예교수 1983년 <충청일보> 신춘문예에 소설 당선, 1995년 한국일보 광복50주년 기념 1억원 고료 장편소설 공모에 ‘흰옷이야기’가 당선. 대하 장편소설 『어둠의 세월』상·하(도서출판 마루, 1993), 『흰옷이야기』①-③(한국문원, 1998), 『동트는 산맥』①-⑦(신인간사, 2000), 『조캡틴 정전』(화남, 2011), 『웃방데기』(모시는사람들, 2014) 등이 있다. 기타 저서 『소설 창작 여행 떠나기』(모시는사람들, 2012), 『소설 창작의 길라잡이』(모시는사람들, 2010), 『새로 쓰는 동학기행1』(모시는사람들, 2012) 외. 홈페이지 : 채길순의 소설광장/ http://chea41.cafe24.com/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총론 : 조선후기 사회와 동학농민혁명 = 11
제1부 강원도 - 강원도 동학의 흐름 = 17 
 고성 - 왕곡마을, 강원도 동학의 기운을 키워내다 = 21
 인제 - 막다른 골짜기에서도 꺼지지 않은 동학의 심지 = 23
 양양 - 일찍이 동학의 뿌리가 내려졌던 고을 = 29
 홍천 - 관동 지방 최대의 격전, 풍암리 자작고개 전투 = 32
 강릉 - 일장춘몽 같았던 동학 세상 = 44
 원주ㆍ횡성 - 최시형의 고단한 38년 잠행이 마감된 곳 = 49
 영월 - 창도 초기 이경화가 포교 시작 = 59 
 정선 - 절망의 늪에서 동학의 불씨를 살리다 = 64
제2부 충청북도 - 충청북도 동학의 흐름 = 73 
 단양 - 소백산맥과 남한강을 따라 동학 유입 = 76
 제천 - 민비의 월악궁 공사와 성두한의 항쟁 = 79
 충주 - 일찍부터 일본군이 주둔하여 동학교도와 대치 = 84
 괴산 - 충청도 동학의 관문이자 충청 북부 지역 싸움터 = 90
 음성 - 충청 동북부와 경기 지역 동학 활동의 중심지 = 95
 진천 - 충청 서북부 지역 동학농민군의 활동 무대 = 101
 청주ㆍ청원 - 충청 지역 동학 지도자의 산실 = 106
 회인 - 민란에서 동학농민혁명까지 끈질긴 저항 = 113
 문의 - 갑오년 봄 동학교도 봉기와 문의장터 싸움 = 116
 보은 - 동학농민혁명사의 처음과 끝이 있는 땅 = 120
 옥천 - 청산 문바윗골은 작은 장안 = 128
 황간·영동 - 걸출한 동학 두령들의 활약과 희생 = 134
제3부 충청남도 - 충청남도 동학의 흐름 = 141
 아산 - 초기에 동학 유입, 경기ㆍ호서지방 포교의 교두보 = 145
 천안ㆍ목천 -『동경대전』간행지와 세성산 전투 = 148 
 직산 - 동학 두령들, 입장천변에서 공개 처형 = 154
 예산 - 내포 동학 포교의 중심지역 = 156
 당진 - 승전곡 전투, 일본군에 대한 유일한 승전 기록 = 161
 홍성 - 동학농민혁명사의 분수령이 된 홍주성 전투 = 163
 서산 - 내포 동학농민혁명의 횃불이 타오른 곳 = 169
 태안 - 호서 해안 지방 동학농민군의 저항과 좌절 = 173
 공주 - 동학농민혁명사의 정점이 된 공주성 전투 = 180
 연기ㆍ전의 - 연기ㆍ전의 고을의 '동학8한' = 187 
 회덕ㆍ진잠 - 충청도 최초의 동학농민혁명 봉기 = 188
 금산 - 충청ㆍ전라를 잇는 투쟁의 연결고리 = 193
 논산 - 경기ㆍ충청ㆍ호남의 동학 연합군이 집결한 지역 = 200
 한산 - 건지산성에 의지한 공방전 = 206
 부여 - 일찍이 동학 집강소가 설치된 지역 = 209
 서천 - 충청·전라 지역 투쟁 활동의 연결고리 = 213
제4부 서울·경기도 - 서울ㆍ경기도 동학의 흐름 = 219
 여주 - 최시형 만년의 은거지, 도통 전수의 성지 = 225
 이천 - 많은 동학 지도자 배출, 동학 정신의 고향 = 229
 안성 - 최초로 기포하여 안산ㆍ죽산 군아 차례로 점령 = 235
 용인ㆍ광주 - 경기도 최초의 전투지, 김량장터 = 240
 수원 - 서장옥ㆍ안교선의 포교 지역 = 242
 양평ㆍ양근ㆍ지평 - 강원도와 연계된 활동 = 244
 서울 - 서울에서도 동학농민혁명이 있었다 = 246
부록
 부록 1 : 지역별 동학농민군 정토 기록 = 259 
 부록 2 : 동학농민혁명 관련 인물 재판 기록 = 265 
 부록 3 : 동학·동학농민혁명사 일지 = 268 
 부록 4 : 동학·동학농민혁명사 주요 사적지 = 294 
 부록 5 : 쉽게 접할 수 있는 동학ㆍ동학농민혁명사 자료 = 303 
참고문헌 = 310
찾아보기 = 312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한국교통대학교. 중원학연구소 (2022)
이명미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