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인문학으로 광고하다 :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 (499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박웅현 강창래, 저
서명 / 저자사항
인문학으로 광고하다 :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 / 박웅현, 강창래 지음
발행사항
파주 :   알마 :   문학동네,   2009   (2012)  
형태사항
270 p. : 천연색삽화 ; 23 cm
ISBN
9788992525633
000 00695camcc2200217 c 4500
001 000045546790
005 20130321182833
007 ta
008 090826s2009 ggka 000c kor
020 ▼a 9788992525633 ▼g 03100
035 ▼a (KERIS)REQ000012255277
040 ▼a 211040 ▼c 211040 ▼d 244002 ▼d 211009
082 0 4 ▼a 659.101/9 ▼2 23
085 ▼a 659.1019 ▼2 DDCK
090 ▼a 659.1019 ▼b 2009
100 1 ▼a 박웅현 ▼0 AUTH(211009)17398
245 1 0 ▼a 인문학으로 광고하다 : ▼b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 / ▼d 박웅현, ▼e 강창래 지음
260 ▼a 파주 : ▼b 알마 : ▼b 문학동네, ▼c 2009 ▼g (2012)
300 ▼a 270 p. : ▼b 천연색삽화 ; ▼c 23 cm
700 1 ▼a 강창래, ▼e▼0 AUTH(211009)26176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55039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730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87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87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9034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6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8537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7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8539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8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9406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9 소장처 학술정보관(CDL)/B1 국제기구자료실(보존서고5)/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54628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10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3103862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1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지정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51278581 도서상태 지정도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1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지정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51278582 도서상태 지정도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55039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730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87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887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69034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8537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8539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2119406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학술정보관(CDL)/B1 국제기구자료실(보존서고5)/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1154628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3103862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지정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51278581 도서상태 지정도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지정 청구기호 659.1019 2009 등록번호 151278582 도서상태 지정도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광고라는 도구를 사용하여 창의성에 대해 이야기하는 책이다. 박웅현이 만든 성공한 광고에 집중해서 창의성의 비밀을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박웅현은 우리에게 잘 알려진 수많은 광고를 만든 사람이다. 그는 한국적인 상황과 맥락에 맞는 창의성을 바탕으로 대중과 소통하고 공감을 얻어낸 광고를 제작해왔다.

그의 창의력과 창의성 관련 강의는 이미 광고업계는 물론, 일반 기업체와 방송가 PD들 사이에서도 유명하다. 이는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 기술이 전문가들로부터 공감을 받고 있다는 증거일 것이다. 그렇다면 도대체 왜 박웅현을 ‘크리에이티브’하다고 말하는 걸까? 왜 그가 만든 광고물을 보며 ‘크리에이티브’하다고 말하는 걸까? 그의 창의성의 비밀은 무엇일까? 박웅현은 한마디로 자신의 창의성의 바탕은 인문학적인 소양이라고 말한다.

그렇다면 그가 말하는 인문학적인 소양이란 무엇인가? 그가 지닌 ‘크리에이티브’의 요체는 무엇이며, 많은 사람들을 감동시키는 광고를 만들어내는 ‘소통의 기술’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이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이 만든 광고와 강의를 바탕으로 그의 창의성과 소통의 비밀을 살펴보자.

“소통을 잘하기 위해서 창의력이 필요합니다.
그 창의력은 인문학적인 소양에서 나오는 거고요.
인문학이라고 하니 무겁게 느껴질지 모르지만
유홍준의《문화유산답사기》를 생각해보세요.
100만 부가 넘게 팔렸잖습니까. 어쩌면 진짜 인문학적인 것은
사람들에게 재미와 즐거움을 주는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녀의 자전거가 내 가슴속으로 들어왔다·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넥타이와 청바지는 평등하다·차이는 인정한다 차별엔 도전한다·현대생활백서·사람을 향합니다·생각이 에너지다·진심이 짓는다…
박웅현이라는 이름은 대중에게 아직은 낯설다. 그러나 우리는 이미 박웅현을 잘 알고 있다.

박웅현이 만든 광고는 인문학적인 창의력과 소통이 돋보인다. 가치지향적이다. 상식적이다. 시대와 상황의 맥락 속에서 강하게 작동한다. 그의 광고 속에는 늘 사람이 있다. 어렵지 않고 참 쉽다. 그래서 사람들은 그의 광고에 공감하고 또 감동한다.

[기획 의도]
이 책은 단순히 광고에 대해 서술한 책이 아니다. 창의성에 관한 책이다. 창의성에 대해 이야기해보려고 광고라는 도구를 사용했을 뿐이다. 박웅현이 만든 성공한 광고에 집중해서 창의성의 비밀을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전 세계적으로 직종이나 분야에 관계없이 ‘창의성’이 화두가 되고 있다. 한 기업을, 한 사람을, 어떤 컨텐츠를 평가할 때도 ‘얼마나 창의적인가?’라는 평가 기준이 빠지지 않는다. IQ에서 EQ로, 이제는 그 모든 것에 앞서 CQ(창조성 지수)가 절대적으로 요구되며, 창의성은 이 시대 최고의 덕목이자 반드시 갖춰야 할 스펙이 되었다. 이런 시대적 분위기에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창의적’인 생각은 ‘창의적’인 결과물을 만들어내며, 창의적인 컨텐츠는 엄청난 수익으로 연결되기 때문이다. 창의적이지 않은 결과물은 결코 주목받을 수 없으며 시장에서 살아남기도 어렵다. 기업 경영 또한 마찬가지다. 창의적인 리더십이 창의적인 기업을 만든다.
그렇다면 도대체 ‘창의성’이란 무엇인가? 먼저 사전적 의미를 살펴보자. “새로운 것을 생각해내는 특성” “상상력” “고정관념 깨기” “새로운 시선을 찾는 것”이란다. 장황한 설명은 없다. 매우 간단하다. 그러나 거의 모든 사전에 “그 실체를 말로 설명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이고 있다. 창의성의 한 부분을 설명하고 있지만 그것이 곧 창의성은 아니라는 뜻이다. 한 사전에서는 “창의성의 실체에 관해서는 아직 충분히 해명되지 못하였다”고 쓰여 있다.
창의성에 대한 연구가 시작된 것도 불과 50년 남짓 되었다. 100년 전쯤, 알프레드 비네에 의해 시작된 아이큐 테스트가 개발자의 의도와 달리 미국으로 건너오면서 사람의 지능을 측정하겠다는 잘못된 생각으로 확산되었는데, 그 생각은 유전적 결정론으로 탈바꿈한 채 오늘날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우리 사회에도 그 잔재가 진하게 남아 있다.
하지만 학자들 사이에서 IQ라는 것이 인간의 지능을 재는 데 적합하지 않다는 의견이 일어났으며, 20세기 중반 길포드J.P.Guildford가 창의성을 설명하기 위해 확산적 사고라는 개념을 들고 나오면서 그 연구는 구체화되었다. 그에 따르면, IQ가 좋은 사람은 문제에 대해 항상 올바른(안정적인, 상투적인, 획일적인) 대응법을 생각해낸다. 반면 창조적인 사람들은 다양한 방식으로 연상하는 경향이 있으며, 그중 일부는 매우 유별나고 엉뚱하기까지 하다. 이런 능력은 위험하지만 가치지향적이고 변화의 원동력이 된다. 길포드는 확산적인 사고력이 창의성의 원천이라고 보았는데 여기서 확산적인 사고력이 곧 창의력인지, 유별나고 엉뚱한 것이면 창의적이라고 보아야 하는지 등의 질문이 발생한다. 학자들은 창의성을 둘러싼 다양한 질문에 답하고 싶어 하지만 창의성을 규정하는 일은 너무나 어려웠다.
이후 미하이 칙센트미하이의 연구 성과로 인해 창의성에 대해 보다 구체적인 접근이 가능해졌다. 그는 “창의성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창의성은 어디에 있는가”로 바꾸어보자고 제안했다. 그리고 “창의성은 창조적인 개인이 활동하는, 특정 전문 분야의 전문가들이 인정하는 성과물에서 찾을 수 있다”고 답했다. 그러니까 창의성을 말로 규정하기는 어렵지만 성과물을 통해 느낄 수 있다는 것이다. 결국 창의성이 무엇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다행히 그 창의성이 어디에 있는지는 알고 있으니, 그 실체를 통해서 느껴보라는 것이다. 이 말은 창의성의 실체를 느끼려면 특정 분야의 전문가들로부터 창의적이라는 평가를 받은 결과물을 살펴봐야 한다는 뜻이다.

이 책에서는 그 구체적인 결과물로 박웅현 ECD가 만든 광고에 주목했다. 한국 사회나 광고업계에서 창의적이라고 인정받은, 그의 성공적인 광고물을 바탕으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을 밝히려는 것이다. 그동안 출간된《생각의 탄생》이나《창조성의 즐거움》《몰입》같은 훌륭한 창의성 관련 해외저작물들로 인해 창의성에 대한 이해와 인식이 높아진 지금, 우리 사회에서 소통되었던 창작물을 살펴봄으로써 창의성의 실체에 한 발 더 다가가 보려는 시도인 것이다.

인터뷰이 박웅현, 그는 누구인가?
박웅현은 고려 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뉴욕 대학에서 텔레커뮤니케이션 석사 학위를 받았다. 제일기획에서 광고 일을 시작해 지금은 TBWA KOREA의 ECD로 일하고 있으며 칸국제광고제, 아시아퍼시픽광고제 심사위원을 맡기도 했다. 새로운 생각, 좋은 생각을 찾아 그것을 사람들과 함께 나누기를 좋아해 글도 열심히 쓰고 있다. 그의 머리에서 나온 대표적인 카피 또는 캠페인으로 〈사는 게 만만치 않습니다〉〈지킬 것을 지켜가는 남자〉〈그녀의 자전거가 내 가슴속으로 들어왔다〉〈2등은 아무도 기억하지 않는다〉〈경의선은 경제입니다〉〈넥타이와 청바지는 평등하다〉〈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사람을 향합니다〉〈정말이지 놀라운 이야기〉〈생각이 에너지다〉〈엑스캔버스하다〉〈진심이 짓는다〉, KTF〈잘 자, 내 꿈 꿔!〉캠페인, 던킨도너츠〈커피 앤 도넛〉, SK 텔레콤〈생활의 중심〉캠페인, 네이버〈세상의 모든 지식〉캠페인 들이 있다. 쓴 책으로는《다섯 친구 이야기》《나는 뉴욕을 질투한다》《시선》(공저),《디자인 강국의 꿈》(공저), 《아트와 카피의 행복한 결혼》(공저) 들이 있다.

박웅현은 우리에게 잘 알려진 수많은 광고를 만든 사람이다. 그는 한국적인 상황과 맥락에 맞는 창의성을 바탕으로 대중과 소통하고 공감을 얻어낸 광고를 제작해왔다. 그의 창의력과 창의성 관련 강의는 이미 광고업계는 물론, 일반 기업체와 방송가 PD들 사이에서도 유명하다. 이는 박웅현의 창의성과 소통 기술이 전문가들로부터 공감을 받고 있다는 증거일 것이다. 그렇다면 도대체 왜 박웅현을 ‘크리에이티브’하다고 말하는 걸까? 왜 그가 만든 광고물을 보며 ‘크리에이티브’하다고 말하는 걸까? 그의 창의성의 비밀은 무엇일까? 박웅현은 한마디로 자신의 창의성의 바탕은 인문학적인 소양이라고 말한다. 그렇다면 그가 말하는 인문학적인 소양이란 무엇인가? 그가 지닌 ‘크리에이티브’의 요체는 무엇이며, 많은 사람들을 감동시키는 광고를 만들어내는 ‘소통의 기술’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이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이 만든 광고와 강의를 바탕으로 그의 창의성과 소통의 비밀을 살펴보자.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박웅현(지은이)

대학에서 신문방송학을, 대학원에서는 텔레커뮤니케이션을 전공했다. 제일기획에서 광고 일을 시작해 지금은 TBWA KOREA에서 크리에이티브 대표CCO로 일하고 있다. 마음과 생각이 통하는 사람들과 함께 인문학적인 감수성과 인간을 향한 따뜻한 시선을 바탕으로 하는 많은 광고를 만들었다. <그녀의 자전거가 내 가슴속으로 들어왔다> <넥타이와 청바지는 평등하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생활의 중심> <사람을 향합니다> <생각이 에너지다> <진심이 짓는다> <혁신을 혁신하다> 등 한 시대의 생각을 진보시킨 카피들은 그 협업의 결과물들이다. 자신만의 들여다보기 독법으로 창의력과 감수성을 일깨워준 책들을 소개했으며(『책은 도끼다』, 『다시, 책은 도끼다』), 살면서 꼭 생각해봤으면 하는 가치들을 인생의 선배로서 이야기했고(『여덟 단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을 전하는(『인문학으로 광고하다』) 책들을 펴냈다. 늘 거기에 있었지만 미처 눈여겨보지 않았던 것들에 시선을 주어 매일을 풍요롭고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 진짜 사는 재미라고 생각한다.

강창래(지은이)

20년 넘는 출판 편집기획자와 대학 강사 생활을 거쳐 지금은 다방면의 글을 쓰며 강연 활동을 하고 있다.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 중인 요리 에세이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인문 분야 스테디셀러 『인문학으로 광고하다』, 글쓰기의 원칙을 타파하는 비법서 『위반하는 글쓰기』 등을 썼다. 그의 책은 어려운 주제라 해도 쉽고 재미있게 잘 읽히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출판 편집자 시절에는 고스트 라이터, 윤문 전문가로 활약하기도 했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건국대학교와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에서 강의했고, 느티나무 도서관재단에서 글쓰기를 가르쳤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오늘 아침은 나의 보물입니다 = 4
들어가는 말 = 9
프롤로그 : 박웅현은 보보다 = 15
1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 = 23
2부 광고, 잘 말해진 진실
 리모컨과 인터넷이 만든 현대적인 광고 = 41
 《토지》는 히까닥하지 않았다 = 50
 광고는 오래전부터 시였습니다 = 55
 대통령은 냉장고다 = 61
 진실의 재구성 = 67
 명작의 무덤 = 79
 촛불이라는 이름의 광고 = 97
3부 창의성의 비밀
 창의성이란 무엇인가? = 105
  창의성은 생각이 아니라 실천이다 = 105
  그럼에도 불구하고 = 111
  좋은 안테나 하나 들여놓으시죠 = 125
 창의성은 천재들의 전유물인가? = 135
  박웅현은 천재인가? = 135
  인간에 대한 오해, 아이큐는 개나 물어가라고 하세요 = 140
  세상은 천재들로 가득하다 = 144
  천재라니, 무슨 그런 섭섭한 말씀을! = 148
 박웅현의 창의성 = 153
  인문학적인 창의성 = 153
  싱크 디퍼런트 = 161
  어법에 틀린 광고 싱크 디퍼런트 = 165
  싱크 디퍼런트의 군더더기 = 170
  선택과 집중, 그 절실함의 표현 = 177
  뒤집어 보기의 아름다움 = 186
  뒤집어 보기의 따뜻함 = 193
  생활은 창의성의 보고다 = 196
  창의성이라는 양날의 칼 = 202
  시대의 맥락과 함께 호흡하는 창의성 = 208
  맥락 속의 싱크 디퍼런트 = 219
4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웅현은 어떻게 만들어졌는가
 창의성은 가능성이 아니다 = 223
 지식, 상상력, 선택과 집중 = 226
 우연한 시작 = 228
 어? 이것 봐라! 이게 내 길인가? = 233
 광고업계의 지진아 = 236
 칭찬, 배려 그리고 기다림 = 239
 수상 거부와 프레젠테이션 = 243
 날개를 달다 = 247
 운이 좋다는 말 = 251
 설득과 성공 = 257
 가치지향적인 광고 = 263
박웅현의 나가는 말 = 269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