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 : 「봇짱」의 올바른 감상과 일본소설 번역의 기술 (8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유은경, 1956-
서명 / 저자사항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 : 「봇짱」의 올바른 감상과 일본소설 번역의 기술 / 유은경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향연,   2011  
형태사항
320 p. ; 23 cm
ISBN
9788991094376
서지주기
참고문헌(p. 319-320)과 색인수록
주제명(개인명)
夏目漱石,   1867-1916.   坊っちゃん  
000 00799camcc2200265 c 4500
001 000045678434
005 20111116175434
007 ta
008 111116s2011 ulk b 001c kor
020 ▼a 9788991094376 ▼g 03700
035 ▼a (KERIS)BIB000012567333
040 ▼a 241050 ▼c 241050 ▼d 211009
041 0 ▼a kor ▼a jpn
082 0 4 ▼a 418.02 ▼2 22
085 ▼a 418.02 ▼2 DDCK
090 ▼a 418.02 ▼b 2011z2
100 1 ▼a 유은경, ▼d 1956- ▼0 AUTH(211009)126931
245 1 0 ▼a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 : ▼b 「봇짱」의 올바른 감상과 일본소설 번역의 기술 / ▼d 유은경 지음
260 ▼a 서울 : ▼b 향연, ▼c 2011
300 ▼a 320 p. ; ▼c 23 cm
504 ▼a 참고문헌(p. 319-320)과 색인수록
546 ▼a 본문은 한국어, 일본어가 혼합수록됨
600 1 4 ▼a 夏目漱石, ▼d 1867-1916. ▼t 坊っちゃん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18.02 2011z2 등록번호 11164707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어순과 표현 등이 우리말과 비슷하여 오히려 오류를 범하기 쉬운 일본어 번역, 특히 문학 작품을 제대로 번역하기 위한 방법들을, 20여 년 동안 대학에서 일어일문학을 강의하고, 수많은 문학 관련서를 번역해 온 저자가 오랜 노력을 기울여 연구하고 정리한 일본소설 번역 지침서.

최대한 원문을 읽는 것과 같은 상상력을 갖게 해주는 번역을 하기 위해 번역자가 꼭 알고 있어야 할 기본적인 사항과 문맥 파악의 중요성, 적확한 우리말 표현 찾기, 사전의 올바른 사용법, 화폐나 도량형 등의 단위 문제, 역사적.문화적 부분의 번역과 관련된 설명, 원문의 이해를 돕는 주석 달기, 삽화와 번역 내용의 문제 등 구체적인 번역 노하우를 담고 있다.

전체적인 문맥 파악을 위해, 나쓰메 소세키의 <도련님(坊っちゃん)> 원본을 기본 텍스트로 삼고 번역해 가면서 번역을 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중요한 부분들을 풀어보는 형식을 취하고 있다. 특히 이미 국내에 번역 출간된 <도련님> 10여 권을 하나하나 원문과 대조하여 보면서 적절한 번역문과 잘못된 번역문이 어떤 것인지, 어떻게 하는 것이 올바른 번역인지 분석하고 있다.

번역을 위한 문맥 파악에서부터 우리말 표현, 호칭, 단위, 음식, 의복, 가옥의 번역과 주석, 삽화에 이르기까지 소설 번역에 필요한 모든 노하우를 담고 있는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고품격 번역 지침서.
일본어문학 전공자뿐만 아니라 외국어 번역을 하고자 하는 초보자는 물론 전문 번역가나 출판 편집자도 꼭 읽어보아야 할 책!

고품격 번역의 기술을 말하다

그 나라의 언어를 알고 있다는 것과 번역을 한다는 것은 전혀 다른 일이다. 통계상 출간된 도서 중 번역서가 차지하는 비중이 세계에서 가장 큰 국가가 우리나라라고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올바른 번역에 대한 연구는 미흡한 상황이다. 특히 문학 작품의 경우에는 완성도가 높은 번역을 하기 위해서 문체 하나하나에까지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는 어순과 표현 등이 우리말과 비슷하여 오히려 오류를 범하기 쉬운 일본어 번역, 특히 문학 작품을 제대로 번역하기 위한 방법들을, 20여 년 동안 대학에서 일어일문학을 강의하고, 수많은 문학 관련서를 번역해 온 필자가 오랜 노력을 기울여 연구하고 정리한 일본소설 번역 지침서이다.
최대한 원문을 읽는 것과 같은 상상력을 갖게 해주는 번역을 하기 위해 번역자가 꼭 알고 있어야 할 기본적인 사항과 문맥 파악의 중요성, 적확한 우리말 표현 찾기, 사전의 올바른 사용법, 화폐나 도량형 등의 단위 문제, 역사적·문화적 부분의 번역과 관련된 설명, 원문의 이해를 돕는 주석 달기, 삽화와 번역 내용의 문제 등 구체적인 번역 노하우를 담고 있다.
전체적인 문맥 파악을 위해, 나쓰메 소세키(夏目漱石)의 『도련님(坊っちゃん)』 원본을 기본 텍스트로 삼고 번역해 가면서 번역을 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중요한 부분들을 풀어보는 형식을 취하고 있다. 특히 이미 국내에 번역 출간된 『도련님』 10여 권을 하나하나 원문과 대조하여 보면서 적절한 번역문과 잘못된 번역문이 어떤 것인지, 어떻게 하는 것이 올바른 번역인지 분석하고 있다.
일본어 전공자뿐만 아니라 외국어를 번역하고자 하는 초보자는 물론 전문 번역가나 출판 편집자도 한 번쯤은 꼭 읽어보아야 할 책이다.

번역에 필요한 구체적인 노하우를 담고 있는, 차원이 다른 본격적인 번역 지침서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는 “최대한 원문을 읽는 것과 똑같은 상상력을 갖게 해주는 번역을 하기 위해 필요한, (1)의미 선택의 중요성, 직역을 할 것인지 의역을 할 것인지, 부사의 중요성, 단수와 복수, 번역시 주의해야 하는 단어, 원어 또는 원문에 대한 이해, 관용적 표현 등 문맥 파악과 관련된 번역 (2)반복되는 단어나 문구, 단위, 호칭과 지칭, 말투, 언어의 유희 등 번역의 일관성 문제 (3)적확한 우리말 찾기, 전문용어에 대한 지식, 관용적 표현 등 우리말 구사 능력 (4)음식, 의복, 지명 및 고유명사, 가옥 등 문화 관련 번역 (5)주석의 필요성과 의미 없는 주석, 오류가 있는 주석 등 주석 문제 (6)사전에 의한 오류 문제 (7)삽화와 번역문 등 구체적인 노하우를 담고 있는 책이다.

일본소설의 고전 나쓰메 소세키의 『도련님(坊っちゃん)』을 텍스트로 실제 번역 훈련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는 일본소설의 고전인 나쓰메 소세키의 『도련님』 1장부터 4장까지를 ‘원문 제시-그에 대한 번역-필자의 번역 제안-다음 이야기’의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원문을 제시하고 우리말로 번역해 나가면서 특히 번역 시 주의해야 부분들을 어떻게 해결하는 것이 좋을지 차근차근 설명하면서 올바른 번역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이는 번역에 필요한 전체적인 문맥 파악과 번역의 실전 감각을 익히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그리고 이 책의 결과물인 필자가 번역한 『(철부지) 도련님』도 곧 출간될 예정이다.

국내에 이미 출간된 번역본 10여 권을 원문과 대조하며 적절한 번역과 오류의 예 분석 필자는 아들에게 제대로 된 『도련님』 번역서를 읽히기 위해 찾아보다 결국 직접 번역을 하기로 결심하고, 그 참에 어떻게 번역을 하는 것이 좋을지 정리해 보기로 한다. 그 과정에서 4년여 동안 국내에 이미 번역되어 출간되어 있는 『도련님』 10여 권을 원문과 하나하나 대조해 가며 어떤 것이 잘된 번역이고 어떻게 해서 번역에 오류가 생겼는지 분석하였다. 이 책에서는 기존의 번역본과의 비교를 통해 원문을 번역함으로써 좀 더 적절한 번역문을 찾고 위한 방법을 짚어보고 있다.

일본어 교육을 위해, 올바른 번역을 위해, 번역 작품을 제대로 읽기 위해 꼭 읽어야 할 책
“일본문학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은 작품을 올바르게 이해해야 하고, 일본어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일본어의 특성이나 의미를 파악해야 하는데, 그 기본이 독해이고 독해의 완결판이 바로 번역”이다.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는 일본어를 제대로 구사하고 일본 문학 작품을 올바르게 이해하기 위해 번역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있다. 일본소설뿐만 아니라 외국어 번역의 완성도를 높이고, 번역 작품을 제대로 감상하기 위해 한 번쯤 읽어보아야 하는 책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는 외국어 전공자뿐만 아니라 전문번역가, 외국어 책을 출판하는 편집자들의 필독서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유은경(지은이)

1970년대 중반에 일본어가 전도유망할 것이라는 아버지의 조언을 받아들여 상명여자사범대학교 일어교육과에 들어가 수석으로 졸업한 유은경은 교수가 되겠다는 원대한 꿈을 품고 일본으로 유학 갔다. 도쿄외국어대학에서 석사 과정을 마치고 아리시마 다케오(有島武?)의 권위자 야스카와 사다오(安川定男) 교수를 사사하러 주오대학(中央大學) 박사 과정에 진학, 유학비는 장학금 및 한국어 강좌, NHK 방송국의 국제국 아나운서, 통역 등의 아르바이트로 조달했다. 귀국 후 대구의 효성여자대학교에서 교편을 잡고 학생들을 가르치기 위해 일본 문학 수업을 준비하다가, 국내에 일본 문학을 소개한 책자가 없음을 알게 되어, 이토 세이(伊藤整)의 ≪문학 입문(文學入門)≫을 ≪일본 문학의 이해≫라는 제목으로 번역 출판했다. 그때부터 번역의 재미를 알게 되어 문학 작품의 연구보다는 원작자의 의도에 충실한 번역 연구에 치중하고 있다. 현재 대구가톨릭대학교 일어일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는 ≪유래로 배우는 일본어 관용구≫, ≪소설 번역 이렇게 하자≫(2012년도 문화관광부 우수 도서), ≪유머로 마스터하는 일본어≫가 있고, 공역을 제외한 번역서로는 ≪일본 사소설의 이해≫, ≪고바야시 평론집≫(2004년도 학술원 우수 학술 도서), ≪취한 배≫, ≪브라질 할아버지의 술≫, ≪물방울≫, ≪어떤 여자≫, ≪문≫, ≪도련님≫, ≪마음≫ 등이 있으며, 오역 관련 논문이 다수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 문맥 파악과 관련된 번역 
1-1. 의미 선택의 중요성 
1-2. 직역과 의역 사이 
1-3. 부사의 중요성 
1-4. 단수와 복수 
1-5. 번역 시 주의해야 하는 단어 
1-6. 원어 또는 원문에 대한 이해 
1-7. 관용적 표현 

2. 번역의 일관성 문제 
2-1. 반복되는 단어나 문구 
2-2. 단위 
2-3. 호칭과 지칭 
2-4. 말투 
2-5. 언어유희 

3. 우리말 구사 능력 
3-1. 적확한 우리말 찾기 
3-2. 전문용어에 대한 지식 
3-3. 관용적 표현 

4. 문화 관련 번역 
4-1. 음식 
4-2. 의복 
4-3. 지명 및 고유명사 
4-4. 가옥 
4-5. 기타 

5. 주석 문제 
5-1. 주석의 필요성 
5-2. 의미 없는 주석 
5-3. 오류가 있는 주석 

6. 사전에 의한 오류 

7. 삽화와 번역문

관련분야 신착자료

Norton, Bonny (2021)
Oustinoff, Michaël (2020)
Boukreeva-Milliaressi, Tatiana (2021)
Herrmann, Michael (2020)
Greiner, Norbert (2021)
Barkhuizen, Gary Patrick (2020)
Malmkjær, Kirsten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