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번역학 발전사

번역학 발전사 (2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Snell-Hornby, Mary, 1940- 허지운, 역 신혜인, 역 허정, 역 신오영, 역
서명 / 저자사항
번역학 발전사 / 메리 슈넬-혼비 지음 ; 허지운 [외]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2010  
형태사항
310 p. ; 23 cm
총서사항
이화 통역번역학 총서
원표제
(The) turns of translation studies : new paradigms or shifting viewpoints?
ISBN
9788973008926
일반주기
옮긴이: 허지운, 신혜인, 허정, 신오영  
감수: 김혜림  
서지주기
참고문헌(p. 282-302)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Translating and interpreting -- Research -- History
000 01124camcc2200361 c 4500
001 000045610109
005 20100920151741
007 ta
008 100917s2010 ulk b AR 001c kor
020 ▼a 9788973008926 ▼g 93700
035 ▼a (KERIS)REW000000096970
040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0 ▼a 418/.02072 ▼2 22
085 ▼a 418.02072 ▼2 DDCK
090 ▼a 418.02072 ▼b 2010
100 1 ▼a Snell-Hornby, Mary, ▼d 1940- ▼0 AUTH(211009)140867
245 1 0 ▼a 번역학 발전사 / ▼d 메리 슈넬-혼비 지음 ; ▼e 허지운 [외] 옮김
246 1 9 ▼a (The) turns of translation studies : ▼b new paradigms or shifting viewpoints?
260 ▼a 서울 : ▼b 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c 2010
300 ▼a 310 p. ; ▼c 23 cm
440 0 0 ▼a 이화 통역번역학 총서
500 ▼a 옮긴이: 허지운, 신혜인, 허정, 신오영
500 ▼a 감수: 김혜림
504 ▼a 참고문헌(p. 282-302)과 색인수록
650 0 ▼a Translating and interpreting ▼x Research ▼x History
700 1 ▼a 허지운, ▼e▼0 AUTH(211009)101366
700 1 ▼a 신혜인, ▼e▼0 AUTH(211009)101367
700 1 ▼a 허정, ▼e▼0 AUTH(211009)38908
700 1 ▼a 신오영, ▼e▼0 AUTH(211009)6647
900 1 0 ▼a 슈넬-혼비, 메리,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18.02072 2010 등록번호 11159252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18.02072 2010 등록번호 11159252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언어학이나 문학 이론의 한 분야로 치부되어왔던 번역학이 독일 낭만주의 시대를 출발점으로 하여 하나의 독립된 학문으로 발전해가는 과정을 살펴본 연구서이다. 괴테, 프리드리히 슐라이어마허 등 번역학의 선구자로부터 현대 번역학의 개척자로 일컬어지는 카타리나 라이스, 제임스 홈즈에 이르기까지 대표적인 연구자들의 이론을 비롯해 번역 연구의 주요 담론을 총망라함으로써 번역학의 발전 과정과 그 핵심 연구들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주로 번역 이론과 기법 등에 초점을 맞춘 기존의 번역학 관련 저서들과는 달리 번역학이라는 학문을 보다 거시적이고 사회적인 맥락에서 분석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 책에서는 번역학의 발전 과정에 있어서 새로운 동력이 된 1980년대의 문화적 전환을 중심으로 최근 30여 년 동안의 주요 연구 동향과 성과를 중점적으로 살펴보고 있다. 특히 1980년대 독자적인 학문으로 자리를 굳히게 된 번역학이 1990년대를 거치면서 다른 학문과의 폭넓은 교류를 통해 다학제적 학문으로 발전해가는 과정을 자세하게 소개한다.

또한 당시의 지배적인 학계의 관점에 새로운 시각을 제시했으며 오늘날 번역학의 패러다임에 혁신적인 변화를 가져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기술번역학과 스코포스 이론, 비언어적 커뮤니케이션 등 이 시기에 이루어진 주요 연구들을 살펴보고, 나아가 기술의 발전, 세계화와 같은 사회문화적 변화가 번역학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분석한다.

이 책에서 저자는 번역학의 발전을 이끌어온 핵심 연구들을 체계적으로 고찰함으로써 단순히 번역학의 학문적 궤적을 좇는 데 그치지 않고 번역학의 현재의 위치를 진단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까지 제시하고 있다.

이 책은 총 6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1장에서는 번역학이 독립 학문으로서 부상하게 된 출발점을 독일 낭만주의 시대로 보고, 괴테와 슐라이어마허, 훔볼트, 벤야민 그리고 로젠츠바이크와 같은 번역학 선구자들의 자취를 추적해 그들의 이론과 연구 성과를 알아본다. 또한 1970년대의 ‘화용론적 전환’을 배경으로 현대 번역학의 개척자로 꼽히는 레비, 나이다, 라이스, 홈즈 등의 활동에 대해서도 자세하게 설명한다.
2장에서는 번역학이 독자적인 학문으로 자리 잡을 수 있었던 1980년대 ‘문화적 전환’ 시기의 주요 학문적 움직임을 분석하고, 당시 발표된 대표적인 이론인 기술번역학, 스코포스 이론, 번역행위 이론, 해체주의 등에 대해 살펴본다.
3장에서는 1990년대 발전한 번역학의 분야와 이 시기에 소개된 주요 용어에 초점을 맞춰 다학제적 학문으로서의 번역학에 대해 논하고 있다. 특히 투리의 번역 규범과 체스터만의 밈 개념을 번역 윤리와 관련지어 살펴보고, 비언어적 커뮤니케이션과 다매체 번역을 연구 사례와 함께 소개한다.
4장에서는 통역과 번역에 있어 실증 연구에 대한 요구가 강해지면서 나타난 방법론적 변화와, 기술이 급격히 발전하고 세계가 글로벌화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변화 등 1990년대 번역학에서 일어난 두 가지 주요 전환에 대해 고찰한다.
5장에서는 번역학의 현주소를 비판적 시각으로 살펴본다. 1970년대 우세했던 언어학적 개념과 관점이 다시 지지를 받는 회귀 현상을 지적하는 한편, 영어권에서 제대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는 독일의 주요 번역 이론을 검토하고 이러한 연구가 국제적으로 주목받을 수 있도록 자세하게 소개하고 있다.
6장에서는 번역학의 미래에 대한 예측을 제시하면서 번역가의 사회적 지위를 높이고 독립 학문으로서의 번역학의 위치를 공고히 하기 위해 관련 연구자들과 실무자들이 더욱 노력을 쏟아야 한다고 강조한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메리 슈넬-혼비(지은이)

1940년 영국 미르필드 출생으로, 스코틀랜드 성앤드류대학교를 졸업하고 스위스 취리히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오스트리아 빈대학교 번역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대표 저서로는 Translation Studies: An Integrated Approach와 Verb-descriptivity in German and English: A contrastive study in semantic fields 등이 있으며 특히 문학 번역에 관심을 가지고 연구 활동을 계속 하고 있다.

허지운(옮긴이)

고려대학교 불어불문학과 졸업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통역학 석사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통역번역학 박사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통역학과 한영전공 조교수 한영 국제회의 통역사

신혜인(옮긴이)

대학에서 공업디자인을 전공한 신혜인 작가는 아이들과 놀 때 가장 행복하다고 한다. 캠핑 테이블, 아동용 귀가 시스템 등 아동용 제품 디자인을 해온 신혜인 작가는 아이들의 감성에 맞는 캐릭터 개발에 강점이 있다.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는 것에 빠져, 미술 유치원에서 시작해 중고등학교 시절을 미술 학원에서 보낸 신혜인 작가는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그림, 부드러운 색채로 아이들의 감성을 울리고 있다. 앞으로 공업디자인을 접목한 동화 일러스트레이션을 하는 데 주력할 계획이며 ‘글·그림 신혜인’의 동화책을 내고자 한다. 동화 일러스트로 <뭉게구름의 비밀> <크리스마스트리의 비밀> <냉장고의 비밀>이 있다.

허정(옮긴이)

이화여자대학교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했으며, 다년간 기업체 번역을 진행했다. 현재 번역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에서 출판 기획 및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역서로는 『번역학 발전사』가 있다.

신오영(옮긴이)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번역학과에서 한영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동 대학원 박사과정에 재학 중이며 번역사 및 카피라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김혜림(감수)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대학원 한중과에서 석사학위를, 동 대학원 중어중문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2011년 현재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며 동 대학교 통역번역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한국의 독자들에게 = 5
책머리에 = 6
저자 서문 = 10
서론 = 14
제1장 독립 학문으로서 번역학의 부상 = 21
 1.1. 위대한 선구자 = 23
 1.2. 새로운 길의 개척: 야콥슨에서 패프케까지 = 42
 1.3. 언어학의 화용론적 전환 = 66
 1.4. 제임스 홈즈의 유산 = 74
제2장 1980년대의 문화적 전환 = 85
 2.1. 기술번역학: '조작학파'를 재조명하며 = 86
 2.2. 스코포스 이론과 기능주의적 접근법 = 91
 2.3. 번역행위 모델 = 100
 2.4. 해체주의: 번역과 캐니벌리즘 = 105
 2.5. 1980년대를 회고하며 = 110
제3장 1990년대의 '다학제적' 발전 = 117
 3.1. 언어학을 넘어서 = 119
 3.2. '제국주의의 눈' = 151
 3.3. 독자의 위치 = 173
제4장 1990년대의 전환 = 191
 4.1. 실증적 전환 = 192
 4.2. 글로벌화로의 전환 = 212
 4.3. 베누티의 이국화: 새로운 패러다임인가? = 237
제5장 21세기의 시작과 번역학 = 243
 5.1. U턴: 다시 원점으로? = 245
 5.2. 새로운 패러다임 혹은 관점의 전환? = 259
 5.3. "전쟁이 아니라 대화를": '번역 전환'을 향하여 = 265
제6장 번역학의 미래 = 275
참고 문헌 = 282
찾아보기 = 303

관련분야 신착자료

Duché-Gavet, Véronique (2021)
Métayer, Guillaume (2020)
Barral, Céline (2020)
Norton, Bonny (2021)
Oustinoff, Michaël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