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민촌 : 이기영 단편선

민촌 : 이기영 단편선 (3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기영, 1895-1984. 조남현, 편
서명 / 저자사항
민촌 : 이기영 단편선 / 이기영 ; 조남현 책임편집
발행사항
서울 :   문학과지성사,   2006  
형태사항
525 p. : 연보 ; 21 cm
총서사항
한국문학전집 ;28
ISBN
8932017123 893201552X (세트)
내용주기
농부 정도룡 -- 민촌 -- 아사 -- 호외 -- 해후 -- 종이 뜨는 사람들 -- 부역 -- 김군과 나와 그의 아내 -- 변절자의 아내 -- 서화 -- 십 년 후 -- 맥추 -- 수석 -- 봉황산
서지주기
참고문헌: p. 522-523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541328
005 20170421174541
007 ta
008 060726s2006 ulkj b 000cj kor
020 ▼a 8932017123 ▼g 04810
020 1 ▼a 893201552X (세트)
035 ▼a (KERIS)BIB000010517194
040 ▼a 211023 ▼c 211023 ▼d 211043 ▼d 211009
082 0 4 ▼a 895.733 ▼2 22
085 ▼a 897.35 ▼2 DDCK
090 ▼a 897.35 ▼b 이기영 민b
100 1 ▼a 이기영, ▼d 1895-1984.
245 1 0 ▼a 민촌 : ▼b 이기영 단편선 / ▼d 이기영 ; ▼e 조남현 책임편집
260 ▼a 서울 : ▼b 문학과지성사, ▼c 2006
300 ▼a 525 p. : ▼b 연보 ; ▼c 21 cm
490 1 0 ▼a 한국문학전집 ; ▼v 28
504 ▼a 참고문헌: p. 522-523
505 0 0 ▼t 농부 정도룡 -- ▼t 민촌 -- ▼t 아사 -- ▼t 호외 -- ▼t 해후 -- ▼t 종이 뜨는 사람들 -- ▼t 부역 -- ▼t 김군과 나와 그의 아내 -- ▼t 변절자의 아내 -- ▼t 서화 -- ▼t 십 년 후 -- ▼t 맥추 -- ▼t 수석 -- ▼t 봉황산
700 1 ▼a 조남현, ▼e
830 0 ▼a 한국문학전집 (문학과지성사) ; ▼v 28
945 ▼a KINS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35 이기영 민b 등록번호 1115426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카프와 프로문학의 대표 작가 이기영. 그가 발표한 수십 편의 단편소설들 가운데 사회사나 사상운동사로서의 자료적 가치가 높으면서 또 소설 양식으로서의 구조미를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14편을 선별해 수록했다. 문학과지성사 한국문학전집의 스물여덟 번째 권이다.

우리 문학사의 주옥같은 작품을 한자리에 모은 한국문학전집은 작가별로 편차를 두어 목록을 기획했다. 작가의 대표작을 중심으로 구성하되 대표작으로 인정되는 작품들과 숨겨진 수작들도 다양하게 실었다. 또한 작품의 원본을 토대로 연재본과 다른 판본과의 대조로 오류를 수정했다.

각 작가의 전공자들인 책임 편집자들이 충실한 낱말 풀이와 해설, 주석을 통해 작품에 대한 길잡이를 제공한다. 맞춤법과 띄어쓰기의 변환 작업에는 가급적 현대어 표기를 적용시켰고, 저작권 관련 사항도 정식 계약을 체결하여 진행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기영(지은이)

충남 아산에서 태어나 천안으로 이사하여 그곳에서 성장기를 보냈다. 몰락해 가는 빈궁한 가정환경, 갑자기 세상을 떠난 어머니로 인한 침울한 아동기를 고전소설과 신소설을 탐독하며 보냈다. 1906년 아버지 이민창과 안기선 등이 세운 천안 사립영진학교에 입학해 신학문을 배웠다. 1908년에는 자신의 의사와는 상관없이 조혼하게 되었는데, 이것은 이기영의 작품 속에서 조혼의 폐습을 비판하고 자유연애를 지향하는 내용이 빈번한 이유가 되었다. 소학교 졸업 후에 한동안 방랑과 방황의 시기를 보내다가 1918년 귀향하여 논산 영화여학교에 근무했다. 3·1운동을 계기로 현대 문학예술을 지향하게 되었으며, 1922년 일본으로 건너가 동경 세이소쿠(正則) 영어학교에서 고학하였고, 유학생 모임에서 포석 조명희를 만났다. 1923년 관동 대지진으로 학업을 중단하고 귀국한 후, 1924년 ≪개벽≫ 현상 모집에 단편 <옵바의 비밀편지>가 3등으로 당선되어 문단에 나왔다. 1925년에 조명희의 주선으로 ≪조선지광≫의 편집 기자가 되었고, 같은 해 8월 최서해, 이상화, 송영, 한설야 등과 함께 조선 프롤레타리아 예술가 동맹(KAPF)을 창건했다. 그 무렵 신여성 홍을순과 새 가정을 꾸렸으며, 이후 계속 함께했다. 본격적인 문학 활동과 카프 가맹이 거의 동시에 이뤄짐으로써 이기영의 작품은 창작 방법과 세계관에 있어서 계급주의를 표방하였다. <농부 정도룡>, <조희 ?는 사람들>, <홍수> 등의 단편소설과 이후 발표되는 중·장편 소설들을 통해 관념 편향적인 계급주의 지도 이론을 구체적이고 실체적으로 형상화함으로써 이기영은 명실공히 카프 최고의 작가라는 칭호를 얻었다. 이기영은 카프 중앙위원 및 출판부 책임자를 지내던 중 1931년 카프 제1차 검거로 구속되었다가 2개월 만에 풀려났다. 이때 구상한 중편소설 <서화>(1933)로 호평을 받았으며, ≪고향≫을 집필하여 조선일보에 연재했다. ≪고향≫은 충남 천안의 원터마을을 무대로 일제강점기 식민지적 근대화에 따라 붕괴되고 재편되는 농촌의 모습을 고도의 사실주의적 기법으로 그려내 한국 근대소설사의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된다. 1934년 카프 제2차 검거로 다시 구속되어 1년 6개월간 옥고를 치렀다. 1936년 소시민 지식인의 과대망상증을 통해 당대 사회제도의 불합리성을 폭로하는 장편 풍자소설 ≪인간수업≫을 발표했고, 10월에는 ≪고향≫을 단행본으로 출간했다. 일제 말기에는 조선총독부의 시국인식간담회에 참석하거나 조선문인보국회에서 일하기도 했으나, 창씨개명과 일어 집필, 강연 요구를 거부하다가 1944년, 강원도 내금강으로 소개(疏開)하여 농사를 지으며 은거했다. 해방을 맞이해 상경한 후 조선 프롤레타리아 예술연맹을 주도했으며, 1946년 2월에 월북했다. 노년기까지 조소친선협회 중앙위원회 위원장, 최고인민회의 부의장, 조선문학예술총동맹 중앙위원 등 북한에서 문학예술 분야의 고위직을 두루 거쳤으며 장편소설 ≪땅≫(1948∼1949), ≪두만강≫(1954∼1961) 등을 집필했다. 1984년에 사망하여 평양 신미동 애국열사릉에 묻혔다.

조남현(엮은이)

1948년 인천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1983년 서울대학교에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73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평론부문에 당선되어 등단했다. 건국대학교 교수와 서울대학교 교수로 재직했다. 주요저서로 <일제하의 지식인문학>, <소설원론>, <문학과 정신사적자취>, <한국지식인소설연구>, <한국현대문학의 자계>, <지성의 통풍을 위한 문학>, <한국현대소설연구>, <삶과 문학적 인식>, <한국소설과 갈등>, <우리소설의 판과 틀>, <풀이에서 매김으로>, <한국현대소설의 해부>, <한국현대문학사상연구>, <한국문학의 사실과 가치>, <1990년대 문학의 담론>, <한국현대문학사상논구>, <한국현대문학사상탐구>, <비평의 자리>, <소설신론>, <한국현대소설유형론연구>, <한국현대작가의 시야>, <그들의 문학과 생애, 이기영>, <한국현대문학사상의 발견>, <한국현대소설사 1, 2, 3>, <한국문학잡지사상사> 등이 있다. 대산문학상, 대한민국학술원상 등을 수상했다. 2018년 현재 서울대학교 국문과 명예교수로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일러두기 = 6
농부 정도룡(農夫 鄭道龍) = 7
민촌(民村) = 59
아사(餓死) = 111
호외(號外) = 130
해후(邂逅) = 155
종이 뜨는 사람들 = 172
부역(賦役) = 201
김군(金君)과 나와 그의 아내 = 222
변절자의 아내 = 249
서화(鼠火) = 263
십 년 후(十年後) = 339
맥추(麥秋) = 356
수석(燧石) = 416
봉황산(鳳凰山) = 445
주 = 473
작품 해설 : 현실 반영과 비판, 투쟁과 적응 / 조남현 = 489
작가 연보 = 512
작품 목록 = 516
참고 문헌 = 522
기획의 말 = 524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