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세상을 움직인)위대한 비즈니스 레터 (Loan 5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Bruun, Erik A. , 1961- , 편 윤미나 , 역
Title Statement
(세상을 움직인)위대한 비즈니스 레터 / 에릭 브룬 엮음 ; 윤미나 옮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한국물가정보 :   비즈니스맵 ,   2007.  
Physical Medium
286 p. ; 22 cm.
Varied Title
(The)forbes book of great business letters : memos, missives, pitches, proposals, and e-mails.
ISBN
9788991814660
Subject Added Entry-Topical Term
Commercial correspondence --History --Sources. Business writing --History --Sources. Letter writing --History --Sources.
000 00949camccc200277 k 4500
001 000045418473
005 20100806041743
007 ta
008 071212s2007 ulk 000c kor
020 ▼a 9788991814660 ▼g 03320
035 ▼a (KERIS)BIB000011123042
040 ▼a 211023 ▼c 211023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658.453 ▼2 22
090 ▼a 658.453 ▼b 2007z1
245 2 0 ▼a (세상을 움직인)위대한 비즈니스 레터 / ▼d 에릭 브룬 엮음 ; ▼e 윤미나 옮김.
246 1 9 ▼a (The)forbes book of great business letters : memos, missives, pitches, proposals, and e-mails.
260 ▼a 서울 : ▼b 한국물가정보 : ▼b 비즈니스맵 , ▼c 2007.
300 ▼a 286 p. ; ▼c 22 cm.
650 0 ▼a Commercial correspondence ▼x History ▼v Sources.
650 0 ▼a Business writing ▼x History ▼v Sources.
650 0 ▼a Letter writing ▼x History ▼v Sources.
700 1 ▼a Bruun, Erik A. , ▼d 1961- , ▼e▼0 AUTH(211009)127115
700 1 ▼a 윤미나 , ▼e▼0 AUTH(211009)80152
945 ▼a KINS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658.453 2007z1 Accession No. 11145729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658.453 2007z1 Accession No. 111457298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세계적인 경제지 「포브스」에 연재된 비즈니스 레터를 모은 것으로, 비즈니스 역사상 최고의 리더들인 존 록펠러, 헨리 포드, J. P. 모건, 빌 게이츠, 잭 웰치, 스티브 잡스, 앨런 그린스펀 등이 사적 혹은 공적인 용도로 쓴 편지, 메모, 이메일 등이 실려 있다.

수록된 편지들은 좋은 비즈니스맨이 되기 위한 요건, 새로운 아이디어 및 비즈니스 제안, 기업 운영 방안에 대한 제고,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비즈니스 결정 및 경제 정책에 대한 견해 등 총 5가지 주제로 나뉘며, 각 주제별로 인생과 비즈니스가 교차하는 순간을 흥미롭게 탐구한다.

겉으로 드러나지 않았던 비즈니스 거장들의 내면을 들여다봄과 동시에 굵직한 비즈니스 사건들의 이면도 엿볼 수 있다. 이 편지들은 세기를 아우르는 독창성의 보고이자 성공을 위한 청사진이며 성취의 기록이다. 일반 독자들에게는 매력적인 역사 자료가 될 것이며, 좋은 편지를 쓰려는 사람들에게는 설득력 있는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성공을 꿈꾸는 비즈니스맨들에게는 교훈적인 영감을 줄 것이다.

이 책은 세계적인 경제지 '포브스'에 연재된 비즈니스 레터를 모은 것으로, 비즈니스 역사상 최고의 리더들 즉, 존 록펠러, 헨리 포드, J. P. 모건, 리 아이아코카에서부터 빌 게이츠, 잭 웰치, 스티브 잡스, 앨런 그린스펀에 이르기까지 이들이 사적 혹은 공적인 용도로 쓴 편지, 메모, 이메일 등이 실려 있다.
수록된 편지들은 좋은 비즈니스맨이 되기 위한 요건, 새로운 아이디어 및 비즈니스 제안, 기업 운영 방안에 대한 제고,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비즈니스 결정 및 경제 정책에 대한 견해 등 총 5가지 주제로 나뉘며, 각 주제별로 인생과 비즈니스가 교차하는 순간을 흥미롭게 탐구한다. 이 중에는 대중에게 공개된 것도 있지만, 공개되지 않은 편지들도 다수 포함되어 있다. 따라서 겉으로 드러나지 않았던 비즈니스 거장들의 내면을 들여다봄과 동시에 굵직한 비즈니스 사건들의 이면도 엿볼 수 있다.
이 편지들은 세기를 아우르는 독창성의 보고이자 성공을 위한 청사진이며 성취의 기록이다. 유익하고 흥미로운 내용으로 가득한 이 책은 일반 독자들에게는 매력적인 역사 자료가 될 것이며, 좋은 편지를 쓰려는 사람들에게는 설득력 있는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성공을 꿈꾸는 비즈니스맨들에게는 교훈적인 영감을 줄 것이다.

1934년 5월 23일, 루이지애나 주 깁스랜드 부근 고속도로를 질주하던 남녀가 잠복해 있던 경찰들이 무차별적으로 쏜 87발의 총 세례를 받고 현장에서 즉사했다. 그 두 사람은 미주리 주, 오클라호마 주, 텍사스 주 등지에서 1년 9개월 간 주유소, 시골은행, 간이식당 등을 휘저으며 12명을 살해하고 강도행각을 벌여온 은행 강도 클라이드 바로우와 그의 애인 보니 파커였다. 두 사람은 함께 사살되기 6주일 전, 당시 포드 자동차 회장이던 헨리 포드에게 다음과 같은 편지를 썼다.

툴사 오클라
1934년 4월 10일
헨리 포드 귀하
미시간 디트로이트

친애하는 포드 씨에게

내 허파에 아직 숨이 붙어 있는 동안에 당신이 만든 차가 얼마나 끝내주는지 말을 좀 해야겠소. 내가 무사히 일을 해치울 수 있었을 때는, 언제나 포드 차를 타고 있었다오. 속도 잘 받지, 탈 한 번 안 나지, 다른 차는 상대가 안 된다니까. 내 직업이 완전히 합법적인 건 아니지만, 그렇다고 해서 당신이 V8 엔진으로 얼마나 멋진 차를 만들었는지 말도 못하란 법은 없잖소?

클라이드 챔피언 바로우

지금은 낭만적인 신화가 된 이 커플은 편지에서 포드 자동차의 성능을 칭찬하고 있다. 이 재미난 편지는 두 사람이 2년에 걸쳐 12명을 살해했다는 사실을 생각하면 묘한 느낌을 준다. 같은 시대의 전설적 갱스터 존 딜린저가 한 번의 강도짓으로 7만 4000달러를 훔친 것과는 달리 이들의 강도 행각은 1500달러를 넘지 않은 좀도둑 수준이었지만, 이들은 대공황기에 서민의 착취기관이었던 은행을 공격함으로써 권위와 질서에 도전한 상징으로 여겨졌다.
이 책은 이렇듯 비즈니스 역사의 일면을 색다르게 보여주는 특별하고 흥미로운 편지들을 모아놓았다.

빌 게이츠, 잭 웰치, 스티브 잡스, 리 아이아코카, 워렌 버핏, 앨런 그린스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비즈니스 거장들의 흥미로운 이야기]

이 책은 세계적인 경제지 <포브스>에 연재된 비즈니스 레터를 모은 것으로, 비즈니스 역사상 최고의 리더들 즉, 존 록펠러, 헨리 포드, J. P. 모건, 리 아이아코카에서부터 빌 게이츠, 잭 웰치, 스티브 잡스, 앨런 그린스펀에 이르기까지 이들이 사적 혹은 공적인 용도로 쓴 편지, 메모, 이메일 등을 수록하고 있다. 비즈니스 거장들이 직접 쓴 편지가 대부분이지만, 이들이 타인으로부터 받은 편지와 함께 비즈니스 역사의 거대한 흐름을 엿볼 수 있는 일반인들의 편지도 포함하고 있다.

- 정리해고된 GE 직원의 아내가 쓴 편지와 잭 웰치의 답장
- 소프트웨어를 무단 도용하는 컴퓨터 사용자들에게 던진 빌 게이츠의 메시지
- 퇴임 압력을 받던 스티브 잡스가 애플 사 경영진에 보낸 편지
- 경제대통령이 되기 전, 정부에 한 기업을 옹호하는 편지를 쓴 앨런 그린스펀
- 침체에 빠진 미국의 경제를 구한 존 메이너드 케인즈
- 컴맹이었던 워렌 버핏이 자사 홈페이지에 최초로 남긴 글
- 20세기 초, 월스트리트의 금융재앙을 막은 J. P. 모건의 7줄 메모
- 외부 경영자들의 부당한 공격에 합리적으로 맞대응한 리 아이아코카
- 신문의 발행과 편집 원칙을 제시한 출판왕 윌리엄 랜돌프 허스트

수록된 편지들은 좋은 비즈니스맨이 되기 위한 요건, 새로운 아이디어 및 비즈니스 제안, 기업 운영 방안에 대한 제고,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비즈니스 결정 및 경제 정책에 대한 견해 등 총 5가지 주제로 나뉘며, 각 주제별로 인생과 비즈니스가 교차하는 순간을 흥미롭게 탐구한다. 이 중에는 대중에게 공개된 것도 있지만, 공개되지 않은 편지들도 다수 포함되어 있다. 따라서 겉으로 드러나지 않았던 비즈니스 거장들의 내면을 들여다봄과 동시에 굵직한 비즈니스 사건들의 이면도 엿볼 수 있다.

[시대를 움직인 세계적인 리더들의 치열했던 삶과 성공 비밀을 읽는다!]

세계적인 비즈니스 리더들. 도대체 그들은 무엇이 다르기에 자신의 한계를 뛰어넘어 그토록 성공할 수 있었을까?

비즈니스 거장들의 성공과 그 과정을 소개한 책들은 많다. 그러나 이 책은 이들 거장들의 성공요인을 살펴보는 것은 물론 잘 알려지지 않은 사적인 측면, 특히 인간적인 측면에까지 주목한다. 즉 편지라는 특별한 수단을 통해, 세계적인 리더들의 성공요인과 인간적인 측면을 그들이 직접 쓴 글로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있고 특별하다고 할 수 있다.
이런 편지들은 일반인들이 흔히 접할 수 없는 매우 귀중한 자료이며, 방송이나 신문 등의 매체를 통해 공개된 사실과는 또 다른 면을 접할 수 있다는 점에서 그 가치가 크다고 할 수 있다. 무엇보다 '승자의 언어'로 쓰인 이러한 편지에는 모든 사람들의 역할모델인 이들 거장들이 인생을 살아가며 얻은 지혜와 아이디어가 담겨 있다.
이 편지들은 세기를 아우르는 독창성의 보고이자 성공을 위한 청사진이며 성취의 기록이다. 유익하고 흥미로운 내용으로 가득한 이 책은 일반 독자들에게는 매력적인 역사 자료가 될 것이며 좋은 편지를 쓰려는 사람들에게는 설득력 있는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성공을 꿈꾸는 비즈니스맨들에게는 교훈적인 영감을 줄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포브스(지은이)

'포춘', '비즈니스위크'와 더불어 미국의 3대 종합경제지 중 하나로 세계적인 명성을 자랑한다. 미국 뉴욕에 소재하고 있으며 '포브스 선정 미국 400대 부자(400 Richest Americans)', '100대 유명 인사(100 Top Celebrities)' 같은 리스트를 발표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에릭 브룬(엮은이)

언론인이며 미국 역사에 대한 책을 여러 권 집필했다. 쓴 책으로는 《우리나라의 기록 Our Nation's Archive》, 《미국적 가치와 미덕에 대하여 The Book of American Values and Virtues》, 《독립전쟁의 기록 The Civil War Archive》 등이 있다.

윤미나(옮긴이)

고려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지은 책으로 『굴라쉬 브런치』가 있고 옮긴 책으로 『설득의 심리학2』 『씨씨 허니컷 구하기』 『그녀의 세번째 이름』 『마인드 바이러스』 『디센던트』 『제7의 감각』, 『위키노믹스』 등이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1장 좋은 비즈니스맨이 되기 위한 요건
 벤자민 프랭클린이 내용이 모호한 편지에 쓴 답장 = 15
  잘 알지 못하는 사람에게 편지를 쓸 때는 지켜야 할 세 가지 원칙이 있습니다
 데이비드 오길비가 신디케이트 책임자들에게 쓴 편지 = 19
  여러분 곁에 본인의 약점을 보충해주는 사람을 두십시오
 에드 터너가 아들 테드 터너에게 쓴 편지 = 22
  난 실용적인 사람이라 널 도저히 이해할 수 없구나
 조 케네디가 아들 존 F. 케네디에게 쓴 편지 = 25
  꼭 필요한 만큼만 사라. 거기서 한 표도 더 사면 안 돼
 데이비드 오길비가 조카 해리에게 쓴 편지 = 27
  네 머리는 최고 수준이야. 그걸 썩히지 마렴
 토머스 에디슨이 윌리엄 페더에게 쓴 편지 = 31
  사실 꼭 잠을 자야 하는 이유는 없는 것 같습니다
 알버트 아인슈타인을 위한 추천서 = 34
  그는 이제껏 만나본 학자들 중에서 가장 독창적인 지성의 소유자입니다
 데이비드 오길비가 오길비 앤 매더 이사회에 쓴 편지 = 36
  오길비 앤 마더에는 항상 지성을 겸비한 신사들이 있어야 합니다
 조지 버나드 쇼가 전기작가 아치볼드 핸더슨에게 쓴 편지 = 39
  저는 손톱만큼도 천재가 아닙니다. 제 비범함은 평범함 속에서 나온 것입니다
 앤드류 카네기가 헨리 핍스 주니어에게 쓴 편지 = 42
  이제 끝났습니다. 삶이 허락하는 한 오래도록 품위있는 노년을 보내고 싶군요
2장 새로운 아이디어 및 비즈니스 제안
 빌 게이츠가 존 스컬리와 장 루이 가세에게 쓴 편지 = 47
  마이크로소프트는 애플이 이러한 전략을 실행하는 데 기꺼이 힘이 되고 싶습니다
 제프 라스킨이 스티브 잡스에게 쓴 편지 = 55
  기능에서 출발하는 것은 말이 안 됩니다. 가격에서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워렌 버핏이 캐서린 그레이엄에게 쓴 편지 = 58
  수표를 쓰는 것은 그냥 하는 말과 확신을 구분해줍니다
 제이콥 데이비스가 리바이 스트라우스에게 쓴 편지 = 62
  특허 비용 68달러만 내주시면 판매권의 절반을 드리겠습니다
 휴 헤프너가 신문 가판대 판매자에게 쓴 편지 = 65
  남성들만의 따끈따끈한 잡지가 나옵니다!
 토머스 에디슨이 J. 우드 라이트에게 쓴 편지 = 68
  곧 제 연구소가 완성됩니다. 제 야심과 능력을 믿으신다면 도와주십시오
 데이비드 오길비가 오길비 앤 매더에 쓴 편지 = 71
  사람들을 따분하게 해서 제품을 사게 만들 수는 없습니다
 마이클 쿨렌이 크로거 회장에게 쓴 편지 = 74
  지금껏 이런 생각을 했던 사람은 세상에 아무도 없었습니다
 데이비드 사르노프, 라디오와 텔레비전의 미래에 관하여 = 83
  이 아이디어의 골자는 '무선으로 집안에 음악을 가져오는 것'입니다
3장 기업 운영 방안에 대하여
 잭 웰치가 정리해고된 직원의 아내에게 쓴 편지 = 99
  저희가 좀더 빨리 정신을 차렸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해 죄송합니다
 토머스 왓슨 주니어가 IBM 연구부서에 쓴 편지 = 104
  다른 회사가 세계 최고의 컴퓨터를 개발할 때까지 우린 도대체 뭘 하고 있었습니까?
 윌리엄 랜돌프 허스트가 편집자들에게 쓴 편지 = 106
  완전히 승리하느냐 못하느냐에 따라 성공이 좌우됩니다
 앨프레드 슬론 주니어가 GM 중역들에게 쓴 편지 = 111
  여러 사업부들 간에 협력 관계를 구축한다면 회사에 큰 이익이 될 것입니다
 레이 크록이 맥도널드 운영자들에게 쓴 편지 = 117
  모두 함께 역사상 가장 신나는 달을 만들어봅시다!
 로저 엔리코가 펩시 직원들에게 쓴 편지 = 120
  87년 동안 계속된 눈싸움 끝에 드디어 상대방이 눈을 깜박였습니다
 허브 켈러허가 사우스웨스트 항공 직원들에게 쓴 편지 = 122
  반드시 이 싸움에서 이겨서 항공업계의 역사를 새로 씁시다!
 길버트 아멜리오가 애플 직원들에게 쓴 편지 = 125
  먼발치에서 여러분을 응원하겠습니다!
 톰 패퀸이 넷스케이프 엔지니어들에게 쓴 편지 = 128
  이번 일은 정말 굉장합니다. 필요하다면 무슨 짓이든 할 겁니다
 앨프레드 슬론 주니어가 H. H. 바셋에게 쓴 편지 = 131
  우리가 과연 아름다운 디자인이라는 측면에서도 앞서 나가고 있을까요?
 존 록펠러가 받은 냉혹한 전술에 대한 편지 = 134
  온 세상이 칭찬하는 회사를 만들어주십시오
 카길의 CEO들이 직원들에게 쓴 편지 = 138
  공개적으로 토론할 수 없는 관행이라면 분명히 잘못된 것입니다
 벤 앤 제리 아이스크림의 가치 중심 사업관 = 143
  정치와 사업을 혼동하지 마시오
 잭 웰치가 주주, 고객, 직원들에게 쓴 편지 = 147
  대기업의 몸뚱이에 작은 회사의 정신을 집어넣으십시오. 더 찬란한 미래를 맞이할 것입니다
4장 고객을 생각하는 기업이 일류기업이다
 아마존닷컴이 신규 고객에게 쓴 편지 = 169
  당신이 우리의 새 고객이 되었다고 작은 새가 날아와 알려주었답니다
 뉴욕 데일리 타임스가 구독자들에게 보낸 편지 = 172
  뉴욕 타임스의 찬란한 영광과 정당한 사업 관행의 역사를 계승하겠습니다
 클라이드 바로우가 헨리 포드에게 쓴 편지 = 176
  내가 무사히 일을 해치울 수 있었을 때는 언제나 포드 차를 타고 있었다오
 워렌 버핏의 웹사이트 메시지 = 178
  주저 말고 연락 주십시오. 하지만 이메일은 사절입니다. 저는 아직 그렇게까지 발전하지는 못했습니다
 나이젤 캐롤이 이베이 고객들에게 쓴 편지 = 181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나이젤 캐롤입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코카콜라 고객들이 코카콜라에 보낸 편지 = 185
  부디 당신들이 원래 코크로 돌아갈 배짱이 있기를!
 사우스웨스트 항공 고객들이 허브 켈러허에게 쓴 편지 = 188
  장안의 화제가 따로 없다니까요. 당신들은 정말 멋져요
 메릴린치 사에 도착한 익명의 편지 = 192
  귀사의 중역 두 사람이 내부 정보를 거래하고 있다는 사실을 아셔야겠습니다
 이베이가 고객들에게 쓴 편지 = 194
  여러분,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이런 일이 없도록 두 배 더 노력하겠습니다
 존 메리웨더가 투자자들에게 쓴 편지 = 200
  정말로 고통스러운 한 달이었지만 우리는 다시 일어설 것입니다
 워렌 버핏이 버크셔 해서웨이 주주들에게 쓴 편지 = 205
  우리는 우리가 대접받고 싶은 대로 주주와 경영자를 대합니다
5장 비즈니스 결정 및 경제 정책에 대한 견해
 스티브 잡스가 A. C. 마이크 마큘라에게 쓴 편지 = 219
  사임을 결정한 사람은 바로 저라는 사실을 분명히 해주십시오
 빌 게이츠가 컴퓨터 취미 생활자들에게 쓴 편지 = 222
  단도직입적으로 말해, 당신들이 하는 일은 절도입니다
 리처드 브랜슨과 로드 킹의 편지 분쟁 = 226
  나는 내 항공사를 운영하고, 리처드 브랜슨은 그의 회사를 운영합니다
 리 아이아코카가 전미제조업협회에 쓴 편지 = 230
  크라이슬러는 기업인 원탁회의에서 탈퇴할 것을 선언합니다
 앨런 그린스펀이 연방주택대부은행에 쓴 편지 = 234
  분명히 링컨 조합은 그들이 요청한 직접투자 제한 면제를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J. P. 모건, 금융 재앙을 막다 = 239
  뉴욕 시 수익 채권 3,000만 달러
 E. B. 화이트가 제록스에 쓴 편지 = 241
  돈은 손에서 손으로 넘어가면서 그냥 혼자 가지 않습니다
 앤드류 카네기, J. P. 모건, 찰스 슈왑의 도박 논쟁 = 250
  이 문제를 더 신경 쓰지 말고 그대로 밀고 나가십시오
 존 케네스 갤브레이스가 존 F. 케네디에게 쓴 편지 = 253
  감세 압력에 절대로 굴하지 마십시오
 버나드 바루크가 윌리엄 킹 상원의원에게 쓴 편지 = 257
  그들의 목적이 무엇이었건 간에 서둘러 이자율을 높였어야 합니다
 존 메이너드 케인스가 프랭클린 루즈벨트에게 쓴 편지 = 259
  평화와 번영을 위해 적극적인 재정 정책을 수립하십시오
 존 록펠러 주니어가 존 록펠러 시니어에게 쓴 편지 = 272
  이처럼 엄청난 규모의 자선활동을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요?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김상현 (2022)
윤종훈 (2022)
Stevenson, William J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