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스마트한 생각들 :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52가지 심리 법칙 (Loan 126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Dobelli, Rolf Lang, Birgit, 그림 두행숙, 역
Title Statement
스마트한 생각들 :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52가지 심리 법칙 / 롤프 도벨리 지음 ; 비르기트 랑 그림 ; 두행숙 옮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걷는나무 :   웅진씽크빅,   2012  
Physical Medium
326 p. : 천연색삽화 ; 21 cm
Varied Title
(Die) Kunst des klaren Denkens : 52 Denkfehler, die Sie besser anderen uberlassen
ISBN
9788901148007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 p. 298-326
Subject Added Entry-Topical Term
Thought and thinking Cognitive psychology
000 01124camcc2200337 c 4500
001 000045712905
005 20121012095851
007 ta
008 120723s2012 ulka b 000c kor
020 ▼a 9788901148007 ▼g 03320
035 ▼a (KERIS)BIB000012840524
040 ▼a 241026 ▼c 241026 ▼d 211009
041 1 ▼a kor ▼h ger
082 0 4 ▼a 153.42 ▼2 23
085 ▼a 153.42 ▼2 DDCK
090 ▼a 153.42 ▼b 2012z1
100 1 ▼a Dobelli, Rolf ▼0 AUTH(211009)42873
245 1 0 ▼a 스마트한 생각들 : ▼b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52가지 심리 법칙 / ▼d 롤프 도벨리 지음 ; ▼e 비르기트 랑 그림 ; ▼e 두행숙 옮김
246 1 9 ▼a (Die) Kunst des klaren Denkens : ▼b 52 Denkfehler, die Sie besser anderen uberlassen
246 3 ▼a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쉰두가지 심리 법칙
260 ▼a 서울 : ▼b 걷는나무 : ▼b 웅진씽크빅, ▼c 2012
300 ▼a 326 p. : ▼b 천연색삽화 ; ▼c 21 cm
504 ▼a 참고문헌: p. 298-326
650 0 ▼a Thought and thinking
650 0 ▼a Cognitive psychology
700 1 ▼a Lang, Birgit, ▼e 그림
700 1 ▼a 두행숙, ▼e▼0 AUTH(211009)58309
900 1 0 ▼a 도벨리, 롤프, ▼e
900 1 0 ▼a 랑, 비르기트, ▼e 그림
945 ▼a KLPA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1013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3258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3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3259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4 Location Science & Engineering Library/Sci-Info(Stacks1)/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2122151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5 Location Medical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31044320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6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1/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5131504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1013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3258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3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11673259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cience & Engineering Library/Sci-Info(Stacks1)/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2122151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edical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31044320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1/ Call Number 153.42 2012z1 Accession No. 15131504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독일에서 가장 냉철한 기업자이자 능력 있는 투자자, 인기 있는 강연자로 손꼽히는 롤프 도벨리는 많은 교육을 받고 교양을 쌓은 사람들이 스스로는 논리적이고 합리적인 결정을 내린다고 믿고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을 발견했다. 아름다운 판매원에게 현혹되어 계획하지 않았던 물건을 사는가 하면(‘호감 편향’) 권위 있는 전문가의 말을 과신하고(‘권위자 편향’) 충분히 바로잡을 수 있는 일을 이미 너무 많은 시간과 비용을 투자했다는 이유로 그만두지 않는(‘매몰 비용의 오류’) 등.

이 책은 이처럼 직장, 학교, 집, 인터넷 공간 등 일상 곳곳에서 사람들이 무의식적으로 저지르는 생각의 오류들을 집대성하고 생생한 사례를 바탕으로 흥미롭게 설명하면서, 이를 통해 인생의 결정적 순간에 어리석은 선택을 하지 않도록 돕는 생각의 기술을 알려준다. 독일과 스위스 언론의 극찬 속에 출간하자마자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에 올랐고 6개월 만에 30만 부 돌파, 슈피겔 12주 연속 논픽션 1위 등 현재까지 독일 독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출간 6개월 만에 30만 부 돌파 .슈피겔 12주 연속 논픽션 1위 . 독일 아마존 베스트셀러
결정적 순간마다 잘못된 선택을 하게 만드는 생각의 오류를 깨뜨리다!


“해박한 전문 지식뿐만 아니라 타고난 창의력까지 갖췄다. 지금까지 만난 책 중 가장 필요한 책이다.”
_나심 니콜라스 탈레브(『블랙 스완』 저자)

독일에서 가장 냉철한 기업자이자 능력 있는 투자자, 인기 있는 강연자로 손꼽히는 롤프 도벨리는 많은 교육을 받고 교양을 쌓은 사람들이 스스로는 논리적이고 합리적인 결정을 내린다고 믿고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을 발견했다. 아름다운 판매원에게 현혹되어 계획하지 않았던 물건을 사는가 하면(‘호감 편향’) 권위 있는 전문가의 말을 과신하고(‘권위자 편향’) 충분히 바로잡을 수 있는 일을 이미 너무 많은 시간과 비용을 투자했다는 이유로 그만두지 않는다(‘매몰 비용의 오류’). 이 책은 직장, 학교, 집, 인터넷 공간 등 일상 곳곳에서 사람들이 무의식적으로 저지르는 생각의 오류들을 집대성하고 생생한 사례를 바탕으로 흥미롭게 설명하면서, 이를 통해 인생의 결정적 순간에 어리석은 선택을 하지 않도록 돕는 생각의 기술을 알려준다. 독일과 스위스 언론의 극찬 속에 출간하자마자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에 올랐고 6개월 만에 30만 부 돌파, 슈피겔 12주 연속 논픽션 1위 등 현재까지 독일 독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왜 팀원이 늘어날수록 각자 발휘하는 능력은 줄어들까?”
“만 원을 아끼기 위해 20분을 걸어가는 사람이 왜 4백만 원짜리 상품을 싸다고 느낄까?”
알고 보면 연약하고 비논리적인 인간 내면의 안전핀이 되어줄 52가지 체크리스트


5천만 원짜리 중고 BMW를 이런저런 흠을 잡아 4천만 원에 샀다고 하자. 당신이 그 차를 되판다면 얼마를 부르겠는가? 분명 4천만 원보다는 높을 것이다. 그 이유는 바로 ‘소유 효과’ 때문이다. 우리는 소유하고 있던 뭔가를 팔 때, 그것에 대해 지불할 용의가 있던 가격보다 더 많은 돈을 요구한다.
또 다른 경우를 보자.

☞ Q1 식료품 값 만 원을 절약할 수 있다면 20분을 걸어 다른 슈퍼마켓에 가겠는가?
A) 걸어간다.
B) 그냥 산다.

☞ Q2 145만 원짜리 옷을 144만 원에 살 수 있다면 20분을 걸어 다른 백화점에 가겠는가?
A) 걸어간다.
B) 그냥 산다.

☞ Q3 다음 중 어떤 선물을 받겠는가?
A) 30일 동안 매일 100만 원씩 선물 받는다.
B) 30일 동안 1일은 100원, 2일은 200원, 3일은 400원, 4일은 800원…… 선물 받는다.

☞ Q4 다음 중 더 나쁘게 느껴지는 것은 무엇인가?
A) 세무서에 수입신고를 하지 않는 것
B) 세금 서류를 위조하는 것

Q1과 Q2는 ‘대비 효과’에 관한 것이다. 위의 실험에 의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식료품을 살 때는 20분 더 걸어갔지만 비싼 옷을 살 때는 아무도 걸어가지 않았다. 20분은 어디까지나 같은 20분이고, 1만 원은 어디까지나 같은 1만 원인데도 사람들은 당연하다는 듯 비합리적인 결정을 내렸다. 만약 당신이 8천만 원짜리 고급 차를 산 후 카시트를 주문하기 위해 상점에 갔다고 가정해보자. 판매원은 고급 차에 어울리는 4백만 원짜리 가죽시트를 권할 것이다. 그리고 당신은 십중팔구 수락할 것이다. 8천만 원에 비해 4백만 원은 소소해 보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반대로 8천 원짜리 옷을 사러 소매점에 갔다면 5%라도 할인해주는 곳을 단골로 삼을 것이다.
Q3은 ‘지수의 확장’에 관한 것이다. 이 실험에서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A를 선택했다. 그러나 A를 선택하면 30일 후에 얻는 돈은 3천만 원이 전부지만, B를 선택하면 5백억 원 이상의 돈을 얻을 수 있다. 만약 지수의 확장에 대해 직관적으로 이해하지 못하는 게 인간의 보편적인 성향임을 인지하지 못한다면 사람들은 언제나 5백억 대신 3천만 원을 선택하는 어리석은 결정을 내리게 될 것이다.
Q4는 마땅히 해야 할 일을 일부러 하지 않는 ‘부작위 편향’에 관한 것이다. 사람들은 행동을 하든 안 하든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에서는 직접적으로 관여하지 않는 것을 덜 나쁘게 여기는 경향이 있다. 그래서 폐수 시설을 건립하지 않는 것은 기존의 폐수 시설을 철거하는 것보다 덜 나쁘게 여겨지고, 새로운 상품을 개발하지 않는 것은 잘못된 상품을 개발하는 것보다 덜 나쁘다고 느낀다.

사람들은 생각보다 비합리적이다. 무엇을 좋아하는지 명확하지 않고 어제 좋아했던 것을 오늘은 선택하지 않기도 하며 명명백백하게 이익을 보는 선택 앞에서 망설이기도 하고 명명백백하게 손해를 보는 상황에 스스로 빠져들기도 한다. 그런 생각의 오류 때문에 사람들은 종종 인생을 바꿀 수도 있는 중대한 결정이나 재산을 잃을 수도 있는 순간에 어처구니없는 선택을 하게 된다. 더욱 놀라운 것은 생각의 오류가 직관적 판단을 내릴 때만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는 점이다. 끊임없이 이성적으로 생각하고 관련 자료를 찾아보고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한 끝에 내린 결정에도 빈번하게 생각의 오류는 발생한다. 사람들은 실수했을 때 ‘좀 더 깊게 생각했더라면’이라고 후회하지만 그렇다 해도 결과는 마찬가지인 경우가 대부분인 것이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익숙한 결과를 선호하는 사람들의 고유한 성향이 시스템적(systematic)으로 생각의 오류를 일으키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뭔가를 잃어버릴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은 언제나 뭔가를 얻을 수 있다는 희망보다 크게 작용한다. 그래서 사람들은 상실감을 느끼지 않는 쪽으로 비합리적인 결정을 내린다.
생각의 오류는 논리적이고 이성적인 생각과 행동 사이에서 벌어지는 일종의 시스템 이탈 현상이다. 우리는 시스템이 오류를 방지해줄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시스템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과도하게 의존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시스템이 애초부터 잘못 설정되어 있을 경우, 그것은 더욱 더 치명적인 오류를 초래할 수 있다. 이 책은 행동심리학과 인지심리학에서 강조하는 인생을 바꿀 수도 있는 치명적 생각의 오류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하고 사람들이 시시때때로 저지르는 실수들을 생생하게 설명하면서 그 속에서 무엇을 경계해야 하고 무엇을 기억해야 하는지 명쾌하게 정리했다. 그리고 이런 오류들에 현혹되지 않고 합리적이고 현명한 선택을 하도록 돕는 심리 법칙 체크리스트를 만들어냈다.

번번이 후회하면서도 어리석은 결정을 내리는 당신을 위한 스마트한 생각법
경매에 직접 참여하게 되었다고 가정해보자. 경쟁자는 한 사람이고 게임의 규칙은 다음과 같다. 가장 높은 입찰가를 제시한 사람이 10만 원짜리 지폐를 받는다. 기억해야 할 것은 두 명의 입찰자 모두 마지막 순간 자신들이 제시한 입찰가를 지불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당신과 경쟁자는 얼마나 높은 가격까지 입찰가를 올릴 수 있을까? 수학적으로 보자면 낙찰에 성공할 경우 9만9천 원까지는 경매에 참여한 의미를 찾을 수 있다. 그러나 만약 당신이 9만9천 원을 부르면 경쟁자는 10만 원을 부를 것이다. 이것이 낙찰된다면 경쟁자는 10만 원을 받고 다시 10만 원을 내야 하니까 아무런 수익이 없게 되고, 당신은 오히려 9만9천 원을 지불해야 한다. 억울한 당신은 입찰가를 높여 부른다. “11만 원.” 그러면 경쟁자는 10만 원을 잃기 싫어 다시 입찰가를 높여 부른다. 이 경매는 어느 선에서 멈출 것 같은가? 둘 중 누군가 이 경매의 부질없음을 깨닫지 못한다면, 지불할 능력이 바닥날 때까지 어처구니없는 경쟁을 계속할 것이다.
수렵과 채집 활동이 전부였던 시대에는 오히려 생각의 오류가 나타나는 경우가 적었다. 그러나 지난 1만 년 동안 세계는 상상할 수 없는 수준으로 발전했다. 모든 것은 복잡하고 서로 의존적으로 변했다. 물질적으로는 놀라운 번영을 이루었지만 문명의 병폐와 생각의 오류도 그만큼 늘어났다. 경쟁은 더욱 치열해졌고 돈, 행운, 기회라는 달콤한 말로 사람들을 현혹하는 일 또한 많아지고 있다. 사람들은 1등만을 인정하는 사회 분위기 속에서 자신이 입는 피해는 돌아보지 못한 채 누군가를 이기기 위해 스스로 승자의 저주에 빠진다. 세상 모든 광고들은 아름다운 모델을 등장시켜 ‘당신도 그렇게 될 수 있다’고 거짓말을 하고, MBA 강좌들은 취직이 잘되고 연봉이 높은 이유가 MBA를 취득했기 때문이라는 환상을 만들어낸다. 앞으로도 세계 경제의 복잡성이 증가하는 만큼 생각의 오류 역시 더욱 자주 그리고 심각하게 일어나게 될 것이다.
그러나 모든 생각의 오류들을 없애는 것은 불가능하다. 다만 우리는 생각의 오류들을 인지함으로써 삶에 치명적일 수 있는 무분별함을 퇴치할 수 있다. 롤프 도벨리는 다음과 같은 규칙을 정했다. ‘작은 잘못에는 태연해지고 큰 잘못들을 바로잡으려고 노력하라.’ 인생을 바꿀 수도 있는 중요한 결정은 이 책에 있는 체크리스트를 하나씩 살펴가며, 가능하면 이성적이고 합리적으로 결정하려고 애쓴다. 그리고 헤어스타일을 바꾼다거나 지갑 브랜드를 결정하는 것, 여름휴가 여행지를 선택하는 것처럼 결과가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때는 직관이 작동하도록 내버려둔다. 그렇게 하면 중요한 일들에서 오류가 일어나는 것을 막을 수 있고 나머지 일들은 마음 편하게 모험을 즐길 수 있다. 그는 말한다. 삶의 순간순간마다 너무도 자연스럽게 빠지는 대표적 생각의 오류들을 정리하는 동안 좀 더 조용하고 사려 깊은 사람이 되었으며 생각이 빠질 수 있는 함정들을 미리 깨달아 대처할 수 있게 되었다고. 그리고 처음으로 다른 사람들의 무분별한 행동과 성급한 결정들을 이해하게 되었고 미리 대비하여 좀 더 유리한 입장에서 그들을 상대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이다.
생각하는 일이란 어지럽고 혼란스러운 것들을 명료하게 정리하는 것이다. 합리적 판단을 가로막는 ‘기존의 굳은 생각, 익숙한 경험, 오래된 습관’에 맞서 싸우는 동안, 왜 잘못된 줄 알면서도 선택을 번복하지 못하는지, 후회 없는 결정을 내리기 위해서 어떻게 생각해야 하는지에 대한 해답을 비로소 깨닫게 될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롤프 도벨리(지은이)

유럽에서 가장 주목 받는 지식인. 경제인들이 가장 신뢰하는 경영인. 냉철하고 능력 있는 투자가이자 인기 있는 강연자이다. 스위스 장크트갈렌 대학교에서 경영학을 공부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스위스 항공 그룹 산하 여러 계열사에서 CEO를 역임했다. 유럽은 물론 전 세계를 돌며 강연, 토론 등을 통해 분야의 경계를 허물고 새로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인간의 심리적 오류에 대한 글을 정기적으로 연재하고 있으며, 전작 『스마트한 생각들』과 『스마트한 선택들』은 전 세계 40여 개국에 번역 3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현재는 세계적인 지식 교류 커뮤니티 ‘월드마인즈WORLD.MINDS’ 대표이자 세계 최대 전자도서관 겟앱스트랙트getAbstract의 공동설립자를 역임하고 있다. 오늘날 저널리즘의 실패를 지적하며 뉴스소비의 부작용을 언급한 칼럼이 이 책의 시작이었다. ‘뉴스는 당신에게 해롭다(news is bad for you)’라는 제목의 칼럼은 단시간에 최대 댓글수를 기록하며 가디언에서 화제가 되었다. 글에서 그는 현대인에게 필요한 해결책으로 ‘뉴스 다이어트’를 제안했다. 저는 심각한 ‘뉴스중독자’였어요. 뭔가 중요한 걸 놓칠까 봐 전전긍긍하면서 많은 뉴스를 섭렵해야 한다고 생각했죠. 하지만 되돌아보면, 저는 만성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있을 뿐이었어요. 뉴스로부터 자유로워진 지금 저는 더 많은 시간을 누리고, 깊이 있는 정보를 탐색하고 훨씬 현명한 판단을 내리게 됐습니다. 당신도 이 책을 통해 이를 경험하게 되길 바랍니다.

두행숙(옮긴이)

서강대학교 독어독문학과를 졸업한 후 독일 뒤셀도르프 대학교로 유학하여 독일문학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그 후 여러 대학에서 독일문학과 독일문화, 철학을 강의했으며 현재는 서강대에서 독일문화 등을 강의하면서 번역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주요 번역서로는 《헤세, 내 영혼의 작은 새》 《정원에서 보내는 시간》 《데미안》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안티크리스트》 《헤겔의 미학강의》 《오레스테이아》 《너는 나에게 상처를 줄 수 없다》 등이 있다.

비르기트 랑(그림)

함부르크응용과학대학에서 디자인을 전공하고 <디벨트>, <더 글로브 앤드 메일>, <존타크스차이퉁>, <하버드 익스프레스 매거진>, <브리기테> 등 저명한 신문과 잡지의 프리랜서 삽화가로 활동하고 있다. www.birgitlang.de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프롤로그 = 4
후광 효과 : 잘생긴 사람이 더 쉽게 출세하는 이유 = 13
매몰 비용의 오류 : 돌아가기에는 너무 멀리 와버렸다 = 18
수영 선수 몸매에 대한 환상 : 운동을 하면 누구나 몸매가 좋아질까? = 24
희소성의 오류 : 한정판 제품이 더 잘 팔리는 이유 = 30
기적 : 신의 계시를 받은 열다섯 명의 성가대원 = 35
소유 효과 : 왜 비싸게 판 사람은 없고 비싸게 산 사람만 있을까? = 40
귀납법의 오류 : 수억 원을 가로챈 금융 사기꾼의 비밀 = 45
더 좋아지기 전에 더 나빠지는 함정 : 컨설턴트의 말이 언제나 옳은 이유 = 50
확증 편향 1 : 보고 싶은 것만 보고 믿고 싶은 것만 믿는 우리 = 56
확증 편향 2 : 믿기 위한 증거와 믿을 수 있는 증거를 구분하라 = 62
상호 관계 유지의 오류 : 장미 한 송이의 대가 = 68
운전사의 지식 : 말 잘하는 아나운서에게 속지 마라 = 74
대비 효과 : 4백만 원짜리 가죽 시트가 싸게 느껴지는 이유 = 79
사회적 검증과 동조 심리 : 수백만의 사람들이 옳다고 주장해도 어리석은 것이 진실이 되지는 않는다 = 85
승자의 저주 : 당신은 10만 원을 얻기 위해 얼마를 걸겠는가? = 90
사회적 태만 : 팀이 더 게으르다 = 95
지수의 확장 : 5백억 대신 3천만 원을 선택하는 이유 = 100
틀 짓기 : '위기는 기회다'라고 우기는 이유 = 105
행동 편향 : 우리는 아무것도 하지 않고 기다리는 고통을 참지 못한다 = 110
부작위 편향 : 80명의 목숨을 살리는 약을 못 팔게 하는 이유 = 115
이기적 편향 : 나는 잘했어, 네가 좀 부족했지 = 120
쾌락의 쳇바퀴 : 백억 원짜리 로또에 당첨된다면 얼마 동안 기쁠까? = 126
자기 선택적 편향 : 나만 불행하다는 착각 = 131
기본적 귀인 오류 : CEO 때문에 실적이 떨어진 게 아니다 = 136
호감 편향 : 당신은 사랑받고 싶어서 비이성적으로 행동한다 = 141
집단 사고 : 케네디와 가장 지적인 남성들의 어처구니없는 작전 = 147
기저율의 무시 : 가장 높은 확률에 따르기 = 152
가용성 편향 : 비행기 사고가 날지 모르니까 자동차 여행이 낫겠어 = 157
이야기 편향 : 중요하지 않은 기사가 신문 1면을 차지하는 이유 = 163
사후 확신 편향 : 나는 이미 다 알고 있었다 = 169
통제의 환상 : 로또 번호를 직접 선택한다고 당첨 확률이 높아지는 것은 아니다 = 174
중간으로의 역행 : 병원에 갔든 안 갔든 감기는 나았을 것이다 = 180
도박꾼의 오류 : 주사위는 순서대로 나오지 않는다 = 185
공유지의 비극 : 무료 공공 화장실이 더러운 이유 = 190
결과 편향 : '결과만 좋으면 됐지'의 위험 = 195
선택의 역설 : 너무 많은 것보다 차라리 하나뿐인 게 나은 이유 = 200
확률의 무시 : 가능성이 희박해도 당첨 상금이 높은 것에 도전하는 이유 = 206
제로 리스크 편향 : 모든 위험을 완벽하게 제거할 수 있다는 환상 = 211
인센티브에 특별 반응을 보이는 경향 : 쥐를 사육한 사람들 = 216
정박 효과 : 깎아줄지언정 가격을 싸게 매기지 않는 이유 = 221
손실 회피 : 상대를 설득하는 가장 강력한 기술 = 226
그릇된 인과 관계 : 소방관이 많으면 화재 피해가 크다? = 231
생존 편향 : 평범한 99퍼센트가 아니라 성공한 1퍼센트에 속한다는 착각 = 236
대안의 길 : 행운의 두 얼굴 = 241
예지의 환상 : 금융위기를 정확하게 예견한 경제학자는 0.001퍼센트도 되지 않는다 = 246
결합 오류 : 직관의 함정 = 251
연상 편향 : 징크스의 탄생 = 256
초심자의 행운 : 처음에 모든 일이 잘 풀리면 의심할 것 = 261
과신 효과 : 예언가들이 옳았다면 지구는 백 번도 더 망했다 = 266
권위자 편향 : 권위자에게 무례해야 하는 이유 = 271
인지적 부조화 : 이따금 위로가 필요할 때는 쓰라 = 277
과도한 가치 폄하 : 오늘을 즐겨라, 그러나 일요일에만 = 282
에필로그 = 287
감사의 말 = 297
참고문헌 = 298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