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불편해도 괜찮아 : 영화보다 재미있는 인권 이야기 (28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두식 金斗植
서명 / 저자사항
불편해도 괜찮아 : 영화보다 재미있는 인권 이야기 / 김두식 지음
발행사항
파주 :   창비,   2010   (2012)  
형태사항
378 p. : 천연색삽화 ; 23 cm
ISBN
9788936471897
일반주기
기획: 국가인권위원회  
서지주기
인용영화·드라마 목록: p. 360-364
000 00703camcc2200241 c 4500
001 000045604458
005 20130204174047
007 ta
008 100805s2010 ggka b 000c kor
020 ▼a 9788936471897 ▼g 03300
035 ▼a (KERIS)BIB000012088031
040 ▼d 222001 ▼d 211009
082 0 4 ▼a 323.4 ▼2 23
085 ▼a 323.4 ▼2 DDCK
090 ▼a 323.4 ▼b 2010z1
100 1 ▼a 김두식 ▼g 金斗植 ▼0 AUTH(211009)17189
245 1 0 ▼a 불편해도 괜찮아 : ▼b 영화보다 재미있는 인권 이야기 / ▼d 김두식 지음
260 ▼a 파주 : ▼b 창비, ▼c 2010 ▼g (2012)
300 ▼a 378 p. : ▼b 천연색삽화 ; ▼c 23 cm
500 ▼a 기획: 국가인권위원회
504 ▼a 인용영화·드라마 목록: p. 360-364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58848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58848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68722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6887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4107671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6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기증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3103940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7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기증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310394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8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5128908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9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5129991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58848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58848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68722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116887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4107671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기증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3103940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기증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310394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5128908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23.4 2010z1 등록번호 15129991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그동안 법,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 기독교 등의 문제를 종횡무진 파헤쳐온 김두식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이번에는 ‘인권’을 들고 왔다. “또 인권이야?” 혹은 “인권은 늘 뻔한 소리”라는 섣부른 판단은 금물. 이것은 김두식만이 쓸 수 있는 인권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주지하듯이 김두식 교수는 자타가 공인하는 ‘영화광’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약 80여편에 이르는 영화, 드라마, 다큐멘터리를 인용하며 촌철살인의 말솜씨로 인권을 맛깔스럽게 풀어내고 있다.

바로 지금, 당신의 인권지수와 취향을 체크해보세요!
http://blog.changbi.com/human/

김두식, 이번에는 인권이다!

그동안 법,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 기독교 등의 문제를 종횡무진 파헤쳐온 김두식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이번에는 ‘인권’을 들고 왔다. 헌법의 기본정신은 다수의 의견을 존중하면서도 소수의 인권을 보호하는 것임을 강조하고(『헌법의 풍경』), 철옹성 같은 사법계의 권위에 잔뜩 주눅든 시민들에게 목소리 낼 것을 독려하며(『불멸의 신성가족』), 소수자를 이단으로 내모는 한국 교회에 신랄한 일침을 가한(『교회 속의 세상, 세상 속의 교회』) 전작들을 생각해본다면, 결국 그가 정말로 하고 싶었던 이야기는 우리 시대 약자들의 인권이 아니었을까?
“또 인권이야?” 혹은 “인권은 늘 뻔한 소리”라는 섣부른 판단은 금물. 이것은 김두식만이 쓸 수 있는 인권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주지하듯이 김두식 교수는 자타가 공인하는 ‘영화광’이다. 국가인권위원회의 기획으로 이 책을 집필하게 된 저자는 약 80여편에 이르는 영화, 드라마, 다큐멘터리를 인용하며 촌철살인의 말솜씨로 인권을 맛깔스럽게 풀어내고 있다.


우리의 ‘인권감수성’을 유쾌하게 깨워줄 단 한권의 책!


지랄 총량의 법칙은 모든 인간에게는 일생 쓰고 죽어야 하는 ‘지랄’의 총량이 정해져 있다는 법칙입니다. (…) 사춘기 자녀가 이상한 행동을 하더라도 그게 다 자기에게 주어진 ‘지랄’을 쓰는 것이겠거니, 생각하면 마음이 편해집니다. _청소년 인권

동성애자들의 인권문제는 전적으로 프라이버시에 속한 문제이기 때문에 이성애자들이 관용하고 말고 할 문제가 전혀 아닙니다. (…) 이성애자들이 공기처럼 누리고 사는 권리들을 동성애자들도 당연히 누릴 수 있어야 합니다. 그것으로 족합니다. _성소수자 인권

누군가 저에게 다큐멘터리를 제작할 기회를 준다면, 먼저 최근 10년간 한국 드라마에서 따귀 때리는 장면만 모두 모아서 보여준 뒤 그 문제점을 지적해보고 싶습니다. 이 다큐멘터리의 초반 10분 동안은 그냥 아무 설명 없이 따귀 장면만 계속 보여주겠습니다. 짝, 짝, 짝, 짝…… _여성과 폭력

우리 생활과 밀접한 주제임에도 인권이 늘 멀게만 느껴지는 이유는 당장 내 문제가 아니면 살아가는 데 별다른 불편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이다. 단지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수많은 사람들이 차별받고 있지만, 불편하지 않다는 이유로 수많은 사람들이 무심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 저자는 ‘누군가 알아서 잘하고 있겠지’ 하고 방심하는 바로 그 순간 인권 유린이 시작되고, ‘당장 나 먹고살기도 힘든데 남의 일까지 어떻게 신경쓰나’ 하고 자꾸 넘어가다보면 어느새 그 일이 구조화되어 결국은 내 문제로 바뀌어 있음을 발견하게 될 거라 경고한다. 때문에 일상 속에서 인권감수성 을 기르는 일이 필수적인 것이다.
이 책의 특장은 뭐니뭐니해도 ‘불편함’에 익숙해져버린 우리의 감수성을 경쾌한 터치로 톡톡 건드려 깨워준다는 점인데, ‘새로운 불편함’을 느끼게 되는 그 과정이 엄숙하거나 당위적이기는커녕 너무나도 유쾌하고 즐겁다. 청소년 인권을 이야기하는 데서 ‘지랄 총량의 법칙’이라는 위대한 인생법칙을 발견하고, 늘 머리로만 이해해온 성소수자 인권을 역지사지의 입장에서 생각게 하는 저자의 입담은 언제나 그렇듯 읽는 이의 무릎을 치게 한다.
내용은 크게 청소년, 성소수자, 여성, 장애인 인권처럼 일상적인 문제부터 시작해 노동자, 종교와 병역거부, 검열 등 국가권력의 문제를 거쳐, 인종차별과 제노싸이드 같은 국제적인 문제까지 넓은 스펙트럼을 아우르고 있다. 적지 않은 분량이지만, 일단 첫 페이지를 넘기고 나면, 두시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르게 빠져드는 영화처럼 책 속에 몰입하게 된다. 책을 덮으면 어느새 새로운 인권감수성의 세계에 눈뜨게 되는 것은 물론이다.


거장의 작품에 이런 ‘옥의 티’가…?

일단 새로운 인권감수성의 세계에 눈을 뜨면, 이전에 보지 못했던 또다른 세상을 보게 될 것이다. 마냥 재미있게 보았던 영화도 예전처럼 즐길 수만은 없다. 예컨대 용감무쌍한 근육질 병사 300명이 ‘오리엔탈’ 괴물들을 무찌르는 영화 「300」(잭 스나이더 감독 2006)은 어떨까. 저자는 화려한 영상 뒤에 “인종주의, 여성과 장애인 차별”이 도사리고 있으며, “영화의 흐름에 몸을 싣고 ‘팬티만 입은 근육맨’들에 열광하다보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이 위험한 조류에 동조하게” 된다고 지적한다.
이렇게 ‘대놓고’ 차별과 배제를 정당화하는 영화가 있는가 하면, 영화를 만드는 사람조차 의식하지 못하고 관객 또한 별 생각 없이 넘겨버리는 영화도 있다. 거장이 만든 영화라고 해서 예외는 아니다. 저자는 베를린영화제에서 감독상과 신인배우상을 수상하며 호평을 받은 영화 「오이시스」(이창동 감독 2002)를 예로 들며 ‘장애인과 전과자에 대한 사회의 편견’을 훌륭하게 보여준 수작이지만, 뇌성마비 장애인 주인공과 자신을 ‘동일시’해보면 전혀 다른 시각으로 영화를 바라볼 수 있음을 보여준다.
이렇듯 거장의 작품도 조금만 달리 보면 ‘옥의 티’가 보인다. 그러나 이러한 ‘옥의 티’는 단순한 실수라기보다는 그동안 우리가 너무나 익숙하게 살아온 생활세계의 반영인 것이다. 머리로만 이해할 것이 아니라, ‘다른 사람의 입장이 되어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유다. 이 책을 통해 저자가 하고 싶은 말도 결국 “대접받고 싶은 대로 남을 대접하라”는 것이다. 입장을 바꿔놓고 생각하면 이 세상 어느 누구도 ‘소수자’가 아니다. 저자의 말마따나 “모두가 똑같은 입장에서 누가 누구를 관용한단 말인가”. 성인독자들뿐만 아니라 모든 청소년들과도 함께 읽어볼 만한 이 책을 자신있게 내놓는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두식(지은이)

서울에서 태어나 고려대 법대를 졸업하고 군법무관, 서울지검 서부지청 검사, 변호사로 일했다. 코넬대 로스쿨에서 석사학위(LL.M.)를 취득한 후 한동대 법학부 교수를 거쳐 2006년부터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에서 형법, 형사소송법, 형사정책을 가르치고 있다. 한국출판문화상을 받은 『헌법의 풍경』을 비롯해 『평화의 얼굴』 『불멸의 신성가족』 『교회 속의 세상, 세상 속의 교회』 『불편해도 괜찮아』 『욕망해도 괜찮아』 『공부 논쟁』(공저) 『법률가들』 등 몇권의 책을 썼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책머리에 : 새로운 불편을 느끼기 위하여 = 4
제1장 네 멋대로 해라 - 청소년 인권
 미쳐가는 아이들과 조기유학 = 15
 지랄 총량의 법칙 = 17
 네 멋대로 해라 = 20
 미친 교육과 펭귄의 시대 = 26
 엄친아 이야기의 가장 큰 피해자는 엄친아 = 32
 '천천히' 대학 가기 = 37
 옷이라도 자유롭게 입도록 하자 = 43
제2장 왜 이렇게 불편할까? - 성소수자 인권
 왜 이렇게 불편할까? = 53
 '다름'을 대하는 태도 = 59
 하비 밀크와 그의 시대 = 61
 호모포비아가 낳은 위스키 고백 = 66
 동성애자 차별의 논리들 = 70
 여러분 주변의 동성애자들 = 76
 동성애자의 결혼 = 81
제3장 뺨따귀로 사랑 표현하기 - 여성과 폭력
 여성을 이야기하기란 어렵다 = 91
 현빈의 폭력, 소지섭의 난폭질주 = 95
 「똥파리」가 보여주는 '진짜' 폭력 = 100
 「연애의 목적」, 혹은 성희롱의 목적? = 104
 못생기면 사람도 아니다 = 106
 포스트페미니즘의 빛과 그림자 = 111
 새로운 가족의 탄생 = 117
제4장 공주는 아무것도 할 수 없었을까? - 장애인 인권
 장애인 차별을 정당화하는 영화? = 129
 동일시와 비인간화 = 132
 사람 잡는 우생학 = 137
 「오아시스」의 빗나간 과녁 = 141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공주 = 145
 장애를 보는 두 시선 = 150
 정상성과 비정상성을 넘어 = 156
제5장 한국의「빌리 엘리어트」는 언제 나올까? - 노동자의 차별과 단결
 영국병을 치유한 새처 총리? = 165
 「빌리 엘리어트」, 아버지의 눈으로 다시 보는 탄광파업 = 168
 노조가 죽은 이후…「브래스트 오프」 = 174
 의심스러울 때는 약자의 이익으로 = 178
 정치파업과 비정규직 문제 = 183
 한국의「빌리 엘리어트」는 언제 나오나? = 189
 한명의 인재가 1만명을 먹여 살린다? = 194
제6장 1년에 600명의 청년들이 교도소에 가는 나라 - 종교와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
 「밀양」, 놀라운 '기독교'영화 = 199
 비합리적이지만 사라질 수 없는 종교 = 208
 「방문자」의 강지환은 스타가 되었지만, 계상은… = 213
 대체복무를 인정해야 할 이유 = 220
 병역필 남성들의 심리적 장벽을 넘어 = 223
제7장 영화 화면을 자르는 사람들 - 검열과 표현의 자유
 영화 화면을 자르고 뭉갠 사람들 = 235
 사전검열은 언제나 절대적으로 위헌 = 243
 반면교사: 미국의 등급제도 = 252
 누가 등급을 매기는가? = 260
 같은 누드라도 동성애는 안되는 이유 = 265
 아, 정말 불편하다 = 273
제8장 누가 앵무새를 죽였는가? - 인종차별의 문제
 언제나 화제의 중심에 서 있던 커포티 = 279
 영화 번역이 만들어내는 부적절한 상하관계 = 283
 아이들이 심판한 나라 = 286
 『앵무새 죽이기』의 시대 = 290
 백인의, 백인에 의한, 백인을 위한 영화 = 295
 왜 이렇게 강간 이야기가 많을까? = 301
 우리는 너희들이 더 무섭거든요 = 312
 「박치기」의 역지사지 = 318
제9장 그냥 다 죽이면 간단하지 않나요? - 차별의 종착역, 제노싸이드
 폭격과 제노싸이드 = 325
 모든 생명은 동등한 가치를 갖는가? = 335
 르완다의 진실을 그린「해마다 4월이면」 = 342
 국가가 괴물이 되면 = 347
 과연 한두 악인의 문제인가? = 352
 겨우 0.05%의 다름 = 355
인용영화ㆍ드라마 목록 = 360
주 = 365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