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누가 우리의 밥상을 지배하는가 2판 (9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Kneen, Brewster 안진환, 1963-, 역
서명 / 저자사항
누가 우리의 밥상을 지배하는가 / 브루스터 닌 지음 ; 안진환 옮김
판사항
2판
발행사항
서울 :   시대의창,   2008   (2014 6쇄)  
형태사항
462 p. ; 23 cm
원표제
Invisible giant : Cargill and its transnational strategies (New ed.)
ISBN
9788959401062
일반주기
식량으로 세계를 지배하려는 '카길'의 음모를 파헤친다!  
서지주기
참고문헌(p. 443-444)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Grain trade --United States --History Agricultural industries --United States --History Food industry and trade --United States --History International business enterprises --United States --History Grain trade --History Agricultural industries --History Food industry and trade --History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462791
005 20170411151526
007 ta
008 080527s2008 ulk b 001c kor
020 ▼a 9788959401062 ▼g 03300
035 ▼a (KERIS)BIB000011306123
040 ▼a 211032 ▼d 211009 ▼c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338.8/873/0973 ▼2 22
085 ▼a 338.8873 ▼2 DDCK
090 ▼a 338.8873 ▼b 2008
100 1 ▼a Kneen, Brewster ▼0 AUTH(211009)125434
245 1 0 ▼a 누가 우리의 밥상을 지배하는가 / ▼d 브루스터 닌 지음 ; ▼e 안진환 옮김
246 1 9 ▼a Invisible giant : ▼b Cargill and its transnational strategies ▼g (New ed.)
250 ▼a 2판
260 ▼a 서울 : ▼b 시대의창, ▼c 2008 ▼g (2014 6쇄)
300 ▼a 462 p. ; ▼c 23 cm
500 ▼a 식량으로 세계를 지배하려는 '카길'의 음모를 파헤친다!
504 ▼a 참고문헌(p. 443-444)과 색인수록
610 0 ▼a Cargill, Inc. ▼x History
650 0 ▼a Grain trade ▼z United States ▼x History
650 0 ▼a Agricultural industries ▼z United States ▼x History
650 0 ▼a Food industry and trade ▼z United States ▼x History
650 0 ▼a International business enterprises ▼z United States ▼x History
650 0 ▼a Grain trade ▼x History
650 0 ▼a Agricultural industries ▼x History
650 0 ▼a Food industry and trade ▼x History
700 1 ▼a 안진환, ▼d 1963-, ▼e▼0 AUTH(211009)22547
900 1 0 ▼a 닌, 브루스터, ▼e
945 ▼a KINS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114871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114871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212398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310323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5126113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114871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114871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212398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310323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8.8873 2008 등록번호 15126113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ADM과 함께 전 세계 곡물시장의 75%를 점유하고 있는 다국적 곡물기업 카길의 활동을 파헤쳤다. '종자에서부터 슈퍼마켓까지' 식량산업에 관련한 모든 분야에 진출해서 막강한 정치력을 기반으로 한 나라의 식량주권을 뒤흔드는 초국적 농식품복합체의 활동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이 회사가 어떤 방식으로 한 나라의 농업을 파괴하면서 이익을 얻는지, 이 과정에서 현지의 농민들이 생산현장에서 이탈되면서 어떤 고통을 받는지, 그 결과로 소비자들이 어떤 상품을 얻게 되는지를 보여준다. 세계 식량생산에 끼치는 막대한 영향력에도 불구하고 베일에 쌓여 있던 주식비공개 회사의 사업 활동을 집요한 현장 취재를 통해 고발한다. 미국 정부와 이들의 연계를 보여주는 부분도 눈여겨 볼 만하다.

한국판 보론, '한국의 밥상을 그들이 지배하도록 놔둘 것인가'가 추가된 개정판이다.

카길은 ADM과 함께 전 세계 곡물시장의 75%를 점유하고 있는 미국계 곡물 기업이다. 카길은 현재 전 세계 곳곳에 그 영향력이 안 미치는 곳이 없으며 다루는 상품도 곡물만이 아니다. 혹자는 이런 카길을 두고 “종자에서 슈퍼마켓까지”라고 표현한다. 카길은 돈이 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취급한다. 이 책은 여러 나라에서 그 나라 농업을 파괴하면서 자기네 이익을 취하고, 막강한 정치력으로 미국 정부를 등에 업고서 한 나라 농업 정책을 좌우하고 있는 카길의 사업을 생생하게 묘사하며 비판하고 있다. 식량주권에 대해서 생각해 보지 않았거나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면 이 책을 읽은 후에는 생각이 달라질 것이다. 식량주권을 상실한다는 것이 얼마나 무서운 일인지 알게 될 것이다. 또한 우리나라의 식량주권이 얼마나 심각하게 침해당하고 있는지 안다면 등골이 서늘할 것이다.

“밥상을 내주는 것은 목숨을 내주는 것이다!”

쌀 소비가 갈수록 줄어들어 쌀을 이용한 갖가지 음식들이 개발되고 소비가 장려되고 있다. 우리 쌀이 남아도는데도 개방 압력을 타고 더 많은 쌀이 수입되고 있다. 이미 가격 경쟁력을 상실한 우리 쌀은 이대로 가면 오래지 않아 완전히 사라질지도 모른다. 쌀농사를 포기하고 싶다는 농민들의 상실감이 그런 불행한 사태를 말해 주고 있다. 카길을 비롯한 다국적 곡물상들이 추구하는 시나리오대로 되어 가는 것이다. 자칭 시장주의자들은, 우리에게는 수출할 수 있는 훌륭한 ‘핸드폰’이 있으니 농업쯤이야 어찌 되든 수입해 먹으면 그만이라고 열변을 토한다.
그러나 이것이 진실일까? 생산성 없는 농업에 매달리기보다 핸드폰을 팔아서 식량을 사먹으면 아무 문제가 없는 걸까? 이러한 시장 논리는 어디서부터 유포된 것일까? 카길 같은 다국적 곡물상들의 입맛에 딱 들어맞는 ‘그럴듯한’ 논리다. 그러나 생각 있는 사람들은 농업을 포기한 뒤에 닥쳐올 재앙을 경고하고 있다. 식량은 21세기 최고의 전략 무기가 될 것이다. 그 가공할 무기가 부메랑이 되어 우리의 목숨을 위협한다면 우리에게 그것을 감당할 힘이 있을까?
우리나라 곡물의 자급 비율은 현재 26.9%로 심각한 수준이다. 그나마 쌀을 빼면 2.7%에 불과하다. 특히 가축 사료로 쓰이는 옥수수는 99.9%를 수입한다. 신토불이의 대명사인 ‘한우’도 옛날 말이다. 수입산 옥수수를 먹여 키우므로 사실은 수입 소나 마찬가지다. 곡물뿐 아니라 육류, 야채류부터 양념류, 간식거리 등도 예외는 아니다. 거의 모든 먹거리를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한정된 토지에 인구가 많으니 낮은 식량 자급률은 어쩔 수 없다고 한다. 그러나 진실을 말하면, 바닥으로 떨어진 식량 자급률은 ‘어쩔 수 없는’ 상황이 아니라 누군가에 의해 의도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그 ‘누구’는 이 책을 보면 분명히 알게 될 것이다.
이 책은 카길이 어떤 방식으로 한 나라의 농업을 파괴하면서 배를 불리고 있는지, 카길이 배를 불리는 과정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고통을 받고 자연이 파괴되고 있는지, 그 과정에서 미국 정부는 어떤 역할을 하고 있는지를 생생하게 증언하고 있다.
그들은 사람들을, 스스로 먹고 살 수 있는 자연스럽고 현명한 농업방식에서 억지로 이탈시키고 산업화시켜 불구로 만든다. 그리고 스스로 생산할 수 없도록 만든 뒤에 모든 것을 그들에게서 살 수밖에 없도록 만든다. 자급자족의 기반 자체를 무너뜨리고 모두를 그들의 고객으로 만드는 것이다. 그 방법이 어찌나 교묘한지 우리는 눈치조차 채지 못한다. 쌀 개방 압력으로 농민들이 자살해도 그저 안됐다는 느낌만 가질 뿐이다. 그러나 스스로의 생산 능력을 상실한 대가를 머잖아 치르게 될 것이다. 우리 자신의 먹거리를 스스로 통제할 수 있는 힘을 상실한다면 우리는 목숨을 내놓은 것이나 마찬가지다.
이 책을 통해서 우리 농업에 대해, 식량주권에 대해 진실을 알고 다시 생각할 수 있는 계기로 삼기 바란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브루스터 닌(지은이)

캐나다의 농업 기업에 관한 비평가로 활동하고 있다. 2008년 현재 월간지 <양의 뿔 The Ram's Horn>을 발행한다.

안진환(옮긴이)

경제경영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전문번역가. 1963 년 서울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를 졸업했다. 저서로 『영어실무 번역』 『Cool 영작문』 등이 있으며, 『스티브 잡스』 『넛지』 『빌 게 이츠@생각의 속도』 『포지셔닝』 『피라니아 이야기』 『The One Page Proposal』 『괴짜경제학』 『전쟁의 기술』 『미운오리새끼의 출근』 『불황의 경제학』 『스틱!』 『스위치』 등을 우리 글로 옮겼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한국판 서문_식량 주권을 위한 선택 
서문_보이지 않는 거인의 새 단장 
추천의 글_한 나라의 농업 기반을 지배하는 초국적 농식품복합체들 

1_보이지 않는 거인들의 교묘한 변신 
2_수치로 보는 카길의 모습 
3_카길의 역사 그리고 조직과 소유 구조 
4_정부 정책을 농단하는 고단수 로비 
5_육고기 사육.가공 시장의 공룡이 되다 
6_면화.땅콩.맥아사업에도 이름을 새기다 
7_온갖 농산물 가공.거래 사업의 끝없는 확장 
8_일용품으로서의 금융거래 
9_''전통''의 변화를 요구하는 전자상거래 
10_경쟁력을 배가한 저장 및 운송 시스템 
11_카길의 세계 시장 점령 방식 
12_화학비료 시장은 우리가 접수한다 
13_서부 해안에서 영향력을 확대하다 
14_''콩의 강''남미를 정복하다 
15_주스 한 잔이 당신의 식탁에 오르기까지 
16_''구호''라는 미영 아래 길들여진 동아시아 
17_종자를 지배하는 자가 농업을 지배한다 
18_''소금'' 제국주의 건설에 열을 올리다 
19_카길의 미래는 마냥 장밋빛일 것인가? 

한국판 보론_한국의 밥상을 그들이 지배하도록 놔둘 것인가 

자료인용 
참고문헌 
각 회사·단체 원어 표기 
찾아보기 
발간에 부처_우리의 식량 주권을 일개 기업에 맡길 것인가

관련분야 신착자료

이나겸 (2022)
Bridges, Trista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