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예술의 죽음과 부활: 헤겔의 '예술의 종언' 명제와 관련하여

예술의 죽음과 부활: 헤겔의 '예술의 종언' 명제와 관련하여 (7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문환 권대중
서명 / 저자사항
예술의 죽음과 부활: 헤겔의 '예술의 종언' 명제와 관련하여 / 김문환 ; 권대중 [공]편역.
발행사항
서울 :   지식산업사 ,   2004.  
형태사항
342 p. ; 23 cm.
ISBN
8942360254
서지주기
참고문헌( p.289-295) 및 찾아보기수록
000 00637camccc200217 k 4500
001 000045154315
005 20100806114508
007 ta
008 041101s2004 ulk b 001a kor
020 ▼a 8942360254 ▼g 93600: ▼c \18,000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041 1 ▼a kor ▼h ger
082 0 4 ▼a 700.1 ▼2 21
090 ▼a 700.1 ▼b 2004c
245 0 0 ▼a 예술의 죽음과 부활: ▼b 헤겔의 '예술의 종언' 명제와 관련하여 / ▼d 김문환 ; ▼e 권대중 [공]편역.
260 ▼a 서울 : ▼b 지식산업사 , ▼c 2004.
300 ▼a 342 p. ; ▼c 23 cm.
504 ▼a 참고문헌( p.289-295) 및 찾아보기수록
700 1 ▼a 김문환 ▼0 AUTH(211009)15258
700 1 ▼a 권대중 ▼0 AUTH(211009)112332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1151388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1151388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5117281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4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5117281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교육보존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1151388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1151388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5117281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00.1 2004c 등록번호 15117281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이 책은 19세기를 풍미했던 독일 철학자 헤겔의 예술철학(미학)과 관련된 논문들의 모음집이다. 의심할 바 없이 헤겔의 악명 높은 ‘예술의 종언das Ende der Kunst’ 명제는 헤겔 미학 전체의 가장 핵심적인 논쟁거리이다. 물론 헤겔이 이러한 명제를 최초로 정식화한 사상가인 것은 아니다. 그 자신은 존재 여부조차도 모르고 있었던 비코G. Vico나, 또 우리에게는 잘 알려져 있지 않은 언어학자 요흐만C. G. Jochmann에서도 이미 매우 비슷한 주장들이 보이며, 또한 넓은 의미에서는 시인의 추방을 주장한 플라톤에서도 우리는 이 명제의 전사(前史)를 보고 있다. 나아가 이 명제는 현금의 미학적 논의에서도 여전히 생생한 현실성을 띠고 있는 주제이기도 하다. 누구보다도 단토A. Danto에게서 우리는 헤겔 명제의 후사(後史)를 목격한다.

다시 말해 헤겔의 미학을 철저하게 다루어 보고자 하는 이라면 어떤 주제에 주안점을 두고 접근하든 간에 결국 이 악명 높은 명제와 마주치게 된다. 또한 헤겔 미학에 대한 전면적인 거부는 대부분 그것의 정점을 이루는 바로 이 명제를 거부하는 데서 출발한다. 왜냐하면 그 모든 세부적인 내용적 풍부함에도 불구하고 헤겔 미학은 결국에는 이 명제를 확증하는 데로 향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헤겔 미학에 대한 해석이나 비판이 적절하고 성공적인 것인가의 여부는 결국 이 명제에 성공적으로 대처하는가의 여부에 달려 있는 셈이다.

서울대 미학과의 김문환 교수가 이 책을 편역하기로 마음먹은 것은 멀게는 1983년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독일유학에서 돌아온 그는 1984년 11월부터 같은 대학교의 조교수로 부임해 본격적으로 대학원 석?박사 과정의 독일미학 분야를 맡으면서, 이에 대한 관심을 현실화하기 시작했다. 20년 동안의 구상과 기획은 독일에서 헤겔미학을 전공하고 온 그의 제자 권대중 교수와의 공편을 통해서야 세상의 빛을 보게 되었다. 헤겔의 예술철학(미학)과 관련된 저서가 턱없이 부족한 이곳 실정에서 이 편역서는 더 없이 귀중한 안내 구실을 한다. 게다가 1세기도 훨씬 전의 철학적 명제(‘예술의 종언!’)가 오늘날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 그 명제의 현재진행형을 고찰하는 논문들을 모았기에 예술에 대해 관심이 많은 독자들에게 좋은 논의거리를 제공한다. 물론 헤겔 철학 전반에 관심이 있는 독자들에게도, 헤겔의 몇몇 핵심개념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논문집이기도 하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문환(지은이)

미학자, 연극 평론가, 문화 이론가, 신학자인 김문환은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미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독일 프랑크푸르트대학교 철학과에서 철학 박사 학위를, 성공회대학교 신학전문대학원에서 신학 박사 학위를 수여 받았다. 서울대학교 인문대학 미학과 교수 및 공연예술학 협동 과정 초대 주임교수를 역임했고, 한국미학회장 및 세계미학회 부회장을 역임했으며, 한국문화정책개발원장, 한국연극학회장 등을 역임했다. 2004년 대한민국 보관문화훈장을 수훈했다. 미학과 예술론, 공연이론 및 평론, 문화론 등의 분야에 걸쳐 방대한 저·역서를 남겼으며, 주요 저작은 다음과 같다. 『미학의 중심』(2001), 『예술과 윤리의식』(2003), 『연극평론의 기초』(1991), 『문화교육론』(1999), 『문화외교론』(2004), 『서울에서 가장 거룩한 곳』(2007)

권대중(지은이)

서울대학교 미학과와 동 대학원 미학과를 졸업하고, 독일 아헨대학 철학부에서 헤겔 미학을 분석 및 비판한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서울대, 한신대 등에 출강하다가 2003년부터 현재까지 계명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주요 연구 분야는 서양근세철학, 독일관념론, 미학, 정신철학, 종교철학 등이다. 주요 저서로는 『미학의 역사』(공저), 『미학의 문제와 방법』(공저) 등이 있고, 『헤겔의 체계』 『예술의 죽음과 부활』 『세계의 밀착』 등의 번역서와 「헤겔의 언어철학」 「헤겔의 반낭만주의적 낭만주의」 「관념론적 정합론으로서의 헤겔의 진리관」 「헤겔 지능론의 근본적 운동방향으로서의 내향적 상기」 「사실적 진리와 예술적 진리」 등 다수의 논문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머리말 = 3
헤겔 미학의 관점에서 본 예술의 미래 문 / K. 미첼스 = 9
예술의 미 / E. 피셔 = 25
헤겔의 미학강의에 따라서 본 예술의 현재 / H. 쿤 = 39
예술의 죽음과 변 / A. 호프슈타터 = 65
쿤과 호프슈타터의 논의에 대한 비판적 논 / B. ? = 83
헤겔 미학의 현실성에 대하 / D. 헨리히 = 93
'예술의 죽음'에 대한 재검 / C. L. 카터 = 103
예술의 종언 / H. G. 가다머 = 123
'예술의 종언'명제에 대한 다양한 해석 / S. 벙기 = 145
예술은 진정 종언을 고했는가 / V. 회슬레 = 173
헤겔의 '예술의 종언' 명제는 어떻게 읽혀야 하는 / 권대중 = 239
해제 / 권대중 = 297
찾아보기 = 315

관련분야 신착자료

배영달 (2021)
임영주 (2021)
Molyneux, John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