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목수, 화가에게 말 걸다 (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최병수 , 1960- 김진송 , 1959- , 글
서명 / 저자사항
목수, 화가에게 말 걸다 / 최병수 말 ; 김진송 글.
발행사항
서울 :   현실문화연구 ,   2006.  
형태사항
295 p. : 색채삽도, 연대표 ; 23 cm.
ISBN
8987057496
000 00570namccc200205 k 4500
001 000045246342
005 20100807043434
007 ta
008 060413s2006 ulkaj 000a kor
020 ▼a 8987057496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최병수 목
100 1 ▼a 최병수 , ▼d 1960- ▼0 AUTH(211009)21500
245 1 0 ▼a 목수, 화가에게 말 걸다 / ▼d 최병수 말 ; ▼e 김진송 글.
260 ▼a 서울 : ▼b 현실문화연구 , ▼c 2006.
300 ▼a 295 p. : ▼b 색채삽도, 연대표 ; ▼c 23 cm.
700 1 ▼a 김진송 , ▼d 1959- , ▼e▼0 AUTH(211009)64037
945 ▼a KINS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1135975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1135975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5120789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4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512078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1135975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1135975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5120789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최병수 목 등록번호 15120789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걸개그림 '한열이를 살려내라!', '장산곶매' 등으로 잘 알려진 행동주의 화가 최병수 씨의 이야기를 담은 책. '국졸' 출신의 노동자 목수에서 80년대 미술운동가로, 국제적인 환경미술가로 변신했던 지난 20년간의 활동을 성찰적인 태도로 뒤돌아본다. 최병수가 자신의 삶을 말로 풀어내고, 목수 김진송이 글을 지었다.

민주화의 현장이나 노동, 반전, 반핵, 환경, 여성, 장애 등 우리 사회의 긴급 현안과 관련된 곳에서는 어김없이 최병수와 그의 그림이 있었다. 90년대 초부터 지구환경 문제에 본격적으로 참여한 그는 브라질의 리우데자네이루, 뉴욕의 유엔본부, 터키의 이스탄불, 일본의 히로시마와 교토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2000년에는 새만금을 살리기 위해 새만금 해창갯벌에 70여개의 솟대와 장승을 세웠다.

사회생활을 하면서 세상에 눈을 뜨고, 그러다가 경찰에 의해 졸지에 '화가'가 된 일, 사회운동.미술운동.지구환경운동을 하면서 겪고 느낀 것들을 진솔하게 들려준다. 현장에서만 볼 수 있었던 최병수의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진을 수록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진송(지은이)

서울에서 태어나 국문학과 미술사를 공부했다. 문화연구와 근현대역사에 대한 관심으로 『현대성의 형성-서울에 딴스홀을 허하라』를 쓴 이후, 역사를 주제로 한 『장미와 씨날코』 『가부루의 신화』 『화중선을 찾아서』 등의 책을 냈다. 유년시절 도시의 기억을 담은 『기억을 잃어버린 도시』와 문명에 대한 냉소적인 시각을 담은 『인간과 사물의 기원』이라는 소설을 썼지만 형식만 그러했다. 1997년쯤부터 시작한 나무작업으로 열 번의 <목수김씨>전을 열었다. 이야기와 목물을 결합한 작업으로 <나무로 깎은 책벌레이야기>전을, 여기에 '이야기를 만드는 기계'를 더하여 2013년 <상상의 웜홀>전을 열었다. 나무작업과 관련하여 『목수김씨의 나무작업실』 『상상목공소』 『이야기를 만드는 기계』 등의 책이 있다. 몇 년 전부터 강진에 터를 잡고 살고 있다.

최병수(지은이)

1960년에 태어났다. 1986년 '정릉벽화사건'으로 화가의 길에 들어섰으며 '한열이를 살려내라!', '노동해방도', '장산곶매' 등의 그림을 그리면서 알려지기 시작했다. 이후 반전반핵운동, 논동운동의 현장에서 그림을 그렸고, 새만금 갯벌살리기와 사패산터널반대운동에 참여하면서 미술을 통한 환경과 생명운동을 벌였다. 브라질, 네덜란드,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환경관련 국제회의에 참여하여 '펭귄이 녹고 있다', '떠도는 대륙' 등의 작품으로 주목을 받았다. 2003년에는 이라크 반전 평화팀으로 참가하여, '야만의 둥지'를 설치하고 퍼포먼스를 벌이면서 반전활동을 벌였다. 제5회 교보생명환경문화상 환경문화예술부문 대상, 2004년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민족예술상 개인상을 받았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첫째 날
 나 어렸을 때 = 17
 돈벌이에 나서다 = 32
 지워진 벽화 = 46
 화가가 되다 = 58
둘째 날
 판화를 새기다 = 84
 한열이를 살려내라! = 95
 그는 혼자다 = 108
 죽음의 행렬 = 122
셋째 날
 피라미드에 무너지다 = 146
 리우의 쓰레기들 = 155
 펭귄이 녹고 있다 = 166
 지구반지, 주인을 찾습니다 = 178
넷째 날
 새만금, 해창 갯벌의 망둥어 = 195
 초심불심 그리고 예수의 십자가 = 210
 사패산 망루에서 = 218
 요하네스버그의 칵테일파티 = 226
 구름에 실어 보낸 평화의 솟대 = 233
다섯째 날
 이라크, 너의 넋이 꽃이 되어 = 253
 병 그리고 그 후 = 268
뒷 이야기 = 287
 목수화가 최병수 연대기 = 294


관련분야 신착자료

이정환 (2020)
김재홍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