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호적 : 1606-1923 : 호구기록으로 본 조선의 문화사 (79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손병규 , 1959-
서명 / 저자사항
호적 : 1606-1923 : 호구기록으로 본 조선의 문화사 / 지은이: 손병규.
발행사항
서울 :   휴머니스트 ,   2007.  
형태사항
463 p. : 삽도 ; 23 cm.
ISBN
9788958621805
일반주기
색인수록  
000 00598namccc200217 k 4500
001 000045361270
005 20100806031811
007 ta
008 070608s2007 ulka 001a kor
020 ▼a 9788958621805 ▼g 039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951.902 ▼2 22
085 ▼a 953.05 ▼2 DDCK
090 ▼a 953.05 ▼b 2007c
100 1 ▼a 손병규 , ▼d 1959- ▼0 AUTH(211009)88522
245 1 0 ▼a 호적 : ▼b 1606-1923 : ▼b 호구기록으로 본 조선의 문화사 / ▼d 지은이: 손병규.
260 ▼a 서울 : ▼b 휴머니스트 , ▼c 2007.
300 ▼a 463 p. : ▼b 삽도 ; ▼c 23 cm.
500 ▼a 색인수록
945 ▼a KINS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5 2007c 등록번호 11141994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5 2007c 등록번호 11141994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국가에 의한 수탈과 사회적인 부패, 그리고 가부장적인 지배 등은 우리에게 '오래된 전통'으로 각인되어 있는 조선시대의 이미지이다. 조선시대는 개인과 집단의 자율적 활동이나 개성이 국가 지배에 의해 철저히 통제되는 암흑사회일 뿐인가? 이는 전통과 근대를 나누려는 근대적 시선이 만들어낸 이미지는 아닐까?

이 책은 양반-평민-노비라는 엄격한 신분제, 가부장제적 권위가 이데올로기화 한 가족질서 등 우리가 '전통'으로 그리 오래지 않은 시기에 형성되기 시작했음에 주목하며, 호적이라는 국가공문서를 통해 어둠에 가려 있던 개인과 여러 계층의 일상적 삶에 접근하고 있다.

한국사의 특징을 동아시아사와 세계사적 맥락에서 밝히고자하는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학술원의 지난 10여년의 연구 성과에 기초하고 있으며, 신분제 변화와 독특한 친족제의 발생 과정 등 인구동태 변동과 국가와 민의 관계 등에 대한 실상을 파악할 수 있게 해준다. 10여년에 걸친 호적연구를 주도한 지은의의 성실함과 분석력이 돋보이는 책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손병규(지은이)

조선 시대 사회경제사와 함께 ‘인구와 가족의 역사’ ‘동아시아 전통 사회?근대의 인구 변동’ ‘동아시아 사회조사 방법’ 등을 강의하고 있다. 일본 도쿄 대학에서 ‘조선왕조 재정사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인적 재원의 관리가 왕조 재정의 기반이라는 관점에서 ‘호적(戶籍)’을 연구했다. 호적과 족보(族譜)에 대한 인구학적 연구를 진행하고, 인구사, 역사인구학 연구를 심화시키고 있다. 현재 세계의 동아시아역사인구학 연구자 네트워크에 참여하여 활동 중이다. 『호적: 1603~1923 호구 기록으로 본 조선의 문화사』(2007)를 출간했으며 해외 잡지 등에 게재된 한국 역사인구학 연구자들의 논문을 묶어 『한국 역사인구학연구의 가능성』(2016)을 편집하고 출간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머리말 = 5
프롤로그 : 그리 오래지 않은 전통(傳統) = 14
호적대장의 고향, 단성지도 = 22
Ⅰ 호적을 찾아서
 1. 호적(戶籍)이란 무엇인가? = 26
 2. 조선시대 호적의 현황 = 38
 3. 호적대장(戶籍大帳)의 고향, 단성(丹城) = 54
Ⅱ 조선의 주민등록
 1. 호구단자와 호적대장, 그리고 준호구 = 72
  주민등록 등ㆍ초본, 두 가지 '준호구(准戶口)' = 73
  호구단자(戶口單子)의 호구조정 = 84
  호적대장(戶籍大帳)의 작성 = 94
 2. 가계를 잇는 자, 호를 잇는 자 = 106
  족보와 호적의 계자(系子) = 107
  호적의 양자(養子) = 121
 3. 재혼의 흔적 = 132
  혼인네트워크를 얽는 여성의 신분 = 133
  남성의 재혼과 여성의 개가(改嫁) = 146
 4. 여성이 활약하는 조선 후기 = 164
  여성 주호(女性主戶) = 165
  가사를 주관하는 여성 = 175
Ⅲ 호적의 직역
 1. 직역과 신분 = 186
  국가의 역과 향중(鄕中)의 역 = 187
  면역(免役)과 면천(免賤) = 194
 2. 군역(軍役), 원칙과 현실의 괴리 = 202
  군역의 정액(定額) = 203
  호적대장 '도이상(都已上)'의 군역통계 = 216
 3. 지방관청과 서원의 역 = 230
  관속(官屬), 관에 소속된 사람들 = 231
  원속(院屬), 서원(書院)에 소속된 사람들 = 241
 4. 노비의 역 = 256
  노비상속과 노비의 호적등재 = 257
  군역을 지는 사노(私奴) = 272
 5. 신분상승의 전설 = 284
  신분제 해체(?) = 285
  양반지향의 허와 실 = 297
Ⅳ 호적의 변화와 가족
 1. 조선시대의 호구(戶口) = 310
  호적에 나타나지 않는 인구 = 311
  호구 총수의 변동과 호구수 조정 = 320
 2. 광무호적(光武戶籍), 호적기재양식의 변화 = 330
  호적표(戶籍表), '호주'와 '직업' = 331
  가사표와 가호안 = 341
 3. 민적(民籍), 호적의 새로운 얼굴 = 354
  명치호적과 민적 = 355
  호구파악방법의 대전환, '거주지'에서 '본적지'로 = 368
 4. 호적과 족보의 이데올로기 = 382
  등재되는 자와 등재되지 않는 자 = 383
  주민등록과 계보의 이념 = 394
 5. 가족의 변화 = 406
  호적의 '호(戶)'와 가부장적 '가(家)' = 407
  가족의 재구성, 단혼소가족에서 직계가족으로 = 421
에필로그 : 호적의 현주소 = 436
주(註) = 444
찾아보기 = 456


관련분야 신착자료

국립김해박물관 (2020)
덕산향토지편찬위원회 (2020)
국립김해박물관 (2020)
서울특별시. 서울역사편찬원 (2021)
한국.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2021)
한국.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고고연구실 (2020)
한국.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고고연구실 (2020)
우사연구회 (2020)
우사연구회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