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한국 현대시와 시정신의 행방

한국 현대시와 시정신의 행방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송기한
서명 / 저자사항
한국 현대시와 시정신의 행방 / 송기한.
발행사항
서울 :   역락 ,   2009.  
형태사항
322 p. ; 24 cm.
총서사항
역락비평신서 ; 18
ISBN
9788955567052
000 00592camccc200229 k 4500
001 000045543780
005 20100805012522
007 ta
008 090521s2009 ulk 000cu kor
020 ▼a 9788955567052
035 ▼a (KERIS)BIB000011666181
040 ▼a 222001 ▼c 222001 ▼d 211009
082 0 4 ▼a 895.71409 ▼2 22
085 ▼a 897.1609 ▼2 DDCK
090 ▼a 897.1609 ▼b 2009z15
100 1 ▼a 송기한 ▼0 AUTH(211009)117073
245 1 0 ▼a 한국 현대시와 시정신의 행방 / ▼d 송기한.
260 ▼a 서울 : ▼b 역락 , ▼c 2009.
300 ▼a 322 p. ; ▼c 24 cm.
440 0 0 ▼a 역락비평신서 ; ▼v 18
945 ▼a KINS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1609 2009z15 등록번호 1115443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문학평론가 송기한의 비평집. 임강빈의 <집 한 채>, 오세영의 <임을 부르는 물소리 그 물소리>, 김경주의 <기담>, 박무웅의 <내 마음의 UFO>, 송세헌의 <굿모닝 찰리 채플린> 등의 작품들을 분석하고, '한국시의 문제점과 가능성', '꾸준함, 풍성함, 그리고 새로움으로서의 한국 시단' 등을 살펴본다.

시에 담겨진 내용을 통칭하여 시정신이라 부른다. 그런데 이 정신은 매우 복합적인 것이어서 하나의 단선적인 잣대로 들이댈 수 있다거나 쉽게 해석되는 것을 거부한다. 그럼에도 그것을 개괄적으로 분석하고 접근해 보면, 우리는 여기에서 두 개의 커다란 축이 있음을 발견할 수 있게 된다. 하나는 시대성이고, 다른 하나는 개성이다.
어느 시기에 생산된 작품이건 시대성이 없는 작품을 상상하기란 쉽지 않다. 설혹 그것이 개인의 내밀한 감성을 담아낸 작품이라 해도 시대의 궤적을 이탈한 시란 존재하기 어려운 까닭이다. 문제는 그러한 시대성이 어떤 영역에 닿아 있는가 하는 점만 고려해 두면 그만일 것이다. 그리고 다른 하나는 개성에 관한 것이다. 개성하면 흔히 떠오는 것이 보편성과의 상관관계이다. 그렇기에 개성의 문제를 따지게 되면 자의식적인 부분만이 떠올려지게 된다. 그러나 개성을 이렇게 단순하게 설명하는 것 또한 곤란하다. 거기에는 이중의 의미망이 가로놓여 있기 때문이다. 하나가 보편과 차질되는 개성이라면, 다른 하나는 타인과 구별되는 개성이 존재한다. 그렇기에 개성은 개별성이 아니라 복합성의 영역에서 운위되어야 한다.
시에 담겨진 내용을 시정신이라 할 경우, 시대성이라든가 개성의 문제들이 별개로 다루어질 성질의 것은 아니라고 본다. 특히 시가 시대의 부산물이라 할 경우에는 더더욱 그러하다. 개성과 시대성이 적절히 결합되어 나타날 때, 한 편의 훌륭한 시가 만들어진다. 당대의 올바른 시정신이란 개성에 편중된 시나, 시대에 편중된 시에서 발휘되는 것이 아니다. 진정성이 담보된 시는 개성과 시대성이 함께 공유될 때 생산된다. 개성이 없는 시도 의미가 없고 시대성이 없는 시도 의미가 없다. 둘은 동전의 양면처럼 존재해야 한다. 독자에게 감동을 주는 시란 그런 것이 아닐까. 비평은 그러한 시를 발굴하고 이를 문학사적으로 자리매김해야 한다. 그것이 비평의 임무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송기한(지은이)

충남 논산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에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저서로 『한국 전후시와 시간의식』 『고은:민족문학에의 길』 『문학비평의 욕망과 절제』 『한국 현대시의 서정적 기반』 『시의 형식과 의미의 이해』 『21세기 한국시의 현장』 『한국 현대시와 시정신의 행방』 『한국 현대시의 근대성 비판』 『1960년문학연구』 『서정주 연구』 『한국시의 근대성과 반근대성』 『문학비평의 경계』 『비평과 인식』 『현대시의 정신과 미학』 『서정의 유토피아』(1, 2) 『현대문학의 정신사』 등이 있다. 대전대 우수학술연구상, 시와시학 평론상, 대전시 문화상 학술상 등을 수상하였다. 문학평론가. UC BERKELEY 객원교수를 거쳐 현재 대전대학교 국어국문창작학부 교수로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책머리에 = 5
1
 한국시의 문제점과 가능성 = 13
 일상과 관념 그리고 시 = 20
 생명력 회복의 참다운 공간, 대지 = 26
 현대시에 투영된 서울의 산들 = 44
 기독교적 상상력과 시에서의 몇 가지 의미 = 63
 서정에 이르는 자아의 세 가지 태도 = 77
 해방공간의 서정시와 현대시의 근원 = 96
2
 자기성찰이 빚어낸 순응의 경지 - 임강빈의『집 한 채』 = 123
 언어에 의한 국토의 재발견 - 오세영의『임을 부르는 물소리 그 물소리』 = 134
 '시극(詩劇)'으로서의『기담(奇談)』의 언어전략 - 김경주의『기담(奇談)』 = 145
 상처에서 빚어진 성장 에네르기의 힘 - 박무웅의『내 마음의 UFO』 = 154
 일상에서 관찰되는 삶의 편린들 - 송세헌의『굿모닝 찰리 채플린』 = 173
 역사 영웅을 통한 민족사의 새로운 각성 - 김파의『천추의 충혼 안중근』 = 187
 자아를 찾아가는 말의 풍경들 - 김완하의『허공이 키우는 나무』, 정진규의『껍질』, 정호승의『포옹』 = 198
 삶의 진정성을 찾기 위한 끝없는 여로 - 문정희의『나는 문이다』, 유자효의『여행의 끝』, 이시영의『우리의 죽은 자들을 위해』 = 216
 '바람'이미지의 변증법적인 승화로서의 시 - 이은봉론 = 230
 생태적 담론으로서의 자연의 의미 - 임영조론 = 240
3
 경계 혹은 교차점이 주는 상상력의 힘 = 257
 시를 만들어내는 기억의 기능들 = 273
 현대시 속에 구현된 유토피아 의식 = 286
 일상과 상상력의 생산적 회로 = 301
 꾸준함, 풍성함, 그리고 새로움으로서의 한국 시단 = 310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