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해적 . 제1권 : 적조

해적 . 제1권 : 적조 (59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중태
서명 / 저자사항
해적 . 제1권 , 적조 / 김중태 著.
발행사항
서울 :   靑木 ,   1998.  
형태사항
317 p. ; 23 cm.
ISBN
8930701612 8930701604(세트)
000 00548camccc200205 k 4500
001 000001035545
005 20100805031231
007 ta
008 990712s1998 ulk 000 f kor
020 ▼a 8930701612 ▼g 03810: ▼c \7,500
020 1 ▼a 8930701604(세트)
040 ▼a 244002 ▼c 244002 ▼d 244002
049 0 ▼l 151066804 ▼l 151066805
082 0 4 ▼a 895.734 ▼2 21
090 ▼a 897.36 ▼b 김중태 해a ▼c 1
100 1 ▼a 김중태
245 1 0 ▼a 해적 . ▼n 제1권 , ▼p 적조 / ▼d 김중태 著.
260 ▼a 서울 : ▼b 靑木 , ▼c 1998.
300 ▼a 317 p. ; ▼c 23 cm.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36 김중태 해a 1 등록번호 1510668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36 김중태 해a 1 등록번호 15106680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유신 정권 말기부터 문민정부 탄생 초에 이르기까지 부당한 군사독재 권력이 자행한 만행과 부정부패, 압정의 질곡 속에 신음하던 빈사상태의 민생을 비수 같은 필치로 그려내었다. 소설은 편중된 독재개발에 서글픈 소외의 찬바람이 깊은 속살을 파고들고, 군부의 총칼이 난무하여 피바람을 일으키고, 악용된 권력, 관료들의 썩은 악취가 천지를 진동한다.

나라의 최고 통치자가 국조 단군 이래 최대의 도적이었던 복마전, 사나운 도당들과 권력의 턱 밑에 쇠파리떼처럼 날던 지식인 아첨배와 주구들이 독판으로 군림하며, 황금만능 천민 자본주의가 전염병처럼 만연한 때, 살아남고자 하는 젊은 떨꺼둥이들의 생존 몸부림이 있었으니, 이른바 생존 폭력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중태(지은이)

충남 부여에서 태어났다. 1980년 『현대문학』에 단편 「이주민」을 발표하며 문단에 데뷔했다. 주요 작품은 「쫓겨나는 사람들」(連作 1983, 1989 재판), 「겨울나비」(1986), 「당신들의 祝祭」(1988), 「새와 유령」(1992), 「꽃길」(1999) 이 있으며 장편소설로 『작은 도시』(1991), 『장벽』(1994, 1997 재판), 『설촌별곡』(1990, 1994 재판, 1997 3판), 『겨울신화』(1997), 『채팅』(2003), 『황금노을』(2002), 『태양은 지지 않는다』(1995), 『꺽지』(전3권, 2001), 『사막의 별들』(2005), 『호수에 부는 바람』(2010). 대하장편소설 『해적』(전10권, 초판 1993. 1998년 개정판).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

신용목 (2021)
배미정 (2021)