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상처입은 봉황) 선덕여왕 : 탄생부터 죽음까지 안개 속에 가려진 신라 천년의 최대 비밀 (3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용희
서명 / 저자사항
(상처입은 봉황) 선덕여왕 : 탄생부터 죽음까지 안개 속에 가려진 신라 천년의 최대 비밀 / 김용희 지음
발행사항
서울 :   다산초당,   2009  
형태사항
296 p. : 삽화 ; 20 cm
ISBN
9788963700182
서지주기
참고문헌 수록
주제명(개인명)
선덕여왕,   ?-647,   신라,   27대왕  
000 00698namcc2200229 c 4500
001 000045528611
005 20120704160901
007 ta
008 090609s2009 ulka b 000c kor
020 ▼a 9788963700182 ▼g 0390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951.901092 ▼2 22
085 ▼a 953.035092 ▼2 DDCK
090 ▼a 953.035092 ▼b 2009
100 1 ▼a 김용희 ▼0 AUTH(211009)123904
245 2 0 ▼a (상처입은 봉황) 선덕여왕 : ▼b 탄생부터 죽음까지 안개 속에 가려진 신라 천년의 최대 비밀 / ▼d 김용희 지음
260 ▼a 서울 : ▼b 다산초당, ▼c 2009
300 ▼a 296 p. : ▼b 삽화 ; ▼c 20 cm
504 ▼a 참고문헌 수록
600 0 4 ▼a 선덕여왕, ▼d ?-647, ▼c 신라, ▼c 27대왕
945 ▼a KINS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1154313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410719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보건)/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4107199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5127787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1154313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410719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보건)/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4107199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953.035092 2009 등록번호 15127787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신라 천년의 최대 비밀, 선덕여왕의 비극적인 운명을 그린 여성 팩션 역사서이다. 이 책은 그 동안 왜곡되어 왔던 여성 군주의 모습을 복원하는 데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 특히 선덕여왕이 반대 세력의 쿠데타에 의해 실각되었을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는데, 그 주역으로 김유신과 김춘추를 지목하고 있다.

“누가 한국사 최초의 여왕 선덕을 왕위에서 쫓아냈는가?”
신라 천년의 최대 비밀 선덕여왕의 비극적인 운명을 그린 여성 팩션 역사서!


MBC 드라마 '선덕여왕'의 방영이 결정되면서 선덕여왕과 관련된 소설들이 잇달아 출간되고 있다. 이러한 현상 뒤에는 문화 상품을 소비하는 대중들 중 여성의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아졌다는 배경이 있다. 선덕여왕과 관련된 책들은 대부분 사랑과 권력을 동시에 가졌거나 천하를 품은 여성으로서의 여왕을 조명하고 있다. 그런데 그 중 유일한 역사서인 《상처입은 봉황 선덕여왕》은 그 동안 왜곡되어 왔던 여성 군주의 모습을 복원하는 데 포커스를 맞추고 있어 선선함을 던져주고 있다. 특히 이 책에서는 선덕여왕이 반대 세력의 쿠데타에 의해 실각되었을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는데 놀라운 점은 그 주역으로 김유신과 김춘추를 지목하고 있다는 점이다. 신라시대의 역사를 추론할 수 있는 사료는 그리 많지 않아서 김부식의 《삼국사기》, 일연의 《삼국유사》, 그리고 진위 여부가 논쟁 중인 《화랑세기》 정도이다. 그 중에서도 특히 선덕여왕 대의 기록은 소략하다. 이처럼 열악한 조건 속에서 어떻게 역사적 복원이 가능했으며 여왕의 최후에 대해서 다른 시각을 제기할 수 있었는지 매우 궁금하다.

[저자인 김용희 교수를 만나 자세한 이야기를 들어 보았다.]

반갑습니다. 선생님께서는 이번에 출간하신 《상처입은 봉황 선덕여왕》에서 선덕여왕이 김유신과 김춘추 세력에 의해 실각되었을 가능성을 제기하고 계십니다. 그 근거가 무엇인가요?
선덕여왕의 최후를 보면 비담의 난 중에 갑자기 사망합니다. 그리고 그 다음 왕위를 진덕여왕이 잇게 되지요. 이전의 사료를 보면 진덕에 관한 기록은 전무합니다. 즉, 급조된 왕이었다는 이야기지요. 진덕을 왕위에 올린 사람은 김유신과 김춘추였습니다.
그리고 선덕여왕의 정치적 동반자였던 용춘과 자장율사의 최후에도 의문점이 있습니다. 용춘은 선덕여왕 대에 최고 실력자였는데 선덕여왕이 죽은 해에 그 역시 죽음을 맞습니다. 그런데 어떻게 죽었는지, 어느 절에 위패를 모셨는지에 대한 기록이 전혀 남아 있지 않습니다. 고구려와 당의 외교에서 실패했던 김춘추 세력 대신 기용된 자장율사는 김춘추가 왕위에 오른 후 정암사에서 몸을 날려 죽습니다. 즉, 김춘추가 선덕여왕과 대립하는 새로운 권력이었다는 것이지요.
실제로 고대 사회에서는 군주가 어떤 정치적 책임 때문에 폐위되거나 살해되는 경우가 종종 있었습니다. 미실에 의해 왕이 되었던 진지왕이 그녀를 배신한 대가로 폐위되거나 일본의 히미코 여왕이 부족민들에 의해 살해된 후 ‘하늘 문 뒤에 숨기’라는 신화로 남은 경우 등을 들 수 있지요.
저는 선덕여왕이 살해되기보다는 폐위되어 유폐되었을 가능성이 높다고 봅니다. 그리고 그녀가 숨었던 하늘 문은 지금 대구 팔공산에 있는 부인사였을 듯합니다. 신라시대에 부인이라는 말은 왕후나 왕녀를 지칭하는 말이었는데 부인사에서는 지금까지도 선덕여왕을 추모하는 숭모제가 이어져 내려오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앞에서 말씀하신 의미로 ‘상처입은 봉황’이라는 제목을 붙이신 것인지요?
물론 그런 의미가 포함되어 있습니다만 거기에서 그치는 것은 아닙니다. 선덕여왕은 말년에 정치적인 패배를 겪으면서 물러났기 때문에 역사에 온전히 기록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여성이라는 이유도 올바른 평가를 받지 못하는 큰 요인이 되었지요. 대표적인 예로 김부식은 선덕여왕의 통치를 암탉이 우는 것에 비유했고 당 태종 이세민 역시 선덕여왕 대신에 자신의 친족을 신라의 왕으로 삼는 것이 어떻겠느냐고 조롱했을 정도입니다. 한국사에서 여왕은 선덕여왕과 진덕여왕, 진성여왕 세 명이 등장하는데 다른 여왕들 역시 제대로 된 기록을 남기지 못했습니다.

반만년 역사 동안 남성들의 독점해 왔던 왕좌에 어떻게 여성이 오르게 되었는지 무척 궁금합니다.
선덕여왕이 왕위에 오르기까지는 지난한 권력 투쟁이 있었습니다. 언니인 천명공주와도 왕위 계승권을 놓고 대립이 있었고 대원신통 미실의 후원을 받던 용수, 용춘 형제도 경쟁 상대였습니다. 선덕여왕의 아버지 진평왕은 선덕여왕보다는 그녀가 낳은 손자가 왕위를 잇기를 바랐습니다. 이 때문에 선덕여왕을 남편을 셋이나 두게 되지요. 그러나 후사가 없었고, 이웃나라 일본에서 스이코가 여성의 몸으로 천황이 되고 천하절색 미실이 정국을 주도하는 등 여성들의 정치 참여가 활발했던 배경이 있었기 때문에 선덕여왕은 왕위를 계승할 수 있었습니다. 진평왕은 스이코 천황에게 보관목조미륵반가사유상을 보내는데 여기에는 일본에 있던 가야계의 분노를 달래려는 목적도 있었지만 여성이 왕이 될 수 있음을 대내외에 알리려는 의도가 있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선덕여왕이 그동안 다른 인물들에 비해 평가 절하되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최초로 여성이 왕이 되었다는 것만으로 그녀를 높이 평가할 수 있을까요?
제가 선덕여왕의 정치를 높이 사는 이유는 그녀가 단지 여성이었기 때문이 아니라 여성 특유의 포용의 정치, 문화의 정치를 폈기 때문입니다. 당대의 전쟁 기록을 보면 선덕여왕 이전과 이후 시대는 신라의 정복 전쟁이 활발하게 펼쳐졌습니다. 원광법사가 제창한 세속오계에서 살생과 전쟁을 허락했던 이유도 이러한 시대적 배경 때문이었고, 그만큼 인적 손실과 백성들의 고통도 컸습니다.
그러나 선덕여왕 대에 신라가 정복 전쟁을 감행한 경우는 단 1회에 불과합니다. 선덕여왕은 전쟁 대신 안민과 문화 정책을 선택했습니다. 대표적인 사례가 대민 구휼 사업입니다. 삼국시대의 대민 구휼 사업은 왕권 강화책의 일환으로서 초기 이외에는 찾아볼 수 없습니다만 선덕여왕 대에는 구휼 사업이 활발하게 이루어졌지요. 이뿐만 아니라 분황사 건립, 황룡사 구층목탑 제작 등 불사가 활발하게 이루어졌는데 당대의 불사는 종교적인 성격뿐만 아니라 경제적인 목적도 같이 있었습니다. 사찰을 중심으로 시장이 형성되었고 시장에 관원을 두어 세금을 거두었는데 그 규모가 당나라 장안과 비슷할 정도였습니다.
불교의 진흥은 무속 신앙에서 고급 종교로 이행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것으로서 백성들을 교육시키는 효과 또한 컸지요. 이처럼 문화 정치를 폈던 것은 선덕여왕에게 아킬레스건이 되기도 하였습니다. 군사적인 부분에서 활발한 정복 전쟁을 펴지 않았으니까요. 가야계의 설움을 안고 있던 김유신과 왕위 계승권에서 밀려난 김춘추 세력에게 이는 좋은 쿠데타 명분이 되었을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지금 현대 여성들이 왜 선덕여왕에 대해 알아야 하는지에 대해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선덕여왕은 오천년 한국사 동안 남성들이 전유했던 왕위에 여성의 몸으로 도전하여 권력을 쟁취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의 소신대로 정치를 펴서 민중들의 삶을 윤택하게 했습니다. 다른 왕들이 정복 전쟁에 나서면서 대외적인 업적을 쌓기에 치중할 때에 백성들을 돌보는 안민 정책을 선택했던 것이지요. 뿐만 아니라 구층 목탑을 건립하는 등 문화적인 마인드와 함께 시장을 활성화시켜 경제를 되살리는 실리적인 정책을 폈습니다. 이것은 죽어서도 도리천의 천신이 되어 신라를 지키겠다고 유언을 남길 정도로 강렬했던 그녀의 국가와 민중들에 대한 애정에서 비롯된 것이었습니다. 단지 여성이어서만이 아니라 이 시대에 리더란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가라는 면에서 선덕여왕의 삶에 대해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용희(지은이)

이화여자대학원에서 국문학 석사 학위를 받고 경원대학교에서 국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2009년 현재 단국대학교에서 여성학을 가르치고 있다. 그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여성 관련 논문들인 「초창기 여성 명창고」, 「황진이와 이매창 연구」, 「선덕여왕의 즉위 조건과 설화에 대한 연구」 등을 발표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프롤로그 
제1장 여왕의 탄생 
제2장 신라 최고의 팜므파탈 미실 
제3장 누구를 왕으로 삼을 것인가? 
제4장 일본 국보 1호와 향기 없는 모란꽃의 비밀 
제5장 선덕여왕은 왜 세 명의 남편을 두었을까? 
제6장 김유신, 김춘추와 혈맹을 맺다 
제7장 시련을 딛고 여왕의 자리에 오르다 
제8장 짝사랑의 화신, 지귀 
제9장 온 누리를 불심으로 채우리 
제10장 선덕여왕의 예지력과 김춘추의 위기 
제11장 선덕여왕이 남긴 업적과 닥쳐온 시련 
제12장 하늘 문 뒤에 숨기 
제13장 도리천의 여신, 삼국을 통일하다 
참고문헌

관련분야 신착자료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학술심포지엄 (2021)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2021)
국립김해박물관 (2021)
어반플레이. 편집부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