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휴머니스트

휴머니스트 (Loan 6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무영
Title Statement
휴머니스트 / 이무영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출판시대,   2001  
Physical Medium
232 p. ; 22 cm
ISBN
8987129837
General Note
사상 최악의 납치 프로젝트  
000 00588namcc2200217 c 4500
001 000001073317
005 20101129152231
007 ta
008 020521s2001 ulk 000cf kor
020 ▼a 8987129837 ▼g 03810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d 211009
049 0 ▼l 151119245 ▼l 151119246
082 0 4 ▼a 895.735 ▼2 22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이무영a 휴
100 1 ▼a 이무영
245 1 0 ▼a 휴머니스트 / ▼d 이무영
260 ▼a 서울 : ▼b 출판시대, ▼c 2001
300 ▼a 232 p. ; ▼c 22 cm
500 ▼a 사상 최악의 납치 프로젝트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37 이무영a 휴 Accession No. 15111924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No. 2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37 이무영a 휴 Accession No. 151119246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SBS '한밤의 TV연예' 리포터와 KBS '이무영의 팝스 월드' 진행자로 친숙한 이무영. 그가 소설<휴머니스트>의 작가로 변신했다.

고관장성의 아들 마태오는 무료한 유학생활을 청산하고 귀국한 망나니로 어느 날 고아원 출신의 두 친구 유글레나와 아메바와 함께 술을 마시고 음주단속을 피해 뺑소니를 치다 경찰을 치어죽이고 만다. 이를 목격한 동료경찰이 구속하지 않는 대가로 2억 원을 요구하자 아버지에게 부탁하지만 거절당한다. 결국 태오는 아버지를 납치하기로 하고 유글레나와 아메바를 이용해 치밀한 준비 끝에 실행하지만 계모의 정부가 개입되면서 사건은 엉키고 꼬여가는데...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이무영(지은이)

대중음악평론가, 영화감독, 시나리오 작가, 소설가, 방송인, 대학 교수…… 모두 이무영을 지칭하는 말이다. 각기 다른 분야의 어떤 타이틀을 붙여도 충분히 설명이 되는 사람, 이무영. 다재다능함을 가감 없이 펼치며 각각의 분야를 막론하고 종횡무진 활약 중. 예술에 대한 깊은 통찰과 열정으로 음악평론과 영화, 문학의 영역을 넘나들며 활동하고 있다. 충남 서천에서 태어난 그는 1980년 2월부터 미국 뉴저지주의 케인주립대에서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경영학을 공부하고 돌아왔다. 그러나 학창시절 심취했던 밥 딜런과 클래시, 롤링스톤스의 음악은 그를 전공을 살리는 대신 오늘의 길로 이끌었다. 음악평론가 이무영은 지난 시절 [배철수의 음악캠프]에서 내한 뮤지션들을 인터뷰하기도 하고, 깊이 있는 음악 이야기를 들려주기도 했다. EBS FM 종영 프로그램 [팝스 잉글리시]에서는 주옥같은 팝 넘버들의 가사를 풀어줬다. 문화일보, 경향신문, 조선일보에 음악칼럼을 고정으로 기고했다. 어느 시점부터 영화인으로서의 존재감이 더 부각되기 시작한 이무영은, 시나리오 작가로 [본투킬], [공동경비구역 JSA], [복수는 나의 것], [소년, 천국에 가다] 등의 시나리오를 썼고, 연극 [선데이 서울]의 각본을 쓰기도 했다. 영화감독으로 [휴머니스트], [철없는 아내와 파란만장한 남편, 그리고 태권소녀], [아버지와 마리와 나], [저스트 키딩], [한강블루스](2015년 개봉 예정)를 만들었다. 영화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으로 동서대 임권택영화예술대학에서 학생들에게 영화를 가르치고 있다. 소설가 이무영은 장편소설 <새남터>, <각하와 영부인>을 출간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신용목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