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 (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양기호 梁起豪, 편
단체저자명
한일미래포럼, 편
서명 / 저자사항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 / 한일미래포럼 , 양기호 편저
발행사항
서울 :   한걸음더,   2011  
형태사항
331 p. : 삽화 ; 23 cm
총서사항
수림문화리포트
ISBN
9788993814354
서지주기
참고문헌: p. 322
000 00795camcc2200265 c 4500
001 000045644690
005 20110426181136
007 ta
008 110426s2011 ulka b 000c kor
020 ▼a 9788993814354 ▼g 03300
035 ▼a (KERIS)BIB000012378858
040 ▼a 211020 ▼c 211020 ▼d 211020 ▼d 211009
082 0 4 ▼a 327.519052 ▼2 22
085 ▼a 327.53052 ▼2 DDCK
090 ▼a 327.53052 ▼b 2011
245 2 0 ▼a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 / ▼d 한일미래포럼 , ▼e 양기호 편저
260 ▼a 서울 : ▼b 한걸음더, ▼c 2011
300 ▼a 331 p. : ▼b 삽화 ; ▼c 23 cm
440 0 0 ▼a 수림문화리포트
504 ▼a 참고문헌: p. 322
536 ▼a 이 책은 수림문화재단의 지원으로 출판되었음
700 1 ▼a 양기호 ▼g 梁起豪, ▼e▼0 AUTH(211009)64430
710 ▼a 한일미래포럼,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7.53052 2011 등록번호 11162320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7.53052 2011 등록번호 11162320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연례적으로 개최되는 한일 언론인심포지엄과 한일 국회의원포럼 등을 통해 한일 과거사의 현장을 돌아보고, 오늘날 한일 관계의 현상을 진단함으로써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한일 양국 지성인들의 대화를 심도 있게 다루고 있다.

1부에서는 한일강제병합 100년이라는 역사적 전환점을 맞이하여 앞으로의 한일 관계를 어떻게 이끌 것인가에 대해, 2부에서는 대중문화, 음식문화, 스포츠 문화 등을 통한 문화교류에 대해 자유롭고 창의적인 발제와 토론이 이루어졌다.

한일강제병합 100년을 돌아보고, 한일 미래 100년을 기약한다

일본은 우리에게 ‘특별한’ 나라다. 지리적으로 가까운 나라일수록 사이가 좋지 않다는 속설을 확인시키기라도 하듯 일본과 우리나라는 크고 작은 전쟁을 수없이 치렀고, 100년 전인 1910년에 우리나라를 강제로 병합한 나라도 다름 아닌 일본이다. 일본이 조선을 강제병합한 문제는 동일 문명권 내의 국가를 식민지로 전락시켰다는 점에서 서구 열강들이 제3세계 지역을 식민지화한 경우와 분명히 차이가 있다. 더구나 일본 내 일부 세력들은 현재까지도 제국주의적 침략과 식민지 지배의 정당성을 강변하고 있다.
반복해서 되풀이되고 있는 일본 정치인들의 망언과 야스쿠니 신사 참배 문제, 교과서 서술 문제, 군위안부 문제와 원폭피해자 문제, 독도를 둘러싼 영토 문제에 이르기까지 우리 입장에서 보자면 억지와 야만과 뻔뻔함이 극에 달한 나라가 바로 일본이다.
이런 문제들이 사람과 사람 사이의 일이라면 관계를 끊고 상대를 하지 않으면 그만이다. 그런데 나라와 나라 사이에는 그렇게 일도양단식으로 끊을 수만은 없는 많은 이유가 존재한다. 한국과 일본 사이는 지리적으로 가까워 마냥 멀리할 수만도 없으며, 경제적으로 서로를 돕든 이용하든 관계를 맺지 않을 수 없는 문제도 있다. 그뿐인가. 국제정치적으로도 등을 돌리고 배타적이 되었을 때 입을 수 있는 피해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이다. 그러므로 대화를 하지 않을 수 없고, 그 대화에서 뭔가 미래지향적인 관계 개선을 이루어내야 한다. 하지만 역사적으로 수없이 맞부딪쳐 온 나라와 나라 사이의 관계 개선은 말처럼 쉽지 않다. 많은 것을 참아야 하고 또한 많은 것에 대해 양보를 강요당하기도 한다. 그러나 우리는 이러한 난관을 극복하고 보다 많은 것을 얻어내야 한다.

긍정적인 이웃 관계로 나아가기 위한 한일 지성인의 대화

(사)한일미래포럼은 이렇듯 복잡 미묘한 한국과 일본의 관계를 보다 발전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양국 대학교수, 언론인, 문화계 인사 등을 초청하여 세미나를 비롯한 다양한 학술행사와 정기적인 포럼 등을 개최하고 있는 민간단체이다. 한일미래포럼은 심포지엄과 포럼 때마다 기조강연 또는 주제발표 내용 및 토론 요지 등을 묶어 자료집을 발간해 왔으며, 이번에 펴낸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도서출판 한걸음?더)는 한일강제병합이라는 불행한 역사로부터 100년째가 되는 2010년을 맞아 (재)수림문화재단(이사장 김희수)의 지원을 받아 출간하게 되었다. 이 책에서는 연례적으로 개최되는 한일 언론인심포지엄과 한일 국회의원포럼 등을 통해 한일 과거사의 현장을 돌아보고, 오늘날 한일 관계의 현상을 진단함으로써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한일 양국 지성인들의 대화를 심도 있게 다루고 있다.
먼저 1부에서는 한일강제병합 100년이라는 역사적 전환점을 맞이하여 앞으로의 한일 관계를 어떻게 이끌 것인가에 대해 고려대 조광 교수, 서울대 기미지마 가즈히코(君島和彦) 교수가 기고했고, 한일 언론인과 전문가들이 대담을 통해 의견교환의 장을 마련했다.
2부에서는 양국 국민의 피부에 와 닿는 대중문화, 음식문화, 스포츠 문화 등을 통한 문화교류에 대해 자유롭고 창의적인 발제와 토론이 양국의 대학생과 언론인들에 의해 이루어졌다.
3부에서는 한일강제병합 100년을 맞이하여 특집 기획물을 제작한 한일 양국의 신문사와 방송사들의 담당자 그리고 관계자들이 ‘한일 상호 이해의 모색’이라는 주제로 개최한 심포지엄에서 발표한 내용을 실었다.
4부에서는 한일 관계는 단순히 양국 간의 문제가 아니라 동아시아 그리고 나아가서는 전 세계적 차원에서 논의해야 하는 문제가 되었다는 공통인식을 전제로, 어떻게 하면 한일 관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축할 것인가에 대해 양국 실무 정치인과 외교관, 한일 관계 전문가들의 깊이 있고 진지한 발표와 제언을 들었다.

2011년 3월 11일의 대지진과 해일, 원전 방사능 누출로 인해 극심한 고통을 겪고 있는 일본에 대해 한국 국민들이 진심 어린 위로를 보내고 있는 것은 무엇보다 이웃사랑, 인류애라는 민족성을 보여주고 있으며, 활발해지고 있는 문화교류의 영향도 다소간 작용한 결과로 보인다. 양국의 상호 방문자가 연간 500만 명에 이를 정도로 활성화된 인적 교류와 점점 확대되어 가는 문화교류에 더해 수림문화재단, 한일미래포럼과 같은 단체의 다양한 노력들이 배가될 때 한일 간의 뿌리 깊은 앙금과 반감들은 누그러지고 긍정적인 이웃 관계가 형성될 것이라는 게 이 책의 결론이자 희망사항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양기호(엮은이)

1984년 연세대학교 정치외교학과와 동대학원 졸업, 1994년 일본 게이오대학 정치학박사 학위 취득. 미국 듀크대학교 방문교수, 대통령자문 동북아시대위원회 전문위원, 현대일본연구회 회장, 한국정치학회 한일교류위원장, 한국국제정치학회 일본분과위원장 등 역임. 2012년 일본 릿쿄대학에서 강의, 일본국제교류기금 펠로십 도호쿠대학에서 초빙연구원을 지냈다. 현재 성공회대학교 일본학과 교수와 (사)한일미래포럼 운영위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일본의 영토분쟁』(번역),『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공편), 「일본민주당의 정책노선과 생활정치」, 『신한일관계론』(공저), 『일본지역연구』(공저), 『일본의 지방정부와 정책 과정』 등이 있다.

(사)한일미래포럼(엮은이)

한일미래포럼은 한일 양국에 있어서 심도 있는 지적 교류와 폭넓은 상호이해 증진을 목적으로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구축하고자 설립되었다. 본 포럼은 2005년 12월 (사)한일사회문화포럼으로 외교통상부에 법인 등록한 이래, 보다 다양한 의제를 수렴하고자 2007년 5월 (사)한일미래포럼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한일 양국의 국내외 문제를 중심으로 양국의 언론인, 정책담당자와 연구자, 시민단체가 참가하는 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월례 한일 미디어포럼을 중심으로 매년 한일 국회포럼과 한일 언론인심포지엄 등 한일 관계의 최전선에 서서 국내 문제와 양국 간 관계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공론의 장을 제공해 오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머리말 / 정구종[(사)한일미래포럼 대표] = 5
서문 / 신경호[(재)수림문화재단 상임이사] = 9
제1부 2010년 한일 지식인의 시각
 제1장 미래를 위한 한일 간의 역사 대화 = 19
 제2장 일본과 한국에서의 '병합 100년' = 41
 제3장 한일 언론인 대담 - 2010년 어떻게 볼 것인가 = 61
제2부 21세기 한일 간 상호 이해와 교류의 현장
 제4장 한일 신세대와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 83
 제5장 일본 대중문화와 한일 간 상호 인식 = 103
 제6장 한국 음식의 세계화와 일본 = 121
제3부 2010년과 한일 언론보도
 제7장 2010년 한일 신문보도와 평가 = 139
 제8장 2010년 한일 방송보도와 평가 = 193
제4부 한일 미래 100년을 향한 제언
 제9장 한일 신시대와 공동 번영 = 225
 제10장 한일 역사 화해와 글로벌 협력 = 245
 제11장 2010년, 100년의 파고를 넘어서 = 293
 제12장 한일 협력과 파트너십의 구축 = 307
편집자 글 / 양기호 = 323
『2010년 한일 지성의 대화』공저자 = 329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