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조기영어 너무빨리 하지마라

조기영어 너무빨리 하지마라 (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손민숙
서명 / 저자사항
조기영어 너무빨리 하지마라 / 손민숙 지음
발행사항
서울 :   대인교육,   2002  
형태사항
272 p. ; 23 cm
ISBN
898755340X
000 00555namcc2200205 c 4500
001 000001071424
005 20101028101734
007 ta
008 020425s2002 ulk 000c kor
020 ▼a 898755340X ▼g 03740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049 0 ▼l 151123599 ▼l 151123600
082 0 4 ▼a 372.6521 ▼2 21
085 ▼a 372.6521 ▼2 DDCK
090 ▼a 372.6521 ▼b 2002
100 1 ▼a 손민숙
245 1 0 ▼a 조기영어 너무빨리 하지마라 / ▼d 손민숙 지음
260 ▼a 서울 : ▼b 대인교육, ▼c 2002
300 ▼a 272 p. ; ▼c 23 cm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72.6521 2002 등록번호 15112359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72.6521 2002 등록번호 151123600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조기영어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영어는 적당한 시기(8세 이상)에 시작하는 것이 아주 어릴 때 시작하는 것보다 더 효율적이라고 과학적 근거와 경험으로 제시한다. 또 조기영어가 성공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손민숙(지은이)

어린이 영어 연구가이며 현재 초등학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 어린이 영어 길라잡이의 홈지기이기도 하다. 경희대를 졸업했고, 숙명여대 대학원에서 영어교육학 TESOL을 전공했다. 쌍방울 상품 기획실에서 근무했으며, 이때 직원 영어교육과 통역을 하며 실전영어를 경험했다. 초,중,고 영어학원 강사를 했으며 지금은 어린이 영어를 전문적으로 연구하며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장 조기영어 하지 마라!
1. 꼭 알아둡시다. EFL과 ESL 상황을
2. 언제 귀가 뚫리고 입이 열리나요?
3. ''영어는 어릴수록 빨리 시작해야 좋다''라는 말은 어디서 왔는가?
4. 서점의 유아교육 코너에 있는 영어영재의 엄마들이 쓴 책
5. 신체적, 정신적 발달 성숙도에 따라 효율이 다르다
6. 어릴수록 힘들다
7. 지속성, 연속성이 없으면 다 까먹는 게 영어다
8. 어려서부터 시키면 귀찮아져
9. 별로 도움 안 되는 조기영어(2살-6살)
10.그렇다면 영어교육은 과연 언제 시작하나요?
11.쇠가 뜨거울 때 때려라
12.쇠가 뜨거울 때 때려서 성공한 아이
13.어린아이는 in put이 적을 수밖에 없다
14.5는 읽어도 다섯의 의미를 아나?
15.내 아이의 영어교육
16.조기영어는 아무나 하나?
17.설문지 조사 결과

2장 조기영어 안 해도 얼마든지 잘 할 수 있다
1. 초등 시절 아이 영어를 성공시킬 수 있는 엄마의 준비
2. 1단계
3. 2단계
4. 3단계(초등학생의 마지막 단계)
5. 한국에는 한국식 영어교육이 있다(초등용)

3장 그래도 난 조기영어 한다!
1. 베리 엄마와의 첫 만남
2. 1단계 : 듣고 또 들으면 귀는 열린다
3. 2단계 : 듣기와 말 걸기
4. 3단계 : 아이는 영어로 말하기 시작하고 문자를 아주 천천히
5. 4단계 : 4영역 듣.말.읽.쓰를 하다

4장 부록
영어는 미국어인가?
발음을 위하여
모르는 단어 가르치는 법
명령문 쉽게 가르치기
영어로 집안 꾸미기
숫자 가르치기
미술 활동으로 알파벳 익히기
Can 동사와 운동명 함께 익히기
''엄마 ~ 해도 되요?''라는 구문 익히기
게임류
FAQ
추천 인터넷 사이트
추천하는 책
이 글을 마무리하면서

관련분야 신착자료

최인숙 (2022)
김중기 (2022)
이신주 (2022)
황옥경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