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 이야기 : 아이들과 함께하는 두근두근 독서 교실 (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권일한
서명 / 저자사항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 이야기 : 아이들과 함께하는 두근두근 독서 교실 / 권일한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우리교육,   2011  
형태사항
311 p. : 삽화 ; 22 cm
ISBN
9788980406692
일반주기
부록: 학년별 추천 도서, 독서 관련 참고 도서, 글쓰기 관련 참고 도서 외  
000 00711camcc2200229 c 4500
001 000045664418
005 20110902194847
007 ta
008 110902s2011 ulka 000c kor
020 ▼a 9788980406692 ▼g 03370
035 ▼a (KERIS)REQ000020323319
040 ▼a 222001 ▼c 222001 ▼d 211009
082 0 4 ▼a 028.5 ▼2 22
085 ▼a 028.5 ▼2 DDCK
090 ▼a 028.5 ▼b 2011z2
100 1 ▼a 권일한 ▼0 AUTH(211009)114809
245 2 0 ▼a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 이야기 : ▼b 아이들과 함께하는 두근두근 독서 교실 / ▼d 권일한 지음
260 ▼a 서울 : ▼b 우리교육, ▼c 2011
300 ▼a 311 p. : ▼b 삽화 ; ▼c 22 cm
500 ▼a 부록: 학년별 추천 도서, 독서 관련 참고 도서, 글쓰기 관련 참고 도서 외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28.5 2011z2 등록번호 1116408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강원도 동해바다에 인접한 초등학교에서 17년간 아이들을 만나고, 동시에 두 딸의 아버지로 아이들과 함께 책을 읽어 온 ‘책벌레 선생님’ 권일한 저자의 지극한 책 사랑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책 읽는 마음가짐에서부터 아이에게 맞는 책 골라 주기, 책 읽어 주기, 개인 책장 만들기 등 아이를 책의 세계로 이끌 수 있는 구체적인 방법들은 물론, 살아 있는 독서 감상문 쓰기, 신나는 독서 토론 등 다양한 독후 활동 사례가 담겨 있다.

아이에게 책을 권할 때는 ‘내 아이에게 맞지 않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항상 염두에 둬야 한다. 이 책에서 저자는 거듭 책 읽기가 강요되어서는 안 되며, 독서의 효용을 내세워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한다. 인생의 방향을 고민할 때는 업적이 아닌 ‘사람’을 담은 위인전에서 멘토를 만나고, 지독한 외로움에 몸서리쳐질 때는 자신과 닮은 책 속 인물을 만나 위로받고, 무릎이 꺾일 듯이 힘들고 고통스러울 때 기댈 수 있는 한 문장을 만나는 것. 자기 경험을 기반으로 한 진정성 어린 충고는 독서 교육에 관심 있는 수많은 교사와 학부모에게 깊은 감동과 실질적인 변화 가능성을 선사할 것이다.

"우리 아이, 책과 함께 살아가는 책벌레였으면 좋겠다!”
학교에서, 집에서 아이들과 함께 세상을 읽어 온
초등학교 선생님의 따뜻한 책 사랑 이야기

17년 교직 생활, 두 아이의 아빠
초등학교 아이들과 함께 읽은 책 이야기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 이야기》에는 강원도 동해바다에 인접한 초등학교에서 17년간 아이들을 만나고, 동시에 두 딸의 아버지로 아이들과 함께 책을 읽어 온 ‘책벌레 선생님’의 지극한 책 사랑 이야기가 담겨 있다. 필자는 아이들이 진정으로 책 읽기의 기쁨을 누리고 책과 함께 살아가기를 바란다면 아이가 “책이 희망”이라는 사실을 체험하게 해야 한다면서, 다년간 축적한 자신의 경험을 아낌없이 내보인다.
따라서 이 책에는 책 읽는 마음가짐에서부터 아이에게 맞는 책 골라 주기, 책 읽어 주기, 개인 책장 만들기 등 아이를 책의 세계로 이끌 수 있는 구체적인 방법들은 물론, 살아 있는 독서 감상문 쓰기, 신나는 독서 토론 등 다양한 독후 활동 사례가 담겨 있다. 이 와중에 필자가 강조하는 것은 아이에게 무작정 독서를 권할 것이 아니라 자신이 먼저 책 읽기에 빠져들어야 한다는 것. 거리낌 없이 자신을 ‘책벌레’라고 밝히는 권일한 선생님은 아이들에게 이렇게 외친다고 한다. “나를 따르라!”
이처럼 자기 경험을 기반으로 한 진정성 어린 충고는 독서 교육에 관심 있는 수많은 교사와 학부모에게 깊은 감동과 실질적인 변화 가능성을 선사할 것이다.
가르치는 사람의 눈빛을 보면 안다

우리 아이가 책 읽기에 푹 빠진 ‘책벌레’였으면 좋겠다는 마음은 교사, 학부모라면 누구나 가져봄 직한 바람이지만, 이 자연스러운 욕망의 실현은 쉽지 않다. 한쪽 벽면을 책장으로 만들거나, 소문난 전집을 구입해서 꽂아 주거나, 시시때때로 “책 읽으라”고 권하거나, 유명한 독서 논술 교실에 보내는 것이 왕도라면 차라리 좋으련만, 책을 권하면 권할수록 아이는 책에 빠지기는커녕 ‘책 읽는 척’하는 법을 익힌다. “책을 읽는다는 건 볏단을 쌓는 것 같다. 책 한 권 한 권이 쌀같이 귀하고 지식이 배를 채우는 것 같기 때문.”이라는 그럴듯한 대답을 내놓지만, 정작 아이는 책을 읽지 않는다.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 이야기》의 필자 권일한 선생님은 아이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손에 책을 쥐게 하는 것은, 책을 권하는 사람의 ‘눈빛’이라고 말한다.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감출 수는 없는 노릇. 사랑에 빠진 사람의 얼굴에서 빛이 나는 것처럼 권일한 선생님은 책 읽기에 푹 빠진 ‘책벌레’의 눈빛을 가지고 있다. 실제로 아이들은 “복도 바닥이나 창틀 위에 앉아 책을 읽는 선생님을 동물원 원숭이 보듯 구경”하고, “책장 앞에서 ‘다시 읽고 싶다!’며 감탄사를 날리는” 선생님 옆에서 책을 읽기 시작한다. 책과 사랑에 빠진 사람을 알아보는 것이다.
이런 눈빛 없이 마냥 독서를 권하기만 하는 것은 아이를 ‘혼자 적진에 보내는 것’과 같다고 한다. 낯선 글자의 숲으로 내몰린 아이는 책 속에서 펼쳐지는 새로운 세계를 만나 기쁨과 감동과 인생의 교훈을 얻는 것이 아니라, 거부감과 두려움으로 책 자체를 멀리하게 될 수도 있다. 아이가 책 읽기를 원한다면 아이의 손을 잡고 함께 도서관에 가고, 함께 책의 세계를 노닐어야만 한다는 충고는, 많은 교사와 학부모들을 성찰하고 자각하게 할 것이다.

살아 있는 독후 활동이 꿈틀거린다

‘책을 많이 읽으면 좋다.’는 의식은 다독을 권장하는 풍토로 이어지기 마련이다. 권일한 선생님은 학교 현장에서 진행되는 독서 인증제나 독서 마라톤과 같은 활동에 대해 우려와 안타까움을 표한다. 아이들은 이런 활동들이 “몇몇 아이들만의 잔치”일 뿐 “자신들이 들러리인 줄 알기 때문”에 마음을 쏟지 않는다는 것이다. 많은 아이들이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나도 아낌없이 주는 나무처럼 다른 사람에게 도움을 줘야겠다.”라고 독서 감상문을 쓰지만, 실제로 이렇게 행하는 아이는 거의 없다. 그렇기에 아이 특유의 신선함이 살아 있는 감상문을 쓸 수 있게 길을 열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 책에는 실제 아이들과의 수업을 통해 ‘독서 감상문에 무엇을 쓰면 좋을까.’를 하나씩, 하나씩 짚어 낸 경험이 담겨 있다. 한 예로 ‘밥과 김치’만 먹는 틀에 박힌 감상문 대신 밥과 반찬이 한데 어우러져 전혀 새로운 맛을 내는 ‘비빔밥’ 같은 독서 감상문을 쓰는 방법이 소개되어 있다. 실제 책을 읽고 스스로 주제어를 정해 ‘주제가 있는 독서 감상문’을 쓰거나 책이 필요한 사람에게 ‘책을 소개하는 독서 감상문’을 쓰면 아이들은 평소 쓰던 글의 몇 배 분량을 써낸다. 물론 그 안에는 아이 특유의 경험과 신선함이 녹아 있다.
한편 이 책에는 학교 현장에서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독서 토론 방법이 소개되어 있다. 책과 관련된 배경지식을 알아보는 데서부터, 자신의 입장을 두 가지로 나누어 찬성과 반대 입장을 적어 보는 ‘나 홀로 찬반 토론’, 책을 읽고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나누다가 대립되는 의견이 있으면 찬반 토론을 진행해 보는 ‘이야기식 토론’, 사회자, 양측 토론자, 심판으로 역할을 나누어 서로 다른 의견을 주고받는 ‘교차 질의식 토론’ 등이 실제의 예와 함께 수록되어 있다. 토론이라고 하면 “살벌하고 무서울 줄 알았던” 아이들은 토론에서 희열을 맛본다. 재미가 있으니 “자꾸자꾸 토론을 하자”고 하고, 옆에서 보기에 재미있어 보이니 “나도 하겠다.”고 나서게 된다. 이런 흥미로움과 즐거움 속에서 아이들은 책을 읽는 수준이 달라지고, 책과 함께 성장한다.

책과 함께 노닐며 성장하는 기쁨

독서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책 읽기의 필요성이나 장점을 열거하거나 효과적인 책 읽기 방법을 말하는 것이 어렵지 않겠지만, 정작 ‘왜 책을 읽는가’라는 물음에 답하기는 쉽지 않다. 이에 권일한 선생님은 “어떻게”보다 “왜”가 중요하다고 하면서, “왜”를 가지고 있으면 방법은 스스로 찾아가기 마련이라고 한다. 그러니 명작을 추천하거나 책 읽는 법을 알려 주는 것보다 ‘책을 읽는 이유’를 만나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많은 아이들은 책 속에서 ‘자신을 닮은 사람’을 만나면 책에 빠져든다. 그런 만남을 통해 책 읽기의 즐거움과 소중함을 깨닫는 것이다. 너무나 당연하게도 아이들은 저마다 좋아하는 책, 감동 받는 책이 다르기 마련이다. 그러니 아이에게 책을 권할 때는 ‘내 아이에게 맞지 않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항상 염두에 둬야 한다.
이 책에서 필자는 거듭 책 읽기가 강요되어서는 안 되며, 독서의 효용을 내세워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한다. 인생의 방향을 고민할 때는 업적이 아닌 ‘사람’을 담은 위인전에서 멘토를 만나고, 지독한 외로움에 몸서리쳐질 때는 자신과 닮은 책 속 인물을 만나 위로받고, 무릎이 꺾일 듯이 힘들고 고통스러울 때 기댈 수 있는 한 문장을 만나는 것. 이런 만남은 책 읽기 자체에 빠져들어 노닐 때만 가능한 법이다. 이렇게 빠져 놀다 보면 어느새 아이들은 자신이 좋아하는 분야를 찾아 지식 탐구의 즐거움을 만끽하고, 자신과 세상을 이해하며 성장해 간다. 학교 성적이 오르거나 독서 논술을 잘하게 되는 것은 이런 과정에서 부수적으로 따라오는 결과일 뿐이다.
학교 현장에서, 가정에서 아이들의 눈부신 변화를 몸으로 겪어 보았기에 권일한 선생님은 “희망인 책으로 아이들을 꺾지 말”고 “아이들이 즐겁게 책을 읽게 해 주”라고, “책에 풍덩 뛰어들어 또 다른 자신을 만나게 해 주라고”고 간곡히 부탁한다. 자신이 책을 통해 성장하는 기쁨을 맛보았기에, 마음을 다해 힘주어 말한다.
“정말 책이 희망입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권일한(지은이)

학교에서 강의를 해달라 하면 아이들과 수업하겠다고 말했다. 한 번도 본 적 없는 아이들과 수업하려면 잔뜩 긴장이 된다. ‘수업을 망치면 어떡하지?’ 불안하다. 아이들에게 인사할 때는 정말 떨린다. 그러나 막상 수업을 시작하면 달라진다. 책놀이를 하면서 마음에 여유가 생기고 아이들 표정이 점점 눈에 들어온다. 토론하면 아이들 마음이 보인다. 토론하면서 던진 질문이 아이 마음을 흔들고 마음을 울린다. 토론하면서 우는 아이를 꽤 만났다. 독서 수업이 너무 좋다고 말하며 다음에 또 오라고 하는 아이들을 만나면서 “아이 울리기”를 독서 수업의 목표로 삼았다. 교사와 학부모의 칭찬보다 ‘울리는 수업’을 더 좋아하는 책벌레 교사다. 그동안 낸 책으로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놀이>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책이야기>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글쓰기> <책벌레 선생님의 행복한 독서토론> <10대를 위한 행복한 독서토론>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들어가며 = 7
1. 행복한 책벌레가 되기 위한 마음의 준비 운동 = 15 
 하나. 강압적으로 책을 읽히지 마세요 = 19
  한 뼘 들여다보기|필요를 내세울수록 기쁨이 줄어듭니다 = 22
 둘. ' 이유'에 운전대를 맡기세요 = 25
  한 뼘 들여다보기|재주보다는 우둔한 끈기가 필요합니다 = 29
 셋. 삶으로 가르치는 것만 남습니다 = 32
  한 뼘 들여다보기|눈에 보이지 않는 환경부터 바꾸세요 = 37
 넷. 굳어 버린 지식보다 아이들의 신선함을 인정해 주세요 = 39
  한 뼘 들여다보기|베스트셀러와 추천 도서에 춤추지 마세요 = 43
 다섯. 무조건 안 된다 하지 말고, 서서히 넓혀 주세요 = 46
  한 뼘 들여다보기|맛볼 책, 삼킬 책, 소화할 책을 구분해 보세요 = 50
 책벌레 상식 _ 위대한 인물들의 공통점은? = 52
2. 행복한 책벌레가 되는 과정 
 1. 책으로 유혹하기
  더할 나위 없이 훌륭한 책은 입에서부터 = 61
  가르치는 사람 눈빛이 아이를 사로잡는다 = 65
 2. 아이의 리듬에 맞게 책 고르기 
  책을 읽는 건 독특한 그 아이다 = 73
  아이 자신이 들어 있는 책으로 유혹하자 = 76
  '미운 오리'를 만나야 책 읽기에 빠진다 = 78
 3. 한 권의 개성 있는 책과 만나기 
  도서관에서 추억을 선물하기 = 86
  음미하며 읽어 가는 개인 책장 만들기 = 90
 4. 책과 함께 살아가기
  다독에서 두루독, 집중독으로 = 97
  경탄할 만한 한 권의 책을 만나기 위해 = 101
  인생에 대한 고민이 시작될 때 위인전으로 = 104
 책벌레 상식 _ 책벌레 선생님이 책 고르는 모습 = 111
3. 진짜 독서 감상문을 써 볼까 
 1. 한 권의 책을 읽은 아이에게 
  '5분 쓰기'와 '책 읽고 알리는 글' 써 보기 = 120
  아이만의 신선한 생각을 존중해야 = 123
  차라리 비명을 지르는 게 낫다 = 127
 2. 무엇을 쓰면 좋을까 
  쓸 내용을 함께 찾아보기 = 132
  핵심 내용에 초점을 맞춰 줄거리 쓰기 = 139
  내 생각과 다른 생각을 엮어서 써 보기 = 142
 3. 다양한 독서 감상문 써 보기 
  이름뿐인 독서 감상문 = 책+나-나 = 책 = 145
  쥐어짠 독서 감상문 = 책+억지스러운 나 = 150
  비빔밥 독서 감상문 = 책+나 = 153
  주제가 있는 독서 감상문 _ 책이 읽은 나, 내가 읽은 책 = 158
  책을 소개하는 독서 감상문 = 책+너 = 166
  편지로 쓰는 독서 감상문 = 책+우리 = 170
   ① 등장인물이나 작가에게 편지 쓰기 = 171
   ② 책이 필요한 사람에게 편지 쓰기 = 175
   ③ 나 자신에게 편지 쓰기 = 180
   ④ 독서 나눔으로 편지 주고받기 = 182
 책벌레 상식 _ '거꾸로 독서 퀴즈'를 소개합니다 = 185
4. 책벌레 수준 높이기 
 1. 책을 완전히 소화하는 방법 
  사령관의 관점으로 보자 = 194
  시대와 배경을 통해 작가 읽기 = 197
  한 작가의 작품을 몽땅 읽기 = 201
  한 가지 주제를 섭렵하기 = 206
  책으로 자신을 읽어 내기 = 210
 2. 즐거운 독서 토론 시간 
  토론하기 전 배경지식 알아보기 = 218
  내 의견 점검하기 나 홀로 찬반 토론 = 222
  토의망식 독서 토론 = 226
  이야기식 독서 토론 = 227
  교차 질의식 독서 토론 = 235
 책벌레 상식 _ 읽은 책을 어떻게 정리할까? = 239 
5. 책 읽는 이유가 바뀐다 
 1. 책 읽기에 대한 편견 
  공부를 위해 책을 읽는다? = 247
  공부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를 수 있다? = 251
 2. 책을 읽는 진짜 이유
  세상의 온갖 기쁨을 만난다 = 255
  우물 안 개구리에서 벗어나는 힘 = 260
  아픈 마음에 붙이는 반창고 = 264
  사람을 살리는 한 문장 = 268
  책은 사람을 변화시킨다 = 272
 책벌레 상식 _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아이들 = 276
마치며 _ 낱말에 온도가 있다면 = 281
부록 = 289
학년별 추천 도서 = 291 
독서 관련 참고 도서 = 302
글쓰기 관련 참고 도서 = 305
각주 = 306
추천의 말 = 311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