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사랑하여 미안하다: 한영미 시집

사랑하여 미안하다: 한영미 시집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한영미.
Title Statement
사랑하여 미안하다: 한영미 시집 / 한영미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문학세계 ,   2004.  
Physical Medium
143 p. ; 22 cm.
Series Statement
문학세계대표작가선 ; 373
ISBN
8979542186
000 00559camccc200205 c 4500
001 000045160796
005 20100806010737
007 ta
008 041227s2004 ulk 000ap kor
020 ▼a 8979542186 ▼g 03810: ▼c \6000
035 ▼a KRIC09710758
040 ▼d 211009
082 0 4 ▼a 895.715 ▼2 22 ▼a 897.17
090 ▼a 897.17 ▼b 한영미 사
100 1 ▼a 한영미. ▼0 AUTH(211009)31157
245 1 0 ▼a 사랑하여 미안하다: ▼b 한영미 시집 / ▼d 한영미 지음.
260 ▼a 서울 : ▼b 문학세계 , ▼c 2004.
300 ▼a 143 p. ; ▼c 22 cm.
440 0 0 ▼a 문학세계대표작가선 ; ▼v 373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Education Reserves2/ Call Number 897.17 한영미 사 Accession No. 111311793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Main Library/Education Reserves2/ Call Number 897.17 한영미 사 Accession No. 11131179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3 Location Main Library/Education Reserves(Health Science)/ Call Number 897.17 한영미 사 Accession No. 141041296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Author Introduction

한영미(지은이)

항공사 지상 승무직과 독서논술 학원 강사를 거쳐 현재 외국계 회사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바쁜 와중에도 시 창작에 매진해, 2003년 「문학세계」로 등단했습니다. 2004년 시집 『사랑하여 미안하다』와 예술촌 동인지 외 기타 동인지를 출간했으며, 꾸준히 예술촌과 무딘칼의 동인으로 활동하며 시 창작을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1부. 그리움의 산책
 빈집 = 11
 월영교(月影僑) = 12
 사랑 = 14
 폐선 = 16
 상처 = 17
 동백꽃 = 18
 지는 상사화를 보며 = 20
 소라 껍질 = 21
 억새 = 22
 단풍 = 24
 모래톱 = 25
 시냇물 = 26
 안부 = 27
 파도ㆍ1 = 28
 봄앓이 = 29
 지울 수 없는 것 = 30
 바다로 가는 이유 = 32
 붉나무 = 33
 가을을 맞이하는 일은 = 34
 그리움의 산책 = 36
 그리움 = 37
 싸락눈 = 38
2부. 물고기
 비에 젖은 날엔 = 41
 겨울 나무ㆍ1 = 42
 파꽃 = 43
 욕쟁이 할머니 = 44
 그 단풍나무 = 46
 분출 = 47
 백철쭉 = 48
 연(緣) = 50
 낙엽 = 52
 아름답다고 말하지 마라 = 53
 물고기 = 54
 분리 수거 = 55
 난로 = 56
 술주전자 = 58
 봄 기운 = 59
 물 = 60
 한 줄 詩가 되는 것은 = 61
 가을 숲으로 함께 들자 = 62
 민들레ㆍ1 = 64
 새벽 바다에서 = 65
 산마늘 꽃 = 66
 공범 = 67
 성 헤게모니 = 68
3부. 가을은 아직도 오지 않았다
 파도ㆍ2 = 71
 월미도 = 72
 너를 만나고 싶다 = 73
 그대 내게로 오면 = 74
 나의 누구신가요 = 75
 민들레ㆍ2 = 76
 섬ㆍ1 = 77
 섬ㆍ2 = 78
 마음의집 = 79
 가을은 아직도 오지 않았다 = 80
 겨울 나무ㆍ2 = 81
 수천의 비 = 82
 눈꽃 = 83
 저기 새날이 오고 있다 = 84
 부유(浮遊)한다는 것 = 85
 별똥별 = 86
 누에 = 87
 빈 논 = 88
 네게로 가는 길 = 90
 추목(楸木) = 91
 비명(悲鳴) = 92
 2004년 가을 풍경 = 93
 밤 바다에서 = 94
 십이월 하늘 = 96
4부. 칼립소의 노래
 우리는 모르고 살아간다 = 99
 칼립소의 노래 = 100
 꽃 = 101
 사랑한다면 = 102
 사랑하여 미안하다 = 104
 그대만의 나 = 105
 편지ㆍ1 = 106
 편지ㆍ2 = 108
 빈 의자 = 110
 플라타너스의 기도 = 111
 틈새 = 112
 무게 = 113
 낙엽 = 114
 갯벌 = 115
 비누 = 116
 속앓이 = 117
 나는 그대에게 = 118
 뻐꾹채 = 119
 탈고 = 120
 나는 당신입니다 = 121
 수레바퀴 = 123
 빗소리 = 124
해설 / 박곤걸 = 125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