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짐멜의) 모더니티 읽기 (29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Simmel, Georg , 1858-1918. 김덕영. 윤미애.
서명 / 저자사항
(짐멜의) 모더니티 읽기 / 게오르그 짐멜 지음 ; 김덕영 ; 윤미애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새물결 ,   2005.  
형태사항
303 p. ; 23 cm.
ISBN
895559142X
일반주기
이 책은 짐멜이 Die Zeit, Der Morgen 등의 잡지에 발표한 글들과 그의 저서 『사회학.사회화 형식들 연구』에 수록된 글을 옮긴이가 선별하여 우리말로 옮긴 것임  
000 00794namccc200241 k 4500
001 000045161778
005 20100806011739
007 ta
008 050401s2005 ulk 000a kor
020 ▼a 895559142X
035 ▼a KRIC09764020
040 ▼a 211046 ▼c 211046 ▼d 211009
041 1 ▼a kor ▼h ger
082 0 4 ▼a 301 ▼2 22
090 ▼a 301 ▼b 2005a
100 1 ▼a Simmel, Georg , ▼d 1858-1918. ▼0 AUTH(211009)73729
245 2 0 ▼a (짐멜의) 모더니티 읽기 / ▼d 게오르그 짐멜 지음 ; ▼e 김덕영 ; ▼e 윤미애 옮김.
260 ▼a 서울 : ▼b 새물결 , ▼c 2005.
300 ▼a 303 p. ; ▼c 23 cm.
500 ▼a 이 책은 짐멜이 Die Zeit, Der Morgen 등의 잡지에 발표한 글들과 그의 저서 『사회학.사회화 형식들 연구』에 수록된 글을 옮긴이가 선별하여 우리말로 옮긴 것임
700 1 ▼a 김덕영. ▼0 AUTH(211009)121279
700 1 ▼a 윤미애. ▼0 AUTH(211009)43831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11316734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3-07 예약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4107006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4107006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5118110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5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5118110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11316734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3-07 예약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4107006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4107006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5118110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01 2005a 등록번호 15118110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근래에 들어 막스 베버나 프리드리히 니체에 거장에 견줄만한 지적 세계를 보여준 사상가로 재평가를 받고 있는 게오르그 짐멜의 글들을 모은 책. 「Die Zeit, Der Morgen」등의 잡지에 발표한 글과 <사회학, 사회화 형식들 연구>에 수록된 글을 선별하여 우리말로 옮겼다.

당시 지배적이던 거대 구조에 대한 거대 담론에서 벗어나, 작고 사소해 보이는 것들로부터 사회 현상을 읽고자 했던 짐멜의 사유를 보여주는 글들이 실렸다. 돈, 여행, 유행, 모험, 성, 종교, 얼굴, 편지 등과 같이 일상적이고 사소해 보이는 현상들을 철학의 대상으로 간주하여 분석, 날카로운 시각으로 모더니티의 새로운 풍경을 읽어낸 짐멜의 정신세계를 만날 수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게오르크 짐멜(지은이)

독일 베를린에서 태어나 슈트라스부르크에서 세상을 떠났다. 베를린 대학에서 역사학, 민족심리학, 철학, 예술사 및 고대 이탈리아어를 공부했으며, 칸트 철학에 대한 연구로 1881년에 박사 학위를, 그리고 1884년에 ‘하빌리타치온’(Habilitation; 대학교수 자격)을 취득했다. 학자로서의 짐멜은 불운했다. 1885년부터 베를린 대학 철학과에서 사강사로 가르치기 시작했으나 아주 오랫동안 사강사와 무급의 부교수로 재직하다가 세상을 떠나기 4년 전인 1914년이 되어서야 비로소 슈트라스부르크 대학의 정교수가 되었다. 그는 학계에서 주변인, 아니 이방인이었다. 그러나 짐멜은 『돈의 철학』(1900)을 위시해 『사회분화론』(1890), 『역사철학의 문제들』(1892), 『도덕과학 서설』(1892~93), 『칸트』(1904), 『칸트와 괴테』(1906), 『쇼펜하우어와 니체』(1907), 『사회학』(1908), 『철학의 주요 문제들』(1910), 『괴테』(1913), 『렘브란트』(1916), 『사회학의 근본문제들』(1917), 『현대 문화의 갈등』(1918)을 비롯해 사회학, (사회)심리학, 문화철학, 예술철학, 인식론, 윤리학, 형이상학, 미학 등에서 다양한 저서를 남겼으며 수많은 글을 발표했다. 특히 그의 철학적 주저인 『돈의 철학』에서는 경험적 현실세계로 임하는 철학, 또는 달리 말해 경험과학의 차안과 피안에 위치하는 철학을 제시했으며, 이에 입각해 돈과 개인의 자유 및 인격의 문제를 심층적으로 논구했다. 또한 그의 사회학적 주저로 꼽히는 『사회학』을 비롯한 여러 저술에서 형식사회학을 구축해 사회학적 인식에서 일종의 패러다임 전환을 가져왔으며, 1909년 막스 베버 및 베르너 좀바르트 등과 더불어 독일사회학회를 창립하여 사회학의 제도화에 결정적으로 기여했다. 짐멜이 남긴 방대한 지적 유산은 총 24권으로 된 『게오르그 짐멜 전집』에 담겨 있다.

김덕영(옮긴이)

1958년 경기도 이천에서 태어나 연세대 사회학과를 졸업했다. 독일 괴팅겐 대학에서 사회학 마기스터(Magister) 학위와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카셀 대학에서 게오르그 짐멜과 막스 베버에 대한 비교연구 논문과 사회학 및 철학에 대한 강의를 바탕으로 ‘하빌리타치온’을 취득했다. 현재 카셀 대학에서 사회학 이론을 가르치면서 저술과 번역에 전념하고 있다. 저서로 『현대의 현상학: 게오르그 짐멜 연구』(나남, 1999), 『주체, 의미, 문화: 문화의 철학과 사회학』(나남, 2001), 『논쟁의 역사를 통해 본 사회학』(한울, 2003), 『짐멜이냐 베버냐』(한울, 2004), 『위장된 학교』(인물과사상사, 2004), 『기술의 역사』(한경사, 2005), 『프로메테우스, 인간의 영혼을 훔치다』(인물과사상사, 2006), 『입시 공화국의 종말』(인물과사상사, 2007), 『게오르그 짐멜의 모더니티 풍경 11가지』(도서출판 길, 2007), 『막스 베버, 이 사람을 보라』(인물과사상사, 2008), 『프로이트, 영혼의 해방을 위하여』(인물과사상사, 2009), 『정신의 공화국, 하이델베르크』(신인문사, 2010), 『막스 베버: 통합과학적 인식의 패러다임을 찾아서』(도서출판 길, 2012), 『환원근대: 한국 근대화와 근대성의 사회학적 보편사를 위하여』(도서출판 길, 2014), 『사상의 고향을 찾아서: 독일 지성 기행』(도서출판 길, 2015), 『사회의 사회학』(도서출판 길, 2016), 『국가 이성 비판』(다시봄, 2016), 『루터와 종교개혁』(도서출판 길, 2017), 『에밀 뒤르케임: 사회실재론』(도서출판 길, 2019), 『에리식톤 콤플렉스: 한국 자본주의의 정신』(도서출판 길, 2019), Der Weg zum sozialen Handeln, Georg Simmel und Max Weber 등이 있으며, 역서로는 『짐멜의 모더니티 읽기』(공역, 새물결, 2005), 『게오르그 짐멜의 문화이론』(공역, 도서출판 길, 2007), 『근대 세계관의 역사』(도서출판 길, 2007), 『예술가들이 주조한 근대와 현대: 미켈란젤로, 렘브란트, 로댕』(도서출판 길, 2007), 『프로테스탄티즘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도서출판 길, 2010), 『돈의 철학』(도서출판 길, 2013), 『돈이란 무엇인가』(도서출판 길, 2014), 『개인법칙』(도서출판 길, 2014), 『렘브란트』(도서출판 길, 2016) 등이 있다.

윤미애(옮긴이)

서울대 영어교육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대학원 독어독문학과에서 독문학을 전공했다. 독일 괴팅겐 대학에서 독문학과 사회학을 수학했으며, 「베르톨트 브레히트의 동시대인 발터 벤야민: 가까움과 멂의 역설적 관계」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논문으로 「종교적 전회와 벤야민의 매체이론」, 「흔적과 문지방: 벤야민 해석의 두 열쇠」, 「프리드리히 키틀러의 고전 읽기과 “기록시스템 1800”」 등이 있으며, 저서로 『발터 벤야민과 도시산책자의 사유』(2020)가 있다. 역서로는 『발터 벤야민』(2001), 『짐멜의 모더니티 읽기』(공역, 2005), 『1900년경 베를린의 유년시절 / 베를린 연대기』(2007), 『벤야민과 브레히트』(2015) 등이 있다. 주요 관심분야는 벤야민을 비롯해 매체, 공간, 기억 등이다. 현재 서울대 독일어문화권연구소 특별연구원으로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1부 현대의 단면들 
 1. 현대 문화에서의 돈 = 11
 2. 대도시와 정신적 삶 = 35
 3. 유행의 심리학. 사회학적 연구 = 55
 4. 장신구의 심리학 = 67
 5. 이방인 = 79
2부 미학의 문제 
 1.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최후의 만찬〉 = 91
 2. 손잡이. 미학적 접근 = 99
 3. 얼굴의 미학적 의미 = 107
 4. 양식의 문제 = 117
 5. 알프스 여행 = 131
3부 사회적 상호 작용의 유형들 
 1. 식사의 사회학 = 141
 2. 감각의 사회학 = 153
 3. 감사. 사회학적 접근 = 175
 4. 신의. 사회심리학적 접근 = 187
 5. 편지. 비밀의 사회학 = 195
4부 인간의 내면적 삶과 형이상학
 1. 모험 = 203
 2. 부끄러움의 심리학에 대해서 = 227
 3. 비밀. 사회심리학적 스케치 = 241
 4. 분별의 심리학 = 251
 5. 다리와 문 = 263 
옮긴이 후기 = 271
부록 : 게오르그 짐멜에 대하여 = 275
출처 = 301 


관련분야 신착자료

Luhmann, Niklas (2021)
Hertz, Robert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