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 2007, 보수의 세상은 다시 올 것인가 (2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당 , 1960- 구영식 장윤선
서명 / 저자사항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 2007, 보수의 세상은 다시 올 것인가 / 김당, 구영식, 장윤선.
발행사항
서울 :   미다스북스 ,   2007.  
형태사항
429 p. : 삽도 ; 23 cm.
ISBN
9788989548669
000 00681camccc200241 k 4500
001 000045376214
005 20100806061651
007 ta
008 070801s2007 ulka 000 kor
020 ▼a 9788989548669 ▼g 03300
035 ▼a (KERIS)BIB000010973869
040 ▼a 211034 ▼d 211009
082 0 4 ▼a 320.5209519 ▼2 22
082 0 4 ▼a 320.520953 ▼2 DDCK
090 ▼a 320.520953 ▼b 2007
100 1 ▼a 김당 , ▼d 1960- ▼0 AUTH(211009)51289
245 1 0 ▼a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 ▼b 2007, 보수의 세상은 다시 올 것인가 / ▼d 김당, ▼e 구영식, ▼e 장윤선.
260 ▼a 서울 : ▼b 미다스북스 , ▼c 2007.
300 ▼a 429 p. : ▼b 삽도 ; ▼c 23 cm.
700 1 ▼a 구영식 ▼0 AUTH(211009)133230
700 1 ▼a 장윤선 ▼0 AUTH(211009)70633
945 ▼a KINS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114267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114267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보건)/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410588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과학도서관/보존서고4(동양서)/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211529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과학도서관/보존서고4(동양서)/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211529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114267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114267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보건)/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410588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보존서고4(동양서)/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2115295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과학도서관/보존서고4(동양서)/ 청구기호 320.520953 2007 등록번호 12115296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87년 6월 항쟁 이후, 이른바 '민주화 이후의 민주주의' 속에서 눈에 띄게 증가한 것은 진보주의자들이 아닌, 보수주의자들이었다. 제도적 민주주의가 완성된 이후, 그리고 소련의 몰락과 북한체제의 실상이 밝혀진 이후 '진보'를 자처했던 수많은 이들이 급속도로 '보수주의자'로 탈바꿈했다.

이들은 이른바 '뉴라이트'로 자신들의 정체성을 내세우며, 기존의 권위적 보수주의자들과 자신들의 차이를 내세웠고, 자신들의 정치적 견해를 공공연하게 표출하며 대선을 준비하고 있다. 이 책은 그러한 한국 보수주의의 흐름을 추적하면서 기존의 보수주의자들을 비롯한 다양한 보수주의자들과 대담을 나누고 그것을 기록으로 담았다.

일차적으로 '뉴라이트'로 분류되는 이들이 어떠한 과정을 통해서 자신의 생각과 정치적 입장을 바꾸게 되었는지를 알 수 있다는 점에서 도움이 되고, 뉴라이트, 혹은 보수주의라는 이름 아래 있는 다양한 사람들의 견해를 엿볼 수 있다. 또한 정치적 입장을 바꾸지 않은채 진보운동을 하고 있는 사람들이 몇몇 이들에게 보내는 편지를 실어 대담을 보다 입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장윤선(지은이)

중학교 1학년 때 “너는 커서 기자가 되어라”는 선생님 말씀을 듣고 줄곧 기자를 꿈꾸다 결국 기자가 됐다. 월간 『세상사람들』 『참여사회』와 오마이뉴스를 거쳐 현재 tbs에서 「장윤선의 이슈파이터」를 진행하고 있다. 2016년 10월부터 시작된 23차례 촛불집회를 생중계했다. 지은 책으로 『소셜테이너』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공저) 등이 있다. 세상은 스스로 행동하는 만큼 변하며 작은 실천이 곧 사회 발전의 원동력이라 믿는다.

김당(지은이)

‘팩트’(fact)의 위대한 힘을 믿는 기자다. 1997년 15대 대통령선거를 전후해 ‘안기부 북풍공작 추적보도’, ‘최초 공개 안기부 조직표’ 같은 특종으로 대선 정국을 뒤흔들었으며, 이듬해 시사주간지 기자로는 처음으로 한국기자협회의 ‘한국기자상(취재보도 부문)’을 수상했다. 2003년에는 현대그룹이 국정원의 환전 및 편의제공 하에 5억 달러를 대북송금한 사실을 특종 보도한 데 이어, 박지원 전 문광부 장관의 현대비자금 150억 원 뇌물수수 의혹 사건을 탐사보도해 무죄 판결을 이끌어냈다. 문정인 교수(연세대)가 펴낸 《국가정보론》(박영사, 2002년)의 ‘한국의 국가정보기관’편을 시작으로 《시크릿파일 국정원》(메디치, 2016년), 《시크릿파일 반역의 국정원》(메디치, 2017년)을 저술했다. 그밖의 저서와 논문으로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공저)와 《북한 거주 일본군위안부 실태와 특성》 등이 있다. 국가정보기관과 남북관계, 그리고 동북아 평화체제가 주요 관심사이다. 1987년 월간 〈샘이깊은물〉에서 기자 생활을 시작해 〈시사저널〉(1989~1999년)과 〈동아일보〉 ‘신동아’팀에서 주로 사회·국방·통일·안보 분야 기사를 썼다. 2002년부터 〈오마이뉴스〉 정치데스크를 맡아 대선 취재를 세 차례 지휘했으며 편집국장, 편집주간(부사장)을 역임했다. 2012년부터 4년간 한국기자협회의 ‘이달의기자상·한국기자상’ 심사위원을 지냈다. 2016년 〈오마이뉴스〉 퇴직 후 2년 동안 《시크릿파일 국정원》, 《공작》 등 책 쓰기에 전념하다가 2018년 7월 〈UPI뉴스〉 창간 기획단의 정치-북한 담당 선임기자로 언론 현장에 복귀했다.

구영식(지은이)

1970년 전라남도 강진 출생. 1996년부터 잡지와 인터넷 언론에서 세상의 진실을 탐사해왔다. 월간 「사회평론 길」과 월간 「말」에서 잡지 기자로 일하다 2001년 12월 인터넷 언론 「오마이뉴스」에 입사했다. 「오마이뉴스」 정당팀장과 사회팀장, 정치팀장, 기획취재팀장, 대선후보검증팀장, 탐사보도팀장을 거쳐 현재 청와대 출입 기자와 한국기자협회 보도자유분과 위원장을 맡고 있다. ‘밀리언셀러 『마시멜로 이야기』 대리 번역 의혹’과 ‘육사 출신 대위의 MB 모욕죄 기소’ 특종보도, ‘2012년 대선 후보 사실 검증’ 기획보도, ‘19대 국회의원 정치자금 사용내역 분석’ 기획보도로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온라인저널리즘어워드, 제1회 인터넷선거보도상 등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표창원, 보수의 품격』, 『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 『국세청은 정의로운가』,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검사와 스폰서, 묻어버린 진실』, 『한 조각의 진실: 30년 NHK 기자 천학범의 한국 현대사 증언』, 『시민을 고소하는 나라』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프롤로그 - 한국 보수의 진화가 시작됐다 : 이제 행동하고 머리 쓴다 = 10
1부 한국의 보수, 그들은 누구인가 - 보수 인맥지도
 1 뉴라이트, 대선ㆍ총선 동시석권 노린다 : 뉴라이트의 탄생과 성장 = 20
 2 전향 주사파에서 우파 인터넷 논객까지 : 교과서포럼 등 8개 단체 '뉴라이트네트워크' 결성 = 27
 3 "뉴라이트는 이명박, 올드라이트는 박근혜 선호" / 신지호[자유주의연대 대표] = 32
 4 행동하는 보수 "돌격! 앞으로" : '올드라이트 전위대' 군출신 모임 = 48
 5 "한나라당 후보만 지지하란 법 없다 좌파정권 종식 단일 후보 지원할 것" / 서정갑[국민행동본부장] = 55
 6 진보보다 빠르게 대선 레이스를 뛴다 : 보수 지식인 그룹이 바빠졌다 = 68
 7 "과거 보수, 헌신성 없고 현실에 안주" / 박세일[한반도선진화재단 이사장] = 72
 8 보수 인터넷, 대선 '킹메이커' 꿈꾼다 : 보수 미디어-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 87
 9 "왜 우파진영엔 '신해철'이 없는가" / 류근일[전 〈조선일보〉 주필] = 95
 10 대학생은 진보적? 편견을 버려라 : 청년ㆍ대학생 그룹 = 113
 11 "3기 좌파정권, 기필코 막는다" / 이기권[자유사랑청년연합 운영위원장] = 120
 12 '사립학교 이중대'냐, '대선 지킴이'냐 : 교육 - 1년 동안 8개 조직 신설 = 129
 13 "사학법 자체가 없어져야, 나는 전교조가 두렵다" / 조전혁[자유주의교육운동연합 공동대표] = 134
 14 전향 386 '북한 붕괴론' 부활시키다 : 북한민주화ㆍ반북단체① = 146
 15 탈북자 1만 명 시대, 정치적 목소리 커졌다 : 북한민주화ㆍ반북단체② = 152
 16 "2008년 베이징올림픽이 북한체제 붕괴 분기점" / 한기홍[북한민주화 네트워크 대표] = 159
 17 목사들, 정권교체 위해 거리로 나오다 : 기독교 보수진영 = 180
 18 "차기 정권은 하나님이 세우게 될 것" / 신신묵[한국교회지도자협의회 대표회장] = 187
2부 보수와 진보, 보수와 보수가 서로 논쟁하다
 1 지금 민주주의와 자유주의의 의미는 무엇인가 : 김정훈 교수 vs 최홍재 자유주의연대 조직위원장 = 210
 2 "민중주의자에서 자유주의자로… 민자당 입당, 후회해본 적 없다" : 노동운동가→보수정치인 김문수 경기도지사 = 220
 3 이제 '노동운동가 김문수'를 놓아드립니다 : 조승수 전 의원이 김문수 경기도지사에게 = 240
 4 "차기 정권 임기 중 북한변화 가능성, 현실적 대북정책 펴는 대통령 선호" : '주사파 대부'→북한민주화운동가 김영환 = 247
 5 집 나간 '시대정신' 김영환, 제자리로 돌아오라 : 심진구 씨가 '강철 김영환'에게 = 266
 6 "노동자의 현실적 희망은 한나라당" : '최초 지하철파업' 배일도 의원 = 272
 7 "일도 형, 노동자 우롱 말고 그냥 보수 하세요" : 임성규 전 서울지하철노조 사무국장이 배일도 의원에게 = 298
 8 "'뉴'냐 '라이트'냐, 정체성을 찾아라" : 박효종 교수 vs 홍윤기 교수 = 306
 9 대한민국은 보수가 만든 게 아니다 : 진보 논객 이재영이 본 한국의 보수 = 321
 10 한나라당, '노블레스 오블리주'가 없다 : 뉴라이트 최영재의 눈에 비친 한국의 보수 = 329
 11 "한국 보수, 거대언론과 손잡고 저항, 한나라당 집권해도 극우로 못 간다" : '체제 내 리버럴' 남재희 전 장관이 본 한국의 보수 = 338
3부 2007, 보수의 세상은 다시 올 것인가
 1 "정권교체 위해 신당도 접었는데… 손학규의 탈당은 적전 분열행위" : 뉴라이트 진영의 대선전략 = 358
 2 '진보'적으로 운동해서 '보수'적으로 정권교체 : 빠르게 진화하는 우파 대선전략 = 365
 3 "한나라당에 '40대 김용갑' 많아져야… 분열 안 하면 2002년 대선보다 유리" / 유석춘[한나라당 참정치본부장] = 369
 4 "이명박ㆍ박근혜 대통령이 보수정권인가? 한나라당도 이합집산할 것" / 김상철[자유지식인선언 공동대표] = 385
 5 이명박은 '줄타기', 박근혜는 '흔들기' : 한나라당, '보수'로 대선 승리할 수 있을까 = 400
특별 인터뷰 : '보수의 책사' 윤여준 전 의원이 전망한 '2007년 대선' : 조선후기 실학파의 리더십이 절실한 시점 = 410


관련분야 신착자료

Lewis, Michael (2021)
Le Biez, Vincent (2021)
益満雄一郎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