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나도 생리를 한다

나도 생리를 한다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경진
서명 / 저자사항
나도 생리를 한다 / 김경진
발행사항
서울 :   시와사람,   2001  
형태사항
113 p. ; 22 cm
총서사항
오늘의 시와사람 ;6
ISBN
8987061671
000 00591namcc2200217 c 4500
001 000001066208
005 20110107175532
007 ta
008 011115s2001 ulk 000cp kor
020 ▼a 8987061671 ▼g 03810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d 211009
049 0 ▼l 151108561 ▼l 151108562
082 0 4 ▼a 895.714 ▼2 22
085 ▼a 897.16 ▼2 DDCK
090 ▼a 897.16 ▼b 김경진 나도
100 1 ▼a 김경진
245 1 0 ▼a 나도 생리를 한다 / ▼d 김경진
260 ▼a 서울 : ▼b 시와사람, ▼c 2001
300 ▼a 113 p. ; ▼c 22 cm
440 0 0 ▼a 오늘의 시와사람 ; ▼v 6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16 김경진 나도 등록번호 15110856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M

컨텐츠정보

저자소개

김경진(지은이)

〈시문학〉과 〈월간문학〉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면서 문단에 이름을 올렸다. 첫 시집 《서른 살의 사랑》을 내고 지금까지 여섯 권을 더 냈다. 산문집 《기다릴수록 더 그리워진다》 외 세 권을 낸 후에는 기존 장르에 대한 한계를 넘어서 ‘에세이시’라는 새로운 장르를 쓰기 시작했다. 시와 에세이의 경계에 서서 장르의 한계를 자유롭게 넘나들고 싶었기 때문이다. ‘시이기도 한 에세이, 에세이 같은 시’가 문학의 한 장르로 자리를 잡아 주류의 강줄기가 되기를 소망해 본다. 출간한 에세이시집 《나를 중독시킨 한마디 괜찮아》, 《여전히 이기적인 나에게》, 《잠시만요, 커피 한잔 타 올게요》, 《오늘은 그립다고 말했다》는 진실한 작가가 되어가는 나를 확인하는 책이다. 이제 다시 한 단계 더 나아간 에세이시집을 낸다. 모든 사람들의 가슴에 뜨겁게 각인되는 글이 되기를 바란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自序
제1부 히말라야시다
 히말라야시다 = 16
 관음죽 = 17
 망해사에서 = 18
 한밭대교를 건너며 = 19
 다시 떠나는 길 = 20
 나도 생리를 한다 = 21
 그새, 개똥지빠귀 = 22
 폭탄주 = 24
 청평 가는 길 = 25
 풀잠자리 알 혹은 우담바라 = 26
 출근길 = 28
 다시 월정사에서 = 29
 여린 눈 = 30
 꽃씨를 뿌리다 = 31
 해넘이 = 32
 담배연기 세상을 향해 가다 = 33
제2부 눈물은 직선으로만 떨어진다
 득도 = 36
 꽃씨 = 37
 송광사 가는 길 = 38
 어디서 시작할까 = 40
 어떤 그리움을 타고 너에게로 갈까 = 41
 아야진에서 침묵하다 = 42
 눈물은 직선으로만 떨어진다 = 44
 성산 일출봉에서 = 46
 겨울은 구절재를 넘어야 한다 = 47
 대나무 곁에 서다 = 48
 비아그라 = 50
 아비뇽의 처녀들 = 52
 섬 = 53
 경계를 지나다 = 54
 은어에게 = 55
 달맞이 고개에서 = 56
 비가 되어 = 57
제3부 짐자전거 안장에서 내린 아버지
 아버지 = 60
 김치 = 61
 짐자전거 안장에서 내린 아버지 = 62
 새의 귀가 = 64
 김장독 = 66
 思父曲 = 68
 꽃상여 = 69
 천진암의 봄 = 70
 매일 만나는 이별 1 = 71
 매일 만나는 이별 2 = 72
 상갈나무 아래 그리움을 놓고 = 73
 은행에서의 斷想 = 74
 비오는 생선가게 앞 = 75
 청개구리 잎새 위에 오르지 못하다 = 76
제4부 왜가리, 들
 5월 = 76
 다시 찾은 임포에서 = 79
 가을을 밟고 = 80
 다산초당에는 다산이 없다 = 82
 하수구가 건져준 밥 = 84
 어둠 속에는 = 85
 을지로에 간 을지문덕 = 86
 왜가리, 들 = 88
 명옥헌에서 = 90
 염색단지에서는 폐허의 냄새가 난다 = 91
 공단의 굴뚝들은 바다를 향해 있다 = 92
 넝쿨장미 = 93
 목련 아래 = 94
 탈출 = 95
해설/비극적 자아의 방황과 고백 / 이은봉 = 96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