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지리산 황금능선의 봄 (Loan 1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백남오
Title Statement
지리산 황금능선의 봄 / 백남오 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서정시학,   2009.  
Physical Medium
293 p ; 21 cm.
Series Statement
서정시학 수필선
ISBN
9788992362566
000 00667camccc200229 k 4500
001 000045598530
005 20100805071131
007 ta
008 090427s2009 ulk 00 ce kor
020 ▼a 9788992362566 ▼g 03810 : ▼c \11000
035 ▼a (KERIS)BIB000011636040
040 ▼a 211034 ▼c 211034 ▼d 211034 ▼d 211010
082 0 4 ▼a 895.746 ▼2 22
085 ▼a 897.47 ▼2 DDCK
090 ▼a 897.47 ▼b 백남오 지
100 1 ▼a 백남오 ▼0 AUTH(211009)19597
245 1 0 ▼a 지리산 황금능선의 봄 / ▼d 백남오 저.
260 ▼a 서울 : ▼b 서정시학, ▼c 2009.
300 ▼a 293 p ; ▼c 21 cm.
440 ▼a 서정시학 수필선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Education Reserves(Health Science)/ Call Number 897.47 백남오 지 Accession No. 14107435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20여 년간 지리산을 일백 회 이상 오른 백남오의 수필집. 이번 수필집에서 작가는 오랜 지리산행을 바탕으로 광활한 지리산 전역을 서정화 시키고 있다. 1부 꿈꾸는 유토피아, 2부 정신과 역사의 현장에서, 3부 죽어서도 묻어둘 그리움 등 27편의 작품과, 작품해설로 구성되었다.

20여 년간 지리산을 일백 회 이상 오른 백남오의 수필집 <지리산황금능선의 봄>이 「서정시학」 수필선으로 출간되었다.

이번 수필집은 작가가 오랜 지리산행을 바탕으로 광활한 지리산 전역을 서정화 시키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또한 단일 산을 소재로, 한권으로 문학 작품화했다는 사실은 문단에서 처음 있는 일로 알려지고 있다. 특히 지리산을 찾는 인구가 연간 8백여 만 명을 돌파하고 있는 가운데 나온 이번 산문은, 산행기가 순수문학작품으로 승화되고 있다는 점에서 산악인들의 관심도 끌고 있다.

전체적인 내용은, 1부 꿈꾸는 유토피아, 2부 정신과 역사의 현장에서, 3부 죽어서도 묻어둘 그리움 등 27편의 작품과, 작품해설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293 쪽이다.

문학평론가 최동호 교수(고려대)는“백남오의 산문은 지리산을 백회 이상 오르내리며 얻어진 남다른 글이다. 병약한 자의식의 소산이 아니다. 문장이나 수사의 공교함을 훌쩍 뛰어넘는 그의 글에서 나는 땀이 밴 인간의 향기를 느낀다. 봄날 지리산 황금 능선을 홀로 걸어가는 그의 뒷모습이 행간의 도처에서 아지랑이처럼 살아 움직인다. 청정무구한 마음으로 산을 오르고 가식 없이 인간을 사랑하는 분들이 이 책을 읽는다면 크게 공감하는 바가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추천한다.

문학평론가 문흥술 교수(서울여대)는“백남오의 수필문학은 전통수필문학양식에서 볼 때 매우 이질적이다. 결국 지리산이 문학이고 문학이 지리산인 자리에 그의 독창적인 수필이 놓인다.”고 분석한다.
그러면서“다음 생애에 다시 태어나더라도 지리산의 푸른 산하를 헤매고 다닐 운명, 그것이 작가 백남오의 운명이다. 그러기에 그는 목숨이 붙어 있는 한 결코 그 운명을 거역할 수 없다. 더욱 깊고 넓어진 새로운 영원의 세계를 찾아, 지리산을 헤매고 다닐 것이다. 그것이‘지리산=문학’인 그의 작가적 운명이다.”고 평했다.

작가는“지리산은 구차한 일상을 잊게 해 주는 큰 정신과 역사가 있고, 황홀한 이상세계로의 초대도 해주었다. 영원히 안착해야할 피안의 세계까지도 그 속에 숨어있으리란 확신도 가지게 되었다. 그것이 늘 밤잠을 마다한 이른 새벽에 지리산을 오르게 한 힘이었다.”고 「지리산에서 만난문학」에서 적고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백남오(지은이)

수필가. 문학평론가. 지리산을 3백여회 오름. 2004년 '서정시학' 수필 추천, 2015년 '수필과 비평' 평론신인상 등단. 2009년 수필집 『지리산 황금능선의 봄』이 문화체육관광부 우수문학도서에 선정. 2011년 『고등학교 국어』 교과서에 수필 「겨울밤 세석에서」 수록. 2011년 문학으로 경남대학교 한마공로상 수상 . 2014년 『고등학교 문학』 교과서(지학사) 공동저자. 마산무학여고 교사. 마산대학교 교양학부 교수. <경남문학> 주간 역임. 2018년 현재) 경남대학교 수필교실 지도교수 겸 청년작가아카데미 초빙교수. 진등재문학회 고문. 작품집 『지리산 황금능선의 봄』 『지리산 빗점골의 가을』 『지리산 세석고원의 여름』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1부 꿈꾸는 유토피아
 자서 = 5
 지리산에서 만난 문학 = 13
 청학동 가는 길 = 21
  화개동천
  선유동
  삼신봉
  불일폭포
  쌍계사
 지리산의 여름 = 29
  추성리
  칠선계곡
  천왕봉
  장터목
  창암능선
 지리산의 만추 = 39
  새재
  독바위
  쑥밭재
  하봉
  조개골
 겨울 지리산 = 47
  중산리
  천왕봉
  세석
  노고단
  화엄사
 영원령 가는 길 = 57
  반선
  와운마을
  와운능선
  연하천
  영원령
 악양벌 유토피아 = 65
  쌍계사
  상불재
  원강재
  성제봉
 반야성지 묘향대의 밤 = 74
  반선
  심마니능선
  반야봉
  묘향대
  노고단
 연하봉의 선경 = 88
  판기마을
  청래골
  일출봉
  천왕봉
  로타리산장
2부 정신과 역사의 현장에서
 새해 천왕봉에서 = 99
  천왕봉
  중봉
  써레봉
  마야계곡
  순두류
 황금능선의 봄 = 106
  덕산
  구곡산
  국수봉
  안내원
 대성골의 비밀 = 114
  대성동
  대성폭포
  영신대
  선비샘
  의신마을
 비 내리는 벽송사 능선 = 126
  벽송사
  벽송사능선
  쑥밭재
  광점동
 신록 속의 인연 산행 = 137
  어름터
  향운대
  두류봉
  상내봉
  독녀암
 달의궁전을 아십니까 = 149
  달궁
  반야봉
  임걸령
  성삼재
 천왕봉의 성모상 = 158
  로타리산장
  중산리
  천왕사
 상무주암에서 길을 보다 = 169
  실상사
  약수암
  문수암
  상무주암
  영원사
 겨울밤 세석에서 = 179
  대성마을
  대성골
  세석
  장터목
  백무동
3부 죽어서도 묻어둘 그리움
 일출봉의 새해 일출 = 187
  백무동
  한신계곡
  세석산장
  일출봉
  장터목
 혼자 걷는 지리산길 = 195
  청래골
  일출봉
  영신봉
  남부능선
  자빠진골
 오봉마을에서 꿈을 꾸다 = 204
  오봉마을
  공개바위
  상내봉
  새봉
  새재
 반야봉의 낙조 = 213
  반선
  화개재
  반야봉
  묘향대
  이끼골
 세석고원의 가을 = 220
  거림
  세석
  장터목
  중산리
 첫 지리산행에 대한 회상 = 227
  중산리
  천왕봉
  세석산장
  거림
 죽어서도 묻어둘 그리움 = 237
  백무동
  장터목
  천왕봉
  하봉
  국골
 와운마을에서의 특별한 밤 = 246
  오도재
  반선
  와운마을
  정령치
 이제 지리를 떠나야 할 때인가 = 252
  한신지곡
  제석단
  두류능선
  성안마을
해설 지리산이 문학이고 문학이 지리산인 자리, 그 독창적 수필 / 문흥술[서울여대교수, 문학평론가] = 261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