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직박구리 연주회 : 감성시인 박하영의 두번째 시집

직박구리 연주회 : 감성시인 박하영의 두번째 시집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박하영
서명 / 저자사항
직박구리 연주회 : 감성시인 박하영의 두번째 시집 / 박하영.
발행사항
서울 :   코드미디어 ,   2009.  
형태사항
151 p. : 삽도 ; 21 cm.
총서사항
Rainbow ; 005
ISBN
9788996270447
000 00581namccc200217 k 4500
001 000045568777
005 20100805042616
007 ta
008 100105s2009 ulka 000ap kor
020 ▼a 9788996270447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15 ▼2 22
085 ▼a 897.17 ▼2 DDCK
090 ▼a 897.17 ▼b 박하영 직
100 1 ▼a 박하영 ▼0 AUTH(211009)6516
245 1 0 ▼a 직박구리 연주회 : ▼b 감성시인 박하영의 두번째 시집 / ▼d 박하영.
260 ▼a 서울 : ▼b 코드미디어 , ▼c 2009.
300 ▼a 151 p. : ▼b 삽도 ; ▼c 21 cm.
440 0 0 ▼a Rainbow ; ▼v 005
945 ▼a KINS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17 박하영 직 등록번호 1115620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17 박하영 직 등록번호 11156209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창조문학회 신인상 시 부문으로 문단에 데뷔한 박하영 시인의 두 번째 시집. 시인의 시에서 핵심적으로 드러나는 영혼의 빛깔은 '자유'이다. 삶의 굴레로 덧씌워진 장벽을 허물어 자유로이 날고 싶은 날갯짓이다. 이는 첫 시집에서의 색감이며 이어온 두 번째의 시집이 추구하는 몸짓이다.

박하영의 시에서 핵심적으로 드러나는 영혼의 빛깔은 ‘자유’이다. 삶의 굴레로 덧씌워진 장벽을 허물어 자유로이 날고 싶은 날갯짓이다. 이는 첫 시집에서의 색감이며 이어온 두 번째의 시집이 추구하는 몸짓이다. ‘바람이고 싶은 시혼詩魂의 자유’와 한 마리 나비가 되어 이 꽃 저 꽃 분분히 날 수 있는, ‘무한대의 우주를 순례하는 나비가 되고 싶은 자유’의 갈망인 것이다.

언제나 무슨 일에서나 의연하고 담대한 박하영 시인의 두 번째 시집은 조용한 음성으로 삶의 진리를 깨우쳐주시는 어머니의 음성이 들린다. 고향의 새소리와 바람소리 솔잎향기가 난다. 고요히 저무는 붉은 저녁노을 빛이 아름다운 자연의 숨소리를 들을 수 있다.

- 지연희(시인, 수필가)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박하영(지은이)

전남 함평 출생 창조문학회 신인상 시 부문으로 당선 (현) 창시문학회 회장 문파문학회 부회장 현대수필, 분당수필 회원 저서 시집 <바람의 말> 시집 <직박구리 연주회>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작가의 말

1부 나비이고 싶다
유리창
사랑하고 싶다
나비이고 싶다
널 비껴 간 날
내가 너를 생각함은
혼자 가는 길
그럴 수 없다 하네요
눈물 속에 피는 꽃
꿈일지 모르던 소망 하나
어느 간이역 쯤 내리고 싶다
그 소리 지금 어디서 들으랴
네가 가버린 날
이별의 긴 둑길
길 떠나는 아침
밤기차를 타고
시간의 뒤안길
꽃지에서
고향 들녘

2부 그 겨울
그 겨울
민들레 영토
개망초
바람 부는 날
버팀돌
꽃의 반란
꽃을 매달고 흐르는 섬진강
갈대의 외침
그리움을 만나려면
그리움 탓
꿈의 궁전
사랑의 보따리
내 길을 가듯 그렇게 가리
눈이 내린다
딸에게
내 친구 그녀는
절망의 늪을 건너는 사람아
고3 딸들에게

3부 직박구리 연주회
사랑 한 조각
직박구리 연주회
젊은 날은 가고
세상사 둥글둥글
기분은 짱
태풍 전야
흔들리며 가네
습지공원에서
가을 산
오늘 못 본 황산
허브 마을을 찾아
시신봉에서
증도, 엘도라도의 밤
돌이 웃고 있다
아리조나 인디언 마을
안개에 떠밀려 횡성에 가다
죽녹원에 들린 발길
관방제림 둑길

4부 촛대 바위
촛대 바위
탄천에 밤이 내리면
북한강으로 간다
물소리
안흥항
저물어 가는 바다
실미도의 바람
시화호를 건너며
영흥도의 밤
파도의 울음소리
무의도
빛이 갈라지는 선상에서
저무는 소래 포구
향일암의 새벽은 열리고
뗏목을 타고
바다는 삶을 충전시키는 중
아오시마 팜비치에서
나이아가라 폭포에서

5부 봄빛따라 왔더니
봄소식
봄을 담아 오다
산동 산수유 마을
봄 마을
봄 캐러 가는 길
할미꽃
봄빛 따라 왔더니
란 향에 즈음하여
논두렁의 향기
동백 숲에서
억새풀
백두산에 올라
발왕산 올라서서
아파트 숲속
바람 바람 바람
이 세상 끝난 날
이별의 밤
인생의 종착역

작품 해설 : 지연희, 「무한대의 우주를 순례하는 나비의 날갯짓」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

김순옥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