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행복중독자 : 사람들은 왜 돈, 성공, 관계에 목숨을 거는가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Burkeman, Oliver 김민주, 역 송희령, 역
서명 / 저자사항
행복중독자 : 사람들은 왜 돈, 성공, 관계에 목숨을 거는가 / 올리버 버크먼 지음 ; 김민주, 송희령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생각연구소 :   한국물가정보,   2012  
형태사항
359 p. ; 23 cm
원표제
Help!
ISBN
9788962603477
일반주기
부록: 대중심리학이 떠나야 할 과감한 모험  
000 00863camcc2200277 c 4500
001 000045696278
005 20120316154306
007 ta
008 120215s2012 ulk 000c kor
020 ▼a 9788962603477 ▼g 03320
035 ▼a (KERIS)BIB000012667174
040 ▼a 211064 ▼c 211064 ▼d 211064 ▼d 211064 ▼d 244002
041 1 ▼a kor ▼h eng
082 0 4 ▼a 152.42 ▼2 22
085 ▼a 152.42 ▼2 DDCK
090 ▼a 152.42 ▼b 2012
100 1 ▼a Burkeman, Oliver
245 1 0 ▼a 행복중독자 : ▼b 사람들은 왜 돈, 성공, 관계에 목숨을 거는가 / ▼d 올리버 버크먼 지음 ; ▼e 김민주, ▼e 송희령 옮김
246 1 9 ▼a Help!
260 ▼a 서울 : ▼b 생각연구소 : ▼b 한국물가정보, ▼c 2012
300 ▼a 359 p. ; ▼c 23 cm
500 ▼a 부록: 대중심리학이 떠나야 할 과감한 모험
700 1 ▼a 김민주, ▼e
700 1 ▼a 송희령, ▼e
900 1 0 ▼a 버크먼, 올리버, ▼e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152.42 2012 등록번호 15130611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행복하세요”라는 말이 일상이 돼버린 사회. 우리는 행복해져야 한다는 말에 세뇌당해 그것이 무엇인지도 모른 채 맹목적으로 행복을 좇는 것은 아닐까? 아무렇지도 않게 인생의 목표를 ‘행복’으로 꼽는 우리는 혹시 ‘행복’ 그 자체에 중독되어 있는 것은 아닐까?

‘타고난 논픽셔니스트’이자 ‘영국의 말콤 글래드웰’로 불리는 올리버 버크먼은 행복에 중독된 사람들의 증상과 그 원인을 밝히고 적절한 처방전을 제시한다. 5년간 거의 모든 자기계발서를 탐독하고, 다양한 워크숍에 참석하며, 자기계발법을 몸소 실천에 옮긴 그는 자신의 체험과 다양한 심리학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시크릿>, <성공하는 사람들의 7가지 습관>, <영혼을 위한 닭고기 수프>, <네 안에 잠든 거인을 깨워라>, <행복한 이기주의자>, <카네기 인간관계론> 등 우리에게 행복으로 가는 길을 알려주겠다던 자기계발서를 뒤집고 꼬집는다.

사회적 성공과 물질적 권력, 기계적 행복에 중독돼 진짜 인생을 잊고 사는 사람들에게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기쁨과 슬픔, 희망과 좌절, 환희와 분노, 성장과 후퇴…
내 안에 숨어 있는 오만삼천팔백칠십 개의 감정이 화학작용을 할 때 진정한 행복이 탄생한다!
5년간 자기계발서가 말하는 대로 살아본 한 천재 저널리스트의 거침없는 행복탐구생활!


2010년 10월, 행복전도사로 알려진 최윤희가 자살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사람들은 그녀의 개인사를 들으며 안타까워했고, 한편으론 행복전도사가 자살로 생을 마쳤다는 사실에 배신감을 느끼기도 했다. 자살을 뒤집으면 살자가 된다고 외치던 그녀,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겠다던 그녀는 정작 자신의 행복은 찾지 못했던 것일까?
OECD 30개 국가 중 우리나라의 행복지수는 25위에 해당한다. 전 세계적으로도 우리나라의 행복지수는 하위권에 속한다고 한다. 그렇기 때문일까? 대한민국은 지금 행복 열풍에 휩싸여 있다. 서점에 가도, TV를 틀어도 행복이란 말을 여기저기서 접할 수 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행복하게 삽시다”는 일상적인 인사말이 되었다. 그렇다면 우리가 그토록 바라는 행복이란 과연 무엇일까?
2000년대 중반부터 하버드 등 여러 대학교에 몸담은 심리학자들 사이에서 ‘행복 연구happiness studies’가 폭발적인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이것은 일반 대중의 행복 붐으로 이어졌다. 심리학자들은 엄격한 과학적 틀 안에서 인간에게 충만감을 안겨주는 요소가 무엇인지 찾아내려 했고, 다른 한편에선 일부 자기계발서 저자들이 이 행복을 돈, 성공, 관계 등과 연결 지으며 사람들에게 물질적으로 풍요로워지거나 사업 혹은 일에서 성공을 거두면, 친구가 많으면 행복해질 수 있다는 개념을 확립해갔다.
그 후 행복은 사람들에게 좀 더 많은 돈을 벌고, 좀 더 높은 곳에 올라가고, 좀 더 많은 사람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 얻을 수 있는 것으로 여겨졌다. 그래서 사람들은 돈을 벌고, 성공하고,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는 책을 읽고, 강연을 듣고, 교육을 받는다. 하지만 그래서 우리는 정말로 행복해졌는가? 전 세계 3억 독자의 삶을 변화시켰다는 《시크릿》은, 38개 국어로 번역되어 총 1,5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는 《성공하는 사람들의 7가지 습관》은 왜 그 많은 사람을 빌 게이츠로, 워런 버핏으로 만들어주지 못했는가?
모든 인간이 손에 넣으려 하지만 눈에 보이지도 않고 실체도 없는 행복. 발에 차일 만큼 많은 행복이라는 말. 우리는 행복해져야 한다는 말에 세뇌당해 그것이 무엇인지도 모른 채 맹목적으로 행복을 좇는 것은 아닐까? 아무렇지도 않게 인생의 목표를 ‘행복’으로 꼽는 우리는 혹시 ‘행복’ 그 자체에 중독되어 있는 것은 아닐까?

‘타고난 논픽셔니스트’이자 ‘영국의 말콤 글래드웰’로 불리는 올리버 버크먼은 행복에 중독된 사람들의 증상과 그 원인을 밝히고 적절한 처방전을 제시한다. 영국의 유력 일간지 <가디언>의 기자로 일하고 있는 그는 5년간 거의 모든 자기계발서를 탐독하고, 다양한 워크숍에 참석하며, 자기계발법을 몸소 실천에 옮겼다. 아침형 인간이 돼보기도 하고, 사이언톨로지교(인간을 영적 존재라고 믿으며 과학기술을 통한 정신치료와 윤회를 믿는 신흥 종교)를 찾아가 이-미터(e-meter, 사이언톨로지교에서 개발한 기계. 이 기계가 뇌 속에 감추어진 우울한 기억을 찾아내면 기계에 달린 바늘이 움직인다고 한다)기를 체험해보기도 했으며, 이미지를 개선해준다는 명상 CD를 들으며 매력적인 인간으로 태어나기 위해 노력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성공을 거둔 베스트셀러의 후광을 입고 줄줄이 등장하는 시리즈가 가진 문제점은 무엇인지(《영혼을 위한 닭고기 수프》), 인생을 단번에 극적으로 변화시켜주겠다는 주장은 왜 허황한 것인지(《네 안에 잠든 거인을 깨워라》), 자신의 행복을 찾지 못하는 사람이 다른 사람의 행복을 찾아주겠다고 나설 때 생기는 문제는 무엇인지(《행복한 이기주의자》), 가식적인 관계를 맺으면서까지 사람을 사귀어야 하는지(《카네기 인간관계론》) 등 다양한 의문을 제시하며 수많은 사람의 영혼을 사로잡았던 자기계발서를 뒤집고 꼬집는다.
책은 ‘당신을 행복하게 만들어주겠다’는 자기계발서에 결정적인 두 가지 문제점이 존재한다고 주장한다. 첫째, 인생에서 아무리 큰 만족을 느끼는 순간이라 할지라도 여러 감정 중 극도로 순수한 행복만을 뽑아 경험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직장 동료, 친구, 가족과 함께 일하고 대화를 나누고 마음을 주고받으면서 느끼는 다양한 감정 속에서 행복도 느낄 수 있는 것이다. 둘째, 진정으로 살아 있다는 느낌을 경험하고, 인생의 충만감을 느끼기 위해선 행복이라는 단 하나의 멜로디가 아닌, 다양한 감정의 멜로디로 구성된 심포니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 소위 자기계발 전문가라는 사람들이 하는 ‘긍정적 사고를 함양하려면 부정적인 감정은 모두 버려야 한다’는 주장은 현실 불가능한 허언에 불과하다. 이제는 우리가 추구하는 행복이 무엇인지, 우리에게 행복으로 가는 길을 알려준다는 그 많은 책은 어떤 사탕발림으로 우리를 유혹하고 있는지 합리적인 의심을 품고 질문을 던져봐야 할 때이다.


긍정적 사고의 덫과 한계는 무언인가.
심리학 연구 결과 염세적 성향을 가진 사람들이 더 행복하게 산다는 사실 밝혀져…


현대사에 길이 남을 ‘긍정적 사고Positive Thinking’라는 자기계발 운동이 탄생한 것은 경제대공황 때이다. 경제공황에 빠져 괴로워하던 당시 사람들은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자신의 무기력에 한탄했다. 그리고 그때 긍정적 사고를 담은 자기계발서가 이런 사람들에게 당신은 자신이 생각하는 것만큼 그렇게 무기력하지만은 않다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보냈다. 생각을 조금만 바꾸면 운명이 바뀐다니 이 얼마나 반가운 소식인가! 이후 사람들은 긍정적 사고의 최면에 빠져 생각을 바꾸고 행동을 바꾸면 인생 전체를 바꿀 수 있다는 환상에 사로잡히게 된다.
상당수의 자기계발서가 자신의 인생, 일을 사랑하고 이 세상에 나는 단 하나뿐이라는 사실을 받아들이라고 말한다. 그리고 ‘자신이 갖고 있는 것 안에서 현실에 만족하는 방법’에 대해 설명하는데, 이처럼 현실을 무조건 긍정적으로 바라보라는 조언은 모든 것을 다 체념하라는 패배주의로 여겨지기도 한다. 타인이 자신을 무시하고 이용하는데도, 아니면 지구가 계속 파괴당하고 있는데도 그저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야 한단 말인가? 대표적인 베스트셀러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는 직원들에게 정리해고와 근무시간 연장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라고 조언한다. ‘너의 운명을 그냥 받아들여라’가 이 책이 내세우는 구호인데 이것이 대기업의 경영이념과 꼭 맞아떨어지다보니 이 책을 사서 전 직원에게 한 권씩 돌린 기업도 여럿 있을 정도였다.
긍정적 사고를 내세우는 자기계발서는 인생을 바꾸는 것이 매우 쉬운 일일 뿐 아니라 단기간에 얼마든지 해낼 수 있는 일이라고 주장한다. 그리고 그들이 가르쳐주는 인생 개선 방법을 실천에 옮겼음에도 여전히 우울해하고 자기비판적인 생각을 하고 있다면, 그것은 순전히 개인의 잘못이다. 그들이 제시한 방법에는 전혀 문제가 없는데, 우리가 그 방법을 제대로 실천에 옮기지 못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따라서 이와 같은 자기계발서들은 읽으면 읽을수록 더 큰 좌절감과 자괴감만 느끼게 된다. 바닷물을 마시면 마실수록 갈증이 심해지는 것처럼 자기계발서를 읽으면 읽을수록 현실의 나는 비루해 보이는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 아예 자기계발서를 읽지 말아야 할까? 진정 나에게 도움이 되는 책은 무엇인지 어떻게 판단할 수 있을까?
먼저 인간이 더 행복해지고, 더 큰 성공을 거둘 수 있는 방법이 단 한 가지만 존재하는 것이 아님에도 자신이 제시한 방법을 시도해야만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주장하는 자기계발서를 골라내야 한다. 자기계발서들이 한결같이 거창한 원칙 하나를 내세우는 이유는 그렇게 크게 내세울 것이 있어야 사람들이 변화의 필요성에 관심을 갖기 때문이다. 우리가 배워야 할 것은 거창하고 화려한 원칙이 아니라 작고 소중한 지혜와 실천방안이다. 혼자서 실천에 옮기지 못하는 방법은 무용지물이라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
심리학자 줄리 노럼은 염세적인 성향을 가진 사람이 긍정적인 사고를 가진 사람보다 행복한 삶을 살아간다고 주장한다. 긍정적인 사고를 가진 사람들은 그저 모든 것이 잘 되고 있다고 자신을 설득하며 현실을 적당히 살아가지만 ‘방어적 염세주의자들’은 최악의 시나리오를 찾아내어 자신의 행동을 가로막는 불안 요소를 미리 제거해버린다는 것이다. 물론 모든 상황에 하나의 이론을 적용할 수는 없을 것이다. 긍정적인 사고를 가지고 ‘다 잘 될 거야’라고 믿을지, 염세적인 사고로 불안 요소를 제거할지, 선택은 독자의 몫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올리버 버크먼(지은이)

누구도 생각하지 않았던 창의적 사례를 버무려 새로운 콘텐츠로 재창조하는 능력을 지닌 그를 사람들은 ‘타고난 논픽셔니스트’이자 ‘영국의 말콤 글래드웰’로 수식한다. 영국 리버풀에서 태어나 케임브리지대학교에서 정치사회학을 공부한 그는 2000년부터 지금까지 10년 넘게 <가디언>지의 기자로 일하고 있다. 2002년에는 그 실력을 인정받아 외신기자협회The Foreign Press Association가 주는 올해의 젊은 기자상Young Journalist of the Year Award을 수상했고, 영국 내 뛰어난 정치 저작물에 수여하는 오웰상Orwell Prize의 최종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2006년부터 <가디언>지에 행복 중독에 빠진 사회를 날카롭게 비판하는 ‘이 칼럼이 당신의 인생을 바꿔줄 것이다This Column Will Change Your Life’라는 글을 연재하며 스타 저널니스트의 반열에 오른 그는 칼럼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이 주제를 심화, 탐구하기에 이른다. 발로 뛰는 저널니스트로 유명한 버크먼은 호기심이 동하는 곳이면 어디든 누구든 가리지 않고 찾아가 궁금증을 해소하고야 만다. 쥐들도 총을 갖고 다닌다는 무장갱단의 천국 멕시코를 찾아가 죽음의 의미에 대해 성찰하거나 아프리카에서 두 번째로 큰 빈민가 키베라를 방문해 불행한 환경을 직시하는 것이 어떻게 인간을 더 강하게 만드는지 증명한 것도, 입이 거칠기로 소문난 앨버트 엘리스를 만나거나 인생을 완전히 바꾼 영적 경험을 한 에크하르트 톨레를 인터뷰한 것도, 지하철에서 큰 소리로 역 이름을 말하며 자기 모욕 의식을 치르거나 매사추세츠에 있는 명상센터를 찾아가 침묵수행을 한 것도 이러한 행동성의 발로다. 독특한 시각, 날카로운 통찰, 뛰어난 두뇌, 왕성한 활동력을 지닌 올리버 버크먼은 지금도 런던, 워싱턴, 뉴욕을 오가며 정치, 사회, 과학,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재기 넘치는 글을 생산하고 있다.

김민주(옮긴이)

서울대학교와 미국 시카고대학교에서 경제학을 전공했고, 한국은행, SK그룹을 거쳐 컨설팅사 리드앤리더 대표로 있다. 금융, 기업, 비즈니스 경험을 바탕으로 역사, 문화, 경제, 경영 분야를 아우르는 폴리매스Polymath(박식가)로 유명하다. 지은 책으로 《경제 법칙 101》 《북유럽 이야기》 《다크 투어》 《김민주의 트렌드로 읽는 세계사》 《나는 도서관에서 교양을 읽는다》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깨진 유리창 법칙》 《노벨 경제학 강의》 《폴트 라인》 《클라우스 슈밥의 제4차 산업혁명 THE NEXT》 《빌 캠벨, 실리콘밸리의 위대한 코치》 《빌 게이츠, 기후재앙을 피하는 법》 등이 있다.

송희령(옮긴이)

이대 불문과와 한국외대 동시통역대학원 영불과를 졸업한 후 동시통역사로 일했다. 캐나다 몬트리올대 번역학 박사과정에서 수학한 이후에는 경제서 번역에 주력하고 있다. 역서로는 《천재 자본주의 vs 야수 자본주의》, 《폴트 라인》, 《은밀한 갤러리》, 《지식의 공유》, 《트래픽》, 《지식경제학 미스터리》 등 다수가 있으며, 저서로는 김민주 대표와 함께 쓴 《시티노믹스》가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서문 : 순수한 행복은 없다, 다양한 감정의 파도를 즐겨라 = 5 
1장 변신 로봇 꿈꾸는 사회 
 열정은 찾아내는 것이 아니라 창조하는 것이다 = 22
 컴포트존에서 벗어나야만 하는 걸까 = 25
 나다운 게 뭔데? = 28
 새 출발 중독증 = 31
 긍정적 사고의 함정 = 35
 목표 없이 사는 삶이 주는 기쁨 = 38
 우리를 숨 막히게 하는 완벽주의 = 42
 기분 나쁜 친절 = 45
 내 매력에 빠져봐 = 48
 죽기 전에 꼭 해야 할 일 = 52
2장 행복, 행복 그리고 행복 
 행복 찾기 쳇바퀴 = 56
 좋은 걱정 = 59 
 인간은 왜 받을 때보다 줄 때 더 큰 행복을 느낄까 = 62 
 안 하고 후회할 것인가, 하고 후회할 것인가 = 65 
 웃음에 관한 재미있는 진실 = 68 
 글쓰기 건강법 = 71 
 자식이 있으면 더 행복해질까? = 74
 어중간한 휴식 = 77
 대자연 치료법 = 80
 사소한 것에 목숨 걸지 마라 시리즈가 남긴 유산 = 83
 분노 표출이 가져오는 폐해 = 86
 은행 강도도 때려잡는 미소의 힘 = 89
 스트레스는 어떻게 발명되었는가 = 91
 당혹감에 대한 예찬 = 95
 살아 있음을 실감하는 순간 = 98
 행복 강요하는 사회 = 101
 나를 죽고 싶게 만드는 배고픔 = 104
 외로움에 대한 진실 = 107
3장 다시 쓰는 인간관계 
 한물간 데일 카네기식 성공 비법 = 112
 썩은 사과는 없다 = 115
 패배자들의 천국 = 119
 직접 문의형과 추측형 = 122
 즐거운 대화 상대가 되는 법 = 126
 사랑에 관한 수수께끼가 풀리다! = 130
 애벌린 패러독스를 깨뜨리자 = 135
 사회적 조명 효과 = 138
 18세기에서 날아온 데이트 성공 비법 = 141
 우정에 대한 오랜 편견 = 144
 튀는 사람이 성공하는 더러운 세상 = 147
 사기꾼 증후군 = 150 
4장 성공법칙에는 성공이 없다 
 회의는 절대 사절 = 156
 업무 방해의 주범을 처단하라 = 159 
 사소한 일에 목숨 거는 이유 = 162
 한 우물을 파지 않아도 성공할 수 있다 = 166
 위대한 리더십은 어디 있는가? = 169
 미안하지만 안 되겠어요 = 172
 일과 여가 구분하기 = 175
 무능한 자들이 출세하는 이유 = 178 
5장 더 빨리, 더 많이 
 창조적 아이디어를 끄집어내는 방법 = 184
 성공하는 사람들의 습관을 통해 얻을 수 있는 중요한 사실 = 188
 우선순위화에 반대하다 = 191
 누구나 아침형 인간이 될 수 있다 = 194
 알람 타이머의 놀라운 위력 = 197 
6장 아인슈타인 만들기 프로젝트 
 세계 기억력 챔피언의 특별 암기 비법 = 202 
 돈을 대하는 우리의 자세 = 205
 내가 나를 모르는데, 난들 너를 알겠느냐 = 208
 두뇌를 믿어야 할까, 직감을 믿어야 할까 = 211
 뇌도 게으름을 부린다 = 214
 내성적인 성격의 장점 = 218
 내 결정은 언제나 옳아! = 220
 비둘기와 다를 바 없는 인간의 두뇌 = 224
 의지력과 설탕의 상관관계 = 227
 유혹에 넘어가기 = 230 
7장 나를 짜증 나게 하는 일상다반사 
 사소한 일이 가져오는 큰 분노 = 234
 통근족 패러독스 = 237
 우울한 일요일 = 240
 나쁜 습관 버리기 = 244 
 불평은 이제 그만! = 248
 절약해서 부자되기 = 251
 줄서기와 관련된 이상한 인간 심리 = 254
 얼마든지 놓쳐도 아깝지 않은 뉴스들 = 257
 불면증의 아이러니 = 261
 작은 결정을 내릴 때 유용한 세 가지 방법 = 264  
8장 베스트셀러의 숨겨진 비밀 
 참 과학적인 사이언톨로지교 = 270
 거저먹으려는 인간 심리 = 273
 하와이에 사는 성질 급한 현자 이야기 = 276
 내 매력에 굴복하게 될 거야 = 279
 행운의 숫자 7 = 282
 사이비 지도자와 구루는 종이 한 장 차이 = 285
 성공 쟁취 시스템 = 290  
9장 마음에 놓는 침 
 평범함의 매력 = 296 
 망가지지 않았으면 고치지 마라 = 299
 목표지점을 향해 달리는 것을 멈추자 = 302
 비(Be)동사를 쓸 것인가 안 쓸 것인가 그것이 문제로다! = 305
 극단적 절제의 미덕? = 308
 포기할 것은 과감하게 포기하라 = 311 
 무지가 주는 축복 = 314 
 안도감이 가져온 행복 = 318  
 불완전함의 아름다움 = 321 
부록 : 대중심리학이 떠나야 할 과감한 모험 = 325 
주석 = 346 

관련분야 신착자료

Keltner, Dacher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