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한의학, 식민지를 앓다 : 식민지 시기 한의학의 근대화 연구

한의학, 식민지를 앓다 : 식민지 시기 한의학의 근대화 연구 (2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단체저자명
연세대학교 . 의학사연구소 , 편
서명 / 저자사항
한의학, 식민지를 앓다 : 식민지 시기 한의학의 근대화 연구 = (The)modernization of Korean traditional medicine during the colonial period / 연세대학교 의학사연구소 엮음.
발행사항
서울 :   아카넷 ,   2008.  
형태사항
310 p. : 삽도 ; 23 cm.
총서사항
연세의학사총서 ; 1
ISBN
9788957331378 9788957331361(세트)
일반주기
공저자: 김남일, 박윤재, 신규환, 양정필, 여인석, 이꽃메  
서지주기
서지적 각주와 색인수록
000 00934camccc200277 k 4500
001 000045483597
005 20100807071156
007 ta
008 080916s2008 ulka b AQ 001c kor
020 ▼a 9788957331378
020 1 ▼a 9788957331361(세트)
035 ▼a (KERIS)BIB000011444054
040 ▼d 211046 ▼d 211046 ▼d 211009
041 0 ▼a kor ▼a eng
082 0 4 ▼a 610/.95 ▼2 22
085 ▼a 610.99 ▼2 DDCK
090 ▼a 610.99 ▼b 2008z8
245 0 0 ▼a 한의학, 식민지를 앓다 : ▼b 식민지 시기 한의학의 근대화 연구 = ▼x (The)modernization of Korean traditional medicine during the colonial period / ▼d 연세대학교 의학사연구소 엮음.
260 ▼a 서울 : ▼b 아카넷 , ▼c 2008.
300 ▼a 310 p. : ▼b 삽도 ; ▼c 23 cm.
440 0 0 ▼a 연세의학사총서 ; ▼v 1
500 ▼a 공저자: 김남일, 박윤재, 신규환, 양정필, 여인석, 이꽃메
504 ▼a 서지적 각주와 색인수록
710 ▼a 연세대학교 . ▼b 의학사연구소 , ▼e▼0 AUTH(211009)97478
945 ▼a KINS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610.99 2008z8 등록번호 11150765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한의학이 식민지 시기 일제강점과 근대화의 과정에서 어떻게 변모했는가를 여러 측면에서 입체적으로 밝혔다. 의학사 전문 연구기관인 연세대학교 의학사연구소(소장 여인석)에서 엮었으며, 역사학, 의학, 한의학, 간호학 등 여러 전공의 필자 6명이 집필에 참여하였다.

식민지 시기 일제가 미개 혹은 후진으로 폄하한 우리 전통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예인 한의학을 통해 한국 사회의 전통과 근대의 문제를 새롭게 조명한다. 또한 근대의 범위를 과학기술로 국한해 파악하지 않고, 한의학이 일제의 의료 정책과 근대적 사회 제도에 어떻게 적응하고 발전해 갔는가에 주안한다.

이러한 시각을 바탕으로 일제강점기 한의학의 모습을 9개의 주제에 따라 그려낸다. 이 시기 한의학을 틀 지은 총독부의 한의정책, 한의학계 내부의 이론적 분화 및 발전 과정, 한의학의 서양의학 수용 방식 및 과정, 서양의학의 한의학 인식과 수용 방식, 그리고 1930년대 동서의학 논쟁의 대표적 인물인 조헌영의 동서의학론 등이 바로 그것이다.

한의학은 일제강점기에 어떻게 살아남았는가?
한의학을 통해 살펴보는 한국의 전통과 근대


한의학이 식민지 시기 일제강점과 근대화의 과정에서 어떻게 변모했는가를 여러 측면에서 입체적으로 밝힌 책. 국내 최초, 유일의 의학사 전문 연구기관인 연세대학교 의학사연구소(소장 여인석)에서 엮었으며, 역사학, 의학, 한의학, 간호학 등 여러 전공의 필자 6명이 집필에 참여하였다.
식민지 시기 일제가 미개 혹은 후진으로 폄하한 우리 전통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예인 한의학을 통해 한국 사회의 전통과 근대의 문제를 새롭게 조명하고자 한 점이 특징이다. 또한 근대의 범위를 과학기술로 국한해 파악하지 않고, 한의학이 일제의 의료 정책과 근대적 사회 제도에 어떻게 적응하고 발전해 갔는가에 주안하고 있다.
이러한 시각을 바탕으로 이 책에서는 일제강점기 한의학의 모습을 9개의 주제에 따라 그려낸다. 이 시기 한의학을 틀 지은 총독부의 한의정책, 한의학계 내부의 이론적 분화 및 발전 과정, 한의학의 서양의학 수용 방식 및 과정, 서양의학의 한의학 인식과 수용 방식, 그리고 1930년대 동서의학 논쟁의 대표적 인물인 조헌영의 동서의학론 등이 바로 그것이다. 또한 더 구체적인 차원까지 들어가 당시 한약재들이 실제로 시장에서 유통되던 방식과 규모, 그리고 실제로 당시의 일반인들이 한의학을 소비하는 양상 등도 다루고 있어서 당시 한의학의 모습을 다양한 측면에서 파악할 수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연세대학교 의학사연구소(엮은이)

2008년 5월에 설립된 국내 최초·유일의 의학사 전문 연구기관이다. 의학에 대한 역사적 연구를 통해 현대 한국사회에서 의료가 처한 현실을 역사적인 관점에서 파악하고, 근본적인 문제점을 진단하여 대안적 성찰을 내놓음으로써 의료가 한국의 문화와 현실 속에 올바로 자리잡을 수 있게 기여하고자 설립되었다. 연세대학교 의사학과 여인석 교수가 소장을 맡고 있으며, 의학사 연구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다. 향후 세계적 연구소들과 국제적인 연구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의학사뿐 아니라 의철학·의료인류학 등 의료인문학과 관련된 연구와 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책머리에 
그림 및 표 목록 
일러두기 

도론: 한의학의 근대성과 식민성 

제1부 정책과 대응 
제1장 개학 이후 한의의 동태 
제2장 일제의 한의학정책 

제2부 인식과 수용 
제3장 서양의학의 한의학 인식과 수용 
제4장 한의학의 서양의학 인식과 수용 
제5장 일반인의 한의학 인식과 의약 이용 

제3부 정체성 형성 
제6장 의서와 학파의 형성 
제7장 조헌영의 동서절충적 의학론 

제4부 한약과 근대화 
제8장 한약업자의 대응과 성장 
제9장 청심보명단 논쟁 

찾아보기 
영문 요약 | 필자 소개

관련분야 신착자료

이규준 (2021)
Lee Kong Chian School of Medicine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