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콘도르ㆍ브리기타

콘도르ㆍ브리기타 (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Stifter, Adalbert, 1805-1868 권영경, 역
서명 / 저자사항
콘도르ㆍ브리기타 / 아달베르트 슈티프터 ; 권영경 옮김
발행사항
서울 :   고려대학교 출판부,   2011  
형태사항
195 p. ; 19 cm
총서사항
고려대학교 청소년문학시리즈 ;025
원표제
(Der) Kondor
ISBN
9788976417527 9788976416391 (세트)
일반주기
'브리기타'의 원표제는 'Brigitta'임  
"작가 연보" 수록  
000 00958namcc2200325 c 4500
001 000045687017
005 20141226100824
007 ta
008 120117s2011 ulk c AC 000cf kor
020 ▼a 9788976417527 ▼g 04850
020 1 ▼a 9788976416391 (세트)
040 ▼a 211009 ▼c 211009 ▼d 244002 ▼d 211009
041 1 ▼a kor ▼h ger
082 0 4 ▼a 808.8 ▼a 843.7 ▼2 23
085 ▼a 808.8 ▼2 DDCK
090 ▼a 808.8 ▼b 2008 ▼c 25
100 1 ▼a Stifter, Adalbert, ▼d 1805-1868 ▼0 AUTH(211009)111279
245 1 0 ▼a 콘도르ㆍ브리기타 / ▼d 아달베르트 슈티프터 ; ▼e 권영경 옮김
246 1 9 ▼a (Der) Kondor
246 3 9 ▼a 브리기타
260 ▼a 서울 : ▼b 고려대학교 출판부, ▼c 2011
300 ▼a 195 p. ; ▼c 19 cm
440 0 0 ▼a 고려대학교 청소년문학시리즈 ; ▼v 025
500 ▼a '브리기타'의 원표제는 'Brigitta'임
500 ▼a "작가 연보" 수록
700 1 ▼a 권영경, ▼e▼0 AUTH(211009)91026
740 2 ▼a Brigitta
900 1 0 ▼a 슈티프터, 아달베르트,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08.8 2008 25 등록번호 11165416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고려대학교청소년문학시리즈' 25권. 자연과학과 문학을 접목시켜 독특한 경지를 이룬 오스트리아 출신의 독일 작가 슈티프터. 신분의 격차에서 비롯된 실연과 우주 공간에서 느끼는 심오한 상실감을 통해 인간의 실존 문제를 다루고 있는 '콘도르', 19세기 급격한 산업화로 도덕관 윤리관이 흔들리던 시기를 배경으로 한 '브리기타' 두 작품이 수록되어 있다.

자연과학과 문학을 접목시켜 독특한 경지를 이룬 오스트리아 출신의 독일 작가 슈티프터. 그의 문학적 전성기에 쓰여진 <콘도르>는 쥘 베른보다 30년 앞서 열기구 여행을 소재로 삼고 있으며, 신분의 격차에서 비롯된 실연과 우주 공간에서 느끼는 심오한 상실감을 통해 인간의 실존 문제를 다루고 있다. <브리기타>는 19세기 급격한 산업화로 도덕관 윤리관이 흔들리던 시기에 부부간의 은 두 영혼의 헌신에 있음을 개척지를 배경으로 담담하고 진지하게 그려 내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아달베르트 슈티프터(지은이)

1805년 10월 23일 오스트리아 뵈멘(오늘날의 체코)의 작은 도시 오버플란에서 아마천 직조공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열두 살 때 아버지가 사고로 세상을 떠나고 이듬해 크렘스뮌스터 수도원 부속학교에 입학했다. 슈티프터가 삶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절이었다고 묘사한 이 시절에 문학과 예술, 자연에 대한 이해를 넓히며 훗날 작품 활동의 토대를 마련했다. 1826년 빈 대학에 입학해 법학을 공부했으나 법학보다는 문학과 자연과학에 더 많은 관심을 보이면서 법학 학위는 받지 못했다. 괴테와 하이네, 장 파울 등의 작품을 탐독하며 1829년 산문 「율리우스」를 쓰기 시작했으나 미완으로 남았다. 1840년 첫 소설 『콘도르』를 발표하여 대중적인 인기를 얻었고, 이후 그동안 집필한 단편들을 모은 『습작집』 여섯 권을 차례로 출간하여 소설가로서 확고한 입지를 굳혔다. 혁명의 지지자이자 진보적 자유주의자였던 슈티프터는 1848년 혁명이 실패로 돌아가자 빈을 떠나 린츠로 낙향한다. 인간이 교양을 회복하는 것만이 현실 개혁에 이바지할 수 있다고 믿은 그는 린츠에서 장학사로 활동하며 실업학교를 세우는 등 교육자로서도 명성을 얻었다. 1857년 대표작 『늦여름』을 발표하였고, 1867년 역사소설 『비티코』를 끝으로 작품 활동을 마감하였다. 말년에는 건강 상태가 악화되어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다 면도칼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1868년 1월 30일 린츠의 장크트 바르바라 공동묘지에 묻혔다. 니체가 괴테의 『빌헬름 마이스터』에 버금가는 작품으로 격찬한 『늦여름』은 인간 내면의 조화로운 발전 과정을 섬세하게 그린 작품으로, 19세기 독일 문학을 대표하는 성장소설로 평가받는다.

권영경(옮긴이)

고려대학교 문과대학 독어독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문학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옮긴 책으로는 《독일인 겐테가 본 신선한 나라 조선 1901》, 《보헤미아의 숲 · 숲속의 오솔길》, 《외로운 노인》, 《위대한 사상가들》, 《옷이 날개》《풍경식 정원》(2009) 등이 있으며, 현재 고려대학교에 출강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콘도르
브리기타

작품 해설
작가 연보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

조우석 (2021)
이은대 (2022)
박진환 (2022)
Johnson, Alex (2022)
Black, Sacha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