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짝, 사랑 : 대한민국 심리학자 황상민의 짝과 결혼의 대중심리학 (5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황상민 黃相旻, 1962-
서명 / 저자사항
짝, 사랑 : 대한민국 심리학자 황상민의 짝과 결혼의 대중심리학 / 황상민 지음
발행사항
파주 :   들녘,   2011  
형태사항
339 p. : 삽화 ; 23 cm
ISBN
9788975279867
일반주기
부록: 1. 자기 평가 성격, 2. 타인 평가 성격, 3. 이상 짝 유형 외  
서지주기
참고문헌: p. 328-339
000 00723namcc2200217 c 4500
001 000045676508
005 20111109094207
007 ta
008 111108s2011 ggka b 000c kor
020 ▼a 9788975279867 ▼g 1318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d 244002 ▼d 211009
082 0 4 ▼a 152.41 ▼a 306.81 ▼2 22
085 ▼a 152.41 ▼2 DDCK
090 ▼a 152.41 ▼b 2011z4
100 1 ▼a 황상민 ▼q 黃相旻, ▼d 1962- ▼0 AUTH(211009)49078
245 1 0 ▼a 짝, 사랑 : ▼b 대한민국 심리학자 황상민의 짝과 결혼의 대중심리학 / ▼d 황상민 지음
260 ▼a 파주 : ▼b 들녘, ▼c 2011
300 ▼a 339 p. : ▼b 삽화 ; ▼c 23 cm
500 ▼a 부록: 1. 자기 평가 성격, 2. 타인 평가 성격, 3. 이상 짝 유형 외
504 ▼a 참고문헌: p. 328-339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116472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2121443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3104212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4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513054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116472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2121443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3104212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152.41 2011z4 등록번호 1513054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누구나 행복한 결혼을 꿈꾸며 짝을 찾지만, 현실에서는 행복보다 절망을 맛보게 마련이다. 짝이라 여겼던 그 사람이 날이 갈수록 짝이 아니라는 생각마저 든다. 결혼하기 전에는 분명 내 짝이라고 믿었는데,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또 막상 결혼해서 살면서 “이 사람이 내 짝이 맞나?”고 의심하게 되는 진짜 이유는 무엇일까? 이 책은 이런 궁금증을 속 시원히 해결해준다.

여러 가지 이상적인 조건들을 종합선물세트처럼 뒤섞어 놓고 이상적인 짝을 찾아, 운명의 짝을 찾아 헤매는 30만 미혼남녀의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준다. 조건 때문에 절망하거나 스펙 때문에 결혼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문제는 정작 그대들 자신이 ‘집안으로부터, 정서적으로, 정신적으로’ 완전히 독립하지 못했기 때문이라는 따끔한 일침과 함께. ‘짝찾기’에 대한 설렘과 두려움, ‘결혼’에 대한 희망과 절망을 MRI로 들여다보듯 탐색한 이 책은 짝과 결혼의 심리를 이해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안내하는 유쾌하고 통쾌한 마음의 지도이다.

이 책이 자랑하는 또 하나의 특장은 부록에 실린 ‘자기/타인 평가’ 성격 테스트와 ‘이상/현실 짝’ 유형 테스트이다. 이것은 황상민 박사가 ‘한국인을 위한, 한국인에 의한, 한국인의 심리학’을 정착시키는 과정에서 ‘짝과 결혼’에 대한 정교한 리서치를 통해 얻은 사실들을 과학적으로 도출해낸 ‘한국 최초의 한국인의 성격/짝 성향 테스트’이다. 자신의 ‘성격 유형’과 ‘짝 유형’을 직접 체크할 수 있는 이 테스트를 통해 ‘자신을 알고, 짝을 알고, 나아가 자신이 원하는 짝을 찾는 데’ 큰 도움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누구나 행복한 결혼을 꿈꾸며 짝을 찾지만, 현실에서는 행복보다 절망을 맛보게 마련이다. 짝이라 여겼던 그 사람이 날이 갈수록 짝이 아니라는 생각마저 든다. 아직 결혼하지 않은 사람도, 그리고 이미 결혼한 사람도, 자신의 짝이 누구인지, 결혼은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지 궁금해 한다. 대체 이런 현상은 왜 일어나는 것일까? 결혼하기 전에는 분명 내 짝이라고 믿었는데,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또 막상 결혼해서 살면서 “이 사람이 내 짝이 맞나?”고 의심하게 되는 진짜 이유는 무엇일까? 이 책은 이런 궁금증을 속 시원히 해결해준다. 특히 여러 가지 이상적인 조건들을 종합선물세트처럼 뒤섞어 놓고 이상적인 짝을 찾아, 운명의 짝을 찾아 헤매는 30만 미혼남녀의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준다. 조건 때문에 절망하거나 스펙 때문에 결혼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문제는 정작 그대들 자신이 ‘집안으로부터, 정서적으로, 정신적으로’ 완전히 독립하지 못했기 때문이라는 따끔한 일침과 함께. ‘짝찾기’에 대한 설렘과 두려움, ‘결혼’에 대한 희망과 절망을 MRI로 들여다보듯 탐색한 이 책은 짝과 결혼의 심리를 이해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안내하는 유쾌하고 통쾌한 마음의 지도이다. 이 책이 자랑하는 또 하나의 특장은 부록에 실린 ‘자기/타인 평가’ 성격 테스트와 ‘이상/현실 짝’ 유형 테스트이다. 이것은 황상민 박사가 ‘한국인을 위한, 한국인에 의한, 한국인의 심리학’을 정착시키는 과정에서 ‘짝과 결혼’에 대한 정교한 리서치를 통해 얻은 사실들을 과학적으로 도출해낸 ‘한국 최초의 한국인의 성격/짝 성향 테스트’이다. 자신의 ‘성격 유형’과 ‘짝 유형’을 직접 체크할 수 있는 이 테스트를 통해 독자들은 ‘자신을 알고, 짝을 알고, 나아가 자신이 원하는 짝을 찾는 데’ 큰 도움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결혼 심리학의 포문을 열다
나는 대한민국의 당당한 개인으로서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나 정서적으로 부모에게서 완전 독립한 자주적인 개인임을 선언하노라. 이로써 우리는 모든 사람에게 내가 선택한 배우자와 평등한 관계를 이루고 나만의 가정을 이끌어가겠다는 큰 뜻을 똑똑히 밝힌다. 이는 자손만대에 이르기까지 나와 나의 배우자가 독자적 생존 및 생활을 보장하는 정당한 권리를 가진 현명한 개인임을 알리고, 동시에 나와 배우자의 결합이 단순히 사는 곳을 옮기거나, 이 가족에서 저 가족으로 옮기는 일이 아님을 양쪽 집안에 감히 천명하는 바이다.

뜬금없는 <독립선언문>이 아니다. 이것은 대한민국의 청춘남녀에게 바치는 <결혼독립선언문>이다. 아직도 엄마손 아빠 손에 이끌려 결혼식장에 들어서거나 결혼정보회사를 등에 업고 호텔 결혼식에 올인하면서 “아름다운 날이에요, 내 짝이 나로 인해 평생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하고 미소 짓는 우리나라의 영원한 반쪽들에게 바치는 헌사이다. 짝짓기 프로그램에 출연을 신청한 4001번 째 당신에게 드리는 쿨한 청첩장이자, 날카로운 프로파일러 황상민 박사의 ‘결혼식민청산을 위한 밤샘연구’의 결과물이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그가 심혈을 기울여 작업한 ‘한국인의 짝찾기와 결혼 프로젝트’의 핵심 주제이기도 하다. ‘결혼의 사회학’은 있을지언정 ‘결혼의 심리학’이 전무했던 우리나라 상황에서 ‘대중을 위한’ 연구 결과물이 출간되었다는 것은 매우 독보적인 일이다.

짝찾기는 조건 맞추기?
괴짜 심리학자 황상민 박사. 디지털 세대의 게임 문화를 이야기하고, 21세기 한국인의 심리코드를 읽어내고, 명품에 중독된 세태를 분석한 그가 이번엔 한국인이 생각하는 ‘짝과 결혼’에 현미경을 들이댔다. 짝짓기 등급을 받기 위한 스펙 쌓기가 난무하고, 여성의 미모와 남성의 경제력이 권력이 되는 이 시대에 짝은 무엇이고 결혼은 또 무엇일까? 그는 이렇게 말한다. “대학에 들어가기 위해선 자그마치 12년을 공부하면서 결혼을 준비하는 데는 단 한 달도 공을 들이지 않습니다. 무조건 좋은 조건만 찾지요. 본인이 결혼에서 정말 원하는 게 무엇인지 모르고, 자신이 설정한 조건이 결국 자기 인생의 덫이 된다는 것도 모릅니다. 모르면 ‘그냥 당하게’ 되는데도 말입니다. 사람들이 짝을 찾는 게 어렵다고 이야기하고 결혼하기 힘들어 하는 것, 한국의 이혼율이 세계 1위를 다투고 출산율이 점점 낮아지는 것도 모두 같은 맥락에 있습니다. 만일 당신이 이런 생각에 공감하고 짝을 찾아 결혼하는 데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다면 지금부터 귀를 기울여보십시오. 그러나 만일 당신이 최적의 조건을 잘 맞춰서 ‘돈 많은 사람과 결혼하는 순간 인생이 해결될 것’이라고 믿는다면 여기서 책을 덮고 마음먹은 대로 잘 사십시오.”

짝은 조건믹스 종결자가 아니다
사람들은 흔히 ‘완벽한 짝을 만나면 완벽하게 행복해질 것’이라고 믿는다. 이때의 완벽한 짝이란 ‘좋은 조건을 골고루 구비한’ 사람을 일컫는다. 한국인의 결혼을 어렵게 만드는 주범은 바로 이 같은 통념이다. 이처럼 ‘완벽한 짝과의 행복한 삶’을 원하는 사람들이 늘어날수록 결혼은 더욱 힘들어졌다. 행복을 위한 결혼은 아예 없거나 너무 어렵기 때문이다. 더구나 스스로의 삶에서 행복을 느끼지 못하는 개인은 결혼하더라도 행복해지기 힘들다. 타인―처음엔 짝, 나중엔 자식―을 통해 행복을 찾으려는 한국인들은 결혼을 통해 행복을 얻기는커녕 또 다른 실패를 맞보게 된다. 자신이 바라는 행복의 모습이 구체적이지 않기 때문에 ‘그저’, ‘일단’ 좋은 건 다 갖다 놓는다. 최고의 조건을 두루 갖춘 ‘조건믹스종결자’를 가졌으니까 행복할 거라고 믿는다. 하지만 막상 결혼하고 나면 처음에 꿈꾸었던 행복이 슬슬 뒷걸음치기 시작한다. 그러다가 가속도가 붙으면서 행복은 물거품처럼 사라진다. 결혼 전 ‘최고의 조건’이 결혼 후 ‘최악의 조건’으로 바뀌는 일이 비일비재하기 때문이다.

결혼의 제1계명 ‘네 욕망에 충실하라!“
한국인의 마음은 이중적이다. 겉으로는 ‘쿨가이’처럼 보이기를 원하지만 속마음은 포기하고 체념한 게 많은 ‘찌질이’다. 그래서 결혼하기 전에는 자기 욕망의 순위를 매기는 데 열심이다가도 막상 결혼하고 나면 모든 욕망을 거세한 것처럼 행동한다. 그러면서 “참자 나만 참으면 된다.”’고 말한다. 하지만 그들이 정말 참는 것일까, 참으면 정말 모든 게 해결되는 것일까? 저자는 “아니다. 욕망은 거세되지 않는다. 당신의 (결혼 전) 욕망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그것이 실제 결혼생활에서 충족되었음을 인정해야 한다.”고 말한다. 그리고 조건을 따져 결혼했다가 조건이 변하는 바람에 섣부르게 이혼하지 않으려면 “자기 자신을 먼저 알고, 짝에게서 바라는 게 뭔지 정확히 알고, 그리고도 문제가 남는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구하라.”고 조언한다. “인간을 움직이게 하는 기본 동인인 욕망을 인정하는 게 뭐가 나쁜가?”고 반문하면서. 또 그는 자신의 욕망을 솔직하게 인정하는 순간, 어느 누구도 다른 사람을 욕할 일이 훨씬 더 적어진다고 말한다. 실제로 자신이 배우자를 통해서 어떤 욕망을 충족시킬 것인지 처음부터 명확히 하면 나중에 결혼해서 같이 살 때 그 욕망이 충족되었음을 인식하고 또 상대의 존재에 대한 가치를 인식하게 된다는 것이다. 그냥 막연히 “내 짝이 나로 인해 행복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하는 것은 대국민 사기극에 다름 아니라면서!

한국인의 짝찾기와 결혼 심리의 결정판
그냥 ‘이사람, 저 사람’을 선택하는 것은 짝이 아니다. TV프로그램에서 동물 짝짓기와 그리 다르지 않는 활동들을 짝이라 우기는 심리는 어쩌면 정말 짝이 무엇인지 모르기에 일어나는 일이다. 그냥 동물처럼 서로 붙기만 하면 짝이 아닐까 하고 믿는 막연한 마음의 반영이다. 이런 일은 ‘막장 드라마’의 한 장면에서도 잘 볼 수 있다. 말도 안 되는 ‘우연’이 겹치고 겹쳐 결국엔 ‘그러니까 너는 내 운명’이라며 억지스러운 결론에 도달한다. 이 모두가 우리가 막연히 믿는 짝에 대한 미신들이다. 아직도 자신의 짝을 찾고 싶은 사람, 또 여전히 자신의 짝과 결혼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이제 한국인이 생각하는 ‘짝과 결혼의 심리’를 알아야 할 것이다. 이것을 알면 우리 자신의 ‘짝을 찾을 수 있는 방법’도 알 수 있다. 이미 결혼한 사람이라면 정작 나와 살고 있는 그 사람이 나의 짝인지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또 나의 짝과 만들어가는 나의 결혼생활이 어떠하기에 나의 짝이 짝이라는 생각이 들지 않는가도 알 수 있을 것이다. 아직 결혼하지 못한 사람들은 자신의 짝이 누구인지, 또 자신이 만들어 나갈 결혼이 어떤 모습인지 알기 위해서라도 이 책을 볼 필요가 있다. 현재 짝을 만나 결혼한 사람이라면 자신이 바라고 기대했던 결혼이 왜 실제 결혼생활에서 이루어지지 않는지, 아니면 기대와 왜 다른지 그 이유를 알기 위해서 이 책을 읽어야 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황상민(지은이)

‘셜록황’이라는 닉네임으로 유명한 대한민국 대표 심리학자. 서울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하버드대학교에서 심리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하버드대학교 사이언스센터와 캘리포니아대학교에서 연구 활동을 했으며, 연세대학교 심리학과 교수를 역임했다. 한국인들이 ‘자신이 믿고 있는 것’과 ‘통념’ 사이에서 어떻게 행동하는지를 10여 년에 걸쳐 연구한 끝에 한국인의 성격 및 라이프스타일을 진단해주는 도구 ‘WPI(Whang’s Personality Inventory)’를 개발했다. 저서로 『어쨌거나 내 인생』 『황상민의 성격상담소』 『마음 읽기』 『한국인의 심리코드』 『짝, 사랑』 『대통령과 루이비통』 『독립 연습』 『디지털 괴짜가 미래 소비를 결정한다』 『대한민국 사람이 진짜 원하는 대통령』 『사이버공간에 또 다른 내가 있다』 등이 있고, 교육학 박사 이은주 선생과 함께 쓴 『공부, 삽질하지 마라』 가 있다. 현재 <황상민TV> <황심소(황상민의 심리상담소)>를 운영하면서 대한민국을 살아가는 대중의 마음과 날마다 새롭게 만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프롤로그 : 당신에게는 짝이 있습니까? = 8
CHAPTER 01 내 짝이 온다
 짝의 심리
  짝 잃은 인어공주, 짝 찾은 피오나 = 20
  짝 찾기는 욕망의 변신이다 = 23
  결혼 준비, 몇 년 하세요? = 24
  아름다운 그녀들의 삼색(三色) 결혼 = 26
  20대 그녀들의 숨겨진 이야기 = 29
 묻지마 내 인생이야
  참을 수 없는 결혼의 복잡함 = 34
  조건대로, 시키는 대로? 아니, 마음 가는 대로! = 36
  아무도 들쳐 보지 않는〈결혼의 정석〉 = 40
  결혼방정식의 변화와 달라진 해법 = 43
 내 선택을 도와줘
  선택의 패러독스 = 47
  결혼정보회사의 탄생 = 49
  최고의 기준 '돈'이 만드는 결혼의 모습 = 51
 짝은 욕망이다
  인간의 모든 행동은 욕망 충족의 과정이다 = 54
  무수리가 되려고 당신과 결혼한 줄 알아? = 55
  아내는 왜 '베프'가 될 수 없을까? = 57
  이런 이야기들은 어떤가? = 60
  욕망 충족의 경제학 = 63
CHAPTER 02 세 가지 색 결혼
 신분상승을 꿈꾸는 당신의 컬러, 블루 _ 맞춤형에서 책임형으로
  순간의 선택이 평생을 좌우한다 = 70
  불행 끝 행복 시작 _ 맞춤형 = 73
  맞춤형의 결혼 심리 = 76
  나는 피스메이커다 _ 책임형 = 76
  맞춤형에서 책임형으로 = 82
 로망을 간직한 당신의 컬러, 레드 _ 감성형에서 좀비형으로
  시인의 아내 = 86
  당신 품에 안겨 죽고 싶어요 _ 감성형 = 89
  감성형의 결혼 심리 = 91
  나는 배회한다 _ 좀비형 = 92
  감성형에서 좀비형으로 = 96
 가족주의를 지향하는 당신을 위한 컬러, 화이트 _ 패밀리형에서 보헤미안형으로
  패밀리가 간다 = 101
  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이름, 가족 = 103
  바비의 집을 떠나 켄의 집으로 _ 패밀리형 = 106
  패밀리형의 결혼 심리 = 108
  바람처럼 자유롭게 _ 보헤미안형 = 110
  패밀리형에서 보헤미안형으로 = 113
 짝짓기와 결혼의 심리가 궁금하다
  결혼을 통한 욕망의 충족 = 118
  욕망의 좌절과 결혼의 해체 = 121
  결혼하기 전 _ 당신의 욕망을 인정하라 = 123
  결혼한 후 _ 새로운 욕망을 만들어라 = 126
  결혼은 종합선물세트가 아니다 = 130
CHAPTER 03 결혼은 웨딩이 아니라 생활이다
 레디 메이드 매리지
  결혼생활의 심리를 예측하다 = 138
  하나의 결혼, 두 개의 마음 = 140
  짝과 결혼에 대한 한국인의 이중 심리 = 143
  현실 결혼생활의 심리 _ 겉으로 보이는 생활과 속으로 받아들이는 마음 = 146
  결혼의 얼굴은 일곱 빛깔 무지개 = 154
 한 지붕 두 가족 _ 자기관리형 vs 풍류형
  결혼은 내 인생의 얼굴이다 = 159
  결혼은 스펙, 짝보다 나 _ 자기관리형 = 163
  결혼은 보험, 짝은 현금 _ 풍류형 = 168
 판타지 라이브러리 _ 환상형 vs 규범형
  착한 당신, 나 만나서 행복할 거야 = 174
  결혼은 현실, 짝은 왕자 _ 환상형 = 176
  결혼은 운명, 짝은 팔자 _ 규범형 = 181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_ 솔로형 vs 종속형
  공주는 외로워! 부모는 규범형, 결혼 한 그 사람은 솔로형 = 190
  결혼은 나의 것, 짝은 옵션 _ 솔로형 = 193
  결혼은 청약부금, 짝은 ATM머신 _ 종속형 = 198
 한국 사회의 결혼은 안녕합니까?
  열린 사회의 전설 _ 좋은 스펙이 행복을 만든다는 믿음 = 208
  영원한 조건은 없다. 그렇기에, 쉽고 남보다 빠르게! = 210
  나는 소비자인가, 소비재인가? = 212
  결혼시장으로 달려가는 사람들이 원하는 것 = 214
  결혼했으면, 자식은 낳고 사나요? = 217
CHAPTER 04 이상과 현실, 나 어떡해!
 짝, 사랑은 결혼인가?
  민수와 희진이의 짝, 사랑 = 224
  결혼과 짝찾기 = 228
  세상의 모든 결혼, 그 이후 = 230
  그러면 우리는, 이제 어떻게 해야죠? = 241
  결혼 조건을 맞추면, 이혼 조건만 찾게 된다 = 243
  결혼의 방정식 = 삶의 방정식 = 246
  함께 오래 살면 짝이다 = 248
 당신을 알면, 당신의 짝이 보인다
  프로이트의 미신 = 254
  나, 이런 사람이야! = 255
  누구나의 딜레마 _ 무엇이 중요하지? = 269
  난 도대체 어떤 사람과 살고 있는 거지? = 275
  성격대로 결혼하셨군요! = 279
  당신이 원하는 결혼은 어떤 모습인가? = 281
 당신의 결혼은 안녕합니다!
  우리가 정말 결혼했을까? = 285
  각기 다른 결혼 유형에서 나타나는 이혼의 사유 = 288
  특이한 결혼의 경우 _ 솔로형 = 291
  결혼은 2인1조 게임이다 = 292
  당신의 결혼을 튜닝하라 = 295
에필로그 : 내가 결혼독립선언을 하는 이유 = 306
부록
 자기 평가 성격 = 312
 타인 평가 성격 = 316
 이상 짝 유형 = 320
 현실 짝 유형 = 324
미주&참고자료 = 328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